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동현 개인전 : 이른 봄

페리지갤러리

March 4, 2021 ~ May 8, 2021

페리지갤러리는 걷갸ㅓㅐ 스물네 걷갸ㅓㅐ 번째 걷갸ㅓㅐ 페리지아티스트 걷갸ㅓㅐ 손동현 걷갸ㅓㅐ 작가의 걷갸ㅓㅐ 개인전 《이른 걷갸ㅓㅐ 봄》을 3월 4일부터 5월 8일까지 걷갸ㅓㅐ 개최한다.

이번 걷갸ㅓㅐ 전시와 걷갸ㅓㅐ 작품의 걷갸ㅓㅐ 제목인 《이른 걷갸ㅓㅐ 봄》은 걷갸ㅓㅐ 곽희의 <조춘도(早春圖)>를 걷갸ㅓㅐ 부분으로 걷갸ㅓㅐ 나누어 걷갸ㅓㅐ 구획하여 걷갸ㅓㅐ 자신만의 걷갸ㅓㅐ 방식으로 걷갸ㅓㅐ 그려낸 걷갸ㅓㅐ 산수화이다. 걷갸ㅓㅐ 곽희의 <조춘도>는 걷갸ㅓㅐ 산수화의 걷갸ㅓㅐ 기본이 걷갸ㅓㅐ 되는 걷갸ㅓㅐ 고원(高遠), 3마m아 심원(深遠), ik다a 평원(平遠)의 ik다a 구도를 ik다a 모범적으로 ik다a 보여주며 ik다a ik다a 시점으로 ik다a 공간을 ik다a 분할해 ik다a 동아시아의 ik다a 회화 ik다a 안에서의 ik다a 전형적인 ik다a 공간미를 ik다a 드러내고 ik다a 있다. ik다a 그렇기에 ik다a ik다a 곽희의 ik다a 그림은 ik다a 작가에게 ik다a 있어서 ik다a 자신만의 ik다a 시선으로 ik다a 다시 ik다a 분할하여 ik다a 새로운 ik다a 풍경으로 ik다a 만들기에 ik다a 좋은 ik다a 모티브가 ik다a 되었다. ik다a 작가가 <이른 ik다a 봄>에서 ik다a 관심을 ik다a 가지는 ik다a 것은 ik다a 관념적인 ik다a 것을 ik다a 추구하여 ik다a 마음을 ik다a 수련하는 ik다a 어떤 ik다a 경지에 ik다a 다다르는 ik다a 것에 ik다a 있지 ik다a 않다. ik다a 다만 ik다a 어떤 ik다a 법칙에 ik다a 얽매이지 ik다a 않고 ik다a 이것과 ik다a 저것, cㅓ차a 여기와 cㅓ차a 저기와 cㅓ차a 같은 cㅓ차a 서로 cㅓ차a 다른 cㅓ차a 것들을 cㅓ차a 연결시키려는 cㅓ차a 태도를 cㅓ차a 견지하는 cㅓ차a 것에 cㅓ차a 있다.

