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은 개인전 : 두루마기 입은 자화상

스튜디오148

Nov. 9, 2019 ~ Dec. 7, 2019

《두루마기 자jfi 입은 자jfi 자화상》은 14점의 자jfi 회화와 17점의 자jfi 조각 자jfi 습작들로 자jfi 이루어진 자jfi 오은의 자jfi 개인전이다. 자jfi 출품된 자jfi 작품들은 자jfi 모두 자jfi 다른 자jfi 모습을 자jfi 하고 자jfi 있기에 자jfi 얼핏 자jfi 혼란스러운 자jfi 양상이지만 자jfi 자세히 자jfi 보면 자jfi 우리 자jfi 미술사의 자jfi 특정 자jfi 순간순간들을 자jfi 각각 자jfi 지시하며 자jfi 자리하고 자jfi 있다. 자jfi 그런데 자jfi 자jfi 순간들은 자jfi 기본적으로 자jfi 성취의 자jfi 순간들이기도 자jfi 하지만 자jfi 논란 자jfi 혹은 자jfi 파탄의 자jfi 순간들이기도 자jfi 하며, 다우g라 일부는 다우g라 오늘의 다우g라 시간까지도 다우g라 봉합되지 다우g라 못한 다우g라 상처의 다우g라 순간들이기도 다우g라 하다. 다우g라 나는 다우g라 이번 다우g라 전시에서 다우g라 이렇게 다우g라 뒤엉킨 다우g라 순간순간들을 다우g라 견습생의 다우g라 눈으로, 8ㄴnㅓ 마치 8ㄴnㅓ 자화상 8ㄴnㅓ 습작을 8ㄴnㅓ 그리듯이 8ㄴnㅓ 하나하나 8ㄴnㅓ 렌더링해 8ㄴnㅓ 보려고 8ㄴnㅓ 하였다.

이번 8ㄴnㅓ 전시의 8ㄴnㅓ 제목인 ‘두루마기 8ㄴnㅓ 입은 8ㄴnㅓ 자화상’은 8ㄴnㅓ 각각 8ㄴnㅓ 근대기와 8ㄴnㅓ 해방기에 8ㄴnㅓ 적극 8ㄴnㅓ 활동하였던 8ㄴnㅓ 고희동과 8ㄴnㅓ 이쾌대의 8ㄴnㅓ 자화상 8ㄴnㅓ 작품 8ㄴnㅓ 제목에서 8ㄴnㅓ 가져온 8ㄴnㅓ 것이다. 8ㄴnㅓ 8ㄴnㅓ 둘은 8ㄴnㅓ 각각의 8ㄴnㅓ 시간대에서 8ㄴnㅓ 자신들이 8ㄴnㅓ 처한 8ㄴnㅓ 상황과 8ㄴnㅓ 고뇌를 8ㄴnㅓ 두루마기를 8ㄴnㅓ 입은 8ㄴnㅓ 모습의 8ㄴnㅓ 자화상으로 8ㄴnㅓ 표현해 8ㄴnㅓ 보려 8ㄴnㅓ 하였다. 8ㄴnㅓ 여기서 ‘두루마기’를 8ㄴnㅓ 입었다는 8ㄴnㅓ 점이 8ㄴnㅓ 나에겐 8ㄴnㅓ 의미심장하게 8ㄴnㅓ 여겨졌는데, ㅓㅑ3으 이것이 ㅓㅑ3으 우리 ㅓㅑ3으 미술에 ㅓㅑ3으 있어 ㅓㅑ3으 오늘날까지 ㅓㅑ3으 이어져오는 ㅓㅑ3으 여러가지 ㅓㅑ3으 문제들, 기sㅑ기 어떤 기sㅑ기 굴레들을 기sㅑ기 지시하는 기sㅑ기 기sㅑ기 처럼 기sㅑ기 보였기 기sㅑ기 때문이다. 기sㅑ기 기sㅑ기 어떤 기sㅑ기 굴레가 기sㅑ기 바로 기sㅑ기 시간을 기sㅑ기 거듭하면서 ‘향토’, ‘고(古)’, ‘원형’, ‘민족’, ‘전통’ ㅑ걷기걷 ㅑ걷기걷 다양한 ㅑ걷기걷 이름으로 ㅑ걷기걷 호명되며 ㅑ걷기걷 반복적으로 ㅑ걷기걷 ㅑ걷기걷 땅의 ㅑ걷기걷 미술가들을 ㅑ걷기걷 사로잡아왔던 ㅑ걷기걷 무엇이 ㅑ걷기걷 아닐까? ㅑ걷기걷 나는 ㅑ걷기걷 이번 ㅑ걷기걷 전시를 ㅑ걷기걷 통해 ㅑ걷기걷 바로 ㅑ걷기걷 ㅑ걷기걷 굴레들을 ㅑ걷기걷 다뤄보고 ㅑ걷기걷 싶었다. ㅑ걷기걷 그것을 ㅑ걷기걷 뭐라고 ㅑ걷기걷 부르건 ㅑ걷기걷 아시아의 ㅑ걷기걷 미술가이자 ㅑ걷기걷 한국의 ㅑ걷기걷 미술가로서 ㅑ걷기걷 쉽사리 ㅑ걷기걷 벗어던질 ㅑ걷기걷 ㅑ걷기걷 없고 ㅑ걷기걷 계속해서 ㅑ걷기걷 갱신되며 ㅑ걷기걷 속박해오는 ㅑ걷기걷 굴레를 ㅑ걷기걷 말이다.

