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창홍 : 이름도 없는

경남도립미술관

Sept. 5, 2019 ~ Dec. 4, 2019

경남도립미술관은 ㅓ다가h 지역 ㅓ다가h 출신 ㅓ다가h 작가에 ㅓ다가h 대한 ㅓ다가h 집중적인 ㅓ다가h 고찰의 ㅓ다가h 기회를 ㅓ다가h 마련하고자 ㅓ다가h 매년 ‘지역작가조명전’을 ㅓ다가h 개최해오고 ㅓ다가h 있다. 2019년도에는 ㅓ다가h 경남 ㅓ다가h 밀양 ㅓ다가h 출신으로 1세대 ㅓ다가h 민중미술 ㅓ다가h 작가이자 ㅓ다가h 우리 ㅓ다가h 사회에 ㅓ다가h 대한 ㅓ다가h 날카로운 ㅓ다가h 시선과 ㅓ다가h 특유의 ㅓ다가h 표현력으로 ㅓ다가h 한국화단에서 ㅓ다가h 특별한 ㅓ다가h 존재감을 ㅓ다가h 지니는 ㅓ다가h 안창홍(1953- )의 ㅓ다가h 최근 ㅓ다가h 작품세계를 ㅓ다가h 조명하는 <<안창홍 : ㅓ다가h 이름도 ㅓ다가h 없는>>전을 ㅓ다가h 진행한다. ㅓ다가h 전시 ㅓ다가h 제목으로 ㅓ다가h 사용된 ‘이름도 ㅓ다가h 없는’은 ㅓ다가h 작가가 ㅓ다가h 최근 ㅓ다가h 발표한 ㅓ다가h 회화 ㅓ다가h 연작의 ㅓ다가h 제목이자 ㅓ다가h 지난 40여 ㅓ다가h 년간 ㅓ다가h 작품의 ㅓ다가h 주제가 ㅓ다가h 되어온 ㅓ다가h 우리 ㅓ다가h 사회에서 ㅓ다가h 소외된 ㅓ다가h ㅓ다가h 살아가는 ㅓ다가h 사람들과 ㅓ다가h 역사 ㅓ다가h 속에 ㅓ다가h 희생되고 ㅓ다가h 사라진 ㅓ다가h 이들을 ㅓ다가h 의미한다.

안창홍은 ㅓ다가h 제도적인 ㅓ다가h 미술 ㅓ다가h 교육을 ㅓ다가h 거부해 ㅓ다가h 대학을 ㅓ다가h 다니지 ㅓ다가h 않고 ㅓ다가h 일찍부터 ㅓ다가h 작품 ㅓ다가h 활동을 ㅓ다가h 하며 ㅓ다가h 자신만의 ㅓ다가h 스타일을 ㅓ다가h 구축하였다. 70년대 ㅓ다가h 후반부터 80년대 ㅓ다가h 역사 ㅓ다가h ㅓ다가h ㅓ다가h 부분으로써 ㅓ다가h 자신의 ㅓ다가h 비극적인 ㅓ다가h 가족사를 ㅓ다가h 담은 <가족사진>, 거차e4 인간의 거차e4 폭력성과 거차e4 인간성 거차e4 상실의 거차e4 문제를 거차e4 다룬 <위험한 거차e4 놀이>, j3파t 민주화 j3파t 운동과 j3파t 군부독재의 j3파t 실상을 j3파t 그려낸 <새> j3파t 연작들을 j3파t 발표한 j3파t 안창홍은 j3파t 당시 j3파t 민중미술 j3파t 운동의 j3파t 중심에 j3파t 있었던 ‘현실과 j3파t 발언’에 j3파t 동참하게 j3파t 되는데, jㄴㅐ라 이때의 jㄴㅐ라 활동 jㄴㅐ라 이력은 jㄴㅐ라 많은 jㄴㅐ라 이들이 jㄴㅐ라 안창홍을 jㄴㅐ라 민중미술 jㄴㅐ라 작가로 jㄴㅐ라 인식하게 jㄴㅐ라 하였다. jㄴㅐ라 하지만, 파갸다l 주로 파갸다l 사실적이고 파갸다l 서사적인 파갸다l 표현방식을 파갸다l 통해 파갸다l 한국의 파갸다l 근현대사와 파갸다l 같은 파갸다l 거대담론을 파갸다l 이야기하던 파갸다l 작가들과 파갸다l 달리 파갸다l 안창홍은 파갸다l 개인의 파갸다l 삶을 파갸다l 통해 파갸다l 파갸다l 시대와 파갸다l 상황을 파갸다l 이야기하고자 파갸다l 하였다. 파갸다l 특히, 8타s거 약자 8타s거 혹은 8타s거 소수자인 8타s거 사람들에 8타s거 대하여 8타s거 주목한 8타s거 안창홍은 1990년대에 8타s거 들어서면서 8타s거 여인, 아차a하 남자, 라y3자 여장 라y3자 남자, 라하7z 청춘, 4하하나 사랑 4하하나 등을 4하하나 소재로 4하하나 4하하나 다양한 4하하나 연작들을 4하하나 발표하며 4하하나 자본주의 4하하나 사회의 4하하나 어두운 4하하나 현실을 4하하나 담아냈다. 4하하나 그리고, 2000년대 나자u5 빛바랜 나자u5 사진을 나자u5 바탕으로 나자u5 작업한 <49인의 나자u5 명상>과 <봄날은 나자u5 간다>, 0ㅐnf 주변 0ㅐnf 인물들을 0ㅐnf 모델로 0ㅐnf 섭외해 0ㅐnf 그린 0ㅐnf 소시민들의 0ㅐnf 누드 <베드 0ㅐnf 카우치> 0ㅐnf 0ㅐnf 굵직한 0ㅐnf 회화 0ㅐnf 연작들을 0ㅐnf 통해 0ㅐnf 개인의 0ㅐnf 역사를 0ㅐnf 시대와 0ㅐnf 사회의 0ㅐnf 역사로 0ㅐnf 확장시켰다.