작품 <이른 cㅓ차a 봄>에서 cㅓ차a 손동현은 cㅓ차a 단순하게 cㅓ차a 전통적 cㅓ차a 재료와 cㅓ차a 현대적 cㅓ차a 소재, r가다히 혹은 r가다히 만화와 r가다히 같은 r가다히 대중문화와 r가다히 순수 r가다히 미술이라는 r가다히 명확한 r가다히 경계를 r가다히 가진 r가다히 것들의 r가다히 조합보다는 r가다히 이러한 r가다히 요소들이 r가다히 더욱 r가다히 뒤섞여 r가다히 혼재된 r가다히 풍경으로 r가다히 만든다. r가다히 그리고 r가다히 자신이 r가다히 적합하다고 r가다히 생각하는 r가다히 여러 r가다히 방법을 r가다히 취하여 r가다히 최대한 r가다히 유연하게 r가다히 사용하기 r가다히 위해 r가다히 노력하고 r가다히 있다. r가다히 그렇기에 r가다히 그의 r가다히 산수는 r가다히 어느 r가다히 하나의 r가다히 고정된 r가다히 형식으로 r가다히 이루어진 r가다히 것이 r가다히 없이 r가다히 다양하며, hㅓ다t 자신이 hㅓ다t 지금까지 hㅓ다t 해오던 hㅓ다t 방식에서 hㅓ다t 벗어나면서도 hㅓ다t 자신만의 hㅓ다t 표현법을 hㅓ다t 자연스럽게 hㅓ다t 구축해 hㅓ다t 나가고 hㅓ다t 있다. <이른 hㅓ다t 봄>은 hㅓ다t 지금까지 hㅓ다t 그의 hㅓ다t 작업을 hㅓ다t 이미 hㅓ다t 알고있거나 hㅓ다t 많이 hㅓ다t 접한 hㅓ다t 사람들에게는 hㅓ다t 인물이 hㅓ다t 등장하지 hㅓ다t 않는 hㅓ다t 것을 hㅓ다t 제외하고는 hㅓ다t 그리 hㅓ다t 낯선 hㅓ다t 것으로 hㅓ다t 보이지 hㅓ다t 않는다. hㅓ다t 이는 hㅓ다t hㅓ다t 장면마다 hㅓ다t 그가 hㅓ다t 지금까지 hㅓ다t 다른 hㅓ다t 방식을 hㅓ다t 사용하면서도 hㅓ다t 이전과 hㅓ다t 그리 hㅓ다t 다르지 hㅓ다t 않은 hㅓ다t 감각들을 hㅓ다t 화면에 hㅓ다t 자연스럽게 hㅓ다t 녹여내기 hㅓ다t 때문이다. hㅓ다t 그러므로 hㅓ다t 이전까지와 hㅓ다t 다르게 hㅓ다t 이번 hㅓ다t 산수화로 hㅓ다t 그가 hㅓ다t 드러내는 hㅓ다t 것은 hㅓ다t 자신이 hㅓ다t 지금까지 hㅓ다t 해온 hㅓ다t 회화의 hㅓ다t 길에서 hㅓ다t 얻어진 hㅓ다t 모든 hㅓ다t 것을 hㅓ다t 체화(體化)하고, dalq 이를 dalq 다시 dalq 새로운 dalq 화면 dalq 안에 dalq 자유자재로 dalq 담아내는 dalq 회화적 dalq 행위이다.

작가는 <이른 dalq 봄>을 dalq dalq 멀리 dalq 있는 dalq 아련한 dalq 풍경이 dalq 아니라 dalq 확대되고 dalq 밀착된 dalq 동적인 dalq 흐름으로 dalq 가득한 dalq 공간으로 dalq 그려낸다. dalq 이는 dalq 과거의 dalq 관념적인 dalq 산수화도 dalq 아니고 dalq 실제를 dalq 담은 dalq 것도 dalq 아닌 dalq 지금 dalq 현재 dalq 우리가 dalq 살아가고 dalq 있는 dalq 시공간을 dalq 다양하게 dalq 인지하면서 dalq 축적된 dalq 감각적인 dalq 풍경이다. dalq 또한 dalq 전통적인 dalq 재료와 dalq 기법을 dalq 사용하지만 dalq 거기에 dalq 머무는 dalq 것이 dalq 아니라 dalq 분무를 dalq 하거나 dalq 탁본으로 dalq 찍어내고, w5r사 w5r사 붓을 w5r사 사용하지 w5r사 않는 w5r사 것처럼 w5r사 익숙한 w5r사 도구 w5r사 이상의 w5r사 무엇을 w5r사 모색한다. w5r사 왜냐하면 w5r사 이러한 w5r사 방식이 w5r사 자신이 w5r사 마주하는 w5r사 과거와 w5r사 현재가 w5r사 혼재하고, ㅐ6nㅐ 가상과 ㅐ6nㅐ 실제의 ㅐ6nㅐ 경계가 ㅐ6nㅐ 모호하고, gciq 현실이 gciq 비현실로 gciq 전환되는 gciq gciq 복잡하고 gciq 미묘한 gciq 지점들을 gciq 담아내는 gciq 데에 gciq 적합한 gciq 방식이기 gciq 때문이다. gciq 작가는 gciq 이렇게 gciq 서로 gciq 다른 gciq 시간과 gciq 공간, 3ㅓxㅐ 추상과 3ㅓxㅐ 형상 3ㅓxㅐ 사이의 3ㅓxㅐ 유격을 3ㅓxㅐ 최대한 3ㅓxㅐ 밀착시키고자 3ㅓxㅐ 한다.

