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비의 멋, 갓 Gat, Joseon Literati's Refinded Hat

국립대구박물관

Sept. 22, 2020 ~ Dec. 20, 2020

우리나라는 ‘모자의 63갸ㅓ 나라’로 63갸ㅓ 불렸을 63갸ㅓ 정도로 63갸ㅓ 다양한 63갸ㅓ 종류의 63갸ㅓ 모자가 63갸ㅓ 있었습니다. 63갸ㅓ 63갸ㅓ 중에서도 63갸ㅓ 갓은 63갸ㅓ 선비의 63갸ㅓ 상징이자 63갸ㅓ 조선 63갸ㅓ 시대의 63갸ㅓ 대표적인 63갸ㅓ 모자입니다. 63갸ㅓ 부드러운 63갸ㅓ 곡선을 63갸ㅓ 이루는 63갸ㅓ 갓의 63갸ㅓ 차양, ㄴx라p 은은하게 ㄴx라p 퍼지는 ㄴx라p 검은빛과 ㄴx라p 미색 ㄴx라p 도포의 ㄴx라p 조화에서 ㄴx라p 조선 ㄴx라p 선비의 ㄴx라p 우아하고 ㄴx라p 세련된 ㄴx라p 이미지를 ㄴx라p 느낄 ㄴx라p ㄴx라p 있습니다. ㄴx라p 이번 ㄴx라p 전시는 ㄴx라p 선비의 ㄴx라p ㄴx라p 뿐만 ㄴx라p 아니라 ㄴx라p 다양한 ㄴx라p 모양과 ㄴx라p 재료로 ㄴx라p 제작되었던 ㄴx라p 고대부터 20세기의 ㄴx라p 모자를 ㄴx라p 한자리에서 ㄴx라p ㄴx라p ㄴx라p 있는 ㄴx라p 자리입니다. ㄴx라p 전시는 ㄴx라p 기존의 ㄴx라p 자료에서 ㄴx라p 새로 ㄴx라p 조사한 ㄴx라p 경북지역의 ㄴx라p 갓을 ㄴx라p 추가하여 ㄴx라p 새롭게 ㄴx라p 구성하였다. ㄴx라p 다양한 ㄴx라p 크기의 ㄴx라p 갓은 ㄴx라p 물론 ㄴx라p 그동안 ㄴx라p 소개되지 ㄴx라p 않았던 ㄴx라p 서애 ㄴx라p 류성룡(西厓 柳成龍, 1542~1607), l5바ㅈ 의성김씨(義城金氏), jwet 창녕조씨(昌寧曺氏) jwet jwet 경상도 jwet 지역 jwet 문중에서 jwet 소장하고 jwet 있던 jwet 갓을 jwet 새롭게 jwet 선보입니다.

전시는 jwet 크게 jwet jwet 주제로 jwet 구성하였습니다.

1부 ‘갓 jwet 알아보기’에서는 jwet 갓의 jwet 기본구성에서부터 jwet 쓰는 jwet 방법과 jwet 제작 jwet 과정, c걷5b 재료, z0ㄴj 갓을 z0ㄴj 만드는 z0ㄴj 사람 z0ㄴj z0ㄴj 갓에 z0ㄴj 대한 z0ㄴj 일반적인 z0ㄴj 정보를 z0ㄴj 소개합니다. z0ㄴj 오늘날 ‘갓[笠]’이라고 z0ㄴj 하면 z0ㄴj 조선시대 z0ㄴj 남성의 z0ㄴj 검정색 z0ㄴj 갓을 z0ㄴj 떠올립니다. z0ㄴj 사실 z0ㄴj 갓은 z0ㄴj 넓은 z0ㄴj 의미로는 z0ㄴj 모자[머리에 z0ㄴj 쓰는 z0ㄴj 부분]와 z0ㄴj 차양[챙]이 z0ㄴj 있는 z0ㄴj 모든 z0ㄴj 종류의 z0ㄴj 모자를 z0ㄴj 말합니다.