회화작업 0ㅐnf 외에도 0ㅐnf 사진, 바ㅐp7 드로잉, 8sv사 조각 8sv사 8sv사 변화 8sv사 있는 8sv사 조형세계를 8sv사 추구해온 8sv사 안창홍은 8sv사 최근에 8sv사 거대한 8sv사 가면을 8sv사 모티프로 8sv사 8sv사 부조와 8sv사 대형 8sv사 입체작품들을 8sv사 집중적으로 8sv사 선보여 8sv사 오고 8sv사 있다. 8sv사 작가는 1980년대부터 8sv사 테라코타, hzub 나무 hzub 조각 hzub hzub 작은 hzub 입체작품들을 hzub 만들며 hzub 입체작업에 hzub 대하여 hzub 다양한 hzub 시도를 hzub 해왔는데, 2016년 거ㄴqy 이후 거ㄴqy 이러한 거ㄴqy 작업에 거ㄴqy 대한 거ㄴqy 열망이 거ㄴqy 집약적으로 거ㄴqy 나타나고 거ㄴqy 있는 거ㄴqy 것이다. 거ㄴqy 언뜻 거ㄴqy 보면 거ㄴqy 회화에서 거ㄴqy 입체로의 거ㄴqy 형식적인 거ㄴqy 변화가 거ㄴqy 거ㄴqy 보이지만, mazu 안창홍의 mazu 입체작품은 FRP(유리섬유로 mazu 강화된 mazu 플라스틱)로 mazu 제작된 mazu 얼굴 mazu 형태에 mazu 페인팅을 mazu mazu 것으로 mazu 캔버스가 mazu 입체로 mazu 옮겨갔을 mazu mazu 회화의 mazu 연장선상에 mazu 있다고 mazu mazu mazu 있다. mazu 특히, ㅓ걷사ㅑ 가면의 ㅓ걷사ㅑ 이미지와 ㅓ걷사ㅑ 가려지거나 ㅓ걷사ㅑ ㅓ걷사ㅑ 비어 ㅓ걷사ㅑ 있는 ㅓ걷사ㅑ 눈과 ㅓ걷사ㅑ 같은 ㅓ걷사ㅑ 표현들은 ㅓ걷사ㅑ 그동안 ㅓ걷사ㅑ 회화작품에서 ㅓ걷사ㅑ 인물을 ㅓ걷사ㅑ 표현했던 ㅓ걷사ㅑ 것과 ㅓ걷사ㅑ 유사한 ㅓ걷사ㅑ 맥락에 ㅓ걷사ㅑ 있다. 2차원의 ㅓ걷사ㅑ 화면에서 3차원으로 ㅓ걷사ㅑ 입체감과 ㅓ걷사ㅑ 공간감을 ㅓ걷사ㅑ 확보한 ㅓ걷사ㅑ 안창홍의 ㅓ걷사ㅑ 인물 ㅓ걷사ㅑ 초상들은 ㅓ걷사ㅑ 나아가 ㅓ걷사ㅑ 특정 ㅓ걷사ㅑ 개인의 ㅓ걷사ㅑ 초상이 ㅓ걷사ㅑ 아닌 ㅓ걷사ㅑ 집단적 ㅓ걷사ㅑ 군상을 ㅓ걷사ㅑ 이루며 ㅓ걷사ㅑ 부조리한 ㅓ걷사ㅑ 현실 ㅓ걷사ㅑ 속에서 ㅓ걷사ㅑ 눈을 ㅓ걷사ㅑ 뜨고 ㅓ걷사ㅑ 있지만 ㅓ걷사ㅑ 진실을 ㅓ걷사ㅑ 보지 ㅓ걷사ㅑ 못하는 ㅓ걷사ㅑ 우리 ㅓ걷사ㅑ 사회의 ㅓ걷사ㅑ 모순을 ㅓ걷사ㅑ 더욱 ㅓ걷사ㅑ ㅓ걷사ㅑ 아프게 ㅓ걷사ㅑ 드러낸다.

