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애 : Night Shade

챕터투

April 17, 2020 ~ May 30, 2020

작가노트 2

(탁본 e마bㅐ 드로잉 e마bㅐ 시리즈에 e마bㅐ 관하여) – ‘Night shade’ 2020 e마bㅐ 개인전 e마bㅐ 신작

우연과 e마bㅐ 필연의 e마bㅐ 경계를 e마bㅐ 넘나드는 e마bㅐ 이미지의 e마bㅐ 당위성을 e마bㅐ 부여하기 e마bㅐ 위한 e마bㅐ 회화적 e마bㅐ 실험에 e마bㅐ 의미를 e마bㅐ 두었다. e마bㅐ 화면에 e마bㅐ 그려진 e마bㅐ 이미지들이 e마bㅐ 본래 e마bㅐ 그렇게 e마bㅐ 존재하는 e마bㅐ 것처럼 e마bㅐ 보여지는 e마bㅐ 일에 e마bㅐ 대하여, 3m카사 어떻게 3m카사 그것들이 3m카사 화면에서 3m카사 만들어지고 3m카사 3m카사 들이 3m카사 회화적 3m카사 의미를 3m카사 갖는 3m카사 지에 3m카사 대한 3m카사 질문에서 3m카사 시작했다.

종이를 3m카사 작업실 3m카사 벽면에 3m카사 대고 3m카사 흑연으로 3m카사 탁본을 3m카사 한다. 3m카사 탁본한 3m카사 종이들을 3m카사 불특정하게 3m카사 이어 3m카사 붙여 3m카사 확장한다. 3m카사 3m카사 표면 3m카사 자국들로 3m카사 의미 3m카사 없이 3m카사 채워진 3m카사 흑연의 3m카사 자유분방한 3m카사 흔적들은 3m카사 종이 3m카사 위에서 3m카사 하나의 3m카사 화면이 3m카사 되고, kqg나 나는 kqg나 kqg나 흔적들 kqg나 안에서 kqg나 형상들을 kqg나 연상해 kqg나 내고 kqg나 kqg나 형상들의 kqg나 궤적을 kqg나 이어 kqg나 드로잉을 kqg나 한다. kqg나 탁본 kqg나 kqg나 종이는 kqg나 kqg나 자체로서의 kqg나 회화적 kqg나 의미는 kqg나 상실한 kqg나 kqg나 우연히 kqg나 맺혀진 kqg나 표면의 kqg나 자국들로, ㅓ64ㅓ 내가 ㅓ64ㅓ 형상을 ㅓ64ㅓ 발견하게 ㅓ64ㅓ 하는 ㅓ64ㅓ 장으로 ㅓ64ㅓ 기능한다. ㅓ64ㅓ ㅓ64ㅓ 흔적들은 ㅓ64ㅓ 연상되는 ㅓ64ㅓ 유사한 ㅓ64ㅓ 대상으로 ㅓ64ㅓ 구체화 ㅓ64ㅓ 되거나 ㅓ64ㅓ 이미지화된다. ㅓ64ㅓ 이렇게 ㅓ64ㅓ 탁본 ㅓ64ㅓ ㅓ64ㅓ 종이에서 ㅓ64ㅓ 형상들을 ㅓ64ㅓ 찾아 ㅓ64ㅓ 그려내는 ㅓ64ㅓ 것은 ㅓ64ㅓ 화면에 ㅓ64ㅓ 이미지의 ㅓ64ㅓ 존재성이 ㅓ64ㅓ 부여되는 ㅓ64ㅓ 과정이 ㅓ64ㅓ 된다.

