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윤 개인전: 유벤투스 Juventus

씨알콜렉티브

Aug. 10, 2021 ~ Sept. 25, 2021

CR Collective 다je다 씨알콜렉티브는 다je다 오는 2021.8.10(화)-9.25(토)까지 다je다 윤상윤 다je다 작가의 다je다 개인전, 《유벤투스 Juventus》를 다라다우 개최한다. 다라다우 이번 다라다우 전시에서는 다라다우 형식적으로는 다라다우 왼손, 가vlp 오른손, 바ㅓㅓㅐ 그리고 바ㅓㅓㅐ 양손으로 바ㅓㅓㅐ 하는 바ㅓㅓㅐ 작업의 바ㅓㅓㅐ 차이를 바ㅓㅓㅐ 통해 바ㅓㅓㅐ 바ㅓㅓㅐ 신체성을 바ㅓㅓㅐ 드러내지만, ㅐg우e 이를 ㅐg우e 너머 ㅐg우e 자유와 ㅐg우e 통제, 가갸u자 의식과 가갸u자 무의식을 가갸u자 대립 · 가갸u자 충돌시켜 가갸u자 포섭되지 가갸u자 못하지만 가갸u자 공존하는 가갸u자 잔여자들의 가갸u자 불안한 가갸u자 정서와 가갸u자 에너지를 가갸u자 드러낸다.

전시의 가갸u자 제목인 가갸u자 유벤투스는 ‘청춘’을 가갸u자 의미하는 가갸u자 라틴어이다. 가갸u자 작가는 가갸u자 청소년들의 가갸u자 다양한 가갸u자 운동경기 가갸u자 장면을 가갸u자 우화적으로 가갸u자 포착하여 가갸u자 왼손의 가갸u자 미숙하고 가갸u자 즉흥적이며 가갸u자 역동적인 가갸u자 스트로크와 가갸u자 화려한 가갸u자 색채로 가갸u자 활력 가갸u자 넘치는 가갸u자 화면을 가갸u자 보여준다. 가갸u자 이와는 가갸u자 다르게 가갸u자 오른손으로는, 3ㅐi하 현실에서 3ㅐi하 발생할 3ㅐi하 3ㅐi하 같지 3ㅐi하 않은 3ㅐi하 상황, 아u사0 예로 아u사0 흔치 아u사0 않게 아u사0 물에 아u사0 차있는 아u사0 작가 아u사0 작업실이나 아u사0 공원 아u사0 같은 아u사0 실내 아u사0 외에 아u사0 자연스럽게 아u사0 모여 아u사0 일상을 아u사0 누리는 아u사0 군중들의 아u사0 풍경을 아u사0 자아와 아u사0 초자아 아u사0 그리고 아u사0 무의식이라는 아u사0 구조적인 3단계 아u사0 구분을 아u사0 아u사0 캔버스 아u사0 안에 아u사0 봉합시켜 아u사0 왔다. 아u사0 특히 아u사0 르네상스 아u사0 시대 아u사0 발명된 아u사0 유화의 아u사0 글레이징(glazing)이란 아u사0 클래식 아u사0 기법으로 아u사0 여러 아u사0 겹의 아u사0 레이어를 아u사0 주면서 아u사0 회화적 아u사0 깊이와 아u사0 함께 아u사0 정치하게 아u사0 조작된 아u사0 사실/비사실적인 아u사0 회화를 아u사0 선보여왔다.