경남도립미술관은 ㅓ걷사ㅑ 이번 ㅓ걷사ㅑ 전시에서 ㅓ걷사ㅑ 이러한 ㅓ걷사ㅑ 입체작품을 ㅓ걷사ㅑ 비롯하여 ㅓ걷사ㅑ 작가의 ㅓ걷사ㅑ 최근 ㅓ걷사ㅑ 작품세계를 ㅓ걷사ㅑ 학술적으로 ㅓ걷사ㅑ 연구하고 ㅓ걷사ㅑ 조명해 ㅓ걷사ㅑ 보고자 ㅓ걷사ㅑ 한다. ㅓ걷사ㅑ 전시에는 ㅓ걷사ㅑ ㅓ걷사ㅑ 전시를 ㅓ걷사ㅑ 위해 ㅓ걷사ㅑ 새롭게 ㅓ걷사ㅑ 제작된 ㅓ걷사ㅑ 대형 ㅓ걷사ㅑ 입체작품들과 ㅓ걷사ㅑ 부조, 다t기타 회화작품 다t기타 등 130여점이 다t기타 선보인다. 다t기타 이번 다t기타 전시는 2009년 다t기타 부산시립미술관에서 다t기타 개최한 다t기타 개인전 다t기타 이후 10년 다t기타 만에 다t기타 국공립 다t기타 미술관에서 다t기타 개최하는 다t기타 개인전이자 다t기타 작가가 다t기타 생애 다t기타 가장 다t기타 행복했던 다t기타 유년 다t기타 시절을 다t기타 보낸 다t기타 고향에서 다t기타 개최하는 다t기타 다t기타 번째 다t기타 대규모 다t기타 전시이다. 다t기타 안창홍의 다t기타 작품들은 1970년대부터 다t기타 현재까지 다t기타 다양한 다t기타 연작으로 다t기타 발표되어왔지만, 가ㅓ1ㅓ 가ㅓ1ㅓ 근저에는 가ㅓ1ㅓ 항상 가ㅓ1ㅓ 우리 가ㅓ1ㅓ 사회에서 가ㅓ1ㅓ 소외된 가ㅓ1ㅓ 가ㅓ1ㅓ 살아가는 가ㅓ1ㅓ 인물들과 가ㅓ1ㅓ 역사 가ㅓ1ㅓ 속에 가ㅓ1ㅓ 희생된 가ㅓ1ㅓ 이들에 가ㅓ1ㅓ 대한 가ㅓ1ㅓ 시선이 가ㅓ1ㅓ 자리하고 가ㅓ1ㅓ 있다. 40여 가ㅓ1ㅓ 가ㅓ1ㅓ 동안 가ㅓ1ㅓ 일관되게 가ㅓ1ㅓ 이들에 가ㅓ1ㅓ 대하여 가ㅓ1ㅓ 이야기를 가ㅓ1ㅓ 해오고 가ㅓ1ㅓ 있는 가ㅓ1ㅓ 안창홍의 가ㅓ1ㅓ 작품들을 가ㅓ1ㅓ 통해 가ㅓ1ㅓ 우리가 가ㅓ1ㅓ 살아가는 가ㅓ1ㅓ 지금 가ㅓ1ㅓ 가ㅓ1ㅓ 시대와 가ㅓ1ㅓ 현실에 가ㅓ1ㅓ 대하여 가ㅓ1ㅓ 다시금 가ㅓ1ㅓ 생각해 가ㅓ1ㅓ 보는 가ㅓ1ㅓ 시간을 가ㅓ1ㅓ 가져보기를 가ㅓ1ㅓ 바란다.

출처: 가ㅓ1ㅓ 경남도립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안창홍

현재 진행중인 전시

Emotion in Motion

Jan. 23, 2020 ~ July 26, 2020

이빈소연 uunx 개인전 : Final Touch

June 12, 2020 ~ July 9, 2020

장콸 aqㅈj 개인전 : My cup of tea

June 5, 2020 ~ Aug. 2,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