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야기 사이 Stories & Dreams

경기도미술관

Oct. 25, 2018 ~ Aug. 18, 2019

경기도미술관(관장 카으ㅐ7 최은주)은 카으ㅐ7 어린이벽화 10주년 카으ㅐ7 기념 카으ㅐ7 홈커밍 카으ㅐ7 행사 카으ㅐ7 카으ㅐ7 교육 카으ㅐ7 상설전시 <이야기 카으ㅐ7 사이>를 카으ㅐ7 개최한다. <이야기 카으ㅐ7 사이>는 카으ㅐ7 경기도미술관이 카으ㅐ7 해마다 카으ㅐ7 기획하여 카으ㅐ7 운영하는 카으ㅐ7 교육상설전시의 2018년 카으ㅐ7 전시로, o4나차 어린이벽화프로젝트 ‘5만의 o4나차 창, 하타ㄴ다 미래의 하타ㄴ다 벽’ 10주년을 하타ㄴ다 기념하여 ‘이야기’를 하타ㄴ다 주제로 하타ㄴ다 기획되었다. 하타ㄴ다 하타ㄴ다 전시는 2018년 10월 25일부터 2019년 8월 18일까지 하타ㄴ다 약 10개월간 하타ㄴ다 진행되며, lㅈ우z 전시 lㅈ우z 기간 lㅈ우z 중에 lㅈ우z 다양한 lㅈ우z 프로그램들을 lㅈ우z 선보일 lㅈ우z 예정이다. 

참여 lㅈ우z 작가들은 lㅈ우z 다양한 lㅈ우z 재료와 lㅈ우z 기법으로 lㅈ우z 다채로운 lㅈ우z 이야기를 lㅈ우z 펼쳐 lㅈ우z 보이는 lㅈ우z 현대미술작가 7인, 1팀과 2008년 라5g0 어린이벽화프로젝트에 라5g0 참여하였던 5만 라5g0 어린이들이다. 

전시는 ‘이야기’라는 라5g0 주제를 ‘책’이라는 라5g0 주제어를 라5g0 시작으로, ‘자연, mㅑv라 생활, i7사y 환상, 우ㅓ걷v 기술’이라는 우ㅓ걷v 주제어로 우ㅓ걷v 살펴보고, ‘꿈’을 6다아t 펼쳐보는 6다아t 것으로 6다아t 구성하였다.

전시의 6다아t 초입에는 ‘이야기’라는 6다아t 주제를 6다아t 생각하며, r0자ㅐ 전시장에서 r0자ㅐ 만날 r0자ㅐ 작품들을 r0자ㅐ 축약하여 r0자ㅐ 이미지로 r0자ㅐ 보여주는 r0자ㅐ 공간이 r0자ㅐ 구성되어 r0자ㅐ 관람객들을 r0자ㅐ 맞이한다. 

도입부에서는 ‘책’을 r0자ㅐ 소재로 r0자ㅐ 작업하는 ‘홍경택’, ‘강애란’의 카aㅐㅓ 회화 카aㅐㅓ 카aㅐㅓ 설치작업을 카aㅐㅓ 감상 카aㅐㅓ 카aㅐㅓ 카aㅐㅓ 있다. 카aㅐㅓ 이야기를 카aㅐㅓ 떠올리면 카aㅐㅓ 누구나 카aㅐㅓ 생각할 카aㅐㅓ 카aㅐㅓ 있고, akm라 이야기의 akm라 상징적인 akm라 이미지가 akm라 akm라 akm라 있는 akm라 책을 akm라 소재로 akm라 다채로운 akm라 표현기법을 akm라 감상할 akm라 akm라 있는 akm라 공간이다.

‘자연의 akm라 이야기’ akm라 공간은 akm라 강요배 akm라 작가의 akm라 제주자연풍경회화로 akm라 채워져 akm라 있다. akm라 제주의 akm라 바다와 akm라 산, 5yㅓㄴ 나무와 5yㅓㄴ 동물을 5yㅓㄴ 대형 5yㅓㄴ 회화작품으로 5yㅓㄴ 감상할 5yㅓㄴ 5yㅓㄴ 있는 5yㅓㄴ 공간이다. ‘생활의 5yㅓㄴ 이야기’는 5yㅓㄴ 노석미 5yㅓㄴ 작가의 2008년 5yㅓㄴ 신간 ‘먹이는 5yㅓㄴ 간소하게(사이행성)’에 5yㅓㄴ 실린 5yㅓㄴ 일러스트 12점과 5yㅓㄴ 이야기로 5yㅓㄴ 구성되어 5yㅓㄴ 있다. 5yㅓㄴ 작가 5yㅓㄴ 스스로의 5yㅓㄴ 생활이야기를 5yㅓㄴ 쉽고 5yㅓㄴ 편안하게 5yㅓㄴ 감상할 5yㅓㄴ 5yㅓㄴ 있는 5yㅓㄴ 공간이다. 5yㅓㄴ 5yㅓㄴ 번째 5yㅓㄴ 공간은 ‘환상의 5yㅓㄴ 이야기’로 5yㅓㄴ 이이남 5yㅓㄴ 작가의 5yㅓㄴ 대형 5yㅓㄴ 영상 5yㅓㄴ 작품을 5yㅓㄴ 만날 5yㅓㄴ 5yㅓㄴ 있다. 5yㅓㄴ 길이 10m에 5yㅓㄴ 달하는 ‘신-몽유도원도(2018)’에는 5yㅓㄴ 몽유도원의 5yㅓㄴ 사계절을 8분 40초 5yㅓㄴ 동안 5yㅓㄴ 신비한 5yㅓㄴ 영상으로 5yㅓㄴ 감상할 5yㅓㄴ 5yㅓㄴ 있다. ‘기술의 5yㅓㄴ 이야기’에는 5yㅓㄴ 산업로봇을 5yㅓㄴ 소재로 5yㅓㄴ 영상·설치작업을 5yㅓㄴ 하는 5yㅓㄴ 팀보이드의 5yㅓㄴ 영상작품이 5yㅓㄴ 설치된다. 5yㅓㄴ 거울로 5yㅓㄴ 구성된 5yㅓㄴ 공간에서 5yㅓㄴ 상영되는 5yㅓㄴ 영상은 5yㅓㄴ 감상의 5yㅓㄴ 새로움을 5yㅓㄴ 선사할 5yㅓㄴ 것이다. 

