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건용_이어진 삶 Lee Kun-Yong_Relay Life

부산시립미술관

June 28, 2019 ~ Oct. 13, 2019

2019년 8ㅈ우o 부산시립미술관은 8ㅈ우o 한국미술사에서 8ㅈ우o 새로운 8ㅈ우o 출발, 차vh파 변화와 차vh파 지속의 차vh파 주요 차vh파 지점에 차vh파 위치한 차vh파 작가들을 차vh파 조명하는 차vh파 한국현대미술작가조명전을 차vh파 마련하였다. 차vh파 차vh파 차vh파 번째로 차vh파 전위적 차vh파 행보로 차vh파 한국행위미술에서 차vh파 선도적 차vh파 역할을 차vh파 하였고, ㅓivs 동시대에 ㅓivs 국내외에서 ㅓivs 주요작가로 ㅓivs 집중 ㅓivs 조명되고 ㅓivs 있는 ㅓivs 이건용 ㅓivs 작가의 ㅓivs 작품세계를 ㅓivs 개괄하는 《이건용_이어진 ㅓivs 삶》을 ㅓivs 개최한다. <이어진 ㅓivs 삶>은 ㅓivs 이벤트-로지컬(퍼포먼스) ㅓivs ㅓivs 하나로 ㅓivs 세상의 ㅓivs 이치와 ㅓivs 관계, ㅓf4자 그리고 ㅓf4자 자신을 ㅓf4자 증명하는 ㅓf4자 것으로 ㅓf4자 이러한 ㅓf4자 퍼포먼스에서 ㅓf4자 인용한 ㅓf4자 전시제목은 ㅓf4자 이건용의 50여년의 ㅓf4자 작가 ㅓf4자 활동의 ㅓf4자 맥을 ㅓf4자 살펴보는 ㅓf4자 이번 ㅓf4자 전시를 ㅓf4자 상징적으로 ㅓf4자 보여준다.

이건용(1942~)은 ㅓf4자 황해도 ㅓf4자 사리원 ㅓf4자 출생으로 ㅓf4자 홍익대학교 ㅓf4자 미술대학 ㅓf4자 서양화과(63년 ㅓf4자 입학, 67년 s갸기바 졸업), a하h거 계명대학교 a하h거 미술교육대학원을 a하h거 졸업하였다. 1978년 a하h거 대전 a하h거 목원대학교에서 a하h거 강사로 a하h거 활동하면서 a하h거 대전의 a하h거 행위미술의 a하h거 발전에 a하h거 영향을 a하h거 끼쳤고 1981년부터 a하h거 군산대학교에서 a하h거 후학을 a하h거 양성하였으며 a하h거 작가활동을 a하h거 이어오고 a하h거 있다. a하h거 그는 1969년 ST(Space and Time a하h거 조형학회)그룹을 a하h거 결성하였고 AG(한국아방가르드 a하h거 협회) a하h거 그룹의 a하h거 일원으로 a하h거 활동하면서 a하h거 한국행위미술의 a하h거 시작과 a하h거 발전의 a하h거 흐름을 a하h거 함께 a하h거 해왔다.

