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은 소설의 주인공이다

서울역사박물관

May 6, 2020 ~ Nov. 1, 2020

서울역사박물관(관장 df아4 송인호)은 df아4 한국전쟁 70주년과 4·19혁명 60주년을 df아4 기념하여 df아4 df아4 시대의 df아4 서울과 df아4 서울사람들의 df아4 삶의 df아4 이야기를 df아4 문학을 df아4 통해 df아4 들여다보는 「서울은 df아4 소설의 df아4 주인공이다」 df아4 특별전시를 df아4 오는 11월 1일(일) df아4 까지 df아4 개최한다. 이번 df아4 전시는 df아4 문학으로 df아4 역사의 df아4 행간을 df아4 읽어봄으로써 df아4 해방과 df아4 한국전쟁, 기다nㅓ 그리고 4·19혁명 기다nㅓ 당시의 기다nㅓ 서울과 기다nㅓ 서울 기다nㅓ 사람들의 기다nㅓ 생생한 기다nㅓ 삶의 기다nㅓ 이야기를 기다nㅓ 만날 기다nㅓ 기다nㅓ 있는 기다nㅓ 전시이다.한국 기다nㅓ 현대사의 기다nㅓ 굵직굵직한 기다nㅓ 사건들이 기다nㅓ 벌어졌던 기다nㅓ 당시, ㅐ8ㅐ6 서울이기 ㅐ8ㅐ6 때문에 ㅐ8ㅐ6 더욱 ㅐ8ㅐ6 명암이 ㅐ8ㅐ6 두드러지던 ㅐ8ㅐ6 순간들이 ㅐ8ㅐ6 있었다. ㅐ8ㅐ6 이번 ㅐ8ㅐ6 전시에는 ㅐ8ㅐ6 ㅐ8ㅐ6 순간을 ㅐ8ㅐ6 포착한 24명 ㅐ8ㅐ6 작가들의 ㅐ8ㅐ6 문학작품 27편을 ㅐ8ㅐ6 통해 ㅐ8ㅐ6 해방에서 4·19혁명까지의 ㅐ8ㅐ6 서울과 ㅐ8ㅐ6 서울 ㅐ8ㅐ6 사람들의 ㅐ8ㅐ6 삶의 ㅐ8ㅐ6 이야기를 ㅐ8ㅐ6 살펴보는 ㅐ8ㅐ6 동시에  ㅐ8ㅐ6 관련 ㅐ8ㅐ6 유물 500여 ㅐ8ㅐ6 점도 ㅐ8ㅐ6 함께 ㅐ8ㅐ6 전시된다.


시(詩)를 ㅐ8ㅐ6 통해 ㅐ8ㅐ6 만나는 ㅐ8ㅐ6 해방의 ㅐ8ㅐ6 감격과 ㅐ8ㅐ6 분단의 ㅐ8ㅐ6 아픔, 나eㅓㅓ 혼란이 나eㅓㅓ 가득했던 나eㅓㅓ 서울

해방의 나eㅓㅓ 기쁨을 나eㅓㅓ 박종화의 나eㅓㅓ 시 「대조선의 나eㅓㅓ 봄」으로 나eㅓㅓ 느껴보고 나eㅓㅓ 나eㅓㅓ 기쁨 나eㅓㅓ 속에서도 나eㅓㅓ 안타까웠던 나eㅓㅓ 분단 나eㅓㅓ 현실을 나eㅓㅓ 이용악의 「38도에서」로 나eㅓㅓ 만나보자. 나eㅓㅓ 그리고 나eㅓㅓ 수많은 나eㅓㅓ 정치세력의 나eㅓㅓ 등장으로 나eㅓㅓ 혼란했던 나eㅓㅓ 서울을 나eㅓㅓ 오장환의 「병든 나eㅓㅓ 서울」은 나eㅓㅓ 고스란히 나eㅓㅓ 보여준다. 나eㅓㅓ 나eㅓㅓ 세상에 나eㅓㅓ 대한 나eㅓㅓ 기대의 나eㅓㅓ 좌절을 나eㅓㅓ 최태응의 나eㅓㅓ 소설 「슬픔과 나eㅓㅓ 고난의 나eㅓㅓ 광영」으로, 갸hn1 미군정 갸hn1 하에 갸hn1 영어를 갸hn1 매개로 갸hn1 새롭게 갸hn1 등장한 갸hn1 지배세력에 갸hn1 대한 갸hn1 풍자를 갸hn1 채만식의 「미스터 갸hn1 방」을 갸hn1 통해 갸hn1 만날 갸hn1 갸hn1 있다.


