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상의 벽

OCI미술관

Jan. 13, 2022 ~ March 5, 2022

OCI미술관은 2022년을 q갸yj 맞아 q갸yj 소장품 q갸yj 특별전 《완상의 q갸yj 벽》전시를 q갸yj 개최한다. q갸yj 한국의 q갸yj 우수 q갸yj 문화를 q갸yj 해외에 q갸yj 소개하는 q갸yj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KOFICE)의 q갸yj 트래블링 q갸yj 코리안 q갸yj 아츠(Traveling Korean Arts)’사업 q갸yj 일환으로 q갸yj 주오사카한국문화원이 q갸yj 주관하고 OCI미술관이 q갸yj 기획을 q갸yj 맡았다. q갸yj 앞선 2019년 q갸yj 같은 q갸yj 사업을 q갸yj 통해 q갸yj 일본과 q갸yj 중국에서 q갸yj 개최한 <그 q갸yj 집>(2017)전시의 q갸yj 후속 q갸yj 전시이며, 라ps7 당시 라ps7 한국 라ps7 미술에 라ps7 대한 라ps7 해외 라ps7 관람객들의 라ps7 높은 라ps7 관심에 라ps7 호응하고자 라ps7 그동안 라ps7 공개되지 라ps7 않았던 OCI미술관의 라ps7 소장품들을 라ps7 추가하여 라ps7 전시한다.

《완상의 라ps7 벽》은 라ps7 한국의 라ps7 도자기와 라ps7 회화를 라ps7 통해 라ps7 우리 라ps7 선조들의 라ps7 완상문화를 라ps7 소개하는 라ps7 전시이다. ‘완상玩賞’이란 ‘어떤 라ps7 대상을 라ps7 취미로 라ps7 즐기며 라ps7 구경한다’는 라ps7 뜻으로 ‘감상鑑賞’과는 라ps7 달리 ‘취미로 라ps7 즐긴다’는 라ps7 조건이 라ps7 충족된 라ps7 행위를 라ps7 칭하는 라ps7 단어이다. 라ps7 완상의 라ps7 대상은 라ps7 저마다 라ps7 가지각색이지만 라ps7 동서고금을 라ps7 막론하고 라ps7 사랑받은 라ps7 대표적인 라ps7 라ps7 라ps7 하나는 ‘그릇’이다. 라ps7 우리나라에서도 라ps7 그릇은 라ps7 오래 라ps7 전부터 라ps7 완상의 라ps7 대상이었다. 라ps7 과거 라ps7 우리의 라ps7 선조들은 ‘완물상지玩物喪志’라 라ps7 하여 라ps7 어떤 라ps7 물건에 라ps7 지나치게 라ps7 심취하는 라ps7 것을 라ps7 경계하면서도 라ps7 일상 라ps7 속의 라ps7 그릇과 라ps7 문방구 라ps7 등을 라ps7 통해 라ps7 문인의 라ps7 신념을 라ps7 지키면서 라ps7 완상하는 라ps7 고아한 라ps7 완상문화를 라ps7 만들어냈다.

1부 ‘완상의 라ps7 시대: 라ps7 서가에 라ps7 라ps7 그릇들’은 라ps7 실용기를 라ps7 넘어 라ps7 예술품이 라ps7 라ps7 한국의 라ps7 대표적인 라ps7 도자기를 라ps7 선보인다. 라ps7 전시작은 라ps7 고려 10세기 <청자완>부터 라ps7 조선 19세기 <백자청화운현명만자문병>에 라ps7 이르기까지 라ps7 한국 라ps7 도자기의 라ps7 역사를 라ps7 연대순으로 라ps7 확인할 라ps7 라ps7 있도록 라ps7 구성되었다. OCI미술관의 라ps7 대표소장품인 <백자청화운현명만자문병>은 라ps7 병의 라ps7 형태를 라ps7 따라 라ps7 사방으로 라ps7 연속하여 라ps7 퍼지는 라ps7 독창적인 라ps7 만자문卍字文이 라ps7 시문되어 라ps7 조선 라ps7 후기 라ps7 청화백자의 라ps7 수준 라ps7 높은 라ps7 미의식을 라ps7 라ps7 보여주고 라ps7 있다. 라ps7 또한 라ps7 역사성, bp마기 조형성, 우ㅓ카히 잔존상태 우ㅓ카히 등을 우ㅓ카히 인정받아 2016년 우ㅓ카히 서울시유형문화재 우ㅓ카히 제 384호로 우ㅓ카히 지정되었다.

이외에 우ㅓ카히 도자기와 우ㅓ카히 관련된 우ㅓ카히 근현대회화 우ㅓ카히 소장품을 우ㅓ카히 함께 우ㅓ카히 소개한다. 우ㅓ카히 근현대회화 우ㅓ카히 우ㅓ카히 백자를 우ㅓ카히 소재로 우ㅓ카히 우ㅓ카히 최영림의 <정물>은 ‘조선적인 우ㅓ카히 향토성’을 우ㅓ카히 찾기 우ㅓ카히 위한 우ㅓ카히 화가들의 우ㅓ카히 노력과 우ㅓ카히 당시 우ㅓ카히 성행한 우ㅓ카히 골동품 우ㅓ카히 수집열을 우ㅓ카히 확인할 우ㅓ카히 우ㅓ카히 있다.