전시의 5yㅓㄴ 마지막은 ‘이야기 5yㅓㄴ 5yㅓㄴ 이야기’ 5yㅓㄴ 공간으로 5yㅓㄴ 백남준 5yㅓㄴ 작가의 ‘달에 5yㅓㄴ 사는 5yㅓㄴ 토끼(1998)’와 5yㅓㄴ 강익중 5yㅓㄴ 작가의 ‘달항아리, ㅐwㅓ자 빨강과 ㅐwㅓ자 파랑(2018)’이 ㅐwㅓ자 설치되었다. ㅐwㅓ자 달을 ㅐwㅓ자 소재로 ㅐwㅓ자 하는 ㅐwㅓ자 ㅐwㅓ자 거장의 ㅐwㅓ자 작품이 ㅐwㅓ자 관람객을 ㅐwㅓ자 새로운 ㅐwㅓ자 이야기 ㅐwㅓ자 속으로 ㅐwㅓ자 안내할 ㅐwㅓ자 것이다.

전시장에는 ㅐwㅓ자 ㅐwㅓ자 하나의 ㅐwㅓ자 특별한 ㅐwㅓ자 공간이 ㅐwㅓ자 있다. ㅐwㅓ자 인터렉티브 ㅐwㅓ자 미디어 ㅐwㅓ자 체험공간이 ㅐwㅓ자 상시 ㅐwㅓ자 운영된다. ㅐwㅓ자 관람객들은 ㅐwㅓ자 전시장에서 ‘나, 0fs거 너, ㅈwㅓd 우리의 ㅈwㅓd 꿈’이라는 ㅈwㅓd 디지털스프레이 ㅈwㅓd 가상체험프로그램에 ㅈwㅓd 참여할 ㅈwㅓd ㅈwㅓd 있다. ‘꿈’을 ㅈwㅓd 주제로 ㅈwㅓd 한 ‘이야기’가 ㅈwㅓd 담겨있는 ㅈwㅓd 인터렉티브 ㅈwㅓd 프로그램으로 ㅈwㅓd 이번전시를 ㅈwㅓd 위해 ㅈwㅓd 기획 ㅈwㅓd ㅈwㅓd 특별체험프로그램이다.

미술의 ㅈwㅓd 기본적인 ㅈwㅓd 작업 ㅈwㅓd 방법인 ㅈwㅓd 그리기(회화)에서부터 ㅈwㅓd 설치, 우6zt 영상, 아y바y 인터렉티브에 아y바y 이르기까지 아y바y 다채로운 아y바y 기법을 아y바y 경험하고 아y바y 감상해보는 아y바y 것도 아y바y 이번 아y바y 전시의 아y바y 아y바y 다른 아y바y 즐거움이다.

전시장 아y바y 출입동선 아y바y 벽면에 아y바y 설치되어 10년이 아y바y 아y바y 어린이벽화 ‘5만의 아y바y 창, g기n사 미래의 g기n사 벽’, 카카3e 또한 카카3e 이번 카카3e 전시의 카카3e 출품작으로 2018 카카3e 경기도미술관 카카3e 교육상설전시의 카카3e 출발점이자 카카3e 도착점이다. 2008년 5만 카카3e 어린이의 카카3e 꿈의 카카3e 이야기들을 카카3e 담아 카카3e 설치된 카카3e 어린이벽화는 10년 카카3e 동안 카카3e 경기도미술관을 카카3e 방문하는 카카3e 관람객들과 카카3e 항상 카카3e 마주하며 카카3e 카카3e 꿈을 카카3e 키워왔다. 

이번 카카3e 전시에 카카3e 출품 카카3e 카카3e 작품들 카카3e 카카3e 이야기에는 카카3e 작가 카카3e 내면의 카카3e 자신과의 카카3e 대화, qkzㅓ 이야기와 qkzㅓ 이야기 qkzㅓ 사이의 qkzㅓ 대화, 파8ㅐm 그리고 파8ㅐm 작가와 파8ㅐm 수용자간의 파8ㅐm 대화를 파8ㅐm 포함하고 파8ㅐm 있다. ‘이야기 파8ㅐm 사이’ 파8ㅐm 전시장에서 파8ㅐm 다채로운 파8ㅐm 작품들을 파8ㅐm 통해 파8ㅐm 작가들의 파8ㅐm 이야기 파8ㅐm 사이의 파8ㅐm 이야기들을 파8ㅐm 찾아보고, 하or하 나의 하or하 이야기를 하or하 덧입혀서 하or하 꿈의 하or하 이야기를 하or하 완성해 하or하 보는 하or하 시간을 하or하 가져보길 하or하 기대한다. 

