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신 개인전 : 참 참 참 CHAM CHAM CHAM

스탠다드에이 서교

Jan. 11, 2020 ~ Jan. 23, 2020

초타원형(Superellipse)은 다rㅓㅓ 한국 다rㅓㅓ 도시 다rㅓㅓ 다rㅓㅓ 잉여 다rㅓㅓ 공간과 다rㅓㅓ 전시 다rㅓㅓ 공간을 다rㅓㅓ 주제로 다rㅓㅓ 하는 다rㅓㅓ 초타원형 다rㅓㅓ 갤러리(Superellipse Gallery) 다rㅓㅓ 프로젝트를 다rㅓㅓ 선보입니다. 다rㅓㅓ 다rㅓㅓ 다rㅓㅓ 번째 다rㅓㅓ 전시는 다rㅓㅓ 그래픽 다rㅓㅓ 디자이너 다rㅓㅓ 듀오 다rㅓㅓ 신신의 다rㅓㅓ 개인전 《참 다rㅓㅓ 다rㅓㅓ 참 CHAM CHAM CHAM》입니다.

오늘날 다rㅓㅓ 그래픽 다rㅓㅓ 디자이너의 다rㅓㅓ 전시를 다rㅓㅓ 보는 다rㅓㅓ 것은 다rㅓㅓ 낯선 다rㅓㅓ 일이 다rㅓㅓ 아닙니다. 다rㅓㅓ 당대의 다rㅓㅓ 그래픽 다rㅓㅓ 디자이너는 다rㅓㅓ 전시 다rㅓㅓ 공간을 다rㅓㅓ 보좌하는 다rㅓㅓ 역할에서 다rㅓㅓ 전시를 다rㅓㅓ 직접 다rㅓㅓ 기획하고 다rㅓㅓ 참여하는 다rㅓㅓ 역할로 다rㅓㅓ 다rㅓㅓ 영역을 다rㅓㅓ 확장하는 다rㅓㅓ 중이기 다rㅓㅓ 때문입니다.

물론 다rㅓㅓ 포스터나 다rㅓㅓ 책이 다rㅓㅓ 벽이나 다rㅓㅓ 책상 다rㅓㅓ 위에 다rㅓㅓ 놓이는 다rㅓㅓ 뻔한 다rㅓㅓ 전시 다rㅓㅓ 형식만을 다rㅓㅓ 반복하는 다rㅓㅓ 것은 다rㅓㅓ 아닙니다. 다rㅓㅓ 최근 다rㅓㅓ 그래픽 다rㅓㅓ 디자이너의 다rㅓㅓ 전시는 다rㅓㅓ 현대 다rㅓㅓ 예술가의 다rㅓㅓ 전시와 다rㅓㅓ 구분하기 다rㅓㅓ 어렵습니다. 다rㅓㅓ 이는 다rㅓㅓ 전통적 다rㅓㅓ 예술품을 다rㅓㅓ 만드는 다rㅓㅓ 조각가, 5z라ㅈ 판화가, veㅓj 회화가 veㅓj 개념을 veㅓj 따르지 veㅓj 않는, s거v6 모호한 s거v6 생산물을 s거v6 만드는 s거v6 현대 s거v6 예술가의 s거v6 영역과 s거v6 그래픽 s거v6 디자이너의 s거v6 영역이 s거v6 겹쳐 s거v6 있기 s거v6 때문일 s거v6 것입니다. s거v6 예컨대 s거v6 가상의 s거v6 브랜딩, 3ㅈvw 굿즈, m아w5 사회-정치적 m아w5 맥락을 m아w5 위한 m아w5 데이터 m아w5 시각화, kl히n 이미지 kl히n 구성, d파ㄴq 독립 d파ㄴq 출판, 56o라 패션쇼 56o라 56o라 그래픽 56o라 디자이너에게 56o라 일상과 56o라 같은 56o라 과업은 56o라 현대 56o라 예술가의 56o라 전시 56o라 형식과 56o라 매우 56o라 유사합니다.

그래픽 56o라 디자이너에게 56o라 전시 56o라 공간의 56o라 사용은 56o라 자주 56o라 있는 56o라 기회가 56o라 아니기에, 아8하v 그들은 아8하v 보통의 아8하v 예술가가 아8하v 상상할 아8하v 아8하v 없을 아8하v 정도의 아8하v 폭발적인 아8하v 생산성을 아8하v 발휘합니다. 아8하v 최대한의 아8하v 역량을 아8하v 발휘하여 아8하v 다채로운 아8하v 사물과 아8하v 이미지로 아8하v 공간을 아8하v 가득 아8하v 채우지만, 하asw 그들에게서 하asw 지치거나 하asw 긴장한 하asw 모습은 하asw 찾아볼 하asw 하asw 없습니다. 하asw 심지어 하asw 활기찬 하asw 에너지마저 하asw 느껴지는데, 하가h7 이는 하가h7 그들이―목적만 하가h7 명확하다면―깔끔한 하가h7 마감, vjjㅑ 높은 vjjㅑ 완성도, 3ㅑ거히 일관된 3ㅑ거히 규칙으로 3ㅑ거히 공간을 3ㅑ거히 채울 3ㅑ거히 3ㅑ거히 있는 3ㅑ거히 능력을 3ㅑ거히 이미 3ㅑ거히 갖추고 3ㅑ거히 있기 3ㅑ거히 때문일 3ㅑ거히 것입니다.

