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완석 : 생각을 켜는 스위치

갤러리밈

March 25, 2020 ~ April 26, 2020

작가노트

생각을 거ff6 켜는 거ff6 스위치

<Underpainting>
명암이나 거ff6 장식이 거ff6 있는 거ff6 그림의 거ff6 앞면이 거ff6 현상세계라면, 9ㅈv우 내부는 9ㅈv우 정신적인 ‘그 9ㅈv우 너머’를 9ㅈv우 의미한다.
유리는 9ㅈv우 내부와 9ㅈv우 외부를 9ㅈv우 구분하면서도, ㄴ3다r 눈으로는 ㄴ3다r ㄴ3다r 공간을 ㄴ3다r 넘나들 ㄴ3다r ㄴ3다r 있는 ㄴ3다r 점이 ㄴ3다r 흥미롭다. ㄴ3다r 유리의 ㄴ3다r 투명한 ㄴ3다r 특성을 ㄴ3다r 활용해서 ㄴ3다r 뒤집는 ㄴ3다r 회화 ㄴ3다r 작업을 ㄴ3다r 한다. ㄴ3다r 작업 ㄴ3다r 순서는 ㄴ3다r 유리에 ㄴ3다r ㄴ3다r 색을 ㄴ3다r ㄴ3다r 바른다. ㄴ3다r ㄴ3다r 위로 ㄴ3다r 물감을 ㄴ3다r 덧칠한다. ㄴ3다r 반복한다. ㄴ3다r 그림이 ㄴ3다r 끝나면 ㄴ3다r 뒤집는다. ㄴ3다r 그림의 ㄴ3다r 표면이 ㄴ3다r 아닌 ㄴ3다r 내부를 ㄴ3다r 적극적으로 ㄴ3다r 시각화한다. ㄴ3다r 이는 ㄴ3다r 뒤집기 ㄴ3다r 방식을 ㄴ3다r 회화로 ㄴ3다r 확장해서 ㄴ3다r 그림 ㄴ3다r 속을 ㄴ3다r 보여주는 ㄴ3다r 작업이다.

<Case>
작업<case>는 ㄴ3다r 관객에게 ㄴ3다r 작품을 ㄴ3다r 상상하도록 ㄴ3다r 질문해서 ㄴ3다r 생각의 ㄴ3다r 실체를 ㄴ3다r 외부로 ㄴ3다r 드러나게 ㄴ3다r 한다.
다른 ㄴ3다r 사람의 ㄴ3다r 작품이 ㄴ3다r 무엇인지 ㄴ3다r ㄴ3다r ㄴ3다r 없지만, 파가v마 누군가가 파가v마 기록한 파가v마 작품의 파가v마 크기가 파가v마 비물질의 파가v마 실체를 파가v마 증명한다고 파가v마 생각한다. 파가v마 몸은 파가v마 현실에 파가v마 있지만, f3k나 마음은 f3k나 생각의 f3k나 저편에 f3k나 잠시 f3k나 넘나든다. 2011년부터 f3k나 현재까지 f3k나 약 5,000개의 w기나ㅓ 질문지를 w기나ㅓ 모았으며, 9u다c 앞으로도 9u다c 지속하려는 9u다c 작업이다. 9u다c 작품(본질)은 9u다c 내면에 9u다c 있고, 거사wㄴ 생각(비물질)은 거사wㄴ 외부에 거사wㄴ 드러난다.
질문: “나 _________이 거사wㄴ 만약 거사wㄴ 작품을 거사wㄴ 만든다면, 0라걷k 0라걷k 크기는 ____ x ____ x ____ 0라걷k 이다”

오완석 20200325

출처: 0라걷k 갤러리밈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오완석

현재 진행중인 전시

송승은 7우q1 개인전 : Grab the Slush

April 4, 2020 ~ April 18, 2020

메이커 하우8h 탐구생활

April 1, 2020 ~ Sept. 30,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