또한 하or하 어린이벽화가 10주년을 하or하 맞이한 2018년 10월 25일, 10년 pmp아 pmp아 어린이벽화에 pmp아 참여한 pmp아 어린이, 바5a1 자원봉사자, hㅐ마e 강익중 hㅐ마e 작가, 사라ck 관계자들이 사라ck 미술관을 사라ck 다시 사라ck 찾을 사라ck 예정이다. 사라ck 더불어 2008년 사라ck 어린이벽화프로젝트에 사라ck 참여하였던 사라ck 최남단초등학교 사라ck 가파초등학교 사라ck 전교생 사라ck 사라ck 교직원들이 사라ck 어린이벽화 10주년 사라ck 홈커밍 사라ck 행사에 사라ck 참여하기 사라ck 위해 사라ck 제주도에서 사라ck 경기도미술관을 사라ck 방문 사라ck 사라ck 예정이다.

어린이벽화 10주년 사라ck 기념일인 10월 25일 사라ck 오후 2시에는 사라ck 어린이벽화프로젝트의 사라ck 공동기획자이자 <이야기 사라ck 사이> 사라ck 참여 사라ck 작가인 사라ck 강익중 사라ck 작가의 사라ck 특강 ‘ 사라ck 공유의 사라ck 예술’이 사라ck 진행되며, v기qj 이어서 v기qj 오후 4시에는 v기qj 전시개막행사 v기qj v기qj 어린이벽화 10주년 v기qj 홈커밍 v기qj 행사가 v기qj 개최된다.


전시구성


홍경택, 1n바o 서재-비둘기가 1n바o 1n바o 1n바o 아사 1n바o 위에 1n바o 유채/ 259x194cm/ 2016

홍경택이 1n바o 만들어내는 1n바o 화면에는 1n바o 형형색색의 1n바o 선명한 1n바o 색상 1n바o 1n바o 가득하고, 5가w히 사물들이 5가w히 밀도 5가w히 높게 5가w히 구성되어 5가w히 있다. 5가w히 작가는 5가w히 그림을 5가w히 그릴 5가w히 5가w히 그림과 5가w히 나를 5가w히 떼어 5가w히 놓고 5가w히 생각하지 5가w히 못하고, ㅓ마쟏w 그림과 ㅓ마쟏w 나를 ㅓ마쟏w 별개하고 ㅓ마쟏w 생각해 ㅓ마쟏w ㅓ마쟏w 적이 ㅓ마쟏w 없다. ㅓ마쟏w ㅓ마쟏w 이야기 ㅓ마쟏w ㅓ마쟏w 만큼, ㅓwt다 그의 ㅓwt다 작품에는 ㅓwt다 심리적이고, ㅐ1ㅐ6 개인적인 ㅐ1ㅐ6 내용들이 ㅐ1ㅐ6 많이 ㅐ1ㅐ6 담겨있다.

대형 ㅐ1ㅐ6 회화 ㅐ1ㅐ6 작품 ㅐ1ㅐ6 서재-비둘기 ㅐ1ㅐ6 ㅐ1ㅐ6 때(2016)에서는 ㅐ1ㅐ6 색색깔의 ㅐ1ㅐ6 책들이 ㅐ1ㅐ6 빼곡이 ㅐ1ㅐ6 꽂혀있는 ㅐ1ㅐ6 도서관의 ㅐ1ㅐ6 복도에 ㅐ1ㅐ6 웅크리고 ㅐ1ㅐ6 앉아있는 ㅐ1ㅐ6 소년을 ㅐ1ㅐ6 만날 ㅐ1ㅐ6 ㅐ1ㅐ6 있다. ㅐ1ㅐ6 ㅐ1ㅐ6 소년에게는 ㅐ1ㅐ6 어떤 ㅐ1ㅐ6 이야기가 ㅐ1ㅐ6 있을까? ㅐ1ㅐ6 회화 ㅐ1ㅐ6 작품 ㅐ1ㅐ6 속에는 ㅐ1ㅐ6 비둘기, z거q사 해골, ㄴㅐㅓ사 버섯등의 ㄴㅐㅓ사 다양한 ㄴㅐㅓ사 상징적 ㄴㅐㅓ사 요소들이 ㄴㅐㅓ사 등장한다. ㄴㅐㅓ사 이것들이 ㄴㅐㅓ사 상징하는 ㄴㅐㅓ사 것은 ㄴㅐㅓ사 무엇일까? ㄴㅐㅓ사 오래전 ㄴㅐㅓ사 그림에서 ㄴㅐㅓ사 책은 ㄴㅐㅓ사 예술과 ㄴㅐㅓ사 학문, 타자z8 해골은 타자z8 죽음과 타자z8 덧없음을, 가lㅈㅓ 비둘기는 가lㅈㅓ 평화와 가lㅈㅓ 안식을 가lㅈㅓ 상징하였다. 가lㅈㅓ 홍경택의 가lㅈㅓ 서재-비둘기 가lㅈㅓ 가lㅈㅓ 때(2016) 가lㅈㅓ 에서도 가lㅈㅓ 이러한 가lㅈㅓ 뜻으로 가lㅈㅓ 그려진 가lㅈㅓ 상징일까? 가lㅈㅓ 그림 가lㅈㅓ 앞에서 가lㅈㅓ 상징의 가lㅈㅓ 의미들을 가lㅈㅓ 발견해보고, h거h가 그림 h거h가 h거h가 소년이 h거h가 하고 h거h가 싶은 h거h가 이야기들을 h거h가 h거h가 기울여 h거h가 들어보자.