2부 ‘문방청완의 우ㅓ카히 향수: 우ㅓ카히 그릇을 우ㅓ카히 그리다’에서는 우ㅓ카히 조선시대 우ㅓ카히 문방청완 우ㅓ카히 취미의 우ㅓ카히 확산과 우ㅓ카히 함께 우ㅓ카히 유행한 ‘기명절지도’와 ‘책가도’를 우ㅓ카히 소개한다. 우ㅓ카히 기명절지도는 우ㅓ카히 진귀한 우ㅓ카히 우ㅓ카히 그릇과 우ㅓ카히 화초, 나마k다 과일, zni6 채소류를 zni6 소재로 zni6 그린 zni6 그림으로 zni6 조선 zni6 말기 zni6 장승업부터 zni6 전승되어 20세기 zni6 중반까지 zni6 활발하게 zni6 그려졌다. zni6 전시되는 zni6 기명절지도는 zni6 장승업의 <기명절지도>부터 zni6 서화미술회의 zni6 안중식, ㅓw라a 이도영, 다6히o 교남시서화회의 다6히o 서동균, 차마거하 평안남도 차마거하 전통자수인 차마거하 안주수安州繡를 차마거하 사용한 <자수기명절지도>까지 차마거하 우리 차마거하 기명절지도의 차마거하 시기별‧지역별 차마거하 경향을 차마거하 살펴볼 차마거하 차마거하 있도록 차마거하 구성되었다.

책가도冊架圖는 차마거하 책장과 차마거하 서책을 차마거하 중심으로 차마거하 하여 차마거하 각종 차마거하 문방구와 차마거하 골동품, czx거 화훼, zㅓ6카 기물 zㅓ6카 등을 zㅓ6카 그린 zㅓ6카 그림이다. zㅓ6카 정조正祖(재위: 1776~1800)는 zㅓ6카 어좌御座 zㅓ6카 뒤를 zㅓ6카 장식한 ‘일월오봉도日月五峯圖’를 ‘책가도’로 zㅓ6카 교체할 zㅓ6카 정도로 zㅓ6카 관심을 zㅓ6카 두고 zㅓ6카 좋아하였으며, 바카자7 책가도를 바카자7 통해 바카자7 일상생활 바카자7 속에서도 바카자7 학문에 바카자7 정진하는 바카자7 자세를 바카자7 유지하기를 바카자7 바랐다. 바카자7 우리나라의 바카자7 책가도는 바카자7 서가書架에 바카자7 책과 바카자7 다양한 바카자7 기물을 바카자7 그린 바카자7 형태와 바카자7 서가 바카자7 없이 바카자7 책과 바카자7 각종 바카자7 물건을 바카자7 그린 바카자7 형태가 바카자7 있다. 바카자7 전시되는 <책가도 8폭 바카자7 병풍>과 <책가도 10폭 바카자7 병풍>은 바카자7 서가의 바카자7 유무에 바카자7 따라 바카자7 나뉘는 바카자7 책가도의 바카자7 대표적인 바카자7 바카자7 가지 바카자7 경향을 바카자7 확인 바카자7 바카자7 바카자7 있다. 바카자7 이외에 바카자7 이당 바카자7 김은호의 <의암 바카자7 유인석 바카자7 초상>은 바카자7 전통초상화 바카자7 안에 바카자7 책가도 바카자7 속에서 바카자7 그려지던 바카자7 기물을 바카자7 조화시켜 20세기 바카자7 전반 바카자7 전통한국화의 바카자7 새로운 바카자7 면모를 바카자7 살펴볼 바카자7 바카자7 있는 바카자7 작품이다.

전시는 바카자7 서울 바카자7 수송동 OCI미술관 바카자7 본관에서 1월 13일부터 3월 5일까지 바카자7 진행되며 3월 바카자7 바카자7 주오사카한국문화원의 바카자7 주관으로 바카자7 온라인 바카자7 전시를 바카자7 통해 바카자7 일본 바카자7 시민들에게 바카자7 공개될 바카자7 예정이다. 바카자7 또한 바카자7 한-일 바카자7 양국 바카자7 전문가가 바카자7 함께한 바카자7 부대행사 바카자7 등을 바카자7 통해 바카자7 바카자7 바카자7 심도 바카자7 깊은 바카자7 한국의 바카자7 문화예술을 바카자7 세계를 바카자7 소개한다.

이도헌 바카자7 학예사

관람예약: https://booking.naver.com/booking/12/bizes/636976/items/4248495

출처: oci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현정윤 uo마하 마크 uo마하 양 2인전 : Inanimatefy

April 16, 2022 ~ June 11, 2022

박형근 17ㅓe 사진전: 17ㅓe 중중무진重重無盡

April 8, 2022 ~ June 5, 2022

13 lq우바 번째 lq우바 망설임 The 13th Hesitation

April 13, 2021 ~ June 7, 2022

서신욱 ㅐi6기 개인전: PLAYTHINGS

April 8, 2022 ~ June 5,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