윤상윤 아u사0 작가는 아u사0 오른손과 아u사0 왼손을 아u사0 구분하며 아u사0 작업하는 아u사0 것을 아u사0 특별하게 아u사0 만들어 아u사0 왔다. 아u사0 그에게 아u사0 왼손으로 아u사0 그린다는 아u사0 행위는 아u사0 우선, 라가2e 수고한 라가2e 오른손에게 라가2e 휴식과 라가2e 일탈을 라가2e 주고자 라가2e 함이다. 라가2e 또한, 거차차i 작가가 거차차i 어릴 거차차i 거차차i 완고한 거차차i 아버지에게 거차차i 왼손의 거차차i 사용을 거차차i 저지당한 거차차i 편치 거차차i 않은 거차차i 기억을 거차차i 떠올리게 거차차i 하는 거차차i 것이기도 거차차i 하다. 거차차i 그럼에도 거차차i 불구하고 거차차i 왼손을 거차차i 끄집어낸다는 거차차i 것은 거차차i 부모의 거차차i 강요를 거차차i 포함한 거차차i 아카데미 거차차i 교육 거차차i 거차차i 문화적, 9z4w 예술적 9z4w 관습에 9z4w 대한 9z4w 저항이자 9z4w 내재하는 9z4w 디오니소스적 9z4w 기질을 9z4w 소환하는 9z4w 시도와도 9z4w 같다. 9z4w 사실성을 9z4w 획득하느냐 9z4w 못하느냐, pt걷다 강박적인 pt걷다 것과 pt걷다 자유롭고 pt걷다 본능적인 pt걷다 것, zs타8 그리고 zs타8 순종과 zs타8 저항이라는 zs타8 대비되는 zs타8 아이콘으로 zs타8 등장한 zs타8 오른손과 zs타8 왼손 zs타8 작업의 zs타8 구분은 zs타8 역설적인 zs타8 양면을 zs타8 간직한 zs타8 작가에게 zs타8 특별한 zs타8 방법론으로 zs타8 작동하고 zs타8 있는 zs타8 것이다. zs타8 훈련된 zs타8 오른손으로 zs타8 그린 zs타8 작업은 zs타8 소위 zs타8 zs타8 그린, 23oㅓ 아카데믹하게 23oㅓ 사실적으로 23oㅓ 통제되고 23oㅓ 구조적으로 23oㅓ 조작된 23oㅓ 화면을 23oㅓ 만들어내고, arvㅑ 서투른 arvㅑ 왼손으로는 arvㅑ arvㅑ 그린 arvㅑ 그림, 사쟏걷ㅓ 결핍과 사쟏걷ㅓ 저항의 사쟏걷ㅓ 분출하는 사쟏걷ㅓ 결과물을 사쟏걷ㅓ 만들어 사쟏걷ㅓ 낸다. 사쟏걷ㅓ 하지만 사쟏걷ㅓ 왼손의 사쟏걷ㅓ 사용은 사쟏걷ㅓ 역설적으로 사쟏걷ㅓ 서투르지만 사쟏걷ㅓ 즉흥적이고 사쟏걷ㅓ 폭발력이 사쟏걷ㅓ 있어 사쟏걷ㅓ 회화적이고, qsㅑ8 재현이라는 qsㅑ8 제약을 qsㅑ8 벗어나 qsㅑ8 자유로울 qsㅑ8 qsㅑ8 있다는 qsㅑ8 강점을 qsㅑ8 가진다.

작가에게 qsㅑ8 손이란 qsㅑ8 오리지널리티(originality)의 qsㅑ8 아우라(aura)를 qsㅑ8 가능하게 qsㅑ8 하는 qsㅑ8 첨병이자, 아ㅓlj 뇌와 아ㅓlj 가장 아ㅓlj 긴밀하게 아ㅓlj 연결되어 아ㅓlj 세상을 아ㅓlj 감각, fㅓgㅐ 감지하게 fㅓgㅐ 하는 fㅓgㅐ 중요한 fㅓgㅐ 소통 fㅓgㅐ 수단이며, mh으ㅓ 시각언어를 mh으ㅓ 창조하게 mh으ㅓ 하는 mh으ㅓ 매개체이다. mh으ㅓ 게다가 mh으ㅓ 반복과 mh으ㅓ 숙련에 mh으ㅓ 의한 mh으ㅓ 기술의 mh으ㅓ 획득은 mh으ㅓ 물리적 mh으ㅓ mh으ㅓ 이상의 mh으ㅓ 가치를 mh으ㅓ 부여하게 mh으ㅓ 한다. mh으ㅓ 이렇게 mh으ㅓ 수공과 mh으ㅓ 수고의 mh으ㅓ 가치는 mh으ㅓ 정확히 mh으ㅓ 작업의 mh으ㅓ 가치와 mh으ㅓ 직접적으로 mh으ㅓ 연결되지만, 4하마p 이러한 4하마p 손에 4하마p 대한 4하마p 전통적인 4하마p 아우라에서 4하마p 해방된 4하마p 지금, h나d차 이를 h나d차 특별히 h나d차 대단한 h나d차 것으로 h나d차 부각시키기엔 h나d차 다소 h나d차 어려움이 h나d차 있다. h나d차 다만 h나d차 손의 h나d차 행위가 h나d차 가지는 h나d차 신체적이고 h나d차 정신적인 h나d차 것이 h나d차 동시대적 h나d차 의미를 h나d차 드러내게 h나d차 h나d차 때는 h나d차 이야기가 h나d차 달라진다.

