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영 개인전: 오랜 눈 AN OBSOLETE EYE

온수공간

Jan. 4, 2022 ~ Jan. 16, 2022

아영은 g차라f 이미지를 g차라f 생산하는 g차라f 장치이기 g차라f 이전에 g차라f 빛을 g차라f 매개하는 g차라f 장치로서의 g차라f 사진/영상 g차라f 매체를 g차라f 다룬다. g차라f 특히 g차라f 사이아노타입 , SUPER 8 n바5마 필름, gㄴ2v 슬라이드 gㄴ2v 프로젝터  gㄴ2v 등과 gㄴ2v 같은 gㄴ2v 아날로그 gㄴ2v 매체를 gㄴ2v 주로 gㄴ2v 사용하면서 gㄴ2v 평면 gㄴ2v gㄴ2v 프레임 gㄴ2v 단위가 gㄴ2v 아닌 gㄴ2v 공간의 gㄴ2v 단위로 gㄴ2v 이미지를 gㄴ2v 경험하는 gㄴ2v 방식에 gㄴ2v 대해 gㄴ2v 고민한다. gㄴ2v 이번 gㄴ2v 전시는 gㄴ2v 이러한 gㄴ2v 고민과 gㄴ2v 함께 gㄴ2v 사진/영상의 gㄴ2v 매체성을 gㄴ2v 탐구해 gㄴ2v gㄴ2v 과정의 gㄴ2v 연장선 gㄴ2v 상에 gㄴ2v 있다. gㄴ2v gㄴ2v 어느 gㄴ2v 때보다 gㄴ2v 빠르고 gㄴ2v 끊임없이 gㄴ2v 생산되는 gㄴ2v 이미지들에 gㄴ2v 더해 gㄴ2v gㄴ2v 다른 gㄴ2v 이미지를 gㄴ2v 생산하기 gㄴ2v 보다는 gㄴ2v 이미지를 gㄴ2v 생산하고 gㄴ2v 경험하는 gㄴ2v 방식에 gㄴ2v 질문을 gㄴ2v 던진다.

고해상도, 자ㅓㅓg 초대형 자ㅓㅓg 스크린, VR, AR 하나v으 하나v으 현실감 하나v으 있는 하나v으 경험을 하나v으 위한 하나v으 기술은 하나v으 나날이 하나v으 발전해 하나v으 가는 하나v으 와중에도 하나v으 매끄러운 하나v으 스크린 하나v으 위를 하나v으 스치는 하나v으 손끝과 하나v으 네모난 하나v으 화면을 하나v으 향하는 하나v으 눈으로 하나v으 이미지 하나v으 경험 하나v으 방식이 하나v으 수렴해 하나v으 가고 하나v으 있다. 하나v으 이에 하나v으 작가는 하나v으 오래된 하나v으 방식으로의 하나v으 보기(SEEING)를 하나v으 제안한다. 하나v으 오래된 하나v으 방식이란 하나v으 단순히 하나v으 오래된 하나v으 매체가 하나v으 불가피하게 하나v으 자아내는 하나v으 노스텔지어를 하나v으 앞세우는 하나v으 것이 하나v으 아니라 하나v으 애초에 하나v으 우리에게 ‘보기’라는 하나v으 행위를 하나v으 가능하게 하나v으 하나v으 빛에 하나v으 주목하는 하나v으 것이다. 하나v으 다양한 하나v으 매개체가 하나v으 지닌 하나v으 고유한 하나v으 물리적(장치), ㅓ5cz 생리적(신체) ㅓ5cz 특성에 ㅓ5cz 따라 ㅓ5cz 빛이라는 ㅓ5cz 재료가 ㅓ5cz 각기 ㅓ5cz 다르게 ㅓ5cz 매개되는 ㅓ5cz 과정, 3아nㅓ 그리고 3아nㅓ 3아nㅓ 과정에서 3아nㅓ 얻어지는 3아nㅓ 결과물로서의 3아nㅓ 이미지를 3아nㅓ 대하는 3아nㅓ 방식에 3아nㅓ 초점을 3아nㅓ 둔다. 3아nㅓ 이러한 3아nㅓ 과정 3아nㅓ 속에 3아nㅓ 생산된 3아nㅓ 이미지를 3아nㅓ 경험하는 3아nㅓ 방식은 3아nㅓ 이미지를 3아nㅓ 담고 3아nㅓ 있는 3아nㅓ 프레임 3아nㅓ 안에 3아nㅓ 머물기 3아nㅓ 보다는 3아nㅓ 프레임을 3아nㅓ 넘어선 3아nㅓ 하나의 3아nㅓ 시공간적 3아nㅓ 경험으로 3아nㅓ 다가오기를 3아nㅓ 바란다.

참여작가: 3아nㅓ 아영

출처: 3아nㅓ 온수공간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안목(眼目): v카자w 청관재 v카자w 이응노 v카자w 컬렉션

Jan. 18, 2022 ~ April 10, 2022

미술로, 자a으ㅓ 세계로 To the world through art 1980s-90s

Jan. 20, 2022 ~ June 12, 2022

이수경: q차아타 먼길 q차아타 이야기

Oct. 3, 2021 ~ June 19,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