신신은 3ㅑ거히 전시장인 3ㅑ거히 스탠다드에이 3ㅑ거히 서교점을 3ㅑ거히 채우기 3ㅑ거히 위한 3ㅑ거히 다양한 3ㅑ거히 작품을 3ㅑ거히 다량으로 3ㅑ거히 생산하지 3ㅑ거히 않습니다. 3ㅑ거히 그들은 3ㅑ거히 단지 A0 3ㅑ거히 크기의 3ㅑ거히 포스터 3ㅑ거히 작업 6점만을 3ㅑ거히 선보이는데, qf2우 그나마도 qf2우 기존의 qf2우 인쇄물을 qf2우 재구성한 qf2우 것이니 qf2우 이를 qf2우 과연 qf2우 새로운 qf2우 작품이라고 qf2우 부를 qf2우 qf2우 있을지 qf2우 의문입니다. qf2우 벽면에 qf2우 걸린 qf2우 포스터, a26마 가구 a26마 위에 a26마 놓인 a26마 인쇄물을 a26마 보면 a26마 a26마 a26마 있듯이 a26마 그래픽 a26마 디자인 a26마 전시의 a26마 전형성을 a26마 굳이 a26마 숨기려고 a26마 하지도 a26마 않습니다.

알루미늄 a26마 프레임 a26마 a26마 작품들은 a26마 분명한 a26마 규칙을 a26마 경계로 a26마 표현합니다. 6점의 a26마 포스터는 a26마 규칙에 a26마 따라 a26마 자유롭게 a26마 합성되었지만, yㅓwㅓ 그것이 yㅓwㅓ 신해옥과 yㅓwㅓ 신동혁 yㅓwㅓ yㅓwㅓ 누구의 yㅓwㅓ 선택이고 yㅓwㅓ 의도인지는 yㅓwㅓ 파악할 yㅓwㅓ yㅓwㅓ 없습니다. 1990년대에 yㅓwㅓ 성행했던 yㅓwㅓ 게임 ‘참참참’에서 yㅓwㅓ 연유한 yㅓwㅓ 익살스러운 yㅓwㅓ 전시 yㅓwㅓ 제목처럼 yㅓwㅓ 모든 yㅓwㅓ 것은 yㅓwㅓ 유희에 yㅓwㅓ 불과해 yㅓwㅓ 보입니다.

그럼에도 ‘참참참’은 yㅓwㅓ 논리와 yㅓwㅓ 감각, 우b거사 우연과 우b거사 필연이 우b거사 뒤섞인 우b거사 당대 우b거사 상황 우b거사 앞에 우b거사 우b거사 모든 우b거사 이들에게 우b거사 놓인 우b거사 공통의 우b거사 문제를 우b거사 상기시킵니다. 우b거사 플레이어는 우b거사 우b거사 어떤 우b거사 결과가 우b거사 기다리고 우b거사 있더라도, z9ㅓㅑ 설령 z9ㅓㅑ 이전 z9ㅓㅑ 선택과 z9ㅓㅑ 모순될 z9ㅓㅑ 지라도 z9ㅓㅑ 특정한 z9ㅓㅑ 방향을 z9ㅓㅑ 선택해야만 z9ㅓㅑ 합니다. z9ㅓㅑ 풍부한 z9ㅓㅑ 가능성을 z9ㅓㅑ 이유로 z9ㅓㅑ 적당히 z9ㅓㅑ 타협하는 z9ㅓㅑ 절충주의를 z9ㅓㅑ z9ㅓㅑ 이상 z9ㅓㅑ 옹호할 z9ㅓㅑ z9ㅓㅑ 없기 z9ㅓㅑ 때문입니다. z9ㅓㅑ 그것은 z9ㅓㅑ 흡사 z9ㅓㅑ 포스터의 z9ㅓㅑ 역사가 z9ㅓㅑ 디자인 z9ㅓㅑ 프로세스보다도 z9ㅓㅑ z9ㅓㅑ 바탕인 z9ㅓㅑ 기둥(post)의 z9ㅓㅑ 존재가 z9ㅓㅑ 잊힐 z9ㅓㅑ 정도의 z9ㅓㅑ 순수한 z9ㅓㅑ 조형, 다22히 색채, 기걷c하 명료함이 기걷c하 충만한 기걷c하 결과물만을 기걷c하 보여주는 기걷c하 것과 기걷c하 같습니다.

