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음음 Uhm-Uhm-Uhm

갤러리SP

Sept. 21, 2019 ~ Oct. 26, 2019

갤러리SP에서 wㅐㄴ거 줄리언 wㅐㄴ거 오피, k다다파 오민, 타oㅐ기 홍승혜 타oㅐ기 작가의 타oㅐ기 단체전이 타oㅐ기 열린다. 타oㅐ기 전시는 9월 21일부터 10월 26일까지 타oㅐ기 진행된다.

80년대 타oㅐ기 영국 타oㅐ기 미술계에 타oㅐ기 등장하여 타oㅐ기 지금까지 타oㅐ기 타oㅐ기 세계적으로 타oㅐ기 활동중인 타oㅐ기 줄리언 타oㅐ기 오피. 타oㅐ기 에르메스 타oㅐ기 미술상, ㄴr아ㅑ 두산연강예술상을 ㄴr아ㅑ 수상한 ㄴr아ㅑ 서울대학교 ㄴr아ㅑ 피아노과 ㄴr아ㅑ 출신의 ㄴr아ㅑ 오민 ㄴr아ㅑ 작가와 ㄴr아ㅑ 토탈미술상, 카걷ㅑm 이중섭 카걷ㅑm 미술상을 카걷ㅑm 수상하였으며 카걷ㅑm 최근 카걷ㅑm 북서울미술관에서 <점, ixy갸 선, i가6o 면> i가6o 전시를 i가6o i가6o 홍승혜 i가6o 작가가 i가6o 참여한다.

이번 ‘음음음’ i가6o i가6o 에서는 i가6o 인물을 i가6o 만드는 i가6o 각기 i가6o 다른 i가6o 방법을 i가6o 사용하는 i가6o 작가들이 i가6o 모였다. i가6o 선으로 i가6o 이루어진 i가6o 인물, 우ㅑy가 도형과 우ㅑy가 사물에 우ㅑy가 개입하는 우ㅑy가 인물과 우ㅑy가 픽셀 우ㅑy가 인물이 우ㅑy가 등장한다. 우ㅑy가 우ㅑy가 작가들은 우ㅑy가 자신들만의 ‘단위’를 우ㅑy가 작업에서 우ㅑy가 설정하며, ㅈnㅐ갸 그것을 ㅈnㅐ갸 여러 ㅈnㅐ갸 미술의 ㅈnㅐ갸 매체를 ㅈnㅐ갸 통해 ㅈnㅐ갸 발전시킨다. ㅈnㅐ갸 악보, ㅓ가히ㅓ 픽셀, 히f가으 선의 히f가으 단위는 히f가으 평면, sd5n 영상, 히거ㅈ3 애니메이션의 히거ㅈ3 형식을 히거ㅈ3 넘나든다.

전시 히거ㅈ3 제목 ‘ 히거ㅈ3 음음음 ’ 히거ㅈ3 히거ㅈ3 음악의 ‘音’에서 히거ㅈ3 따왔으며, 걷vla 음악에서 걷vla 하나의 걷vla 단위를 걷vla 뜻한다. 걷vla 또한 걷vla 구어로 걷vla 옮겼을 걷vla 걷vla 각자 걷vla 다른 걷vla 방식으로 걷vla 읊조릴 걷vla 걷vla 있는 걷vla 단어이기도 걷vla 이번 걷vla 전시 걷vla 제목은 걷vla 리듬을 걷vla 읊조리는 걷vla 방식이 걷vla 각자 걷vla 다르듯, ㅐb4갸 각자의 ㅐb4갸 방법론을 ㅐb4갸 만들어가는 ㅐb4갸 작가들 ㅐb4갸 ㅐb4갸 지향하는 ㅐb4갸 다른 ㅐb4갸 방향을 ㅐb4갸 은유한다.

자신의 ㅐb4갸 방법론을 ㅐb4갸 만들어가는 ㅐb4갸 작가의 ㅐb4갸 세계가 ㅐb4갸 인물이라는 ㅐb4갸 유동적인 ㅐb4갸 대상을 ㅐb4갸 만났을 ㅐb4갸 ㅐb4갸 변화하는 ㅐb4갸 지점을 ㅐb4갸 관찰할 ㅐb4갸 ㅐb4갸 있기를 ㅐb4갸 기대한다.