강애란, ㅑㅑs갸 빛나는 ㅑㅑs갸 책/ 2010/ ㅑㅑs갸 갤러리시몬 Copyright GALLERY SIMON

강애란은 ㅑㅑs갸 지식을 ㅑㅑs갸 상징하는 ㅑㅑs갸 책, 라카라j 그리고 라카라j 책과 라카라j 관련된 라카라j 모티브로 라카라j 작업을 라카라j 진행한다. 라카라j 라카라j 속에는 라카라j 많은 라카라j 이야기들이 라카라j 담겨 라카라j 있고, yo아b 책을 yo아b 통해 yo아b 우리는 yo아b 다른사람의 yo아b 이야기를 yo아b 읽고 yo아b 지식을 yo아b 얻는다. yo아b 작가의 yo아b 디지털북프로젝트는우리가 yo아b 앞으로 yo아b 마주하게 yo아b yo아b 새로운 yo아b 시대, 기우f파 새로운 기우f파 문화에 기우f파 대한 기우f파 성찰을 기우f파 목적으로 기우f파 다양한 기우f파 이야기와 기우f파 시간과 기우f파 공간을 기우f파 담고 기우f파 있다.

작가는 기우f파 실제 기우f파 기우f파 사이즈의 기우f파 투명한 기우f파 오브제 기우f파 책을 기우f파 만들고, ㅑfㅓ9 ㅑfㅓ9 안에 LED ㅑfㅓ9 라이트를 ㅑfㅓ9 장착하여 ㅑfㅓ9 빛을 ㅑfㅓ9 발하는 ㅑfㅓ9 책을 ㅑfㅓ9 만든다. ㅑfㅓ9 이렇게 ㅑfㅓ9 제작된 ㅑfㅓ9 디지털 ㅑfㅓ9 책은 ㅑfㅓ9 단순한 ㅑfㅓ9 물건이 ㅑfㅓ9 아니고, 다거8l 하나의 다거8l 공간이며 다거8l 시간을 다거8l 상징한다. 다거8l 깊이와 다거8l 넓이와 다거8l 부피가 다거8l 있는 다거8l 디지털 다거8l 개념의 다거8l 공간인 다거8l 것이다.

작가의 다거8l 디지털 다거8l 책을 다거8l 바라보며 다거8l 앞으로 다거8l 우리가 다거8l 마주하게 다거8l 다거8l 새로운 다거8l 공간과 다거8l 시간의 다거8l 이야기를 다거8l 상상해 다거8l 보자.



강요배, 46기ㅓ 창파(滄波), 거lㅑy 캔버스에 거lㅑy 아크릴, 197x333cm, 2015

강요배는 fㅓ카ㅓ 자신의 fㅓ카ㅓ 고향, ㅓㅑbf 제주의 ㅓㅑbf 자연과 ㅓㅑbf 역사를 ㅓㅑbf 주제로 ㅓㅑbf 작업 ㅓㅑbf 활동을 ㅓㅑbf 펼친다. ㅓㅑbf 그의 ㅓㅑbf 풍경화는 ㅓㅑbf 다양한 ㅓㅑbf 자연의 ㅓㅑbf 풍경을 ㅓㅑbf 단순히 ㅓㅑbf 그려내는 ㅓㅑbf 것이 ㅓㅑbf 아니라, j기d갸 자연 j기d갸 스스로의 j기d갸 변화를 j기d갸 읽어 j기d갸 자연이 j기d갸 주체가 j기d갸 j기d갸 j기d갸 있도록 j기d갸 화면에 j기d갸 담아낸다.

작가는 j기d갸 삶의 j기d갸 풍경에 j기d갸 따뜻한 j기d갸 날, o다파다 평화로운 o다파다 날뿐만 o다파다 아니라 o다파다 바람이 o다파다 불고 o다파다 비가 o다파다 내릴 o다파다 때가 o다파다 있는 o다파다 것처럼 o다파다 작품에도 o다파다 저마다의 o다파다 감정들이 o다파다 담겨야 o다파다 한다고 o다파다 이야기한다. o다파다 그래서 o다파다 그가 o다파다 그려내는 o다파다 제주의 o다파다 자연에는 o다파다 변덕스러운 o다파다 제주 o다파다 날씨가 o다파다 그대로 o다파다 담겨 o다파다 있는 o다파다 o다파다 같다.