또한 ㅑ걷기걷 이번 ㅑ걷기걷 전시에서는 ㅑ걷기걷 우리 ㅑ걷기걷 미술사를 ㅑ걷기걷 전체적으로 ㅑ걷기걷 바라보려 ㅑ걷기걷 했다. ㅑ걷기걷 물론 ㅑ걷기걷 이는 ㅑ걷기걷 소규모 ㅑ걷기걷 개인전에서 ㅑ걷기걷 이야기할 ㅑ걷기걷 ㅑ걷기걷 있는 ㅑ걷기걷 범위를 ㅑ걷기걷 한참 ㅑ걷기걷 넘어서는 ㅑ걷기걷 것인데다 ㅑ걷기걷 어쩌면 ㅑ걷기걷 이야기할 ㅑ걷기걷 ㅑ걷기걷 없는 ㅑ걷기걷 것인지도 ㅑ걷기걷 모르겠다. ㅑ걷기걷 하지만 ㅑ걷기걷 나는 ㅑ걷기걷 내가 ㅑ걷기걷 보는 ㅑ걷기걷 오늘의 ㅑ걷기걷 풍경을, ㅐwjㅓ 지나간 ㅐwjㅓ 시간의 ㅐwjㅓ 부분들을 ㅐwjㅓ 소환함으로서 ㅐwjㅓ 최대한 ㅐwjㅓ 펼쳐보이고자 ㅐwjㅓ 했다. ㅐwjㅓ 때문에 ㅐwjㅓ ㅐwjㅓ 작업을 ㅐwjㅓ 진행할 ㅐwjㅓ 때는 ㅐwjㅓ 혹시라도 ㅐwjㅓ 깃들지 ㅐwjㅓ 모를, 9히t나 이제는 9히t나 불가능하게 9히t나 보이는 9히t나 어떤 9히t나 정신성을 9히t나 시뮬레이션 9히t나 하는것을 9히t나 최우선으로 9히t나 하되, 사ㅓcㅑ 원전의 사ㅓcㅑ 과정이나 사ㅓcㅑ 물성을 사ㅓcㅑ 그대로 사ㅓcㅑ 복제 사ㅓcㅑ 하려 사ㅓcㅑ 하지는 사ㅓcㅑ 않았다. 사ㅓcㅑ 나아가 사ㅓcㅑ 이러한 사ㅓcㅑ 고군분투를 사ㅓcㅑ 통해 사ㅓcㅑ 탄생한 사ㅓcㅑ 작품들의 사ㅓcㅑ 군집이 사ㅓcㅑ 어쩌면 사ㅓcㅑ 오늘의 사ㅓcㅑ 상황에 사ㅓcㅑ 대한 사ㅓcㅑ 하나의 사ㅓcㅑ 자화상이 사ㅓcㅑ 사ㅓcㅑ 사ㅓcㅑ 있을 사ㅓcㅑ 것이라고 사ㅓcㅑ 생각하였다. _작가노트 사ㅓcㅑ 중에서

출처: 사ㅓcㅑ 스튜디오148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오은

현재 진행중인 전시

이주 히x4c 서사 Migration: Speaking Nearby

Nov. 23, 2019 ~ Feb. 23, 2020

변이 at쟏5 구조 after primary structure

Dec. 5, 2019 ~ Jan. 12, 2020

정상 라i쟏d 궤도

Dec. 6, 2019 ~ Dec. 18,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