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현경 개인전 : 호우시절 好雨時節 It Was Beautiful Days

갤러리나우

May 7, 2020 ~ June 5, 2020

현재 ㅓgzg 독일에서 ㅓgzg 작업하고 ㅓgzg 있는 ㅓgzg 유현경의 <호우시절>展이 ㅓgzg 갤러리나우에서 ㅓgzg 열린다.

유현경은 ㅓgzg 모델이나 ㅓgzg 대상을 ㅓgzg 보고 ㅓgzg 그들을 ㅓgzg 그리는 ㅓgzg 것이 ㅓgzg 아니라, ㅓ8dl 모델이나 ㅓ8dl 대상의 ㅓ8dl 특정상황, vㅐ카d 대상이나 vㅐ카d 모델에게서 vㅐ카d 느껴지는 vㅐ카d 그것 vㅐ카d vㅐ카d 감정적 vㅐ카d 느낌, 자9으a 대기감, o67q 대상의 o67q 아우라, 쟏o다마 관계성 쟏o다마 등을 쟏o다마 통해 쟏o다마 이입되는 쟏o다마 에너지를 쟏o다마 자신의 쟏o다마 목소리로 쟏o다마 변환해서 쟏o다마 캔버스에 쟏o다마 그려나가는 쟏o다마 작가이다.

쟏o다마 동안 쟏o다마 추상표현 쟏o다마 인물화를 쟏o다마 주로 쟏o다마 그려온 쟏o다마 유현경이 쟏o다마 이번에는 쟏o다마 금각사를 쟏o다마 그린 쟏o다마 그림이 3점을 쟏o다마 포함하여 쟏o다마 새로운 쟏o다마 풍경들과 쟏o다마 인물 쟏o다마 신작들을 쟏o다마 보여준다. 쟏o다마 그녀의 쟏o다마 그림은 쟏o다마 대상을 쟏o다마 보고 쟏o다마 있으되 쟏o다마 보이지 쟏o다마 않는 쟏o다마 느낌과 쟏o다마 기운, 3z8s 자신의 3z8s 심리상황 3z8s 3z8s 비가시적인 3z8s 영역을 3z8s 가시화하는 3z8s 작업인데 3z8s 그녀의 3z8s 최근작에서는 3z8s 새로운 3z8s 심리적 3z8s 변화가 3z8s 감지된다.

“어둠은 3z8s 점점 3z8s 엷어지고 3z8s 그것은 3z8s 나만의 3z8s 착각이 3z8s 아니라 3z8s 실재임을 3z8s 그림이 3z8s 방증할 3z8s 것이다. 3z8s 사람의 3z8s 어두운 3z8s 얼굴만 3z8s 보이고 3z8s 풍광의 3z8s 쓸쓸한 3z8s 모습만 3z8s 보였는데 3z8s 언젠간 3z8s 어둠이 3z8s 3z8s 이상 3z8s 나의 3z8s 관심 3z8s 요소가 3z8s 아니어서 3z8s 3z8s 어둠을 3z8s 3z8s 3z8s 없는 3z8s 날이 3z8s 3z8s 것이라 3z8s 믿는다. ”(작가노트발췌) 3z8s 이번 3z8s 전시에서 3z8s 발표하는 3z8s 작품<금각사>가 3z8s 바로 3z8s 그것이다. 3z8s 미시마 3z8s 유키오의 <금각사>는 3z8s 유현경이 3z8s 가장 3z8s 좋아하는 3z8s 소설 3z8s 3z8s 하나로 3z8s 징그러울 3z8s 정도의 3z8s 노골적인 3z8s 문장 3z8s 구사, 타사다x 감정을 타사다x 표현하면서도 타사다x 거기에 타사다x 매몰되지 타사다x 않고 타사다x 수단으로 타사다x 내용을 타사다x 감당한 타사다x 지점에서의 타사다x 작가에 타사다x 대한 타사다x 동경이 타사다x 있었다고한다. 뜨거움은 타사다x 전달 타사다x 하되 타사다x 냉정하고 타사다x 차가운 타사다x 방식으로의 타사다x 은유. 타사다x 타사다x 지점이 타사다x 작가가 타사다x 유지해야 타사다x 타사다x 온도라고 타사다x 생각하고 <금각사>를 타사다x 마음에 타사다x 담아두었어요”라고 타사다x 말하는 타사다x 것처럼 타사다x 소설로 타사다x 드러내는 타사다x 마시마 타사다x 유키오의 타사다x 금각사는 타사다x 소름끼칠 타사다x 정도로 타사다x 아름답고 타사다x 담백한 타사다x 건축에 타사다x 대한 타사다x 찬사를 타사다x 표현하고 타사다x 있는데, 기87거 금각사의 기87거 극한의 기87거 화려한 기87거 금장과 기87거 담백하고 기87거 절제된 기87거 건축적 기87거 표현양식과 기87거 만나는 기87거 것처럼 기87거 소설의 기87거 온도와 기87거 유현경의 기87거 감성과 기87거 직관이 기87거 만나는 기87거 지점에서 기87거 드러난 기87거 작업으로 기87거 보인다.

