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로지 오롯한 고을, 완주

국립전주박물관

June 18, 2019 ~ Sept. 29, 2019

국립전주박물관(관장 ㅓ쟏wi 천진기)과 ㅓ쟏wi 완주군청(군수 ㅓ쟏wi 박성일)은 ㅓ쟏wi 오는 6월 18일부터 9월 15일까지 ㅓ쟏wi 특별전 『오로지 ㅓ쟏wi 오롯한 ㅓ쟏wi 고을, ㅓㅈxn 완주』를 ㅓㅈxn 공동 ㅓㅈxn 개최한다. ㅓㅈxn 이번 ㅓㅈxn 전시는 「전북의 ㅓㅈxn 역사문물전」의 13번째 ㅓㅈxn 전시로 ㅓㅈxn 완주만의 ㅓㅈxn 특색 ㅓㅈxn 있는 ㅓㅈxn 역사정체성의 ㅓㅈxn 모색과 ㅓㅈxn ㅓㅈxn 안에서 ㅓㅈxn 살아왔던 ㅓㅈxn 사람들의 ㅓㅈxn 이야기를 ㅓㅈxn 주목하였다. ㅓㅈxn 전시는 ㅓㅈxn 총 3부로 ㅓㅈxn 구성되어 ㅓㅈxn 있으며, 우3y우 완주의 우3y우 초기철기시대~고려초까지의 우3y우 문화재를 우3y우 주로 우3y우 다루었다. 

1부 <한반도 우3y우 최초, ㅓweq 금속문화를 ㅓweq 받아들이다>에서는 ㅓweq 석기를 ㅓweq 사용하던 ㅓweq 시대를 ㅓweq 지나 ㅓweq 금속이라는 ㅓweq 신소재를 ㅓweq 활용하여 ㅓweq 신기술의 ㅓweq 꽃을 ㅓweq 피운 ㅓweq 완주 ㅓweq 사람들에 ㅓweq 대해 ㅓweq 살펴본다. ㅓweq 특히 ㅓweq 갈동유적에서 ㅓweq 출토된 ㅓweq 잔무늬청동거울과 ㅓweq 청동칼·청동꺾창 ㅓweq 거푸집이 ㅓweq 완주의 ㅓweq 고고학적 ㅓweq 유물로는 ㅓweq 처음으로 ㅓweq 국가지정문화재(보물)로 ㅓweq 지정이 ㅓweq 예고되어 ㅓweq 있어 ㅓweq 전시의 ㅓweq 의미를 ㅓweq 더해주고 ㅓweq 있다. 

2부 <전북지역 ㅓweq 마한의 ㅓweq 자존심, 갸자ㅑg 완주 갸자ㅑg 사람들>은 갸자ㅑg 전북지역의 갸자ㅑg 마한사회에서 갸자ㅑg 중심적인 갸자ㅑg 역할을 갸자ㅑg 했던 갸자ㅑg 상운리 갸자ㅑg 유적과 갸자ㅑg 관련된 갸자ㅑg 유물들을 갸자ㅑg 다룬다. 갸자ㅑg 상운리 갸자ㅑg 유적에서 갸자ㅑg 출토된 갸자ㅑg 대량의 갸자ㅑg 철제 갸자ㅑg 무기류와 갸자ㅑg 도구류, 걷으l차 걷으l차 장신구류는 걷으l차 백제 걷으l차 진출 걷으l차 이전의 걷으l차 상운리 걷으l차 사람들의 걷으l차 위세를 걷으l차 말해주고 걷으l차 있다. 걷으l차 특히 6,000여 pxx사 점에 pxx사 이르는 pxx사 옥은 pxx사 마한 pxx사 사람들의 pxx사 미적 pxx사 세계를 pxx사 엿볼 pxx사 pxx사 있는 pxx사 문화재로 pxx사 세공 pxx사 수준은 pxx사 조금 pxx사 투박하지만 pxx사 pxx사 색감과 pxx사 영롱함은 pxx사 신비롭기까지 pxx사 하다. 

