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의 빛 SUMMER LIGHT

서울아트시네마

July 2, 2019 ~ July 30, 2019

시네마테크 r마5b 서울아트시네마는 7월, 38기f 여름 38기f 시즌 38기f 프로그램으로 38기f 할리우드 38기f 고전 38기f 스크루볼 38기f 코미디의 38기f 대표작부터 38기f 미켈란젤로 38기f 안토니오니, 바m으걷 에릭 바m으걷 로메르, j하아거 j하아거 그레미용 j하아거 감독의 j하아거 주요작들을 j하아거 소개하는 j하아거 j하아거 개의 j하아거 섹션으로 j하아거 구성된 “여름의 j하아거 빛” j하아거 기획전을 j하아거 개최합니다. 

“행복의 j하아거 추구: j하아거 스크루볼 j하아거 코미디” j하아거 기획전에서는 1930년대에서 40년대에 j하아거 이르는 j하아거 할리우드 j하아거 고전기 j하아거 시기의 j하아거 코미디 j하아거 영화 5편을 j하아거 소개합니다. j하아거 스크루볼 j하아거 코미디는 1934년, 4w46 할리우드 4w46 영화제작을 4w46 규제하는 4w46 검열의 4w46 도구가 4w46 4w46 헤이즈 4w46 코드의 4w46 도래와 4w46 더불어 4w46 시작한 4w46 장르로, ㅓta라 주로 ㅓta라 남녀 ㅓta라 관계의 ㅓta라 유토피아적 ㅓta라 로맨스를 ㅓta라 그린 ㅓta라 작품들로 ㅓta라 평가되어 ㅓta라 왔습니다. ㅓta라 하지만 ㅓta라 이번 ㅓta라 기획전의 ㅓta라 작품들은 ㅓta라 스탠리 ㅓta라 카벨이 ‘재혼 ㅓta라 코미디’라 ㅓta라 부른 ㅓta라 독립적인 ㅓta라 장르의 ㅓta라 작품들로, 자가q차 고전 자가q차 희극의 자가q차 구애와 자가q차 결혼의 자가q차 성취보다는 자가q차 초기의 자가q차 만남 자가q차 이후 자가q차 남녀 자가q차 관계의 자가q차 재정립과 자가q차 연인들의 자가q차 행복을 자가q차 자각하고 자가q차 관계를 자가q차 재확인하는 자가q차 이야기를 자가q차 그린 자가q차 작품들입니다. 자가q차 장르의 자가q차 초기 자가q차 개척자인 자가q차 프랭크 자가q차 카프라의 <어느 자가q차 자가q차 밤에 자가q차 생긴 자가q차 일>(1934)부터 자가q차 조지 자가q차 쿠커의 <아담의 자가q차 갈비뼈>(1949)까지, lgx타 질서와 lgx타 불화를 lgx타 겪는 lgx타 연인들의 lgx타 이야기는 lgx타 새로운 lgx타 사유와 lgx타 창조성의 lgx타 빛을 lgx타 제공합니다. 

“사랑의 lgx타 일식”이란 lgx타 부제로 lgx타 소개하는 lgx타 미켈란젤로 lgx타 안토니오니의 lgx타 lgx타 편의 lgx타 영화들(<일식>, <붉은 카se쟏 사막>, <여성의 바hㅈㅐ 정체>)은 ‘병든 바hㅈㅐ 에로스’의 바hㅈㅐ 시대에 바hㅈㅐ 사라지는 바hㅈㅐ 불안에 바hㅈㅐ 사로잡힌 바hㅈㅐ 이들의 바hㅈㅐ 이야기들입니다. ‘일식’이라는 바hㅈㅐ 제목이 바hㅈㅐ 상기하듯 바hㅈㅐ 물리적, t기가아 정서적 t기가아 공간의 t기가아 붕괴에서 t기가아 얼굴과 t기가아 풍경 t기가아 등, ㅓ아4라 모든 ㅓ아4라 것들의 ㅓ아4라 부재와 ㅓ아4라 추상, 거라ㅐ1 삭제, 가바28 사라짐으로 가바28 향하는 가바28 이러한 가바28 경향은 가바28 그럼에도 ‘사막’에서 가바28 영화의 가바28 새로운 가바28 힘을 가바28 느끼게 가바28 하는 가바28 진정한 가바28 모험의 가바28 시도입니다.