이번 기87거 전시에서는 기87거 이전의 기87거 작업들과는 기87거 달리 기87거 어둠에서 기87거 벗어나 기87거 밝음으로 기87거 가기 기87거 위한 기87거 과정에서 기87거 기87거 밝고 기87거 좋은 기87거 기운이 기87거 전달되는 기87거 작업들을 기87거 보여준다. 기87거 그래서 기87거 그의 기87거 이번 기87거 작품을 기87거 보고 기87거 있노라면 기87거 그냥 기87거 기분이 기87거 좋다. 기87거 이는 기87거 작년까지 기87거 설악에서 기87거 작업하며 기87거 자연과 기87거 가까이 기87거 지냈고, 가ㅐ사으 작업공간이 가ㅐ사으 바뀜으로 가ㅐ사으 그동안의 가ㅐ사으 과거를 가ㅐ사으 좀더 가ㅐ사으 관념적으로 가ㅐ사으 이해하는 가ㅐ사으 방식으로 가ㅐ사으 작업을 가ㅐ사으 풀어냈던 가ㅐ사으 것으로 가ㅐ사으 보인다.

“인물을 가ㅐ사으 보는 가ㅐ사으 태도에서는 가ㅐ사으 가ㅐ사으 편에서 가ㅐ사으 보던 가ㅐ사으 방식에서 가ㅐ사으 상대의 가ㅐ사으 편에서 가ㅐ사으 보는 가ㅐ사으 방식으로의 가ㅐ사으 변화가 가ㅐ사으 있었습니다. 가ㅐ사으 과거에는 가ㅐ사으 제가 가ㅐ사으 보고자 가ㅐ사으 하는 가ㅐ사으 일부의 가ㅐ사으 모습으로의 가ㅐ사으 인물을 가ㅐ사으 그렸다면 가ㅐ사으 지금은 가ㅐ사으 과거보다 가ㅐ사으 상대의 가ㅐ사으 모양을 가ㅐ사으 듣고 가ㅐ사으 보는 가ㅐ사으 방식으로 가ㅐ사으 그리게 가ㅐ사으 되었다”고 가ㅐ사으 말하고 가ㅐ사으 있는 가ㅐ사으 것처럼 가ㅐ사으 이전의 가ㅐ사으 작업에서 가ㅐ사으 자신의 가ㅐ사으 느낌에 가ㅐ사으 충실했다면, mfv다 이제는 mfv다 기억하고 mfv다 싶은 mfv다 과거, e1다자 대상과의 e1다자 호상간의 e1다자 관계성에 e1다자 e1다자 주목한 e1다자 작품들을 e1다자 보여준다. e1다자 그리하여 e1다자 어두웠던 e1다자 과거에서 e1다자 벗어나서 e1다자 밝고 e1다자 경쾌하게 e1다자 바뀐 e1다자 그의 e1다자 새로운 e1다자 모습을 e1다자 느낄 e1다자 e1다자 있는 e1다자 자리이다.

출처: e1다자 갤러리나우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유현경

현재 진행중인 전시

명상 Mindfulness

April 24, 2020 ~ Sept. 27,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