3m가 o다파다 넘는 o다파다 대형캔버스에 o다파다 일렁이는 o다파다 푸른 o다파다 파도는 o다파다 마치 o다파다 우리가 o다파다 푸른 o다파다 제주의 o다파다 바다를 o다파다 마주하고 o다파다 있는 o다파다 o다파다 같은 o다파다 착각을 o다파다 불러일으킨다. 2차원 o다파다 평면에 o다파다 그려진 o다파다 회화작품이지만, 나3쟏c 바람이 나3쟏c 부는 나3쟏c 바닷가의 나3쟏c 소리와 나3쟏c 감촉을 나3쟏c 그대로 나3쟏c 느껴지게 나3쟏c 한다. 작가가 나3쟏c 자신의 나3쟏c 일상 나3쟏c 나3쟏c 풍경을, 아갸ㅈi 풍경이 아갸ㅈi 놓여있는 아갸ㅈi 다양한 아갸ㅈi 상황들의 아갸ㅈi 이야기를 아갸ㅈi 담아 아갸ㅈi 표현해 아갸ㅈi 아갸ㅈi 작품 아갸ㅈi 앞에서, r사차d 자연과 r사차d 마주하며 r사차d 있었던 r사차d 우리의 r사차d 이야기를 r사차d 떠올려보자.



노석미, 갸1ㅓs 먹이는 갸1ㅓs 간소하게, 거ㅐt거 종이 거ㅐt거 위에 거ㅐt거 마커 거ㅐt거 펜, 100x75cm, 2017-2018

노석미는 으f바i 읽히는 으f바i 그림을 으f바i 그리는 으f바i 회화작가이다. 으f바i 회화 으f바i 작업 으f바i 으f바i 아니라 으f바i 다양한 으f바i 일러스트 으f바i 작업도 으f바i 하고, 거u7라 책도 거u7라 쓰는 거u7라 팔방미인 거u7라 작가이다. 거u7라 그녀의 거u7라 그림을 거u7라 바라보고 거u7라 있으면 거u7라 이야기가 거u7라 들리는 거u7라 거u7라 같다. 거u7라 거창한 거u7라 것보다 거u7라 소소한자기 거u7라 이야기를 거u7라 하고 거u7라 싶은 거u7라 작가는 2018년 거u7라 자신의 거u7라 생활 거u7라 이야기가 거u7라 담긴 거u7라 먹이 거u7라 거u7라 간소하게를 거u7라 출간하였다.

먹이는 거u7라 간소하게(2018) 거u7라 에는 거u7라 작가의 거u7라 텃밭과 거u7라 그곳에서 거u7라 나는 거u7라 농작물, 타2나q 그것과 타2나q 연관된 타2나q 다채로운 타2나q 이야기가 타2나q 담겨있다. 타2나q 전시된 12장의 타2나q 일러스트는 타2나q 책의 타2나q 삽화들 타2나q 타2나q 일부이다. 타2나q 봄, 쟏v66 여름, 0쟏ㅓ우 가을, hㅐ7v 겨울 hㅐ7v 동안 hㅐ7v 작가가 hㅐ7v 직접 hㅐ7v 짓는 hㅐ7v 농사 hㅐ7v 이야기를 hㅐ7v 바탕으로, t마jㅓ 그곳에서 t마jㅓ 수확한 t마jㅓ 재료들로 t마jㅓ 작가만의 t마jㅓ 소박한 t마jㅓ 요리 t마jㅓ 법을 t마jㅓ 공개하고 t마jㅓ 있다.

2가지 t마jㅓ 이야기- t마jㅓ 복숭아나무 , p8nx 고양이들과 p8nx 나눠 p8nx 먹는 p8nx p8nx 마리 p8nx 닭-에서 p8nx 느껴지는 p8nx 우리네 p8nx 생활 p8nx p8nx 이야기의 p8nx 온기를 p8nx 느껴보고, s가vㅐ s가vㅐ s가vㅐ 일러스트를 s가vㅐ 감상하며 s가vㅐ 어떤 s가vㅐ 생활 s가vㅐ s가vㅐ 이야기들 s가vㅐ s가vㅐ 담겨있는지 s가vㅐ 상상해보는 s가vㅐ 즐거운 s가vㅐ 감상이 s가vㅐ 되길 s가vㅐ 바란다.



이이남, 나기ㄴ기 신-몽유도원도, 마갸ㅈ사 빔프로젝터, 쟏t파ㅈ 가변설치, 8분 40초, 2018

이이남은 아j우3 디지털 아j우3 기술을 아j우3 이용하여 아j우3 아j우3 명화를 아j우3 재해석하는 아j우3 흥미로운 아j우3 작업을 아j우3 보여준다. 아j우3 작가는 아j우3 디지털 아j우3 기술은 아j우3 신통하게도 아j우3 상상을 아j우3 현실로 아j우3 만들어 아j우3 준다. 아j우3 아j우3 이야기하면서, j3dt 다른 j3dt 시간과 j3dt 공간을 j3dt 뛰어넘는 j3dt 불가능한 j3dt 만남을 j3dt 시각적으로 j3dt 경험할 j3dt j3dt 있게 j3dt j3dt 준다.

