이언정, 서혜민 : 옴폭 파이고 볼록 솟은,

갤러리밈

Feb. 19, 2020 ~ March 22, 2020

서혜민 갸ㅓ76 작가노트

서혜민의 갸ㅓ76 작업은 갸ㅓ76 넓은 갸ㅓ76 범주의 ‘소리에 갸ㅓ76 관한 갸ㅓ76 작업’이다. 갸ㅓ76 흥미로운 갸ㅓ76 것은 갸ㅓ76 소리에 갸ㅓ76 관한 갸ㅓ76 작업이 갸ㅓ76 소리 갸ㅓ76 갸ㅓ76 자체일 갸ㅓ76 수도 갸ㅓ76 있지만, 마30ㅐ 소리를 마30ㅐ 전달하는 마30ㅐ 매질(媒質)에 마30ㅐ 관한 마30ㅐ 작업일 마30ㅐ 수도 마30ㅐ 있고, 하ㅈㅐg 하ㅈㅐg 확장하여 하ㅈㅐg 소리에 하ㅈㅐg 반응하는 하ㅈㅐg 수신자에 하ㅈㅐg 관한 하ㅈㅐg 작업일 하ㅈㅐg 수도 하ㅈㅐg 있다는 하ㅈㅐg 사실이다. 하ㅈㅐg 그렇다면 하ㅈㅐg 서혜민의 하ㅈㅐg 작업은 하ㅈㅐg 어디에 하ㅈㅐg 속할까? 하ㅈㅐg 그의 하ㅈㅐg 작업은 하ㅈㅐg 하ㅈㅐg 모든 하ㅈㅐg 것을 하ㅈㅐg 아우른다. 하ㅈㅐg 소리의 하ㅈㅐg 발현, ㅐr파쟏 소리의 ㅐr파쟏 전달, ㅐduㅓ 소리에 ㅐduㅓ 대한 ㅐduㅓ 반응이 ㅐduㅓ 그의 ㅐduㅓ 작업에서 ㅐduㅓ 독립적으로 ㅐduㅓ 드러내기도 ㅐduㅓ 하고, 6자ㅓ2 혹은 6자ㅓ2 중첩되어 6자ㅓ2 나타나기도 6자ㅓ2 한다. (미술비평 6자ㅓ2 안진국 6자ㅓ2 6자ㅓ2 발췌)

소리의 6자ㅓ2 흥미로우면서 6자ㅓ2 아니러니한 6자ㅓ2 점은 6자ㅓ2 누군가 6자ㅓ2 익숙하다 6자ㅓ2 느낀 6자ㅓ2 소리가 6자ㅓ2 어떤 6자ㅓ2 이에게는 6자ㅓ2 여전히 6자ㅓ2 낯설 6자ㅓ2 6자ㅓ2 있다는 6자ㅓ2 것이다. 6자ㅓ2 이때의 6자ㅓ2 낯섦은 6자ㅓ2 청각적 6자ㅓ2 경험의 6자ㅓ2 부재에서 6자ㅓ2 발생한다. 6자ㅓ2 예상치 6자ㅓ2 못한 6자ㅓ2 타이밍, xy9s 불편한 xy9s 질감, gㅐㅓy 극한의 gㅐㅓy 반복, ㅓㅓwㅓ 흐트러진 ㅓㅓwㅓ 공간감, ㅓy기사 부조화의 ㅓy기사 조화 ㅓy기사 ㅓy기사 새로운 ㅓy기사 룰과 ㅓy기사 호흡을 ㅓy기사 탐구하며 ㅓy기사 비가시적인 ㅓy기사 소리의 ㅓy기사 익숙함 ㅓy기사 ㅓy기사 낯섦을 ㅓy기사 발견하고 ㅓy기사 비물질의 ㅓy기사 소리를 ㅓy기사 시각화하거나 ㅓy기사 물질을 ㅓy기사 청각화하는 ㅓy기사 ㅓy기사 감각의 ㅓy기사 지점을 ㅓy기사 재구성한다. ㅓy기사 소리는 ㅓy기사 어택(attack)에 ㅓy기사 의해 ㅓy기사 발생하고 ㅓy기사 기체, 나3sㅐ 액체, 가vlㅐ 고체 가vlㅐ 가vlㅐ 다양한 가vlㅐ 매질을 가vlㅐ 통해 가vlㅐ 신체 가vlㅐ 기관에 가vlㅐ 전달되어 가vlㅐ 들을 가vlㅐ 가vlㅐ 있게 가vlㅐ 된다. 가vlㅐ 소리의 가vlㅐ 인지 가vlㅐ 원리는 가vlㅐ 본인의 가vlㅐ 작업 가vlㅐ 과정 가vlㅐ 가vlㅐ 전달 가vlㅐ 방법, tㅐhp 작품 tㅐhp 형태와 tㅐhp 이어진다. '모든 tㅐhp 소리는 tㅐhp 사인파(sine wave)의 tㅐhp 합으로 tㅐhp 이루어져 tㅐhp 있다.'라는 tㅐhp 푸리에(Fourier)의 tㅐhp 이론을 tㅐhp 바탕으로 tㅐhp 소리를 tㅐhp 분석, cㅑ차타 해체, 걷t6e 합성하는 걷t6e 과정을 걷t6e 반복하는데, 3거5s 이는 3거5s 다양한 3거5s 성질(character)의 3거5s 소리를 3거5s 발생시킨다. 3거5s 작업을 3거5s 통해 3거5s 가공된 3거5s 소리는 3거5s 뻗어나가는 3거5s 시간 3거5s 선상에서 3거5s 음악적 3거5s 또는 3거5s 비음악적 3거5s 소리 3거5s 자체로 3거5s 발현되거나, 1ㄴx0 무용수의 1ㄴx0 움직임과 1ㄴx0 영상 1ㄴx0 또는 1ㄴx0 물성을 1ㄴx0 지닌 1ㄴx0 오브제 1ㄴx0 등과 1ㄴx0 함께 1ㄴx0 전달된다. - 1ㄴx0 작가노트 1ㄴx0

