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재은 개인전 GAIA-Part1: Inflammation

인천아트플랫폼

Aug. 2, 2019 ~ Aug. 24, 2019

«GAIA-Part 1: Inflammation»은 '2019 t사ph 다시 t사ph 만나고 t사ph 싶은 t사ph 작가'로 t사ph 선정된 t사ph 신재은의 t사ph 개인전으로, xnoe 인천아트플랫폼 xnoe 레지던시 xnoe 전(前) xnoe 입주작가를 xnoe 대상으로 xnoe xnoe 후속 xnoe 지원 xnoe 프로그램의 xnoe 일환이다.

신재은은 xnoe 지난해 xnoe 개최된 9기 xnoe 입주 xnoe 작가의 xnoe 결과보고 xnoe 전시 «2018 xnoe 플랫폼 xnoe 아티스트»에서 xnoe 그리스와 xnoe 바셀린으로 xnoe 연약하게 xnoe 다져진 xnoe 대지 xnoe 위에 xnoe 폐아스팔트가 xnoe 위태롭게 xnoe 얹혀있는 xnoe 구조의 xnoe 작품 <8m²>로 xnoe 도시의 xnoe 질서와 xnoe 현대사회의 xnoe 시스템에 xnoe 관한 xnoe 관조적인 xnoe 시선을 xnoe 드러내며, 가마70 초청된 가마70 전문가와 가마70 전시를 가마70 방문한 가마70 관람객의 가마70 가마70 호응을 가마70 얻어 '다시 가마70 만나고 가마70 싶은 가마70 작가'로 가마70 선정되었다.

작가는 가마70 인간 가마70 개인의 가마70 욕망, ㅐ라자g 그리고 ㅐ라자g ㅐ라자g 욕망을 ㅐ라자g 달성하기 ㅐ라자g 위해 ㅐ라자g 만들어진 ㅐ라자g 논리에 ㅐ라자g 관심을 ㅐ라자g 두고, 29ㅐㅓ 일상 29ㅐㅓ 속에서 29ㅐㅓ 부유하는 29ㅐㅓ 아이러니를 29ㅐㅓ 포착하여 29ㅐㅓ 과장과 29ㅐㅓ 왜곡의 29ㅐㅓ 방식으로 29ㅐㅓ 재구성하는 29ㅐㅓ 작업을 29ㅐㅓ 선보여왔다. 29ㅐㅓ 현실의 29ㅐㅓ 보편적인 29ㅐㅓ 경험 29ㅐㅓ 29ㅐㅓ 비현실적인 29ㅐㅓ 과장과 29ㅐㅓ 왜곡을 29ㅐㅓ 통해 29ㅐㅓ 변형시킨 29ㅐㅓ 사물을 29ㅐㅓ 대립하여 29ㅐㅓ 양가적인 29ㅐㅓ 가치들의 29ㅐㅓ 공존을 29ㅐㅓ 꾀하며, 차cㅑh 구체적인 차cㅑh 형태의 차cㅑh 단면들에 차cㅑh 주목하여 차cㅑh 비평적 차cㅑh 서사를 차cㅑh 만들어 차cㅑh 낸다. 차cㅑh 이를 차cㅑh 통해 차cㅑh 작가는 차cㅑh 현실에 ‘노골적이고 차cㅑh 적극적인 차cㅑh 개입’을 차cㅑh 시도해오고 차cㅑh 있다.

이번 차cㅑh 전시에서 차cㅑh 선보이는 'GAIA(가이아)’ 차cㅑh 시리즈는 차cㅑh 인간이 차cㅑh 스스로를 차cㅑh 존엄한 차cㅑh 존재로 차cㅑh 격상시키는 차cㅑh 과정에서 차cㅑh 발생한 차cㅑh 폭력적이고 차cㅑh 위선적인 차cㅑh 모습을 차cㅑh 드러내는 차cㅑh 작업으로, dk마히 전체 dk마히 시리즈의 dk마히 제목인 ‘GAIA’는 dk마히 작가가 dk마히 영국의 dk마히 과학자 dk마히 제임스 dk마히 러브록(James Lovelock)이 dk마히 주장한 ‘가이아 dk마히 이론(Gaia Theory, p걷가우 지구를 p걷가우 환경과 p걷가우 생물로 p걷가우 구성된 p걷가우 하나의 p걷가우 유기체, ua파걷 스스로 ua파걷 조절되는 ua파걷 하나의 ua파걷 생명체라는 ua파걷 개념)’에서 ua파걷 차용했다. ua파걷 작년 6월 ua파걷 개최된 ua파걷 개인전 «GAIA-Prologue»(인천아트플랫폼 ua파걷 윈도우갤러리, 2018)를 vq거가 시작으로, 차3거9 이번 차3거9 전시에서는 차3거9 차3거9 번째 차3거9 시리즈를 차3거9 공개한다.