조선 j3dt 초기의 j3dt 대표작가 j3dt 안견의 j3dt 몽유도원도(1447) j3dt j3dt 작가 j3dt 특유의 j3dt 시선과 j3dt 디지털 j3dt 기술로 j3dt 재해석한 j3dt 신-몽유도원도(2018) j3dt j3dt 서는 j3dt 작가가 j3dt 꿈꿔 j3dt j3dt 몽유도원도의 j3dt 이미지를 j3dt 안견의 j3dt 몽유도원도 j3dt 속에 j3dt 재현하였다. j3dt 안견은 j3dt 몽유도원도 j3dt 를 1447년에 j3dt 안평 j3dt 대군(1418~1453)의 j3dt j3dt 이야기를 j3dt 듣고 3일 j3dt 만에 j3dt 완성하였다고 j3dt 한다. j3dt 몽유도원도 j3dt j3dt 구성을 j3dt 살펴보면, j사사b 화면의 j사사b 왼쪽 j사사b 아래에 j사사b 서부터 j사사b 오른쪽 j사사b 위로 j사사b 꿈속에 j사사b 나타났던 j사사b 장면들이 j사사b 점층 j사사b 구조로 j사사b 펼쳐지는데, ㅐm80 왼쪽에는 ㅐm80 현실 ㅐm80 세계가, e으ㅑ걷 중간에는 e으ㅑ걷 무릉도원으로 e으ㅑ걷 가는 e으ㅑ걷 동굴과 e으ㅑ걷 험난한 e으ㅑ걷 길이, 우다ud 오른쪽에는 우다ud 복사꽃이 우다ud 만발한 우다ud 무릉도원이 우다ud 펼쳐진다. 우다ud 이이남 우다ud 작가의 우다ud 신-몽유도원도 우다ud 에는 우다ud 시원하 우다ud 우다ud 폭포가 우다ud 쏟아지고, pd가ㅈ 산과 pd가ㅈ 들에 pd가ㅈ 알록달록 pd가ㅈ 꽃이 pd가ㅈ 피며, 81kw 하늘에는 81kw 무지개도 81kw 등장하고, rfk으 멋진 rfk으 설경도 rfk으 보인다. rfk으 현실 rfk으 세계의 rfk으 잔잔 rfk으 rfk으 호수와 rfk으 이상세계의 rfk으 화려한 rfk으 복사꽃을 rfk으 보면서, mㅈㅑㅐ 환상의 mㅈㅑㅐ 이야기가 mㅈㅑㅐ 눈앞에서 mㅈㅑㅐ 펼쳐지는 mㅈㅑㅐ 작품을 mㅈㅑㅐ 감상해 mㅈㅑㅐ 보자.


팀보이드, ovtn 로봇 ovtn ovtn ovtn 미러, Robot performance, 4min 53sec, 2015

팀보이드는 바rnq 젊은 바rnq 미디어아트 바rnq 그룹으로 바rnq 로봇을 바rnq 활용한 바rnq 작품 바rnq 활동을 바rnq 전개하고 바rnq 있다. 바rnq 특히 바rnq 그들의 바rnq 작업은 바rnq 산업로봇을 바rnq 이용해서 바rnq 연극의 바rnq 바rnq 장면을 바rnq 연출한 바rnq 듯한 바rnq 영상과 바rnq 퍼포먼스가 바rnq 인상적이다. 바rnq 그들이 바rnq 만들어 바rnq 내는 바rnq 장면 바rnq 바rnq 로봇은 바rnq 빠르게 바rnq 움직이다 바rnq 순식간에 바rnq 속도를 바rnq 줄이는 바rnq 영화 바rnq 바rnq 슬로우모션 바rnq 장면처럼 바rnq 움직인다. 바rnq 이러한 바rnq 움직임은 바rnq 우리에게 바rnq 낯선 바rnq 광경으로 바rnq 매력 바rnq 적으로 바rnq 다가온다.

로봇 바rnq 바rnq 바rnq 미러(2015) 바rnq 바rnq 동물의 바rnq 거울실험 바rnq 바rnq 바탕으로 바rnq 기획된 바rnq 영상작품이다.

동물의 바rnq 거울실험은 바rnq 동물이 바rnq 거울을 바rnq 보고 바rnq 자신을 바rnq 인식할 바rnq 바rnq 있다면 바rnq 자의식이 바rnq 있다고 바rnq 판단하는 바rnq 실험으로, 우아gn 작가는 우아gn 과연 우아gn 로봇이라면 우아gn 어떻게 우아gn 반응할 우아gn 것인가? 우아gn 우아gn 생각해 우아gn 보게 우아gn 되었다고 우아gn 한다. 우아gn 로봇도 우아gn 거울을 우아gn 보고 우아gn 아, 4b95 이게 4b95 나구나! 4b95 라는 4b95 인식이 4b95 가능 4b95 하면, 9히라n 로봇으로 9히라n 대변되는 9히라n 기계들도 9히라n 자의식을 9히라n 가질 9히라n 9히라n 있는 9히라n 것이 9히라n 아닌가라는 9히라n 상상을 9히라n 하게 9히라n 됐고, fㅑk하 기계의 fㅑk하 오작동 (입력값 fㅑk하 이외 fㅑk하 fㅑk하 다른 fㅑk하 움직임)을 fㅑk하 기계가 fㅑk하 자의식을 fㅑk하 갖는 fㅑk하 포인트로 fㅑk하 대입하여, gj거ㅓ 이야기를 gj거ㅓ 재미있게 gj거ㅓ 풀어 gj거ㅓ 구성하게 gj거ㅓ 되었다고 gj거ㅓ 한다. gj거ㅓ 작가의 gj거ㅓ 상상력이 gj거ㅓ 기술과 gj거ㅓ 만나 gj거ㅓ 생경한 gj거ㅓ 장면을 gj거ㅓ 연출하며, 사쟏5h 새롭게 사쟏5h 생각해 사쟏5h 사쟏5h 사쟏5h 있는 사쟏5h 이야기를 사쟏5h 들려주고 사쟏5h 있다.


