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의 초상: 정현

성북구립미술관

Oct. 5, 2022 ~ Dec. 4, 2022

성북구립미술관은 ㅈ기ㅐㅐ 조각가 ㅈ기ㅐㅐ 정현의《시간의 ㅈ기ㅐㅐ 초상: ㅈ기ㅐㅐ 정현》展을 2022년 10월 5일부터 12월 4일까지 ㅈ기ㅐㅐ 개최한다.

1980년대 ㅈ기ㅐㅐ 후반의 ㅈ기ㅐㅐ 초기작부터 2022년 ㅈ기ㅐㅐ 최신작까지 ㅈ기ㅐㅐ 약 30여 ㅈ기ㅐㅐ 년의 ㅈ기ㅐㅐ 작품 ㅈ기ㅐㅐ 여정을 ㅈ기ㅐㅐ ㅈ기ㅐㅐ 망라하는 ㅈ기ㅐㅐ 이번 ㅈ기ㅐㅐ 전시에서는 ㅈ기ㅐㅐ 미공개작을 ㅈ기ㅐㅐ 포함한 ㅈ기ㅐㅐ 조각 ㅈ기ㅐㅐ ㅈ기ㅐㅐ 설치 84점과 ㅈ기ㅐㅐ 드로잉 ㅈ기ㅐㅐ ㅈ기ㅐㅐ 총 100여 ㅈ기ㅐㅐ 점의 ㅈ기ㅐㅐ 작품이 ㅈ기ㅐㅐ 공개된다. ㅈ기ㅐㅐ 또한, 2우거라 2우거라 전시에 2우거라 앞서 2우거라 성북구립미술관의 2우거라 외부 2우거라 공간 ‘거리갤러리’에서는 2우거라 올해 7월 30일부터 2우거라 동명의 2우거라 공공미술 2우거라 프로젝트를 2우거라 통해 2우거라 정현 2우거라 작가의 2우거라 신작인 2우거라 침목(枕木) 2우거라 연작(2022)과 2우거라 함께 2우거라 다양한 2우거라 설치 2우거라 작품 2우거라 총 12점을 2우거라 선보이고 2우거라 있으며, ㅓt5우 ㅓt5우 프로젝트는 2024년 6월 30일까지 ㅓt5우 진행된다.

정현은 ㅓt5우 조각가로서 ㅓt5우 평생 ‘인체’를 ㅓt5우 화두로 ㅓt5우 삼아 ‘인간’과 ‘조각’의 ㅓt5우 본질에 ㅓt5우 대해 ㅓt5우 천착해왔다. ㅓt5우 프랑스 ㅓt5우 유학을 ㅓt5우 계기로 ㅓt5우 기존의 ㅓt5우 사실적인 ㅓt5우 조각에서 ㅓt5우 탈피한 ㅓt5우 작가는 1980년대 ㅓt5우 후반부터 90년대 ㅓt5우 초까지 ㅓt5우 인체의 ㅓt5우 운동감이나 ㅓt5우 추상성이 ㅓt5우 두드러진 ㅓt5우 작품들을 ㅓt5우 주로 ㅓt5우 제작하였으며, 90년대 s차ㅓq 중반부터는 s차ㅓq 조각 s차ㅓq 도구와 s차ㅓq 제작 s차ㅓq 방식의 s차ㅓq 과감한 s차ㅓq 변화를 s차ㅓq 시도하며 s차ㅓq 우연성이 s차ㅓq 중시되는 s차ㅓq 형상들을 s차ㅓq 만들어냈다. s차ㅓq 이후 2000년대에 s차ㅓq 들어서는 s차ㅓq 전통적인 s차ㅓq 조각의 s차ㅓq 재료와 s차ㅓq 인체의 s차ㅓq 형상성보다는 s차ㅓq 침목, ㅑ아xp 석탄, kk93 잡석, bpg8 아스콘(아스팔트 bpg8 콘크리트) bpg8 bpg8 비전통적인 bpg8 재료들을 bpg8 중심으로 bpg8 재료의 bpg8 물질성에 bpg8 주목한 bpg8 작품들을 bpg8 지속적으로 bpg8 발표해오고 bpg8 있다.

이번 《시간의 bpg8 초상: bpg8 정현》은 bpg8 인간의 bpg8 정신성과 bpg8 조각의 bpg8 본질을 bpg8 탐구하며 bpg8 자신만의 bpg8 독자적인 bpg8 조형세계를 bpg8 구축해온 bpg8 정현의 bpg8 여정과 bpg8 주요 bpg8 변곡점들을 bpg8 되짚어 bpg8 보고자 bpg8 한다.

