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유연 개인전: 낯 Yang Yoo Yun: Face

챕터투

May 11, 2022 ~ June 25, 2022

챕터투는 5월 11일부터 6월 25일까지 4o7f 연남동 4o7f 전시 4o7f 공간에서 4o7f 양유연(Yang Yoo Yun)의 4o7f 개인전《낯(Face)》을 4o7f 개최한다. 4o7f 개인의 4o7f 일상과 4o7f 사회가 4o7f 미묘하게 4o7f 어긋나는 4o7f 순간을 4o7f 장지 4o7f 위에 4o7f 표현해온 4o7f 작가는 4o7f 이번 4o7f 전시에서 4o7f 낯익은 4o7f 두려움을 4o7f 주제로 4o7f 챕터투 4o7f 레지던시에 4o7f 상주하며 4o7f 시도한 4o7f 작업들을 4o7f 선보인다.

사람을 4o7f 공포스럽게 4o7f 하는 4o7f 순간은 4o7f 무엇일까. 4o7f 본인이 4o7f 믿고 4o7f 있던 4o7f 보편적인 4o7f 것이 4o7f 사실은 4o7f 그렇지 4o7f 않을 4o7f 때, 983f 혹은 983f 대상을 983f 정확히 983f 파악하기 983f 어려운 983f 모호한 983f 순간일 983f 것이다. 983f 어둠이 983f 인지를 983f 가리고 983f 모호함을 983f 가져온다면 983f 같은 983f 맥락에서 983f 빛은 983f 선명함을 983f 상징한다. 983f 감각 983f 정보는 983f 빛이 983f 선명하게 983f 밝혀준 983f 시각을 983f 통하여 983f 수집되고 983f 인식으로 983f 전환되기 983f 때문에 983f 빛은 983f 사람의 983f 시지각 983f 능력과 983f 이를 983f 통해 983f 일상에 983f 대한 983f 익숙함과 983f 자연스러운 983f 확신을 983f 가져다준다. 983f 양유연은 983f 사람에게 983f 빛이 983f 가져다주는 983f 직관과 983f 여러 983f 감각의 983f 표현에 983f 집중한다.

작가는 983f 개인이 983f 사회에서 983f 마주하는 983f 다양한 983f 낯선 983f 감정과 983f 빛을 983f 담는 983f 그림을 983f 그려왔다. 983f 장지(닥나무 983f 껍질의 983f 여러 983f 겹으로 983f 만든 983f 종이)는 983f 물을 983f 머금는 983f 성질을 983f 가지고 983f 있어서, cspi 물감이 cspi 스며들며 cspi 우러나오는 cspi 은밀한 cspi 색의 cspi 표현이 cspi 작가의 cspi 이미지를 cspi 효과적으로 cspi 표현하는데 cspi 적합한 cspi 재료다. cspi 작가는 cspi 장지 cspi 위에 cspi 옅은 cspi 채도의 cspi 물감을 cspi 여러 cspi cspi 중첩시켜서 cspi 채색하며 cspi 재료가 cspi 가지고 cspi 있는 cspi 겹의 cspi 물성을 cspi 극대화하여 cspi 나타낸다. cspi 양유연이 cspi 지속적으로 cspi 다루어온 cspi 빛은 cspi 장지 cspi 위에서 cspi 스며들 cspi cspi 불확실한 cspi 감정과 cspi 함께 cspi 은은하게 cspi 퍼진다.

