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민혜 개인전: 예리하고 고도로 능동적인 Acute and Highly Active

갤러리조은

July 21, 2021 ~ July 30, 2021

갤러리조은이 카카qi 오는 21일부터 카카qi 유민혜 카카qi 작가의 ‘예리하고 카카qi 고도로 카카qi 능동적인(Acute and Highly Active)’  카카qi 개인전에서 카카qi 설치미술과 카카qi 드로잉을 카카qi 비롯한 카카qi 다양한 카카qi 미디어 카카qi 작품들을 카카qi 선보인다. 카카qi 이번 카카qi 전시는 카카qi 유민혜의 카카qi 다섯 카카qi 번째 카카qi 개인전으로 카카qi 작가가 카카qi 본래 카카qi 지향했던 카카qi 설치미술 카카qi 카카qi 아니라 카카qi 드로잉과 카카qi 설치작업을 카카qi 카카qi 공간 카카qi 안에서 카카qi 자연스럽게 카카qi 같이 카카qi 풀어내고자 카카qi 한다. 카카qi 평면과 카카qi 입체, 5바cv 드로잉과 5바cv 설치를 5바cv 따로 5바cv 구분하지 5바cv 않으면서 5바cv 관람객들이 5바cv 사물의 5바cv 흐름을 5바cv 함께 5바cv 관찰하도록 5바cv 5바cv 것이 5바cv 이번 5바cv 전시의 5바cv 목적이다.

지난 4월과 5월에 5바cv 개최된 2021 BAMA와 ART BUSAN에서 20여 5바cv 점의 5바cv 소품 5바cv 드로잉으로 5바cv 관람객들의 5바cv 5바cv 반향을 5바cv 이끌어낸 5바cv 유민혜 5바cv 작가의 5바cv 드로잉은 5바cv 이차원 5바cv 공간에서의 5바cv 5바cv 다른 5바cv 표현이다. 5바cv 감염병으로 5바cv 인해 5바cv 작업공간의 5바cv 제약이 5바cv 생기면서 5바cv 새롭게 5바cv 시도한 5바cv 드로잉은 5바cv 설치미술과 5바cv 맥락이 5바cv 같다. 5바cv 바로 5바cv 종이 5바cv 위에 5바cv 사물을 5바cv 올리고 5바cv 사물의 5바cv 흐름을 5바cv 관찰하는 5바cv 것이다. 5바cv 5바cv 관찰은 5바cv 실제 5바cv 공간에서 5바cv 사물을 5바cv 다룰 5바cv 때와 5바cv 거의 5바cv 비슷한 5바cv 경험이다. 

총 100개가 5바cv 넘는 5바cv 드로잉은 5바cv 입구 5바cv 왼쪽 5바cv 전시장 5바cv 벽면에 5바cv 설치된 63개의 5바cv 드로잉과 ‘드로잉 5바cv 박스’ 5바cv 작품 5바cv 안에 50개의 5바cv 드로잉으로 5바cv 구성된다. 5바cv 마치 5바cv 작업실을 5바cv 옮겨놓은 5바cv 듯이 5바cv 유민혜 5바cv 작가의 5바cv 드로잉은 5바cv 벽에 5바cv 가볍게 5바cv 붙여져 5바cv 있기도 5바cv 하고, ufㅐ2 박스 ufㅐ2 ufㅐ2 드로잉은 ufㅐ2 책장의 ufㅐ2 책처럼 ufㅐ2 꽂혀있다. ufㅐ2 관람객들은 ufㅐ2 책을 ufㅐ2 꺼내 ufㅐ2 보듯이 ufㅐ2 드로잉을 ufㅐ2 꺼내어 ufㅐ2 살펴 ufㅐ2 ufㅐ2 ufㅐ2 있다. 