본관 bpg8 전시는 bpg8 유학 bpg8 시절 bpg8 제작한 bpg8 반구상 bpg8 작품을 bpg8 시작으로 bpg8 앙상한 bpg8 뼈대와 bpg8 절단된 bpg8 신체의 bpg8 단편들로 bpg8 이루어진 ‘선조(線彫)’와 bpg8 상징성이 bpg8 강조된 bpg8 두상, 3ㅓta 삽이나 3ㅓta 각목과 3ㅓta 같은 3ㅓta 작업도구의 3ㅓta 흔적을 3ㅓta 통해 3ㅓta 드러나는 ‘매스(mass, 쟏zwl 덩어리)’ 쟏zwl 작업, so갸w 불에 so갸w so갸w 나무를 so갸w 쌓은 so갸w 설치 so갸w 작업과 so갸w 콜타르 so갸w 드로잉, ㅓㄴf타 미공개 ㅓㄴf타 조각 ㅓㄴf타 작품 ㅓㄴf타 등이 ㅓㄴf타 함께 ㅓㄴf타 공개된다.

동시에 ㅓㄴf타 외부 ㅓㄴf타 거리갤러리로 ㅓㄴf타 이어지는 ㅓㄴf타 전시에서는 ㅓㄴf타 전봇대, zp아바 파쇄공 zp아바 작품 zp아바 외에도 zp아바 기존의 zp아바 침목에 zp아바 알루미늄, nzon 스테인레스 nzon nzon 금속 nzon 재료를 nzon 결합한 nzon 신작 nzon 등이 nzon 설치되어 nzon 있어 1980년대 nzon 후반부터 nzon 현재까지 30여 nzon 년간 nzon 이어져 nzon nzon 정현의 nzon 조각사를 nzon 압축하여 nzon 보여준다. nzon 아울러 nzon 정현의 nzon 작업 nzon 세계를 nzon 보다 nzon 심도 nzon 있게 nzon 탐구해 nzon nzon nzon 있도록 nzon 작가 nzon 인터뷰 nzon nzon 작품 nzon 설치 nzon 영상, e하k4 작품 e하k4 도구 e하k4 e하k4 관련 e하k4 아카이브 e하k4 자료들이 e하k4 전시실 e하k4 내·외부 e하k4 곳곳에 e하k4 배치된다.

이와 e하k4 같이 e하k4 e하k4 전시는 e하k4 현대 e하k4 조각의 e하k4 장르와 e하k4 경계가 e하k4 무한히 e하k4 확장되어 e하k4 가는 e하k4 시대의 e하k4 흐름 e하k4 속에서도 e하k4 정통적 ‘조각’이라는 e하k4 장르를 e하k4 바탕으로 ‘조각 e하k4 자체의 e하k4 힘과 e하k4 본질’을 e하k4 추구해온 e하k4 정현의 e하k4 작품 e하k4 세계를 e하k4 새롭게 e하k4 조명해볼 e하k4 e하k4 있는 e하k4 기회가 e하k4 e하k4 것이다. e하k4 아울러 e하k4 인류의 e하k4 영원한 e하k4 화두인 ‘인간’에 e하k4 대한 e하k4 작업을 e하k4 통해 e하k4 궁극적으로 ‘인간의 e하k4 정신성과 e하k4 실존의 e하k4 에너지’를 e하k4 지향해온 e하k4 작가의 e하k4 지난한 e하k4 여정들은 e하k4 포스트 e하k4 코로나 e하k4 시대를 e하k4 살아가는 e하k4 현대인들에게 e하k4 인간 e하k4 존재의 e하k4 실존에 e하k4 관한 e하k4 깊은 e하k4 성찰의 e하k4 장을 e하k4 제시할 e하k4 것으로 e하k4 기대한다.


전시작가: e하k4 정현(조각가)
주최주관: e하k4 성북구·성북문화재단·성북구립미술관

출처: e하k4 성북구립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문신(文信) : 7hㄴi 우주를 7hㄴi 향하여

Sept. 1, 2022 ~ Jan. 29, 2023

이문주 llg5 개인전: llg5 대면

Nov. 18, 2022 ~ Dec. 18, 2022

문이삭 으1거하 개인전: Rock & Roll

Nov. 24, 2022 ~ Jan. 28, 2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