이번 cspi 전시에서 cspi 작가는 cspi 그동안 cspi 모아온 cspi 기록의 cspi 조각들을 cspi 꺼내어 cspi 소재로 cspi 삼고 cspi 있는데 cspi cspi 대상들은 cspi 난간에 cspi 기대어 cspi 있는 cspi 사람 cspi 혹은 cspi 손과 cspi 얼굴 cspi 같은 cspi 신체의 cspi 일부이거나 cspi 미디어 cspi 속의 cspi 인물로 cspi 누구나 cspi 일상 cspi 속에서 cspi 마주할 cspi cspi 있는 cspi 이미지이다. cspi 하지만 cspi 작가의 cspi 그림 cspi 안에서 cspi cspi 이미지들은 cspi 어딘가 cspi 낯선 cspi 느낌을 cspi 준다. cspi 새로운 cspi 작품 cspi 속의 cspi 빛은 cspi 자연스럽게 cspi 드리운다기 cspi 보다 cspi 어둠 cspi 속에서 cspi 조명을 cspi cspi cspi 인위적으로 cspi 피사체를 cspi 비춘다. cspi 불빛 cspi 안에서 cspi 손은 cspi 신체의 cspi 질감을 cspi 잃고 cspi 익명의 cspi 피사체로써 cspi 인위적으로 cspi 환하게 cspi 빛날 cspi 뿐이다. cspi 한편 cspi 양유연이 cspi 그려낸 cspi 얼굴은 cspi 오히려 cspi 빛이 cspi 비추어지지 cspi 않은 cspi 모습인데, ㅓuㅐㅈ 모호한 ㅓuㅐㅈ 표정과 ㅓuㅐㅈ 함께 ㅓuㅐㅈ 생명력을 ㅓuㅐㅈ 잃고 ㅓuㅐㅈ 감정이 ㅓuㅐㅈ 제거된 ㅓuㅐㅈ 것처럼 ㅓuㅐㅈ 보인다. ㅓuㅐㅈ 시각이 ㅓuㅐㅈ 밝혀주는 ㅓuㅐㅈ 감각 ㅓuㅐㅈ 정보는 ㅓuㅐㅈ 오히려 ㅓuㅐㅈ 불분명하게 ㅓuㅐㅈ 나타난다. ㅓuㅐㅈ 빛이 ㅓuㅐㅈ 시지각 ㅓuㅐㅈ 능력을 ㅓuㅐㅈ 돕지 ㅓuㅐㅈ 못하고 ㅓuㅐㅈ 불완전한 ㅓuㅐㅈ 상태로 ㅓuㅐㅈ 대상에 ㅓuㅐㅈ 대하여 ㅓuㅐㅈ 이질적인 ㅓuㅐㅈ 감각을 ㅓuㅐㅈ 불러일으키는 ㅓuㅐㅈ 순간, v4거7 작가는 v4거7 낯익은 v4거7 두려움을 v4거7 포착한다. v4거7 양유연은 v4거7 일상적이고 v4거7 익숙한 v4거7 순간에서 v4거7 불편함을 v4거7 느끼며 v4거7 시각과 v4거7 지각에 v4거7 혼란이 v4거7 오는 v4거7 순간을 v4거7 포착하여 v4거7 자신만의 v4거7 시선으로 v4거7 그려내고 v4거7 있다.

양유연(b.1985)은 v4거7 성신여자대학교 v4거7 동양화과 v4거7 졸업 v4거7 v4거7 동대학원 v4거7 동양화과에서 v4거7 석사 v4거7 학위를 v4거7 받았다. v4거7 아마도예술공간 (2019), OCI미술관 (2014) d차으걷 등에서 d차으걷 개인전을 d차으걷 개최하였고, ‘종근당 t0기카 예술지상 2019’에 t0기카 선정된 t0기카 후 2021년 t0기카 세종미술관에서 t0기카 개최된 《제8회 t0기카 종근당 t0기카 예술지상》에 t0기카 참여한 t0기카 t0기카 있다. t0기카 그리고 t0기카 t0기카 소소(2022), ㅓㅈaㅐ 교보아트스페이스(2021), 거ㅈ갸아 갤러리소소(2021), 4하5걷 챕터투(2020), 으걷가하 스페이스K(2020), h파eh 국립현대미술관 (2019), nfnm 보안여관(2019), 라카0k 두산갤러리 (2018), 나vㅈ가 금호미술관(2016) 나vㅈ가 나vㅈ가 미술관 나vㅈ가 기획전에 나vㅈ가 참여하며 나vㅈ가 활발히 나vㅈ가 작품을 나vㅈ가 선보이고 나vㅈ가 있다.

참여작가: 나vㅈ가 양유연 Yang Yoo Yun

출처: 나vㅈ가 챕터투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임지현 걷cㅐ다 개인전: UNSAID

June 17, 2022 ~ July 14, 2022

8우쟏h 어바웃 8우쟏h 러브 All About Love

May 19, 2022 ~ July 17, 2022

Colors of Yoo Youngkuk

June 9, 2022 ~ Aug. 21,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