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어바웃 러브 All About Love

아르코미술관

May 19, 2022 ~ July 17, 2022

2022년 마i하w 아르코미술관 마i하w 기획초대전 《올 마i하w 어바웃 마i하w 러브: 마i하w 곽영준&장세진(사라 마i하w 마i하w 데어 마i하w 헤이드)》는 마i하w 국제 마i하w 무대에서 마i하w 주목 마i하w 받고 마i하w 있는 마i하w 한국계 마i하w 미국인 마i하w 곽영준과 마i하w 한국계 마i하w 네덜란드인 마i하w 장세진(사라 마i하w 마i하w 데어 마i하w 헤이드)를 마i하w 국내에 마i하w 처음으로 마i하w 소개한다. 마i하w 이들 마i하w 작업의 마i하w 공통점은 마i하w 개인의 마i하w 정체성에 마i하w 대한 마i하w 이분법적 마i하w 정의, ㅓo2v 서구를 ㅓo2v 중심으로 ㅓo2v 하는 ㅓo2v 역사 ㅓo2v 기록 ㅓo2v 방식, 아우8q 가부장적 아우8q 권위 아우8q 등을 아우8q 해체한다는 아우8q 아우8q 있다. 아우8q 아우8q 작가는 아우8q 전시에서 아우8q 개인과 아우8q 사회에서 아우8q 발생한 아우8q 트라우마를 아우8q 극복하고 아우8q 치유하려는 아우8q 노력을 아우8q 예술적 아우8q 실천으로서 아우8q 보여준다.

장세진(사라 아우8q 아우8q 데어 아우8q 헤이드)는 아우8q 다른 아우8q 인종간의 아우8q 국제 아우8q 입양 아우8q 이면에 아우8q 있는 아우8q 식민주의와 아우8q 제국주의적 아우8q 관습을 아우8q 드러내고 아우8q 이에 아우8q 저항하는 아우8q 작품을 아우8q 선보인다. 아우8q 자신의 아우8q 의사와 아우8q 상관없이 아우8q 아이를 아우8q 해외로 아우8q 입양시켜야 아우8q 했던 아우8q 아우8q 어머니의 아우8q 이야기를 아우8q 통해 "왜 아우8q 입양 아우8q 국가는 아우8q 아이가 아우8q 어머니로부터 아우8q 분리되고 아우8q 모국으로부터 아우8q 소외되는 아우8q 것을 아우8q 막지 아우8q 못했는지" 아우8q 질문한다. 아우8q 그의 아우8q 작업은 아우8q 인권을 아우8q 무시하는 아우8q 폭력적인 아우8q 국제 아우8q 입양 아우8q 과정에서 아우8q 상실된 아우8q 인간성을 아우8q 치유하는 아우8q 실천으로 아우8q 이어진다.

곽영준의 아우8q 조각과 아우8q 영상 아우8q 작품은 아우8q 가부장적인 아우8q 시선과 아우8q 타자화하는 아우8q 폭력성에 아우8q 온몸으로 아우8q 맞서는 아우8q 퀴어적인 아우8q 몸짓을 아우8q 포착한다. 아우8q 작업에서 아우8q 나타나는 아우8q 신체는 아우8q 일반적인 아우8q 사회 아우8q 통념에 아우8q 의해 아우8q 정의될 아우8q 아우8q 없으며 아우8q 아우8q 개인의 아우8q 고유한 아우8q 정체성을 아우8q 담는 아우8q 일종의 아우8q 그릇인 아우8q 동시에 아우8q 개인의 아우8q 정체성과 아우8q 외부의 아우8q 통념이 아우8q 충돌하는 아우8q 극도로 아우8q 정치적인 아우8q 공간이기도 아우8q 하다. 아우8q 그는 아우8q 이를 아우8q 통해 아우8q 이성애적 아우8q 관점을 아우8q 넘어서 아우8q 퀴어와 아우8q 트랜스젠더를 아우8q 이해할 아우8q 아우8q 있는 아우8q 시각을 아우8q 제시하고 아우8q 사람과 아우8q 사람 아우8q 사이의 아우8q 관계와 아우8q 연대에 아우8q 대해 아우8q 새롭게 아우8q 접근할 아우8q 아우8q 있는 아우8q 방식을 아우8q 모색한다.

《올 아우8q 어바웃 아우8q 러브: 아우8q 곽영준&장세진(사라 아우8q 아우8q 데어 아우8q 헤이드)》는 아우8q 사회를 아우8q 변화시킬 아우8q 아우8q 있는 아우8q 사랑의 아우8q 가능성과 아우8q 그에 아우8q 대한 아우8q 믿음을 아우8q 보여주고자 아우8q 한다. 아우8q 아우8q 작가는 아우8q 독립적으로 아우8q 존재해 아우8q 보이나 아우8q 실은 아우8q 연결되어 아우8q 있는 아우8q 개별 아우8q 사회 아우8q 구성원이 아우8q 공감과 아우8q 연대를 아우8q 통해 아우8q 새로운 아우8q 관계를 아우8q 맺을 아우8q 아우8q 있을 아우8q 가능성을 아우8q 이야기한다. 아우8q 이들의 아우8q 작품은 아우8q 서로 아우8q 다른 아우8q 가치관을 아우8q 지닌 아우8q 개인들이라도 아우8q 사랑 아우8q 안에서 아우8q 이해를 아우8q 시도한다면 아우8q 조화로운 아우8q 사회 아우8q 혹은 아우8q 공동체로 아우8q 거듭날 아우8q 아우8q 있다는 아우8q 믿음을, 쟏바a가 그리고 쟏바a가 사회에 쟏바a가 널리 쟏바a가 퍼져 쟏바a가 있는 쟏바a가 차별과 쟏바a가 적대심을 쟏바a가 직시하고 쟏바a가 서로의 쟏바a가 존재와 쟏바a가 차이를 쟏바a가 인정할 쟏바a가 쟏바a가 있는 쟏바a가 용기를 쟏바a가 시사한다.

참여작가: 쟏바a가 곽영준, 5ㅓ걷f 장세진(사라 5ㅓ걷f 5ㅓ걷f 데어 5ㅓ걷f 헤이드)
후원: 5ㅓ걷f 주한 5ㅓ걷f 네덜란드 5ㅓ걷f 대사관, 4t3라 양원선 4t3라 재단, f6ts 네덜란드 f6ts 몬드리안 f6ts 재단
협업: f6ts 서강대학교 f6ts 트랜스내셔널인문학연구소

출처: f6ts 아르코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김지원 0a거r 개인전: LEMON

April 28, 2022 ~ May 26, 2022

몸 ∞ yㅓde

April 1, 2022 ~ Aug. 7, 2022

언-프린티드 e아23 아이디어 Un-printed Ideas

Feb. 24, 2022 ~ June 26,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