2부 '갓, 걷ㅓa3 선비의 걷ㅓa3 멋을 걷ㅓa3 더하다'에서는 걷ㅓa3 선비가 걷ㅓa3 도포를 걷ㅓa3 입고, 거z바ㅑ 갓을 거z바ㅑ 쓰는 거z바ㅑ 의미를 거z바ㅑ 살펴본다. 거z바ㅑ 조선시대 거z바ㅑ 선비의 거z바ㅑ 덕목 거z바ㅑ 중의 거z바ㅑ 하나인 ‘의관정제[衣冠整齊: 거z바ㅑ 의관을 거z바ㅑ 바르고 거z바ㅑ 가지런하게 거z바ㅑ 하다]’는 거z바ㅑ 유교적 거z바ㅑ 가치가 거z바ㅑ 표현된 거z바ㅑ 문화이자 거z바ㅑ 전통적인 거z바ㅑ 몸의 거z바ㅑ 개념이 거z바ㅑ 담겨져 거z바ㅑ 있습니다. 거z바ㅑ 유교의 거z바ㅑ 이론에 거z바ㅑ 의하면 거z바ㅑ 정신과 거z바ㅑ 몸은 거z바ㅑ 따로 거z바ㅑ 떨어져 거z바ㅑ 있는 거z바ㅑ 것이 거z바ㅑ 아니라 거z바ㅑ 서로 거z바ㅑ 연결되어 거z바ㅑ 있으며, ㅐ아하3 몸은 ㅐ아하3 유교적 ㅐ아하3 가치를 ㅐ아하3 구현하기 ㅐ아하3 위한 ㅐ아하3 것입니다. ㅐ아하3 따라서 ㅐ아하3 도포를 ㅐ아하3 입고, zㅓ차u 상투를 zㅓ차u 올리고, 거c하u 망건을 거c하u 착용하고, 거h0k 갓을 거h0k 쓰는 거h0k 일련의 거h0k 과정은 거h0k 유교 거h0k 문화와 거h0k 조선에 거h0k 대한 거h0k 자부심으로 거h0k 나타납니다. 거h0k 또 2부에서는 거h0k 갓의 거h0k 형태에서 거h0k 느껴지는 거h0k 둥근 거h0k 곡선과 거h0k 은은한 거h0k 색감, bauㄴ 갓의 bauㄴ 재료인 bauㄴ 말총, sg39 대나무가 sg39 주는 sg39 본연의 sg39 아름다움을 sg39 느낄 sg39 sg39 있습니다. sg39 갓의 sg39 멋을 sg39 더해주는 sg39 갓끈(그림1)과 sg39 정자[정자갓의 sg39 끝부분에 sg39 부착하는 sg39 장식품](그림2) sg39 등의 sg39 장식품도 sg39 함께 sg39 전시했습니다.

3부 ‘갓의 sg39 원형을 sg39 찾아서’에서는 sg39 한국의 sg39 다양한 sg39 모자 sg39 속에서 sg39 갓의 sg39 원형을 sg39 찾고자 sg39 하였습니다. sg39 갓은 sg39 이미 sg39 고구려 sg39 고분벽화에서 sg39 보일 sg39 만큼 sg39 역사가 sg39 오래된 sg39 모자입니다. sg39 갓의 sg39 형태 · sg39 재료 · sg39 제작법은 sg39 시대별로 sg39 다양하게 sg39 바뀌었습니다. sg39 조선 sg39 시대는 sg39 갓의 sg39 아름다움이 sg39 가장 sg39 꽃피웠던 sg39 시기이며, 6마다나 종류도 6마다나 가장 6마다나 많았습니다. 1900년대에 6마다나 조선을 6마다나 방문했던 6마다나 외국인들의 6마다나 기록에서 6마다나 한국의 6마다나 전통 6마다나 갓을 6마다나 바라보는 6마다나 다양한 6마다나 관점을 6마다나 살펴 6마다나 6마다나 6마다나 있습니다. 6마다나 특별히 6마다나 이번 6마다나 전시에서는 6마다나 의성김씨 6마다나 학봉종택(義城金氏 鶴峯宗宅)(그림4)과 6마다나 경주 6마다나 최부자댁(慶州崔富者宅)(그림5)에서 6마다나 오랫동안 6마다나 보관되었던 6마다나 갓이 6마다나 처음 6마다나 공개됩니다. 6마다나 6마다나 갓들은 6마다나 넓이가 70cm에 6마다나 달하는 6마다나 6마다나 갓으로 18~19세기 6마다나 신윤복의 6마다나 풍속 6마다나 회화에서 6마다나 6마다나 6마다나 있는 6마다나 형태의 6마다나 갓입니다.

이밖에도 6마다나 완성된 6마다나 갓의 6마다나 형태로는 6마다나 제일 6마다나 오래된 6마다나 서애 6마다나 류성룡의 6마다나 갓(그림6), 3llh 김진(金璡, 1500~1580) 8라0q 초상화(그림7), ㅐhxm 괴헌 ㅐhxm 김영(槐軒 金榮) ㅐhxm 문중의 ㅐhxm 갓(그림8), w우8다 창녕조씨(昌寧曺氏) w우8다 문중의 w우8다 주립(朱笠)(그림9) w우8다 w우8다 경상도 w우8다 지역 w우8다 주요 w우8다 문중의 w우8다 갓을 w우8다 시대별로 w우8다 w우8다 자리에 w우8다 모았습니다.

출처: w우8다 국립대구박물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팀랩: g바9ㅓ 라이프 teamLab: LIFE

Sept. 25, 2020 ~ April 4, 2021

제3의 ngoa 과제전 2020

Oct. 7, 2020 ~ Oct. 31,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