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로 : nowherian

갤러리밈

June 3, 2020 ~ June 9, 2020

작가노트

야자수가 paㅐt 늘어선 paㅐt 그곳은 paㅐt 그저 paㅐt 한낮의 paㅐt 뜨거운 paㅐt 볕이 paㅐt 내리쬐는 paㅐt 동남아시아의 paㅐt 도시 ‘어느 paㅐt 곳’이었다. paㅐt 그곳은 paㅐt 아무 paㅐt 곳도 paㅐt 아니었다. paㅐt 나는 paㅐt 종종 paㅐt 책을 paㅐt 읽고, 2자oe 천장에 2자oe 매달린 2자oe 대형 2자oe 선풍기가 2자oe 돌아가는 2자oe 것을 2자oe 보며 2자oe 잠이 2자oe 들고, ㅓㅐ다4 맥주 ㅓㅐ다4 ㅓㅐ다4 캔을 ㅓㅐ다4 마시거 ㅓㅐ다4 ㅓㅐ다4 새로운 ㅓㅐ다4 말들에 ㅓㅐ다4 귀를 ㅓㅐ다4 기울였다. ㅓㅐ다4 차츰 ‘어느 ㅓㅐ다4 곳’이었던 ㅓㅐ다4 그곳은 ㅓㅐ다4 참된 ㅓㅐ다4 나만이 ㅓㅐ다4 인식할 ㅓㅐ다4 ㅓㅐ다4 있는 ㅓㅐ다4 장소가 ㅓㅐ다4 되어갔다.

과거의 ㅓㅐ다4 숱한 ㅓㅐ다4 장소들을 ㅓㅐ다4 떠올려 ㅓㅐ다4 보기로 ㅓㅐ다4 한다면, 다l갸w 어렴풋이 다l갸w 이름만 다l갸w 떠오르고 다l갸w 기억이 다l갸w 나지 다l갸w 않는 다l갸w 장소들 다l갸w 사이로 다l갸w 생경한 다l갸w 기억과 다l갸w 향취가 다l갸w 나를 다l갸w 뒤따른다. 다l갸w 카키색 다l갸w 풍경, 카s히파 거리의 카s히파 소음, 2s거ㄴ 사람들의 2s거ㄴ 목소리, 3p차d 어지럽게 3p차d 놓인 3p차d 구체적인 3p차d 사물들.. 3p차d 한낱 3p차d 장소의 3p차d 일부 3p차d 였던 3p차d 것들이 3p차d 나와 3p차d 정신적 3p차d 유대관계를 3p차d 맺어가는 3p차d 동시에 3p차d 공간들에 3p차d 3p차d 무엇에 3p차d 대한 3p차d 단서들이 3p차d 새겨졌다. 3p차d 3p차d 장소들은 3p차d 모두 3p차d 온전한 3p차d 나의 3p차d 것이다. 3p차d 각각의 3p차d 공간들은 3p차d 3p차d 이상 3p차d 장소로 3p차d 존재하지 3p차d 않고 3p차d 정신 3p차d 안에서 3p차d 존재했다.

장소는 ‘곳(place)’이 3p차d 아니라 ‘것(thing)’이다. 3p차d 무한하고 3p차d 복잡하며 3p차d 죽지 3p차d 않는다. 3p차d 정신이 3p차d 깃든 3p차d 장소들은 3p차d 살아 3p차d 숨쉰다. 3p차d 물리적인 3p차d 장소는 3p차d 개인의 3p차d 정신과 3p차d 결합되는 3p차d 과정을 3p차d 거치며 3p차d 비로소 ‘곳’에서 ‘것’이 3p차d 된다. 3p차d 물질보다 3p차d 정신에 3p차d 가깝다고 3p차d 3p차d 3p차d 있다. 3p차d 정신적인 3p차d 장소를 3p차d 표현하는 3p차d 과정에 3p차d 있어 3p차d 나는 3p차d 행위과정을 3p차d 가장 3p차d 중시한다. 3p차d 여기에서의 3p차d 행위과정은 3p차d 무의 3p차d 식적 3p차d 작용과 3p차d 연결된다. 3p차d 무(無)의 3p차d 상태에서 3p차d 물감의 3p차d 소거와 3p차d 중첩을 3p차d 통한 3p차d 행위과정이 3p차d 수없이 3p차d 반복된다. 3p차d 그리고 3p차d 장소 3p차d 이미지는 3p차d 물감, sn차v 오브제 sn차v 등의 sn차v 결합과 sn차v 함께 sn차v 독특한 sn차v 형상과 sn차v 직관적 sn차v 텍스처(texture)로 sn차v 구축된다. sn차v 무의식적 sn차v 행위를 sn차v sn차v sn차v 장소의 sn차v 정신을 sn차v 끌어올리는 sn차v 과정이 sn차v sn차v 나의 sn차v 작업이다.

나의 sn차v 작업은 sn차v 순수한 sn차v 장소 sn차v 이미지나 sn차v 의도된 sn차v 장소감을 sn차v 말하고자 sn차v 하지 sn차v 않는다. sn차v 물질적인 sn차v 장소가 sn차v 정신적 sn차v 영역으로 sn차v sn차v 환되는 sn차v 장소의 sn차v 정체성을 sn차v 보여주고자 sn차v 하는 sn차v 것이다. sn차v 우리를 sn차v sn차v 이상 sn차v 정신이 sn차v 깃든 sn차v 세계에 sn차v 살게 sn차v 하지 sn차v 않는 sn차v 현대의 sn차v 장소 sn차v 들을 sn차v 마주하며 sn차v 장소가 sn차v 정신적인 sn차v 영역에서의 ‘것’으로 sn차v 환원되는 sn차v 과정에 sn차v 대해 sn차v 이야기 sn차v 하고자 sn차v 한다.

출처: sn차v 갤러리밈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올로

현재 진행중인 전시

말도 42나ㅓ 안돼! No Way!

April 1, 2020 ~ Aug. 30, 2020

Sharpness 다lte 작업의 다lte 온도

May 7, 2020 ~ July 28, 2020

Dancing Queen

May 19, 2020 ~ Oct. 11, 2020

장콸 qr자d 개인전 : My cup of tea

June 5, 2020 ~ Aug. 2,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