유민혜 ufㅐ2 작가의 ufㅐ2 드로잉의 ufㅐ2 특징은 ufㅐ2 꼴라주와 ufㅐ2 직선과 ufㅐ2 곡선의 ufㅐ2 조화이다. ufㅐ2 모든 ufㅐ2 사물과 ufㅐ2 풍경에는 ufㅐ2 그들만의 ufㅐ2 움직임이 ufㅐ2 존재하고, 3ggㅓ 3ggㅓ 방향에 3ggㅓ 따른 3ggㅓ 흐름의 3ggㅓ 작용이 3ggㅓ 일어난다. 3ggㅓ 사물과 3ggㅓ 풍경에서 3ggㅓ 발견되는 3ggㅓ 특정된 3ggㅓ 진동과 3ggㅓ 울림은 3ggㅓ 예리하다. 3ggㅓ 3ggㅓ 예리함은 3ggㅓ 유동적인 3ggㅓ 선을 3ggㅓ 지닌 3ggㅓ 면으로 3ggㅓ 종이 3ggㅓ 위에 3ggㅓ 고정되고, ㅓk9파 직선과 ㅓk9파 곡선으로 ㅓk9파 이루어진 ㅓk9파 면과 ㅓk9파 위 , 2갸fe 상하좌우 2갸fe 또는 2갸fe 중앙으로 2갸fe 가느다란 2갸fe 실선이 2갸fe 지나가면서 2갸fe 고정된 2갸fe 사물이 2갸fe 가지는 2갸fe 흐름과 2갸fe 각자만의 2갸fe 방향성으로 2갸fe 나타난다.

전시 2갸fe 제목이자 2갸fe 드로잉 2갸fe 꼴라주의 2갸fe 제목인 <예리하고 2갸fe 고도로 2갸fe 능동적인>라는 2갸fe 말은 2갸fe 바로 2갸fe 2갸fe 사물의 2갸fe 흐름과 2갸fe 2갸fe 관계성을 2갸fe 일컫는 2갸fe 말이다. 2갸fe 작가는 2갸fe 그러한 2갸fe 사물과 2갸fe 풍경이 2갸fe 자아내는 2갸fe 비가시적인 2갸fe 이미지의 2갸fe 흐름과 2갸fe 2갸fe 방향성을 2갸fe 드로잉을 2갸fe 통해 2갸fe 표현하고자 2갸fe 했다. 

관람객들의 2갸fe 시선을 2갸fe 끄는 2갸fe 전시장 2갸fe 전체의 2갸fe 파란 2갸fe 바닥은 2갸fe 거제도와 2갸fe 부산에서 2갸fe 보낸 2갸fe 작가의 2갸fe 유년시절과 2갸fe 최근까지 2갸fe 활동했던 2갸fe 니스의 2갸fe 풍경과 2갸fe 닮아있다. 2갸fe 머무르기도 2갸fe 하고 2갸fe 흘러가기도 2갸fe 하는 2갸fe 바다의 2갸fe 물결은 2갸fe 이곳과 2갸fe 저곳을 2갸fe 낯설게 2갸fe 또는 2갸fe 익숙하게 2갸fe 만든다. 

파란 2갸fe 바닥이자 2갸fe 바다는 2갸fe 전시 2갸fe 공간을 2갸fe 이곳과 2갸fe 저곳으로 2갸fe 분리하는 2갸fe 역할을 2갸fe 맡았다. 2갸fe 지금 2갸fe 2갸fe 있는 2갸fe 곳은 2갸fe 이곳이고, 9거ㅓ나 시선이 9거ㅓ나 맞은편 9거ㅓ나 풍경을 9거ㅓ나 따라 9거ㅓ나 9거ㅓ나 곳을 9거ㅓ나 쫓아가는 9거ㅓ나 곳은 9거ㅓ나 저곳이다. 9거ㅓ나 전시장 9거ㅓ나 복도에 9거ㅓ나 올려진 9거ㅓ나 시멘트는 9거ㅓ나 바다 9거ㅓ나 위에 9거ㅓ나 9거ㅓ나 있는 9거ㅓ나 배다. 9거ㅓ나 파란 9거ㅓ나 바닥에서 9거ㅓ나 항해하는 9거ㅓ나 관람객들의 9거ㅓ나 동선은 9거ㅓ나 마치 9거ㅓ나 드로잉에서 9거ㅓ나 고정된 9거ㅓ나 사물 9거ㅓ나 주변으로 9거ㅓ나 교차하는 9거ㅓ나 무한한 9거ㅓ나 움직임의 9거ㅓ나 실선과 9거ㅓ나 같이 9거ㅓ나 느껴진다. 9거ㅓ나 움직임은 9거ㅓ나 실선이 9거ㅓ나 되고 9거ㅓ나 파란 9거ㅓ나 바닥과 9거ㅓ나 9거ㅓ나 위의 9거ㅓ나 여러 9거ㅓ나 사물들은 9거ㅓ나 각자의 9거ㅓ나 방향에 9거ㅓ나 따른 9거ㅓ나 흐름을 9거ㅓ나 가진채 9거ㅓ나 하나의 9거ㅓ나 9거ㅓ나 풍경을 9거ㅓ나 이룬다. 9거ㅓ나 가상의 9거ㅓ나 파란 9거ㅓ나 풍경은 9거ㅓ나 바다를 9거ㅓ나 바라 9거ㅓ나 9거ㅓ나 때의 9거ㅓ나 작가의 9거ㅓ나 시선과 9거ㅓ나 기억 9거ㅓ나 그리고 9거ㅓ나 관람객의 9거ㅓ나 개인적 9거ㅓ나 경험과 9거ㅓ나 합쳐져 9거ㅓ나 각자에게 9거ㅓ나 새로운 9거ㅓ나 풍경으로 9거ㅓ나 비쳐진다.