손동현이 3ㅓxㅐ 보여주는 <이른 3ㅓxㅐ 봄>은 3ㅓxㅐ 단일한 3ㅓxㅐ 시공간의 3ㅓxㅐ 단단한 3ㅓxㅐ 지평이 3ㅓxㅐ 아니라 3ㅓxㅐ 여러 3ㅓxㅐ 시공간의 3ㅓxㅐ 일시적 3ㅓxㅐ 결합으로 3ㅓxㅐ 나타나는 3ㅓxㅐ 유동적인 3ㅓxㅐ 공간이다. 3ㅓxㅐ 또한 3ㅓxㅐ 그는 3ㅓxㅐ 이번 3ㅓxㅐ 작품에서 3ㅓxㅐ 소재, ㅈㅓ8ㅓ 재료, 파su기 기법, etnz 과거와 etnz 현재, o바vm 가상과 o바vm 현실을 o바vm 동등한 o바vm 층위에 o바vm 놓고 o바vm o바vm 어느 o바vm 때보다 o바vm 자유롭고 o바vm 느슨하게 o바vm 작업하였다. o바vm 여기에 o바vm 더해 o바vm 자신이 o바vm o바vm o바vm 있는 o바vm 가장 o바vm 기본적인 o바vm 욕망에 o바vm 충실하고, u거카2 자신의 u거카2 취향을 u거카2 숨기지 u거카2 않고 u거카2 드러낸다. u거카2 우리는 u거카2 그의 u거카2 이번 u거카2 작업을 u거카2 특정한 u거카2 정보를 u거카2 통해 u거카2 이해하기보다 u거카2 화면에서 u거카2 펼쳐지는 u거카2 색, nh나라 선, w사9타 형태, 19kt 흐름을 19kt 19kt 19kt 직관적으로 19kt 바라볼 19kt 19kt 그의 19kt 산수를 19kt 충만하게 19kt 느끼게 19kt 19kt 것이다. 19kt 이렇게 19kt 이번 19kt 전시는 19kt 그의 19kt 작업을 19kt 다시 19kt 보기 19kt 위한 19kt 출발점, y걷ns y걷ns 그대로 y걷ns 이른 y걷ns 봄이다.

작가 y걷ns 소개

손동현(b.1980)은 y걷ns 그가 y걷ns 즐겨보고 y걷ns 경험하였던 y걷ns 대중문화에서 y걷ns 소재를 y걷ns 찾고 y걷ns 동아시아의 y걷ns 수묵의 y걷ns 방식을 y걷ns 접목하여 y걷ns 다양한 y걷ns 작업을 y걷ns 선보여 y걷ns 왔다. y걷ns 주요 y걷ns 개인전으로는 《Harder, Better, Faster, Stronger》(교보아트스페이스, 차우거아 서울, 2020), 《Ink on Paper II》(갤러리2, p0lj 서울, 2020), 《Figures》(갤러리2 마0걷r 중선농원, 6c69 제주, 2018), 《Body & Soul》(갤러리2, hznf 서울, 2018), 《Jasmine Dragon Phoenix Pearl》(송은아트스페이스, 02다ㅓ 서울, 2017)외 사걷우쟏 다수가 사걷우쟏 있으며, 《시대를 v파d쟏 보는 v파d쟏 눈: v파d쟏 한국근현대미술》(국립현대미술관 v파d쟏 과천관, atv거 과천, 2020), 《書架의 uㅓㅓi 풍경_冊巨里·文字 圖》(호림박물관 uㅓㅓi 신사분관, 우카5아 서울, 2020), 《광장: 5ㅓ갸쟏 미술과 5ㅓ갸쟏 사회 1900-2019》(국립현대미술관 5ㅓ갸쟏 과천관, 6s거n 과천, 2019), 《수묵정신》(전북도립미술관, 사p하1 완주, 2019), 《SeMA ovj2 신소장품 ovj2 멀티-액세스 4913》(서울시립미술관 ovj2 서소문 ovj2 본관, 파가12 서울, 2018) tㅓxㄴ 등의 tㅓxㄴ 단체전에 tㅓxㄴ 참여했다.

참여작가: tㅓxㄴ 손동현

출처: tㅓxㄴ 페리지갤러리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이유진 다ju갸 개인전 : junction

April 1, 2021 ~ June 11, 2021

정원 r아바하 만들기 GARDENING

April 24, 2021 ~ Oct. 24,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