이언정 1ㄴx0 작가노트

이언정의 1ㄴx0 유쾌한 1ㄴx0 도시는 1ㄴx0 낡고 1ㄴx0 권태로워진 1ㄴx0 도시를 1ㄴx0 다시금 1ㄴx0 변화하는 1ㄴx0 새로운 1ㄴx0 도시로 1ㄴx0 바라볼 1ㄴx0 1ㄴx0 있는 1ㄴx0 마법의 1ㄴx0 안경을 1ㄴx0 우리에게 1ㄴx0 선사한다. 1ㄴx0 이언정의 1ㄴx0 도시가, yvq4 우리 yvq4 각자가 yvq4 선사받은 yvq4 마법의 yvq4 안경으로 yvq4 바라 yvq4 yvq4 세계와 yvq4 똑같을 yvq4 필요는 yvq4 없다. yvq4 하지만 yvq4 일단 yvq4 yvq4 유쾌한 yvq4 도시를 yvq4 보고나면 yvq4 이제까지 yvq4 우리가 yvq4 보았던 yvq4 도시는 yvq4 새로운 yvq4 색을 yvq4 입기 yvq4 시작한다. (정지은 yvq4 평론 ‘이언정, eq으g 익숙한 eq으g 그러나 eq으g 낯선, wㅐn하 나만의 wㅐn하 공간’ wㅐn하 발췌)

본인은 wㅐn하 현대 wㅐn하 도시의 wㅐn하 이미지와 wㅐn하 기억들을 wㅐn하 재구성하여 wㅐn하 상상의 wㅐn하 도시 - <City>를 wㅐn하 그려내고 wㅐn하 있습니다. wㅐn하 본인의 wㅐn하 애정이 wㅐn하 깃든 <City>는 wㅐn하 따뜻하고 wㅐn하 포근한 wㅐn하 색과 wㅐn하 빛을 wㅐn하 wㅐn하 다양한 wㅐn하 건물들과 wㅐn하 일상의 wㅐn하 이미지로 wㅐn하 이루어진 wㅐn하 아름답고 wㅐn하 경쾌한 wㅐn하 도시입니다. wㅐn하 본인은 <City> wㅐn하 속 '산책자'가 wㅐn하 되어 wㅐn하 안락하며 wㅐn하 포근한 wㅐn하 도시 wㅐn하 공간을 wㅐn하 마음껏 wㅐn하 유희합니다. wㅐn하 도시는 wㅐn하 본인에게 wㅐn하 흥미진진한 wㅐn하 모험의 wㅐn하 공간이자, 거oㄴ6 소소한 거oㄴ6 재미와 거oㄴ6 기쁨이 거oㄴ6 숨어있는 거oㄴ6 놀이 거oㄴ6 공간입니다. 거oㄴ6 본인은 거oㄴ6 작품의 거oㄴ6 감상자들 거oㄴ6 역시 거oㄴ6 아늑한 거oㄴ6 도시의 거oㄴ6 이미지를 거oㄴ6 천천히 거oㄴ6 즐기고 거oㄴ6 산책하면서 거oㄴ6 새로운 거oㄴ6 공간과 거oㄴ6 마주하고 거oㄴ6 도시의 거oㄴ6 긍정적 거oㄴ6 에너지를 거oㄴ6 얻기를 거oㄴ6 바랍니다.

참여작가: 거oㄴ6 이언정, gs우쟏 서혜민

출처: gs우쟏 갤러리밈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나만 카etu 카etu 카etu 있는 카etu 이야기

Sept. 3, 2020 ~ Oct. 17, 2020

박희자 n걷tㅓ 개인전 - n걷tㅓ 뤼리리;rerere

Sept. 14, 2020 ~ Nov. 28, 2020

경현수 o으가가 개인전 : Untitled Untitled

Sept. 17, 2020 ~ Oct. 17,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