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할머니

탈영역우정국

Sept. 5, 2022 ~ Sept. 25, 2022

요즈음의 hㅐㅓ자 한국은 hㅐㅓ자 바야흐로 ‘혐오의 hㅐㅓ자 시대’라고 hㅐㅓ자 보아도 hㅐㅓ자 무색할 hㅐㅓ자 정도로 hㅐㅓ자 타인을 hㅐㅓ자 대상화하고 hㅐㅓ자 일반화하여 hㅐㅓ자 엄격한 hㅐㅓ자 도덕적 hㅐㅓ자 잣대를 hㅐㅓ자 들이대는 hㅐㅓ자 경향이 hㅐㅓ자 있다. hㅐㅓ자 그러나 hㅐㅓ자 근거리에서 hㅐㅓ자 직접적으로 hㅐㅓ자 경험을 hㅐㅓ자 하자면, ao타ㅐ 우리는 ao타ㅐ 모두 ‘인간’과 ‘인간’이라는 ‘함께의 ao타ㅐ 관계’ ao타ㅐ 속에 ao타ㅐ 있다. ao타ㅐ 전시 <우리, m0su 할머니>는 m0su 남녀노소 m0su 구분 m0su 없이 m0su 함께 m0su 공감할 m0su m0su 있는 m0su 할머니들을 m0su 전시장으로 m0su 초대함으로써 m0su 남녀-세대 m0su 간의 m0su 분리를 m0su 뛰어넘어 m0su 함께의 m0su 관계를 m0su 환기하고, 다걷6t 서로에 다걷6t 대한 다걷6t 이해의 다걷6t 자리를 다걷6t 마련코자 다걷6t 한다.

추상적인 다걷6t 의미로서 다걷6t 할머니는 다걷6t 자식들과 다걷6t 손주들을 다걷6t 돌보며 다걷6t 따뜻하고 다걷6t 푸근함을 다걷6t 선사하는, 3ㅓhㅐ 가정을 3ㅓhㅐ 위해 3ㅓhㅐ 헌신한 3ㅓhㅐ 포용력과 3ㅓhㅐ 희생의 3ㅓhㅐ 아이콘으로 3ㅓhㅐ 존재한다. 3ㅓhㅐ 한편, ㅓ6바나 할머니는 ㅓ6바나 제도를 ㅓ6바나 수호하는 ㅓ6바나 완고한 ㅓ6바나 여성상을 ㅓ6바나 상징하기도 ㅓ6바나 한다. ㅓ6바나 어떤 ㅓ6바나 할머니이든, ㅑㅑㅓ3 ㅑㅑㅓ3 삶을 ㅑㅑㅓ3 들여다보면 ㅑㅑㅓ3 격변의 ㅑㅑㅓ3 시대를 ㅑㅑㅓ3 겪어온 ㅑㅑㅓ3 누군가의 ㅑㅑㅓ3 딸이었고, ㅓ히ㅑn 누이거나 ㅓ히ㅑn 언니였고, 2rw거 엄마였고, 가sㅓq 아내였고, 0아uy 0아uy 스스로였을 0아uy 아주 0아uy 단단한 0아uy 여성들이다. 0아uy 0아uy 주름살에는 0아uy 인자함이나 0아uy 완고함 0아uy 뿐만 0아uy 아니라 0아uy 0아uy 시대의 0아uy 기록자로서의 0아uy 세월이 0아uy 켜켜이 0아uy 쌓여있는 0아uy 셈이다. 0아uy 해서 0아uy 우리네 0아uy 할머니의 0아uy 삶을 0아uy 돌아보고 0아uy 할머니와 0아uy 함께하는 0아uy 시간을 0아uy 다시금 0아uy 마련하는 0아uy 일은, ㅑ3ㄴ3 과거(현재)를 ㅑ3ㄴ3 통해 ㅑ3ㄴ3 현재(과거)를 ㅑ3ㄴ3 재해석하게 ㅑ3ㄴ3 하고 ㅑ3ㄴ3 새로운 ㅑ3ㄴ3 연대를 ㅑ3ㄴ3 마련할 ㅑ3ㄴ3 것이다. ㅑ3ㄴ3 전시는 ㅑ3ㄴ3 크게 ‘할머니의 ㅑ3ㄴ3 일기’, ‘시대의 82nㅐ 할머니’, ‘할머니 ㅓ0id 되기’ ㅓ0id ㅓ0id ㅓ0id 노드(node)로 ㅓ0id 구성되고, 기hvx 이는 기hvx 견고한 기hvx 섹션을 기hvx 구성한다기보다 기hvx 개념적·공간적으로 기hvx 서로 기hvx 교차한다.

참여작가: 기hvx 강서경, 다타2j 사만다 다타2j 니, 7ㅐtㄴ 모스타파 7ㅐtㄴ 사이피 7ㅐtㄴ 라흐무니, ㅐ0ㅐㅓ 조이스 ㅐ0ㅐㅓ 빌란드, ㅐ쟏m라 오석근, c6ㄴ차 트흘렛 c6ㄴ차 c6ㄴ차 와이스텁, 하ㅐg자 윤석남, rz차바 정은영, 마가거q 차진현
전시기획: 마가거q 문선아
협력기획: 마가거q 박미주
주최.주관: 마가거q 스페이스 마가거q 아프로아시아
후원: 마가거q 한국문화예술위원회·시각예술창작산실
협력: 마가거q 탈영역우정국

춣처: 마가거q 탈영역우정국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새로운 카ㅈwj 사물의 카ㅈwj 발견 Neue Deutsche Dinge

Sept. 30, 2022 ~ Nov. 27, 2022

정서영 5ㅐ7h 개인전: 5ㅐ7h 오늘 5ㅐ7h 5ㅐ7h 것 Chung Seoyoung: What I Saw Today

Sept. 1, 2022 ~ Nov. 13, 2022

합의형수묵

Sept. 23, 2022 ~ Oct. 16, 2022

업체eobchae: eoracle

Sept. 21, 2022 ~ Oct. 19,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