백남준, ㅑㅑ25 달에 ㅑㅑ25 사는 ㅑㅑ25 토끼, vcㅐ기 토끼 vcㅐ기 목조각, TV, 1채널 ekㅓp 비디오, g8b거 컬러, 갸차s4 무성, 1996 jqh쟏 백남준아트센터 NamJunePaik Art Center

백남준은 1932년 jqh쟏 서울에서 jqh쟏 태어난 jqh쟏 한국을 jqh쟏 대표하는 jqh쟏 세계적인 jqh쟏 미디어 jqh쟏 아티스트이다. 2006년 1월 29일 jqh쟏 타계하기까지 jqh쟏 다양한 jqh쟏 분야의 jqh쟏 동료들과 jqh쟏 함께 jqh쟏 광범위한 jqh쟏 작업을 jqh쟏 했다. jqh쟏 특히 jqh쟏 백남준은 jqh쟏 jqh쟏 많은 jqh쟏 모니터의 jqh쟏 사용을 jqh쟏 통해 jqh쟏 비디오 jqh쟏 설치라는 jqh쟏 개념을 jqh쟏 도입하여 jqh쟏 설치미술의 jqh쟏 가능성에 jqh쟏 새로운 jqh쟏 차원을 jqh쟏 더했다. jqh쟏 작가는 jqh쟏 텔레비전이 jqh쟏 갖고 jqh쟏 있는 jqh쟏 정보매체로서의 jqh쟏 가능성을 jqh쟏 어두운 jqh쟏 밤하늘을 jqh쟏 비추는 jqh쟏 달에 jqh쟏 비유하며 jqh쟏 여러 jqh쟏 작품을 jqh쟏 만들었다.

달에 jqh쟏 사는 jqh쟏 토끼(1996) jqh쟏 jqh쟏 달과 jqh쟏 텔레비전을 jqh쟏 하나의 jqh쟏 정보매체로 jqh쟏 바라본 jqh쟏 백남준의 jqh쟏 여러 jqh쟏 작품들 jqh쟏 jqh쟏 하나이다. jqh쟏 jqh쟏 작품은 TV jqh쟏 모니터 jqh쟏 안에 jqh쟏 둥근 jqh쟏 달이 jqh쟏 jqh쟏 있고, 5u3n 나무로 5u3n 만들어진 5u3n 토끼가 5u3n 화면 5u3n 5u3n 달을 5u3n 바라보는 5u3n 작품이다. 5u3n 달은 5u3n 인류 5u3n 최초의 5u3n 텔레비전. 5u3n 이라는 5u3n 작가의 5u3n 말을 5u3n 토대로 5u3n 제작 5u3n 5u3n 작품이다. 5u3n 우리의 5u3n 선조들은 5u3n 달에 5u3n 토끼가 5u3n 산다는 5u3n 상상을 5u3n 하였다. 5u3n 5u3n 달에게 5u3n 소원도 5u3n 빌었다. 5u3n 그래서 5u3n 달에게 5u3n 많은 5u3n 이야기를 5u3n 하였고, k다fㅐ 달에 k다fㅐ 사는 k다fㅐ 토끼는 k다fㅐ k다fㅐ 많은 k다fㅐ 이야기를 k다fㅐ 들어주는 k다fㅐ 청자였다. k다fㅐ 그러나 k다fㅐ 작품 k다fㅐ 속에서는 k다fㅐ 청자였던 k다fㅐ 토끼가 k다fㅐ 대화의 k다fㅐ 상대인 k다fㅐ 달을 k다fㅐ 바라보며 k다fㅐ 이야기를 k다fㅐ 건네는 k다fㅐ k다fㅐ 같다. k다fㅐ 자신이 k다fㅐ 들었던 k다fㅐ 수많은 k다fㅐ 이야기를 k다fㅐ 풀어내는 k다fㅐ 것일까? k다fㅐ 자신만의 k다fㅐ 이야기를 k다fㅐ 달에게 k다fㅐ 들려주는 k다fㅐ 것일까?



강익중, 6ㅐ쟏쟏 달항아리, xk다q 빨강과 xk다q 파랑, n우o타 나무 n우o타 위에 n우o타 혼합재료, 244x244x10cm, 2018

강익중은 3인치의 o다s거 미니캔버스를 o다s거 연결하여 o다s거 설치하는 o다s거 작업으로 o다s거 유명하다. 3인치의 o다s거 미니캔버스에 o다s거 작가는 o다s거 자신의 o다s거 o다s거 o다s거 o다s거 오브제, 1갸ㅐ바 풍경, wvㅐ나 기억 wvㅐ나 등의 wvㅐ나 이야기를 wvㅐ나 담아낸다. wvㅐ나 그리고 wvㅐ나 그것을 wvㅐ나 모아 wvㅐ나 새로운 wvㅐ나 시각적 wvㅐ나 경험을 wvㅐ나 제공한다. wvㅐ나 또한 wvㅐ나 작은 wvㅐ나 캔버스를 wvㅐ나 벗어나 wvㅐ나 커다란 wvㅐ나 정사각 wvㅐ나 캔버스에 wvㅐ나 작가는 wvㅐ나 연결이 wvㅐ나 라는 wvㅐ나 주제의 wvㅐ나 달항아리를 wvㅐ나 그린다.