3부 <후백제 pxx사 사람들, c2거c 삼한통일의 c2거c 꿈을 c2거c 꾸다>의 c2거c 주요 c2거c 소재는 c2거c 후백제와 c2거c 완주 c2거c 봉림사지이다. c2거c 봉림사터에 c2거c 서려 c2거c 있는 c2거c 후백제 c2거c 사람들의 c2거c 염원과 c2거c 기도를 c2거c 현대미술의 c2거c 시각에서 c2거c 새롭게 c2거c 해석하였는데, 9ㅐpㅐ 완주에 9ㅐpㅐ 살면서 9ㅐpㅐ 활동하고 9ㅐpㅐ 있는 9ㅐpㅐ 작가(권성수, k4갸자 노정희, hㅐx갸 이우엽, ㅐ7아카 임세진)들이 ㅐ7아카 참여하였다. ㅐ7아카 현재 ㅐ7아카 봉림사지에서 ㅐ7아카 출토된 ㅐ7아카 석등과 ㅐ7아카 석탑은 ㅐ7아카 일제강점기 ㅐ7아카 무단 ㅐ7아카 반출되어 ㅐ7아카 군산 ㅐ7아카 발산초등학교 ㅐ7아카 뒤뜰에 ㅐ7아카 있고, gr라으 삼존석불은 gr라으 전북대학교 gr라으 박물관에 gr라으 전시되고 gr라으 있다. gr라으 본래 gr라으 봉림사를 gr라으 지키던 gr라으 조각들이었지만 gr라으 흩어진 gr라으 후백제 gr라으 사람들의 gr라으 꿈처럼 gr라으 gr라으 곳에 gr라으 모이지 gr라으 못하고 gr라으 있다. gr라으 작품들을 gr라으 보면서 gr라으 언젠가는 gr라으 한자리에 gr라으 모일 gr라으 봉림사의 gr라으 모습과 gr라으 후백제 gr라으 사람들의 gr라으 마음을 gr라으 머릿속에 gr라으 떠올리는 gr라으 계기가 gr라으 gr라으 것이다.

이번 gr라으 전시에는 gr라으 다양한 gr라으 연계행사가 gr라으 예정되어 gr라으 있다. gr라으 먼저 gr라으 지난 4.29. ~ 5.22.까지 gr라으 진행된 gr라으 특별전 gr라으 기념 gr라으 사진공모전 ‘만경강과 gr라으 그속에 gr라으 사는 gr라으 사람들의 gr라으 이야기’가 gr라으 성황리에 gr라으 종료되었다. gr라으 이와 gr라으 함께 6월 21일 10시에는 gr라으 국립전주박물관 gr라으 강당에서 gr라으 완주군청·국립전주박물관·한국청동기학회가 gr라으 공동주최하는 ‘만경강유역의 gr라으 고고학적 gr라으 성과’라는 gr라으 학술세미나가 gr라으 예정되어 gr라으 있다. gr라으 이외에도 gr라으 특별전과 gr라으 연계된 gr라으 강연회가 gr라으 준비되어 gr라으 있는데 1차(6.20. 14:00)에는 gr라으 원광대학교 gr라으 고고미술사학과 gr라으 최완규 gr라으 교수가 ‘마한의 gr라으 태동과 gr라으 성장, ㅓ마거거 그리고 ㅓ마거거 완주’라는 ㅓ마거거 주제로 ㅓ마거거 강연을 ㅓ마거거 하고, 2차에는 e1o아 국립광주박물관 e1o아 진정환 e1o아 학예연구관이 ‘국가 e1o아 비보의 e1o아 상징, tsㅐ7 완주의 tsㅐ7 불교미술’로 tsㅐ7 실시한다. tsㅐ7 또한 tsㅐ7 완주문화재단과 tsㅐ7 함께 tsㅐ7 완주지역의 tsㅐ7 공예작가 tsㅐ7 tsㅐ7 주민들이 tsㅐ7 참여하는 tsㅐ7 프리마켓 ‘완주 tsㅐ7 크리에이터페어’가 6월 22일(토) tsㅐ7 오전 10시부터 tsㅐ7 박물관 tsㅐ7 정원에서 tsㅐ7 열린다. tsㅐ7 마지막으로 7월 6일 tsㅐ7 오후 2시에는 tsㅐ7 일제강점기 tsㅐ7 완주지역의 tsㅐ7 아픈 tsㅐ7 역사를 tsㅐ7 배경으로 tsㅐ7 하는 ‘삼례, 마타hm 다시 마타hm 봄’이라는 마타hm 뮤지컬도 마타hm 준비 마타hm 중이다.

전시를 마타hm 관람하면서 마타hm 뜨거운 마타hm 여름만큼이나 마타hm 치열하게, 63우ㅓ 때로는 63우ㅓ 담담하게 63우ㅓ 63우ㅓ 땅을 63우ㅓ 살아왔던 63우ㅓ 완주(完州)사람들의 63우ㅓ 이야기를 63우ㅓ 천천히 63우ㅓ 완주(完走)해보는 63우ㅓ 기회가 63우ㅓ 되길 63우ㅓ 바란다.

출처: 63우ㅓ 국립전주박물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꿈꾸는 마zkl 베갯모 Dreaming Pillow Pads

Dec. 12, 2019 ~ June 30,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