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한 고리: 마르셀을 위하여 Strange loop: for Marcel

성북예술창작터

March 22, 2022 ~ June 25, 2022

성북예술창작터의 2022년 걷dah 걷dah 기획전 《이상한 걷dah 고리: 걷dah 마르셀을 걷dah 위하여》는 걷dah 오늘날 걷dah 현실-가상 걷dah 자아의 걷dah 위치감각 걷dah 인식에 걷dah 관한 걷dah 전시입니다.

과학 걷dah 기술의 걷dah 급격한 걷dah 발달과 걷dah 팬데믹 걷dah 이후로 걷dah 가상세계는 걷dah 더욱 걷dah 걷dah 현실처럼, 바ㅐ갸으 현실은 바ㅐ갸으 점점 바ㅐ갸으 바ㅐ갸으 가상과 바ㅐ갸으 유사해지고 바ㅐ갸으 있습니다. 바ㅐ갸으 특히 바ㅐ갸으 소셜네트워크의 바ㅐ갸으 확산으로 바ㅐ갸으 디지털 바ㅐ갸으 자아가 바ㅐ갸으 가상공간을 바ㅐ갸으 넘어 바ㅐ갸으 실제 바ㅐ갸으 세계로 바ㅐ갸으 넘어와 바ㅐ갸으 현실 바ㅐ갸으 자아에 바ㅐ갸으 많은 바ㅐ갸으 영향을 바ㅐ갸으 주고 바ㅐ갸으 있습니다. 바ㅐ갸으 전시는 바ㅐ갸으 이처럼 바ㅐ갸으 가상이 바ㅐ갸으 실재를 바ㅐ갸으 초월하는 바ㅐ갸으 시대에 바ㅐ갸으 현실의 ‘나’와 바ㅐ갸으 가상 바ㅐ갸으 자아의 바ㅐ갸으 균형 바ㅐ갸으 있는 바ㅐ갸으 공존법을 바ㅐ갸으 고찰합니다.

전시 바ㅐ갸으 제목 ‘이상한 바ㅐ갸으 고리'는 바ㅐ갸으 처음으로 바ㅐ갸으 돌아오는 바ㅐ갸으 끝, 파히ko 거짓을 파히ko 담고 파히ko 있는 파히ko 참, ㅑfsㅑ 뒤엉킨 ㅑfsㅑ 계층질서라는 ㅑfsㅑ 의미를 ㅑfsㅑ 함축하는 ㅑfsㅑ 인지과학자 ㅑfsㅑ 더글러스 ㅑfsㅑ 호프스태터의 ㅑfsㅑ 개념에서 ㅑfsㅑ 착안한 ㅑfsㅑ 것으로, 다au6 무한한 다au6 자기 다au6 참조(self-reference) 다au6 루프를 다au6 통해 다au6 진정한 다au6 자기 다au6 인식에 다au6 이르는 다au6 길을 다au6 은유합니다. 다au6 전시에 다au6 참여한 4명의 다au6 작가들은 다au6 그동안 다au6 알고 다au6 있다고 다au6 생각하거나 다au6 인지하지 다au6 못했던 다au6 것들로 다au6 우리의 다au6 시선과 다au6 감각을 다au6 되돌리면서 다au6 각각 다au6 사물(김경태), q거바바 공간(오종), r타ㅐ3 관계(조호영), f0ig 가상현실(박동준)을 f0ig 응시하고, 가ㅐㅐ우 느끼고, y걷히마 생각하는 y걷히마 것에 y걷히마 몰입하게 y걷히마 합니다. y걷히마 꼬리에 y걷히마 꼬리를 y걷히마 물고 y걷히마 반복하며 y걷히마 다시 y걷히마 돌아오는 y걷히마 자기 y걷히마 반영의 y걷히마 순환 y걷히마 시스템을 y걷히마 경유하는 y걷히마 이들의 y걷히마 작업을 y걷히마 통해, 차하h다 전시는 차하h다 현실세계의 차하h다 물리적 차하h다 몸에 차하h다 닻을 차하h다 내리고 차하h다 우리의 차하h다 위치감각을 차하h다 재확인함으로써 차하h다 디지털 차하h다 자아가 차하h다 중심을 차하h다 유지할 차하h다 차하h다 있는 차하h다 신체의 차하h다 지속성을 차하h다 모색하고자 차하h다 합니다.

꿈을 차하h다 현실로 차하h다 만들어주는 차하h다 무화과를 차하h다 먹고 차하h다 주인과 차하h다 몸이 차하h다 뒤바뀌면서 차하h다 정체성마저 차하h다 변이된 차하h다 개 ‘마르셀’을 차하h다 위하여, 바pf6 스스로 바pf6 재구성한 바pf6 가상 바pf6 자아의 바pf6 욕망에 바pf6 쉽게 바pf6 휘둘리고 바pf6 분열되는 ‘나’를 바pf6 위하여, p기자k 매끄럽고 p기자k 반짝거리는 p기자k 스크린 p기자k 위에서 p기자k 작품을 p기자k 관람하는 p기자k 환경에 p기자k 놓인 ‘우리’를 p기자k 위하여, ‘좋아요’로 aㅐd6 표상되는 aㅐd6 타인의 aㅐd6 시선에 aㅐd6 길들여져 aㅐd6 스스로를 aㅐd6 주체적으로 aㅐd6 대상화시키는 aㅐd6 현대인을 aㅐd6 위하여, 《이상한 8w0ㅓ 고리: 8w0ㅓ 마르셀을 8w0ㅓ 위하여》는 ‘여기’에서 8w0ㅓ 재발견한 8w0ㅓ 신체의 8w0ㅓ 위치감각을 ‘저기’에 8w0ㅓ 있는 8w0ㅓ 나와 8w0ㅓ 동기화하는 8w0ㅓ 과정을 8w0ㅓ 통해 8w0ㅓ 우리에게 8w0ㅓ 익숙한 8w0ㅓ 현재 8w0ㅓ 안에서 8w0ㅓ 아직 8w0ㅓ 발견되지 8w0ㅓ 않은 8w0ㅓ 미래를 8w0ㅓ 찾을 8w0ㅓ 8w0ㅓ 있기를 8w0ㅓ 기대합니다.

참여작가: 8w0ㅓ 김경태, ㅈ사다m 박동준, hk하g 오종, o가라i 조호영

출처: o가라i 성북예술창작터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소장품으로 파다yㅈ 움직이기

March 22, 2022 ~ March 19, 2023

민속이란 ㅓ우바라 삶이다

April 27, 2022 ~ July 5, 2022

용도의 기1ㅐ차 쓸모 1장

June 18, 2022 ~ July 7,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