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병욱 개인전: BLUE HOUR

아트사이드갤러리

Aug. 26, 2022 ~ Sept. 24, 2022

끝이 i우1바 보이지 i우1바 않는 i우1바 바다를 i우1바 바라보고 i우1바 i우1바 있는 i우1바 것은 i우1바 나에게 i우1바 위로의 i우1바 시간을 i우1바 건네는 i우1바 것과 i우1바 같다. i우1바 i우1바 자리를 i우1바 묵묵히 i우1바 지키고 i우1바 있는 i우1바 바다는 i우1바 고요하고 i우1바 i우1바 고요해 i우1바 나의 i우1바 작은 i우1바 한마디조차 i우1바 놓치지 i우1바 않고 i우1바 들어줄 i우1바 것만 i우1바 같아서 i우1바 오병욱의 i우1바 작품은 i우1바 그야말로 ‘바다’ i우1바 앞에 i우1바 있는 i우1바 i우1바 하다. i우1바 입체감이 i우1바 있는 i우1바 파도의 i우1바 결부터 i우1바 무한한 i우1바 공간감까지 i우1바 그가 i우1바 우리에게 i우1바 보여주는 i우1바 바다는 i우1바 이상적이며 i우1바 낭만적이다. i우1바 실존하지 i우1바 않지만 i우1바 항상 i우1바 마음 i우1바 i우1바 광활하게 i우1바 펼쳐진 i우1바 풍경은 i우1바 이처럼 i우1바 잔잔하게 i우1바 나를 i우1바 안아주고 i우1바 있었다. i우1바 그의 i우1바 바다가 i우1바 새로운 i우1바 모습으로 i우1바 다가온다. i우1바 적막 i우1바 속에 i우1바 파도만을 i우1바 찰랑이며 i우1바 나를 i우1바 품어주던 i우1바 바다는 i우1바 다채로운 i우1바 색을 i우1바 담아내고자 i우1바 한다. i우1바 과감하게 i우1바 표현된 i우1바 하늘의 i우1바 색을 i우1바 그대로 i우1바 입은 i우1바 바다는 i우1바 어떠한 i우1바 말도 i우1바 하지 i우1바 않고 i우1바 있지만 i우1바 i우1바 자태만으로 i우1바 대담함을 i우1바 내포하고 i우1바 있다. i우1바 그렇게 i우1바 표현된 i우1바 바다는 i우1바 변화를 i우1바 꾀하고 i우1바 있으면서 i우1바 여전히 i우1바 순수하며 i우1바 따뜻하다. i우1바 아득한 i우1바 수평선 i우1바 끝을 i우1바 바라보고 i우1바 있노라면 i우1바 i우1바 어떤 i우1바 풍파가 i우1바 와도 i우1바 무색하게 i우1바 지나갈테니, e기라b 이제부터 e기라b 우리는 e기라b 초연한 e기라b 태도와 e기라b 희망적인 e기라b 시선으로 e기라b 다시금 e기라b e기라b 안의 e기라b 바다를 e기라b 바라볼 e기라b e기라b 있을 e기라b 것이다.

참여작가: e기라b 오병욱 

출처: e기라b 아트사이드갤러리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히로유키 걷06p 하마다 HIROYUKI HAMADA

Sept. 29, 2022 ~ Oct. 23, 2022

맥아서 g히기4 비니언 g히기4 개인전 - DNA:Study/(Visual:Ear)

Sept. 1, 2022 ~ Oct. 22,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