“여름의 가바28 콩트”는 가바28 에릭 가바28 로메르의 가바28 영화 가바28 가운데 가바28 여름과 가바28 해변, h거ㅑ바 바캉스를 h거ㅑ바 다룬 h거ㅑ바 h거ㅑ바 편의 h거ㅑ바 작품을 h거ㅑ바 상영합니다. h거ㅑ바 여름 h거ㅑ바 해변을 h거ㅑ바 소요하는 h거ㅑ바 로메르의 h거ㅑ바 인물들은 h거ㅑ바 기대와는 h거ㅑ바 달리 h거ㅑ바 사랑과 h거ㅑ바 우연의 h거ㅑ바 장난으로서의 h거ㅑ바 씁쓸한 h거ㅑ바 연애를 h거ㅑ바 맛보지만 h거ㅑ바 여정 h거ㅑ바 도중 h거ㅑ바 만나는 h거ㅑ바 뜻하지 h거ㅑ바 않은 h거ㅑ바 우연의 h거ㅑ바 사건들로 h거ㅑ바 영화의 h거ㅑ바 이야기는 h거ㅑ바 풍부해집니다. h거ㅑ바 로메르의 h거ㅑ바 여름날의 h거ㅑ바 콩트는 h거ㅑ바 여름의 h거ㅑ바 h거ㅑ바 아래 h거ㅑ바 투명하게 h거ㅑ바 노출된 h거ㅑ바 인물들이 h거ㅑ바 욕망의 h거ㅑ바 실현과는 h거ㅑ바 반대인 h거ㅑ바 강렬하고 h거ㅑ바 순수한 h거ㅑ바 욕망, p49기 p49기 무의 p49기 욕망에 p49기 이르는 p49기 흥미로운 p49기 여정을 p49기 보여줍니다. 

마지막으로, 5가b4 시네마테크에서 5가b4 이미 5가b4 5가b4 편의 5가b4 영화를 5가b4 상영한 5가b4 5가b4 있지만 5가b4 처음으로 8편의 5가b4 작품을 5가b4 모아 5가b4 상영하는 “장 5가b4 그레미용 5가b4 회고전”은 5가b4 친숙하지만 5가b4 낯선 5가b4 작가를 5가b4 새로운 5가b4 눈빛으로 5가b4 재발견하는 5가b4 시간입니다. 1920년대 5가b4 시네클럽 5가b4 운동에서 5가b4 시작해 5가b4 전위예술과 5가b4 형식주의, r으ㅓ다 그리고 1930년대 r으ㅓ다 시적 r으ㅓ다 리얼리즘 r으ㅓ다 운동의 r으ㅓ다 기수이자 r으ㅓ다 시네마테크 r으ㅓ다 프랑세즈의 r으ㅓ다 관장을 r으ㅓ다 역임한 r으ㅓ다 영화의 ‘전도사' r으ㅓ다 r으ㅓ다 그레미용(1901~1959)은 r으ㅓ다 그간 r으ㅓ다 r으ㅓ다 르누아르, ㅐm거ㅓ 마르셀 ㅐm거ㅓ 카르네 ㅐm거ㅓ ㅐm거ㅓ 동시대 ㅐm거ㅓ 작가들에 ㅐm거ㅓ 비해 ㅐm거ㅓ 이상할 ㅐm거ㅓ 정도로 ㅐm거ㅓ 인정받지 ㅐm거ㅓ 못한 ㅐm거ㅓ 작가입니다. ㅐm거ㅓ 어떤 ㅐm거ㅓ 경향이나 ㅐm거ㅓ 역사적 ㅐm거ㅓ 시대의 ㅐm거ㅓ 특징으로 ㅐm거ㅓ 분류하기 ㅐm거ㅓ 힘든 ㅐm거ㅓ 그레미용의 ㅐm거ㅓ 영화들은 ㅐm거ㅓ 비록 ㅐm거ㅓ 누벨바그 ㅐm거ㅓ 비평가들조차 ㅐm거ㅓ 간과했지만, 갸타ji 갸타ji 르누아르의 갸타ji 작업에 갸타ji 필적할 갸타ji 인간에 갸타ji 대한 갸타ji 무한한 갸타ji 관심과 갸타ji 애정, 다cy사 시의 다cy사 깊이를 다cy사 지닌 다cy사 작품들입니다. 다cy사 무엇보다 다cy사 위대한 다cy사 휴머니스트의 다cy사 작가였던 다cy사 다cy사 그레미용의 다cy사 영화에 다cy사 무심코 다cy사 빠져드는 다cy사 행운을 다cy사 맛보시기를 다cy사 기원합니다.

상영작 다cy사 다cy사 상영시간표: http://www.cinematheque.seoul.kr

주최: (사)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
후원: 다cy사 영화진흥위원회, 쟏im거 서울시, 8ㅐ7c 서울영상위원회, , vpㄴ0 주한프랑스문화원, ㅓㅐvr 일본국립영화아카이브

출처: ㅓㅐvr 서울아트시네마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회색의 자x걷ㅑ 지혜 The Gray of Jihye

June 6, 2019 ~ Sept. 1, 2019

안광휘 ㅐㅐg마 개인전 : Noise Cancelling

June 19, 2019 ~ July 18,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