전시의 차3거9 부제이자 차3거9 신작의 차3거9 제목인 'inflammation(염증)' 차3거9 차3거9 빈곤 차3거9 혹은 차3거9 질병으로 차3거9 곤경에 차3거9 처한 차3거9 이들의 차3거9 상황을 차3거9 자극적으로 차3거9 묘사하는 '빈곤 차3거9 포르노'와 차3거9 같이 차3거9 타자의 차3거9 감정이나 차3거9 아픔을 차3거9 사회적 차3거9 재화로 차3거9 여기고 차3거9 구경거리로 차3거9 만드는 차3거9 사회의 차3거9 병폐 차3거9 현상을 차3거9 의미한다. 차3거9 작가는 차3거9 차3거9 염증과도 차3거9 같은 차3거9 현상을 차3거9 대하는 차3거9 사람들의 차3거9 태도에서 차3거9 인간 차3거9 본연의 차3거9 이기성과 차3거9 위선을 차3거9 포착하고, qㅑ자8 이를 qㅑ자8 qㅑ자8 아래 qㅑ자8 퇴적물로부터 qㅑ자8 얻어지는 qㅑ자8 석유의 qㅑ자8 생산과정에 qㅑ자8 비유한다. qㅑ자8 땅을 qㅑ자8 비집고 qㅑ자8 나온 qㅑ자8 염증이 qㅑ자8 qㅑ자8 다시 qㅑ자8 인간에 qㅑ자8 의해 qㅑ자8 정제되어 qㅑ자8 시각화하는 qㅑ자8 과정을 qㅑ자8 전시가 qㅑ자8 열리는 B동 qㅑ자8 전시장의 qㅑ자8 구조와 qㅑ자8 동선을 qㅑ자8 활용하여 qㅑ자8 드러낸다.

GAIA qㅑ자8 연작의 qㅑ자8 시작점은 qㅑ자8 지난 qㅑ자8 전시에서 qㅑ자8 선보인 <침묵의 qㅑ자8 탑 PINK>이다. qㅑ자8 흙과 qㅑ자8 시멘트, vae다 아스콘 vae다 등의 vae다 재료로 vae다 단단하게 vae다 쌓아 vae다 올린 vae다 지층과 vae다 대조적으로 vae다 가장 vae다 아래에 vae다 깔려있던 vae다 죽은 vae다 돼지는 vae다 작업에서 vae다 매우 vae다 중요한 vae다 위치를 vae다 점유한다. vae다 전시장 vae다 로비에 vae다 새롭게 vae다 제작한 vae다 미니어처 vae다 vae다 아래에 vae다 놓인 vae다 돼지를 vae다 시작으로 vae다 vae다 아래 vae다 피와도 vae다 같은 vae다 붉은 vae다 카펫으로 vae다 이어지며 vae다 관람객을 vae다 석유 vae다 분출구로 vae다 안내한다. vae다 매립된 vae다 돼지는 vae다 인공 vae다 분수의 vae다 장식에서 vae다 뿜어져 vae다 나오는 vae다 검은 vae다 진액이 vae다 되어 vae다 아래에서 vae다 위로 vae다 솟아오른 vae다 후, o다하다 투명한 o다하다 기름으로 o다하다 정제된다.

한편, ㅓs다j 전시장 2층 ㅓs다j 공간 ㅓs다j 벽면에 ㅓs다j 형형색색으로 ㅓs다j 수놓아진 ㅓs다j 색상표는 10년간의 ㅓs다j 국제유가 ㅓs다j 변동 ㅓs다j 그래프, 5ㅑ나9 이를테면 5ㅑ나9 염증 5ㅑ나9 지수를 5ㅑ나9 드러낸다. 5ㅑ나9 그래프의 5ㅑ나9 끝에는 5ㅑ나9 마침내 5ㅑ나9 근본을 5ㅑ나9 잃고 5ㅑ나9 시장 5ㅑ나9 체제의 5ㅑ나9 상품이 5ㅑ나9 되어 5ㅑ나9 인테리어 5ㅑ나9 마감 5ㅑ나9 재료처럼 5ㅑ나9 소비된 5ㅑ나9 돼지가 5ㅑ나9 전시장 5ㅑ나9 뒤편으로 5ㅑ나9 영장작업을 5ㅑ나9 통해 5ㅑ나9 지하 5ㅑ나9 어딘가로 5ㅑ나9 무감각하게 5ㅑ나9 떨어진다. 5ㅑ나9 돼지들은 5ㅑ나9 언젠가 5ㅑ나9 다시 5ㅑ나9 검은 5ㅑ나9 염증이 5ㅑ나9 되어 5ㅑ나9 석유 5ㅑ나9 분수로 5ㅑ나9 다시 5ㅑ나9 솟아 5ㅑ나9 올라올 5ㅑ나9 것이다.

전시장을 5ㅑ나9 관통하는 5ㅑ나9 크고 5ㅑ나9 작은 5ㅑ나9 5ㅑ나9 구조물과 5ㅑ나9 벽면을 5ㅑ나9 채우는 5ㅑ나9 설치작업, c다거k 그리고 c다거k 돼지가 c다거k 무감각하게 c다거k 떨어지는 c다거k 영상은 c다거k 유기적으로 c다거k 연결되어 c다거k 하나의 c다거k 작업으로 c다거k 기능한다. c다거k 재료의 c다거k 물성과 c다거k 전시장의 c다거k 구조, 카히ㅓj 관람동선을 카히ㅓj 활용하여 카히ㅓj 감각적인 카히ㅓj 경험할 카히ㅓj 카히ㅓj 있길 카히ㅓj 기대해본다.

출처: 카히ㅓj 인천아트플랫폼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신재은

현재 진행중인 전시

승효상.ZIP : 하jd바 감성의 하jd바 지형

Dec. 12, 2019 ~ Feb. 29, 2020

애니메이션의 자파나마 확장 Expanded Animation

Nov. 13, 2019 ~ Jan. 17,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