그러나 h나d차 반전은, z차a나 그가 z차a나 왼손 z차a나 작업을 z차a나 지속적으로 z차a나 하다 z차a나 보니 z차a나 점점 z차a나 그린다는 z차a나 행위가 z차a나 익숙해지고 z차a나 테크닉이 z차a나 늘기 z차a나 시작하여 z차a나 z차a나 그리게 z차a나 되어버린 z차a나 부작용 z차a나 아닌 z차a나 부작용을 z차a나 낳았다는 z차a나 것이다. z차a나 그런 z차a나 그가 z차a나 이번엔 z차a나 양손 z차a나 사용을 z차a나 시도한다. z차a나 그런 z차a나 면에서 z차a나 이번 z차a나 전시는 z차a나 작가에게 z차a나 z차a나 다른 z차a나 차원의, ㅓㅑ하6 작가의 ㅓㅑ하6 한계를 ㅓㅑ하6 드러내고 ㅓㅑ하6 ㅓㅑ하6 ㅓㅑ하6 ㅓㅑ하6 밀어붙이는 ㅓㅑ하6 도전이다. ㅓㅑ하6 ㅓㅑ하6 시도는 ㅓㅑ하6 ㅓㅑ하6 그린다는 ㅓㅑ하6 기술력의 ㅓㅑ하6 의미에 ㅓㅑ하6 대해 ㅓㅑ하6 재고해보고, zw히3 양손의 zw히3 조화 zw히3 또는 zw히3 부조화를 zw히3 교차 zw히3 경험하게 zw히3 하며, akp우 마치 akp우 아폴로적-디오니소스적이라는 akp우 대립 akp우 akp우 속에서 akp우 아이러니한 akp우 긴장과 akp우 충돌하는 akp우 에너지를 akp우 고스란히 akp우 작업 akp우 내에 akp우 전달해보는 akp우 기회를 akp우 마련한다. akp우 하지만 akp우 akp우 화면에 akp우 기술력의 akp우 차이를 akp우 드러내기보다는, 바34h 소품으로 바34h 일관했던 바34h 왼손그림을 바34h 바34h 캔버스로 바34h 전환하면서 바34h 일필휘지(一筆揮之)의 바34h 호방함을 바34h 얻고, k다ㅓu k다ㅓu 위에 k다ㅓu 정교한 k다ㅓu 글레이징 k다ㅓu 기법의 k다ㅓu 레이어를 k다ㅓu 더함으로써 k다ㅓu 왼손과 k다ㅓu 오른손이 k다ㅓu 지닌 k다ㅓu 회화적 k다ㅓu 강점들을 k다ㅓu 혼합시키고 k다ㅓu 있다. k다ㅓu k다ㅓu 왼손/오른손의 k다ㅓu 차이를 k다ㅓu 넘어 k다ㅓu 자유로운 k다ㅓu 조작이나 k다ㅓu 호방한 k다ㅓu 통제라는 k다ㅓu 충돌 k다ㅓu 속에 k다ㅓu 합의될 k다ㅓu k다ㅓu 없는 k다ㅓu 기묘함을 k다ㅓu 가중시키고 k다ㅓu 있는 k다ㅓu 것이다.

참여작가: k다ㅓu 윤상윤
관람예약: https://booking.naver.com/booking/12/bizes/564937

출처: k다ㅓu 씨알콜렉티브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우한나 8ㅓir 개인전: Hannah Flashed That

Oct. 12, 2021 ~ Oct. 30, 2021

2021 ㅑ4ax 텔레피크닉 ㅑ4ax 프로젝트: ㅑ4ax 당신의 ㅑ4ax 휴일

Sept. 14, 2021 ~ Nov. 14,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