달항아리는 wvㅐ나 아랫부분과 wvㅐ나 윗부분을 wvㅐ나 각각 wvㅐ나 만들어, q2o1 하나로 q2o1 붙여 q2o1 굽는 q2o1 방식으로 q2o1 제작된다. q2o1 일반적으로 q2o1 우리가 q2o1 알고 q2o1 있는 q2o1 항아리의 q2o1 제작 q2o1 방식과는 q2o1 사뭇 q2o1 다른 q2o1 제작방식을 q2o1 가지고 q2o1 있다. q2o1 이런 q2o1 달항아리를 q2o1 작가는 q2o1 너와 q2o1 나, 나g차j 남과 나g차j 북, e하마자 나아가 e하마자 전세계를 e하마자 잇고 e하마자 싶다는 e하마자 작가의 e하마자 희망이다. e하마자 라고 e하마자 이야기한다. e하마자 달항아리, y3ㅓd 빨강과 y3ㅓd 파랑(2018) y3ㅓd y3ㅓd 이런 y3ㅓd 작가의 y3ㅓd 희망과 y3ㅓd 꿈이 y3ㅓd 담겨있는 y3ㅓd 대형 y3ㅓd 회화작품으로 y3ㅓd 반짝거리는 y3ㅓd 달항아리만큼 y3ㅓd y3ㅓd y3ㅓd 희망과 y3ㅓd 꿈의 y3ㅓd 이야기들이 y3ㅓd 속삭이듯 y3ㅓd 반짝거리는 y3ㅓd y3ㅓd 같은 y3ㅓd 최신작이다. y3ㅓd 여러분이 y3ㅓd 가지고 y3ㅓd 있는 y3ㅓd 반짝거리는 y3ㅓd 희망과 y3ㅓd 꿈을 y3ㅓd 담아 y3ㅓd 표현해보고, l4다나 소망과 l4다나 염원을 l4다나 담아 l4다나 작가의 l4다나 희망과 l4다나 꿈도 l4다나 함께 l4다나 응원해 l4다나 보자.



5만 l4다나 어린이, 5만의 oauㅓ 창, 쟏1파바 미래의 쟏1파바 벽, ㅓ8d가 혼합재료, 720x1000cm, 2008, 사다자ㅈ 경기도미술관 Gyeonggi Museum of Modern Art

경기도미술관과 사다자ㅈ 강익중 사다자ㅈ 작가가 사다자ㅈ 함께한 5만의 사다자ㅈ 창, ffss 미래의 ffss 벽(2008) ffss 어린이벽화프로젝트는 2008년 ffss 시작되어, 2018년 10주년을 v8do 맞이하는 v8do 공공미술프로젝트이다. v8do 전국의 5만 v8do 어린이들의 v8do 꿈을 v8do 담아, 330여 ㅐ나4타 명의 ㅐ나4타 자원봉사자가 ㅐ나4타 함께 ㅐ나4타 완성한 ㅐ나4타 대형벽화는 ㅐ나4타 경기도미술관의 ㅐ나4타 찾는 ㅐ나4타 관람객들과 10년간 ㅐ나4타 마주하며 ㅐ나4타 시간을 ㅐ나4타 담아가고 ㅐ나4타 있다. ㅐ나4타 어린이들의 ㅐ나4타 꿈을 ㅐ나4타 담아, ㅓ나dw 세계 ㅓ나dw 유일의 ㅓ나dw 분단국가인 ㅓ나dw 대한민국의 ㅓ나dw 통일을 ㅓ나dw 염원하여 ㅓ나dw 강익중 ㅓ나dw 작가가 ㅓ나dw ㅓ나dw 세계에 ㅓ나dw 진행하고 ㅓ나dw 있는 ㅓ나dw 어린이벽화 ㅓ나dw 프로젝트의 ㅓ나dw 일환으로, ㄴd17 작가는 ㄴd17 대한민국이 ㄴd17 통일이 ㄴd17 되는 ㄴd17 ㄴd17 날까지 ㄴd17 어린이들의 ㄴd17 꿈을 ㄴd17 계속 ㄴd17 모으고, 기cl우 모인 기cl우 꿈들로 기cl우 통일 기cl우 기cl우 대한민국에 기cl우 꿈의 기cl우 다리를 기cl우 연결하고자 기cl우 한다.

우리도 5만 기cl우 어린이들의 기cl우 꿈을 기cl우 감상하면서, 2ug다 나의 2ug다 어린 2ug다 시절 2ug다 꿈, zqa타 현재의 zqa타 꿈, 가마ㅑ4 미래의 가마ㅑ4 꿈에 가마ㅑ4 대한 가마ㅑ4 이야기를 가마ㅑ4 펼쳐보는 가마ㅑ4 시간 가마ㅑ4 가마ㅑ4 가져보길 가마ㅑ4 기대한다.

출처: 가마ㅑ4 경기도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팀보이드
  • 백남준
  • 강익중
  • 홍경택
  • 이이남
  • 강애란
  • 노석미
  • 강요배

현재 진행중인 전시

땅따먹기 ‘n’ P

July 16, 2019 ~ Sept. 7, 2019

툰드라 : 라a거거 아웃라인스 TUNDRA : Outlines

July 19, 2019 ~ Oct. 20, 2019

4거ㄴ파 봐바요

Aug. 3, 2019 ~ Aug. 30,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