이미지는 ㅓ64ㅓ 어느 ㅓ64ㅓ 순간 ㅓ64ㅓ 스스로 ㅓ64ㅓ ㅓ64ㅓ 모양과 ㅓ64ㅓ 존재를 ㅓ64ㅓ 불려 ㅓ64ㅓ 나가며, hㅐ나나 마치 hㅐ나나 나는 hㅐ나나 그것들을 hㅐ나나 화면에서 hㅐ나나 찾아내는 hㅐ나나 발견자처럼 hㅐ나나 수행하고 hㅐ나나 싶었다. hㅐ나나 나와 hㅐ나나 화면 hㅐ나나 사이에 hㅐ나나 주도권을 hㅐ나나 두고 hㅐ나나 이미지와 hㅐ나나 조우하며, 라쟏차a 결국 라쟏차a 라쟏차a 지점이 라쟏차a 완성의 라쟏차a 지점이 라쟏차a 되도록 라쟏차a 진행했다. 라쟏차a 이미지들이 라쟏차a 무엇인지 라쟏차a 상관하지 라쟏차a 않았고, ㅓdd히 상관없음 ㅓdd히 ㅓdd히 자체를 ㅓdd히 매력으로 ㅓdd히 삼았다. ㅓdd히 하지만 ㅓdd히 화면에 ㅓdd히 우연히 ㅓdd히 나타난 ㅓdd히 흔적들을 ㅓdd히 단서 ㅓdd히 삼아 ㅓdd히 원래 ㅓdd히 그곳에 ㅓdd히 있기로 ㅓdd히 되어있는 ㅓdd히 것처럼 ㅓdd히 느껴지는 ㅓdd히 이미지를 ㅓdd히 찾아내는 ㅓdd히 발견자로서의, 하tjb 나는 하tjb 어쩌면 하tjb 하tjb 무엇 하tjb 너머 하tjb 무언가를 하tjb 절실하게 하tjb 찾는 하tjb 마음, 걷거fㅐ 걷거fㅐ 마음을 걷거fㅐ 그린 걷거fㅐ 걷거fㅐ 인지 걷거fㅐ 모른다.

이렇게 걷거fㅐ 발견한 걷거fㅐ 형상들로 걷거fㅐ 완성된 걷거fㅐ 드로잉들을 걷거fㅐ 집대성하여, 자하11 자하11 이미지들 자하11 간의 자하11 모종의 자하11 관계를 자하11 설정하고, 바8히3 부분이 바8히3 전체의 바8히3 모습을 바8히3 연상하게 바8히3 만드는 바8히3 연출을 바8히3 위해 바8히3 빛의 바8히3 신비한 바8히3 분위기를 바8히3 더해 바8히3 영상작업으로 바8히3 완성했다. 바8히3 영상작업의 바8히3 맥락 바8히3 또한, 라k3q 유사한 라k3q 형상이나 라k3q 기운을 라k3q 조우시키게 라k3q 하는 라k3q 흐름으로써, 2g마다 빛, r기거4 물, 걷22파 수평적인 걷22파 존재, t아1u 수직적인 t아1u 존재 t아1u 등으로 t아1u 형상적인 t아1u 테마를 t아1u 두어 t아1u 흐름을 t아1u 구성했다. t아1u 마치 t아1u 처음 t아1u 보는 t아1u 깊은 t아1u 동굴에서 t아1u 발견한 t아1u 거대한 t아1u 동굴 t아1u 벽화를 t아1u 관찰하는 t아1u 것처럼, 1l바m 내가 1l바m 알고 1l바m 있는 1l바m 세계를 1l바m 초월하는 1l바m 다른 1l바m 환상의 1l바m 세계를 1l바m 발견하고 1l바m 그들의 1l바m 세계를 1l바m 발견하고 1l바m 조우하는 1l바m 순간의 1l바m 분위기나 1l바m 기운을 1l바m 표현하고 1l바m 싶었다.

출처: 1l바m 챕터투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이승애

현재 진행중인 전시

장종완 ㅓ마ㅑ쟏 개인전 : ㅓ마ㅑ쟏 프롬프터 Jongwan Jang : Prompter

April 29, 2020 ~ Aug. 16, 2020

주세균 ㄴ44ㅐ 개인전 : Notional Flag #5-B

May 13, 2020 ~ June 27, 2020

ㅐ사qf 혼자 ㅐ사qf 산다

May 15, 2020 ~ June 30,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