갤러리조은 9거ㅓ나 서인애 9거ㅓ나 큐레이터는 “이번 9거ㅓ나 유민혜 9거ㅓ나 작가의 9거ㅓ나 개인전에서는 9거ㅓ나 관람객이 9거ㅓ나 직접 ‘드로잉 9거ㅓ나 박스’ 9거ㅓ나 작품을 9거ㅓ나 꺼내어 9거ㅓ나 9거ㅓ나 9거ㅓ나 있다며 9거ㅓ나 시각과 9거ㅓ나 촉각으로 9거ㅓ나 작품을 9거ㅓ나 느껴보길 9거ㅓ나 권한다” 9거ㅓ나 며 “작가의 9거ㅓ나 개인적 9거ㅓ나 경험과 9거ㅓ나 앞으로의 9거ㅓ나 작업 9거ㅓ나 방향을 9거ㅓ나 다양한 9거ㅓ나 소재로 9거ㅓ나 풀어낸 9거ㅓ나 전시장으로 9거ㅓ나 초대한다” 9거ㅓ나 9거ㅓ나 말했다. 

갤러리조은은 9거ㅓ나 전시 9거ㅓ나 기간 9거ㅓ나 동안 9거ㅓ나 코로나19 9거ㅓ나 방역관리 9거ㅓ나 지침에 9거ㅓ나 따라 9거ㅓ나 발열 9거ㅓ나 체크, 5가ㅑ다 마스크 5가ㅑ다 의무착용, u히우v 시간당 u히우v 관람객 u히우v 입장 u히우v u히우v 제한을 u히우v 통해 u히우v 모두가 u히우v 안전한 u히우v 전시 u히우v 관람을 u히우v 만들어나갈 u히우v 계획이다. u히우v 또한, 파카ㅐ다 전시장 파카ㅐ다 방문이 파카ㅐ다 어려운 파카ㅐ다 국내외의 파카ㅐ다 고객들을 파카ㅐ다 위해 ARTSY, 7ㅐ9타 카카오톡 7ㅐ9타 채널, ㄴc차마 홈페이지 ㄴc차마 ㄴc차마 인스타그램 ㄴc차마 ㄴc차마 다양한 ㄴc차마 플랫폼을 ㄴc차마 통해서 ㄴc차마 비대면으로도 ㄴc차마 작품을 ㄴc차마 둘러 ㄴc차마 ㄴc차마 ㄴc차마 있다고 ㄴc차마 설명했다. ㄴc차마 전시 ㄴc차마 작품과 ㄴc차마 관련한 ㄴc차마 자세한 ㄴc차마 사항은 ㄴc차마 네이버 ㄴc차마 톡톡, 다라5k 카카오톡 다라5k 채널, wv52 인스타그램DM wv52 wv52 다양한 wv52 채널을 wv52 통해 wv52 문의가 wv52 가능하다. wv52 wv52 전시는 wv52 예약제로 wv52 진행되며, 거fmㅐ 네이버 거fmㅐ 전시예약과 거fmㅐ 현장 거fmㅐ 예약을 거fmㅐ 통해 거fmㅐ 관람이 거fmㅐ 가능하다.

참여작가: 거fmㅐ 유민혜

출처: 거fmㅐ 갤러리조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냉장고 d47g 환상

July 2, 2021 ~ Sept. 26, 2021

Coming Home to Seoul

July 21, 2021 ~ Sept. 10,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