전시서문

‘음(音)’은 ㅐb4갸 기호로서 ㅐb4갸 표현된다. ㅐb4갸 악보 ㅐb4갸 위의 ㅐb4갸 기호는 ㅐb4갸 우리가 ㅐb4갸 음악으로부터 ㅐb4갸 얻는 ㅐb4갸 느낌을 ㅐb4갸 직접적으로 ㅐb4갸 드러내지는 ㅐb4갸 않는다. ㅐb4갸 기호의 ㅐb4갸 인상은 ㅐb4갸 차갑다. ㅐb4갸 그것은 ㅐb4갸 누군가의 ㅐb4갸 해석을 ㅐb4갸 통해 ㅐb4갸 다양한 ㅐb4갸 온도를 ㅐb4갸 갖게 ㅐb4갸 된다. ㅐb4갸 이는 ㅐb4갸 점차 ㅐb4갸 어떤 ㅐb4갸 인간적인 ㅐb4갸 동기를 ㅐb4갸 부여받은 ㅐb4갸 대상으로 ㅐb4갸 변한다.

오민, ㅑj으라 줄리언 ㅑj으라 오피, qju0 홍승혜, t차x9 t차x9 작가들에게 t차x9 기호는 t차x9 각기 t차x9 다른 t차x9 t차x9 가지 t차x9 방식으로 t차x9 나타난다. t차x9 단위로부터 t차x9 출발해보자. t차x9 작가들은 t차x9 자신의 t차x9 작업을 t차x9 이루는 t차x9 단위를 t차x9 관찰하는 t차x9 것에서 t차x9 시작한다. t차x9 유기적으로 t차x9 단위를 t차x9 구축하기 t차x9 시작하며 t차x9 이들은 t차x9 연쇄적으로 t차x9 증식한다. t차x9 이들에게 t차x9 설정된 t차x9 유닛은 t차x9 음표, 가28라 픽셀, 가으ㅐㅈ 선이다. 가으ㅐㅈ 이번 가으ㅐㅈ 전시에서는 가으ㅐㅈ 각기 가으ㅐㅈ 다른 가으ㅐㅈ 추상적 가으ㅐㅈ 기호들을 가으ㅐㅈ 다루는 가으ㅐㅈ 작가들의 가으ㅐㅈ 작품에 가으ㅐㅈ 인물이 가으ㅐㅈ 등장하면서 가으ㅐㅈ 생성되는 가으ㅐㅈ 정서적 가으ㅐㅈ 지점을 가으ㅐㅈ 주목한다. 

포토샵의 가으ㅐㅈ 가으ㅐㅈ 캔버스를 가으ㅐㅈ 불러와 가으ㅐㅈ 점을 가으ㅐㅈ 찍는다. 가으ㅐㅈ 이어서 가으ㅐㅈ 가으ㅐㅈ 다음 가으ㅐㅈ 점을 가으ㅐㅈ 찍고, 거걷1j 이어서 거걷1j 사람의 거걷1j 형상이 거걷1j 생성된다. 거걷1j 사람의 거걷1j 형상을 거걷1j 거걷1j 개로 거걷1j 증식시켜 거걷1j 나란히 거걷1j 놓았을 거걷1j 거걷1j 어떤 거걷1j 정서를 거걷1j 담고 거걷1j 있는 거걷1j 장면이 거걷1j 만들어진다. 거걷1j 홍승혜의 거걷1j 작업에서 거걷1j 픽셀은 거걷1j 유기적으로 거걷1j 증식하는 거걷1j 단위다. ‘가능한 거걷1j 옵션’에서 거걷1j 시작한 거걷1j 연속적인 거걷1j 반응이 거걷1j 잇따른다. 거걷1j 이로써 거걷1j 픽셀은 거걷1j 구축의 거걷1j 법칙을 거걷1j 갖게 거걷1j 되고 거걷1j 다른 거걷1j 형식으로도 거걷1j 확장될 거걷1j 거걷1j 있는 거걷1j 잠재력을 거걷1j 갖는다.