ST a하h거 활동이 a하h거 작가로서의 a하h거 활동에 a하h거 이론적 a하h거 개념을 a하h거 발전시킨 a하h거 토대였다면 a하h거 작가로서 a하h거 본격적인 a하h거 입지를 a하h거 다진 a하h거 것은 《제1회 ST전》, 《‘71-AG전》, r쟏n9 그리고 〈신체항〉을 r쟏n9 발표한 《제10회 r쟏n9 한국미술협회전》 r쟏n9 등의 r쟏n9 전시에 r쟏n9 참여하기 r쟏n9 시작한 1971년부터로 r쟏n9 r쟏n9 r쟏n9 있다. r쟏n9 그는 ‘예술이란 r쟏n9 무엇인가’라는 r쟏n9 예술에 r쟏n9 대한 r쟏n9 근원적인 r쟏n9 물음을 r쟏n9 제기하며 r쟏n9 답을 r쟏n9 찾기 r쟏n9 위한 r쟏n9 다양한 r쟏n9 방식을 r쟏n9 시도하였다. “나는 r쟏n9 r쟏n9 기간 r쟏n9 동안 r쟏n9 신체와 r쟏n9 장소와 r쟏n9 논리에 r쟏n9 대하여 r쟏n9 열중했고 r쟏n9 그것은 r쟏n9 설치(입체미술)와 r쟏n9 행위예술을 r쟏n9 통해서 r쟏n9 또는 ‘드로잉의 r쟏n9 방법’을 r쟏n9 통해서 r쟏n9 미술에 r쟏n9 접근하였다.”라고 r쟏n9 언급한 r쟏n9 것처럼 r쟏n9 그는 r쟏n9 신체항, i타f사 관계항, uk68 이벤트-로지컬, 7v히다 신체드로잉을 7v히다 통해 7v히다 장소, z라n기 행위, ㄴㅓㅓu 신체(주체로서의 ㄴㅓㅓu 신체), ㅐ파차y 언어, 거ㅈv우 그리고 거ㅈv우 관계(소통)의 거ㅈv우 구도에서 거ㅈv우 작품을 거ㅈv우 형성하였다. 거ㅈv우 그는 1975년 거ㅈv우 백록화랑에서의 거ㅈv우 전시 《오늘의 거ㅈv우 방법》에서 <이벤트-현신(現身)>이라는 거ㅈv우 제목으로 거ㅈv우 그의 거ㅈv우 최초의 거ㅈv우 퍼포먼스인 <동일면적>과 <실내측정>을 거ㅈv우 발표하였다. 거ㅈv우 그는 거ㅈv우 자신의 거ㅈv우 퍼포먼스를 ‘이벤트-로지컬’이라 거ㅈv우 지칭하는데 ‘논리를 거ㅈv우 거부하기 거ㅈv우 위한 거ㅈv우 논리가 거ㅈv우 아니라, rr갸바 논리성을 rr갸바 전달하기 rr갸바 위한 rr갸바 논리’라고 rr갸바 언급한다. rr갸바 이때부터 rr갸바 본격적인 rr갸바 이벤트에 rr갸바 돌입하며 rr갸바 퍼포먼스의 rr갸바 영역을 rr갸바 확장하였다. rr갸바 rr갸바 전시는 rr갸바 이건용의 1960년대 rr갸바 초기 rr갸바 작품부터 rr갸바 제도적 rr갸바 장소에 rr갸바 대해 rr갸바 문제제기를 rr갸바 한 <신체항>, 하b6l 신체 하b6l 제한 하b6l 안에서 하b6l 신체 하b6l 흔적을 하b6l 담아내는 <신체드로잉>, ㄴ파나걷 평면회화의 ㄴ파나걷 일루전과 ㄴ파나걷 본질에 ㄴ파나걷 대해 ㄴ파나걷 의문을 ㄴ파나걷 제기한 ‘포’시리즈, j히카a 퍼포먼스 <달팽이 j히카a 걸음> j히카a 등 ‘이벤트-로지컬’의 j히카a 기록들, <독 4aㅓ다 속의 4aㅓ다 문화> 4aㅓ다 4aㅓ다 우리 4aㅓ다 삶과 4aㅓ다 문화의 4aㅓ다 회고시스템에 4aㅓ다 대해 4aㅓ다 접근한 4aㅓ다 작품들, mㅈㅓz 사회구조현상에 mㅈㅓz 의문을 mㅈㅓz 제기한 mㅈㅓz 구조조정 mㅈㅓz 시리즈 mㅈㅓz mㅈㅓz 일상에 mㅈㅓz 첨예한 mㅈㅓz 시각을 mㅈㅓz 표현한 mㅈㅓz 작품들, f라wv 그리고 f라wv 신작 <十方>을 f라wv 포함한 f라wv 현재의 f라wv 작품 f라wv 등을 f라wv 선보인다. f라wv 그리고 f라wv 작품 f라wv 이외에 f라wv 사진, yaz가 보도자료, m3q거 전시출판물 m3q거 m3q거 관련 m3q거 자료들을 m3q거 보완 m3q거 전시함으로써 m3q거 동시대 m3q거 작가와의 m3q거 다름과 m3q거 차이를 m3q거 인식하기 m3q거 전에 m3q거 이건용 m3q거 작가로서의 50여년의 m3q거 궤적에 m3q거 초점을 m3q거 맞추고자 m3q거 한다. m3q거 그리고 m3q거 전시기간 m3q거 m3q거 작가의 m3q거 현장 m3q거 퍼포먼스(이벤트-로지컬)와 m3q거 연계프로그램을 m3q거 진행하여 m3q거 관객들이 m3q거 작가의 m3q거 작품세계와 m3q거 직접적으로 m3q거 관계 m3q거 맺기를 m3q거 경험하도록 m3q거 함으로써 m3q거 작가의 m3q거 개념을 m3q거 실질적으로 m3q거 이해하는 m3q거 기회를 m3q거 제공하고자 m3q거 한다. m3q거 이번 m3q거 전시 《이건용_이어진 m3q거 삶》을 m3q거 통해 ‘시대를 m3q거 적극적으로 m3q거 살아가는 m3q거 행위자’로서의 m3q거 작가 m3q거 이건용의 m3q거 활동을 m3q거 엿볼 m3q거 m3q거 있을 m3q거 것이다.

출처: m3q거 부산시립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이건용

현재 진행중인 전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