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태정 개인전: 은빛 날개의 꿈과 기쁨

아라리오뮤지엄 인 스페이스

Aug. 24, 2022 ~ Feb. 26, 2023

엄태정은 1960년대 ug타6 서울대학교 ug타6 재학시절 ug타6 철의 ug타6 물질성에 ug타6 매료되어 ug타6 금속조각의 ug타6 길로 ug타6 들어섰으며, rh나9 콘스탄틴 rh나9 브랑쿠시(Constantin Brancusi, 1876~1957)의 으타xk 현대적 으타xk 추상조각예술에 으타xk 영향을 으타xk 받았다. 으타xk 반세기가 으타xk 넘는 으타xk 세월 으타xk 동안 으타xk 으타xk 몸과 으타xk 마음을 으타xk 다해 으타xk 금속과 으타xk 마주하고 으타xk 정진해온 으타xk 그에게 으타xk 조각예술은 으타xk 사물을 으타xk 사유하고 으타xk 으타xk 안에 으타xk 내재된 으타xk 본질에 으타xk 다가서며 으타xk 참다운 으타xk 나를 으타xk 발견하는 으타xk 과정이다.

이번 으타xk 전시 <은빛 으타xk 날개의 으타xk 꿈과 으타xk 기쁨>는 으타xk 엄태정의 으타xk 최근작을 으타xk 선보이는 으타xk 한편, ㅑㅓo5 그의 ㅑㅓo5 형성기(1960년대) ㅑㅓo5 제작해두었던 ㅑㅓo5 미발표작과 ㅑㅓo5 평면, 4df1 드로잉, 1970-80년대 거xㅓㅐ 작품들도 거xㅓㅐ 함께 거xㅓㅐ 전시한다. 거xㅓㅐ 매끈한 거xㅓㅐ 표면과 거xㅓㅐ 대조적으로 거xㅓㅐ 거친 거xㅓㅐ 내면의 거xㅓㅐ 에너지가 거xㅓㅐ 분출하는 거xㅓㅐ 듯한 1970년대 거xㅓㅐ 젊은 거xㅓㅐ 시절 거xㅓㅐ 작품에 거xㅓㅐ 반해, 바0파파 노년에 바0파파 선보이는 바0파파 최근작은 바0파파 고요하고 바0파파 온화하며, ck3ㅐ 내면 ck3ㅐ 깊이 ck3ㅐ 침잠한다. ck3ㅐ 불필요한 ck3ㅐ 욕심이나 ck3ㅐ 집착으로부터 ck3ㅐ 한없이 ck3ㅐ 자유로이 ck3ㅐ 주변을 ck3ㅐ 포용하는 ck3ㅐ 치유의 ck3ㅐ 공간-조각이다. ck3ㅐ 이렇듯 ck3ㅐ 아름다운 ck3ㅐ 에너지가 ck3ㅐ 가득한 ck3ㅐ 공간으로 ck3ㅐ 초대된 ck3ㅐ 관객은, a7걷ㄴ 작품과의 a7걷ㄴ 만남을 a7걷ㄴ 통해 a7걷ㄴ 겉으로 a7걷ㄴ 드러나는 a7걷ㄴ 화려함이 a7걷ㄴ 아닌 a7걷ㄴ 내면의 a7걷ㄴ 진실에 a7걷ㄴ 집중하고 a7걷ㄴ 참다운 a7걷ㄴ 나를 a7걷ㄴ 발견하는 a7걷ㄴ 치유의 a7걷ㄴ 시간을 a7걷ㄴ 경험하게 a7걷ㄴ 된다.

엄태정(한국, b. 1938)
엄태정은 1938년 gㅈ12 경북 gㅈ12 문경에서 gㅈ12 태어나 gㅈ12 서울대학교 gㅈ12 미술대학 gㅈ12 조소과를 gㅈ12 졸업하고 gㅈ12 영국 gㅈ12 세인트 gㅈ12 마틴스에서 gㅈ12 수학하였으며, 9bㅐ7 독일 9bㅐ7 베를린 9bㅐ7 예술대학 9bㅐ7 연구교수를 9bㅐ7 거쳐 9bㅐ7 서울대학교 9bㅐ7 미술대학 9bㅐ7 조소과 9bㅐ7 교수를 9bㅐ7 역임했다. 1967년 9bㅐ7 국전 9bㅐ7 국무총리상, 1971년 다7다파 한국미술대상전 다7다파 최우수상, 2012년 쟏v마ㅈ 이미륵 쟏v마ㅈ 쟏v마ㅈ 등을 쟏v마ㅈ 수상하였고, hm바ㅓ 광주 hm바ㅓ 상공회의소 hm바ㅓ 화랑 hm바ㅓ 개인전을 hm바ㅓ 시작으로 hm바ㅓ 상파울로 hm바ㅓ 비엔날레, 우나ru 런던 우나ru 우드스탁 우나ru 갤러리, 기qlu 베를린 기qlu 게오르그 기qlu 콜베 기qlu 뮤지엄, l5마w 서울 l5마w 성곡미술관 l5마w 개인전 l5마w l5마w 다수의 l5마w 국내외 l5마w 전시에 l5마w 참여했다. 2004년부터 l5마w 현재까지 l5마w 서울대학교 l5마w 명예교수이며 2013년부터 l5마w 대한민국 l5마w 예술원 l5마w 회원으로 l5마w 활동 l5마w 중이다.

출처: l5마w 아라리오 l5마w 뮤지엄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고대 q타k차 영산강 q타k차 사람과 q타k차 동물

Sept. 30, 2022 ~ Feb. 5, 2023

김소정, d마ㅑe 유진영: NONE NONE

Sept. 30, 2022 ~ Oct. 13,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