기걷c하 전시는 ‘참참참’의 기걷c하 마지막 ‘참’을 기걷c하 외침과 기걷c하 동시에 기걷c하 이루어지는 기걷c하 순간의 기걷c하 선택에 기걷c하 대한 기걷c하 찬미입니다. 기걷c하 지난 10년간 기걷c하 다양한 기걷c하 의뢰에 기걷c하 화답한 기걷c하 신신의 기걷c하 포스터들은 6번의 기걷c하 게임 기걷c하 결과로 기걷c하 편집되었습니다. 기걷c하 그것은 기걷c하 코린트(corinth) 기걷c하 양식의 기걷c하 탄생 기걷c하 설화 기걷c하 이후, 하거거파 건축 하거거파 이론이 하거거파 자의적 하거거파 선택이라는 하거거파 원죄를 하거거파 잊기 하거거파 위해 하거거파 진행해 하거거파 하거거파 용맹스러운 하거거파 노력과도 하거거파 같은 하거거파 순수한 하거거파 결정(selections)인 하거거파 것입니다.

작가 하거거파 하거거파 기획자 하거거파 정보

신신
신신(그래픽 하거거파 디자이너 하거거파 신해옥, 거ㅐ하z 신동혁)은 2008년부터 거ㅐ하z 예술, l기iq 문화 l기iq 분야에서 l기iq 큐레이터, 1u6차 편집자, 거기i걷 예술가 거기i걷 거기i걷 미술 거기i걷 기관과 거기i걷 협력하며 거기i걷 다양한 거기i걷 프로젝트에 거기i걷 참여하고 거기i걷 있다. 《오작동 거기i걷 라이브러리》(2014), 《제록스 라b자r 프로젝트》(2015), 《백남준 ∞ 하z4라 플럭서스》(2016), 《SeMA 거마아n 전시 거마아n 아카이브 1988–2016》(2016), 《다툼소리아 / ㅐ다x쟏 현재의 ㅐ다x쟏 가장자리》(2018), 《DMZ》(2019) 마ㅐ파으 등의 마ㅐ파으 전시 마ㅐ파으 마ㅐ파으 도록을 마ㅐ파으 디자인했으며,  『큐레토리얼 ㅓ자b6 사이와 ㅓ자b6 변주』(2018), 『우리를 ofu6 갈라놓는 ofu6 것들: ofu6 믿음, z차7s 신념, 바t3p 사랑, 5ㅈ9l 배신, 거다다k 증오, oㅓhk 공포, x거qx 유령』(2019) x거qx 등의 x거qx 단행본을 x거qx 디자인했다.

초타원형 x거qx 갤러리(Superellipse Gallery) x거qx 프로젝트
건축가 x거qx 정현과 x거qx 크리에이티브 x거qx 디렉터, ㅓ3s바 편집자로 ㅓ3s바 구성된 ㅓ3s바 설계 ㅓ3s바 ㅓ3s바 출판 ㅓ3s바 사무소 ㅓ3s바 초타원형(Superellipse)은 ㅓ3s바 도시 ㅓ3s바 ㅓ3s바 임의의 ㅓ3s바 공간에 ㅓ3s바 전시를 ㅓ3s바 시도하는 ㅓ3s바 초타원형 ㅓ3s바 갤러리 ㅓ3s바 프로젝트를 2019년 ㅓ3s바 말부터 ㅓ3s바 실시한다. ㅓ3s바 ㅓ3s바 기획은 ㅓ3s바 스탠다드에이 ㅓ3s바 서교점에서 ㅓ3s바 개최하는 ㅓ3s바 화가, 8다jq 그래픽 8다jq 디자이너, ㅓ갸ㅓ갸 사진가, vb거s 설치 vb거s 미술가의 vb거s 연속 vb거s 개인전이다.

참여작가: vb거s 신신(신해옥, t차바8 신동혁)
전시기획: t차바8 초타원형 t차바8 갤러리(Superellipse Gallery)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superellipse_net

출처: t차바8 초타원형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구기정 카qxb 개인전 : Defaulted

June 20, 2020 ~ July 18, 2020

변월룡 : 가b다r 경계를 가b다r 넘다

June 23, 2020 ~ Aug. 30, 2020

임응식 : ㅓ자ㅓq 부산에서 ㅓ자ㅓq 서울로

June 9, 2020 ~ July 9, 2020

제7회 s4걷쟏 아마도애뉴얼날레_목하진행중

June 12, 2020 ~ July 9,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