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빈 개인전: 가득채운 Brimming

솅겐

Dec. 1, 2022 ~ Dec. 22, 2022

현대사회의 우z우ㅑ 중심은 우z우ㅑ 소비문화이다. 우z우ㅑ 이러한 우z우ㅑ 소비문화는 우z우ㅑ 기술의 우z우ㅑ 발달로 우z우ㅑ 인한 우z우ㅑ 대량생산이 우z우ㅑ 가능하게 우z우ㅑ 되면서 우z우ㅑ 자본에 우z우ㅑ 의해 우z우ㅑ 생산되어 우z우ㅑ 상품의 우z우ㅑ 가치를 우z우ㅑ 갖게 우z우ㅑ 되며 우z우ㅑ 대중들이 우z우ㅑ 일상에서 우z우ㅑ 소비하고 우z우ㅑ 즐길 우z우ㅑ 우z우ㅑ 있는 우z우ㅑ 문화로 우z우ㅑ 자리 우z우ㅑ 잡게 우z우ㅑ 되었다. 우z우ㅑ 다양한 우z우ㅑ 매스미디어의 우z우ㅑ 발전 우z우ㅑ 역시 우z우ㅑ 대중들의 우z우ㅑ 문화에 우z우ㅑ 우z우ㅑ 영향을 우z우ㅑ 일으키고, k2wㅐ 특정계층에 k2wㅐ 제한되었던 k2wㅐ 것들을 k2wㅐ 대중들의 k2wㅐ 일상 k2wㅐ 속으로 k2wㅐ 확산시켰다. k2wㅐ 이처럼 k2wㅐ 기술의 k2wㅐ 발달로 k2wㅐ 생산되어지는 k2wㅐ 상품들은 k2wㅐ 미디어를 k2wㅐ 통해 k2wㅐ 상품성을 k2wㅐ 가지고 k2wㅐ 유통되어 k2wㅐ 대중의 k2wㅐ 의식과 k2wㅐ 지각의 k2wㅐ 변화를 k2wㅐ 주며 k2wㅐ 현대사회를 k2wㅐ 매스미디어 k2wㅐ 영향의 k2wㅐ 소비 k2wㅐ 중심적 k2wㅐ 사회로 k2wㅐ 만들었다.

보드리야르[Jean Baudrillard]는 ‘소비의 k2wㅐ 사회’에서 k2wㅐ 실재가 k2wㅐ 없는 k2wㅐ 이미지로 k2wㅐ 가득 k2wㅐ k2wㅐ 시뮬라크르의 k2wㅐ 공간을 k2wㅐ 사는 k2wㅐ 사람들에게 k2wㅐ 현실은 k2wㅐ 관심을 k2wㅐ k2wㅐ 필요가 k2wㅐ 없는 k2wㅐ 공간이 k2wㅐ 되며, 가13다 매스미디어에 가13다 의해 가13다 전달되는 가13다 이미지만이 가13다 진리와도 가13다 같고 가13다 현실세계는 가13다 그저 가13다 이미지를 가13다 쫓는 가13다 수단으로 가13다 전락할 가13다 뿐이라고 가13다 말한다

자본화된 가13다 공간에서 가13다 주변화 가13다 되지 가13다 않으려 가13다 노력하지만 가13다 소비사회에서는 가13다 매스미디어가 가13다 이미지의 가13다 소비를 가13다 강요한다. 가13다 가13다 과정에서 가13다 진정한 가13다 삶의 가13다 공간을 가13다 잃고 가13다 표류하는 가13다 사람들은 가13다 자신을 가13다 잃어가면서 가13다 누구를 가13다 위한 가13다 것도 가13다 아닌 가13다 허상으로 가13다 치장한 가13다 삶의 가13다 공간 가13다 속에 가13다 살게 가13다 된다. 가13다 서정빈 가13다 작가는 가13다 이러한 가13다 시뮬라크르적 가13다 성격의 가13다 도시와 가13다 가13다 공간 가13다 가13다 삶의 가13다 현상을 가13다 도시 가13다 가13다 허상의 가13다 공간이라는 가13다 주제 가13다 아래 가13다 허상의 가13다 공간과 가13다 실재 가13다 없는 가13다 어떤 가13다 것에 가13다 사로잡혀 가13다 보내는 가13다 일상의 가13다 표현을 가13다 주제로 가13다 작품을 가13다 선보인다.

작가는 가13다 도시 가13다 공간에서 가13다 수집한 가13다 이미지를 가13다 바탕으로 가13다 허상의 가13다 장소를 가13다 자신만의 가13다 입체 가13다 형상으로 가13다 재현한다. 가13다 가13다 표면에는 가13다 사라지거나 가13다 드러나는 가13다 형상이 가13다 수차례 가13다 중첩되어진 가13다 파편화된 가13다 이미지가 가13다 가득 가13다 채우고 가13다 있다. 가13다 이처럼 가13다 수집된 가13다 공간의 가13다 이미지를 가13다 통합하고 가13다 해체하는 가13다 서정빈의 가13다 작업은 가13다 현실의 가13다 공간을 가13다 전복하며 가13다 동시에 가13다 사라지거나 가13다 드러나는 가13다 형상이 가13다 가득한 가13다 화면은 가13다 다시금 가13다 입체가 가13다 되어 가13다 허상의 가13다 장소가 가13다 된다. 

입체 가13다 형상의 가13다 제작에는 가13다 오직 가13다 종이만 가13다 사용된다. 가13다 작품에서 가13다 가13다 차례 가13다 중첩된 가13다 이미지의 가13다 개수와는 가13다 상관없이 가13다 종이는 가13다 처음의 가13다 가벼움과 가13다 커다란 가13다 변함이 가13다 없다. 가13다 중첩된 가13다 이미지(종이), ㅐf바ㅑ 우아하게 ㅐf바ㅑ 자아낸 ㅐf바ㅑ 거짓말(엮은 ㅐf바ㅑ 실), 5c마ㅈ 그리고 5c마ㅈ 부유하는 5c마ㅈ 사람의 5c마ㅈ 시선(보는이). 5c마ㅈ 5c마ㅈ 공간은 5c마ㅈ 실재하는 5c마ㅈ 이미지 5c마ㅈ 또는 5c마ㅈ 텍스트가 5c마ㅈ 부재해 5c마ㅈ 낯선 5c마ㅈ 분위기이지만, 거m우c 재구성된 거m우c 시뮬라르크적 거m우c 공간은 거m우c 관람객들의 거m우c 사유를 거m우c 끌어낸다.

참여작가: 거m우c 서정빈

출처: 거m우c 솅겐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Exclusive: Mr. lawrence

Dec. 17, 2022 ~ Feb. 26, 2023

한티마을 fㅑ3v 대치동

Nov. 30, 2022 ~ March 26, 2023

정소영 나kwㅓ 개인전: WATERS

Jan. 13, 2023 ~ March 2, 2023

모던 gh라d 데자인: gh라d 생활, e0oㅓ 산업, 92fa 외교하는 92fa 미술로

Nov. 23, 2022 ~ March 26, 2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