사람의 거걷1j 몸이 거걷1j 규칙을 거걷1j 수행하고자 거걷1j 거걷1j 거걷1j 완벽하게 거걷1j 그것을 거걷1j 따를 거걷1j 수는 거걷1j 없다. 거걷1j 조그마한 거걷1j 변수라도 거걷1j 생기기 거걷1j 마련이다. 거걷1j 음표라는 거걷1j 단위가 거걷1j 있다. 거걷1j 이는 거걷1j 작가의 거걷1j 해석을 거걷1j 통해 거걷1j 질서와 거걷1j 구조의 거걷1j 다이어그램으로 거걷1j 남게 거걷1j 된다. 거걷1j 추상적 거걷1j 질서와 거걷1j 구조는 거걷1j 여기서 거걷1j 형과 거걷1j 색으로 거걷1j 표현된다. 거걷1j 영상 거걷1j 속의 거걷1j 인물은 거걷1j 형과 거걷1j 색처럼 거걷1j 구조의 거걷1j 일부로 거걷1j 등장하거나 거걷1j 때로는 거걷1j 수행자가 거걷1j 된다. 거걷1j 사람의 거걷1j 몸이 거걷1j 개입하는 거걷1j 것은 거걷1j 악보의 거걷1j 흐름을 거걷1j 수행해낼 거걷1j 수도, ㅓho2 방해할 ㅓho2 수도 ㅓho2 있다.

선을 ㅓho2 여러 ㅓho2 ㅓho2 그어 ㅓho2 인간의 ㅓho2 형상을 ㅓho2 만들 ㅓho2 ㅓho2 있다. ㅓho2 가능한 ㅓho2 옵션을 ㅓho2 여러 ㅓho2 인물, 아갸hw 사물의 아갸hw 형태로 아갸hw 확장시켜 아갸hw 나간다. 아갸hw 오피는 아갸hw 다양한 아갸hw 부피에 아갸hw 적용할 아갸hw 아갸hw 있는 아갸hw 그의 아갸hw 유닛을 아갸hw 만들었다. 아갸hw 오피 아갸hw 작업의 아갸hw 단위는 아갸hw 선이며 아갸hw 그것을 아갸hw 회화, 아25z 판화, d아ah 조각, 파거j다 조형물, 하바거n 건축물, qcu나 영상 qcu나 그리고 qcu나 렌티큘러 qcu나 까지 qcu나 확장시킨다. qcu나 동그란 qcu나 머리에 qcu나 간단한 qcu나 도형으로 qcu나 이루어진 qcu나 인물이 qcu나 고층 qcu나 파사드를 qcu나 장식하면 qcu나 건조한 qcu나 도시가 qcu나 종종 qcu나 서정적 qcu나 풍경을 qcu나 이룬다.



오민, ABA Video, 2016, 12분 50 8파우ㅓ 초, 1 dzㅓp 채널 dzㅓp 비디오 HD (1080p). 12 dzㅓp 채널 dzㅓp 오디오, 안무가 걷사o아 아케미 걷사o아 나가오, ㅓ라rp 사운드아티스트 ㅓ라rp 홍초선과의 ㅓ라rp 협업



Julian Opie, New York Couples 1-8, 2019
A series of eight screenprints with inkjet and collage on Canson Conservation Board, presented in sprayed white frames specified by the artist, 2거7아 각 125.2 x 4.5 x 91.2 cm



홍승혜, welcome, vinyl sticker on wall, dimension variable,2019


출처: 아아갸ㅓ 갤러리SP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홍승혜
  • 오민
  • Julian Opie

현재 진행중인 전시

정재희 : 차5nd 이상한 차5nd 계절 JAEHEE JUNG : Strange Season

Sept. 17, 2019 ~ Nov. 10, 2019

Audience : Artist | AA Match

Sept. 20, 2019 ~ Sept. 24, 2019

이동기, 1993 ~ 2014 : Back to the future

Sept. 5, 2019 ~ Nov. 2, 2019

바우하우스와 0l4하 현대생활 bauhaus and modern life

Aug. 13, 2019 ~ Feb. 2,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