박완서 갸hn1 소설 『목마른 갸hn1 계절』과 『나목』으로 갸hn1 살펴보는 갸hn1 한국전쟁 갸hn1 당시 갸hn1 점령과 갸hn1 수복이 갸hn1 반복되었던 갸hn1 서울의 갸hn1 모습

1950년 6월 25일 갸hn1 북한군의 갸hn1 남침 3일 갸hn1 만에 갸hn1 점령되어 갸hn1 적의 갸hn1 치하에서 갸hn1 고된 3개월의 갸hn1 시간을 갸hn1 보낸 갸hn1 사람들은 9·28수복의 갸hn1 기쁨이 갸hn1 가시기도 갸hn1 전에 갸hn1 벌어진 갸hn1 혹독한 갸hn1 부역자 갸hn1 처벌에 갸hn1 대한 갸hn1 배신감과 갸hn1 두려움을 갸hn1 느끼게 갸hn1 된다. 갸hn1 그해 10월에 갸hn1 중공군의 갸hn1 개입으로 1·4후퇴를 갸hn1 맞게 갸hn1 갸hn1 서울 갸hn1 사람들은 ‘세상이 갸hn1 바뀌는 갸hn1 것’을 갸hn1 다시 갸hn1 겪고 갸hn1 싶지 갸hn1 않아 갸hn1 필사적으로 갸hn1 피난을 갸hn1 가려고 갸hn1 한다. 갸hn1 점령과 갸hn1 수복이 갸hn1 반복되었던 갸hn1 서울을 갸hn1 세밀하게 갸hn1 그려낸 갸hn1 박완서의 『목마른 갸hn1 계절』로 갸hn1 한국전쟁 갸hn1 당시 갸hn1 서울 갸hn1 사람들을 갸hn1 만날 갸hn1 갸hn1 있다. 갸hn1 또한 갸hn1 한국전쟁기 갸hn1 서울 갸hn1 안에 갸hn1 공존했던 갸hn1 폐허와 갸hn1 번화함을 갸hn1 명동PX를 갸hn1 중심으로 갸hn1 이야기 갸hn1 갸hn1 박완서의 『나목』을 갸hn1 통해 갸hn1 피폐함 갸hn1 속에서도 갸hn1 고통을 갸hn1 딛고 갸hn1 일어서는 갸hn1 사람들의 갸hn1 힘과 갸hn1 삶에의 갸hn1 열정을 갸hn1 느껴볼 갸hn1 갸hn1 있다. 갸hn1 특히 갸hn1 갸hn1 작품은 갸hn1 박완서와 갸hn1 화가 갸hn1 박수근이 갸hn1 실제로 갸hn1 미군PX 갸hn1 초상화부에서 갸hn1 함께 갸hn1 일했던 갸hn1 사실과 갸hn1 그의 갸hn1 작품 <나무와 갸hn1 갸hn1 여인>을 갸hn1 모티브로 갸hn1 하고 갸hn1 있어 갸hn1 더욱 갸hn1 유명한 갸hn1 작품이다. 갸hn1 그리고 1·4후퇴 갸hn1 전날 갸hn1 폐허가 갸hn1 갸hn1 갸hn1 갸hn1 서울을 갸hn1 노래한 갸hn1 조지훈의 「종로에서」와 갸hn1 추운 갸hn1 겨울, sa아1 뚜껑도 sa아1 없는 sa아1 화차를 sa아1 타고 sa아1 떠나는 sa아1 고된 sa아1 피난길에서 sa아1 느끼는 sa아1 미래에 sa아1 대한 sa아1 암담함과 sa아1 딸에 sa아1 대한 sa아1 가련함이 sa아1 담긴 sa아1 박인환의 「어린 sa아1 딸에게」를 sa아1 소개한다. sa아1 전시장에는 sa아1 당시 PX의 sa아1 내외부 sa아1 모습과 sa아1 주변의 sa아1 거리를 sa아1 재현하여 sa아1 관람객들은 sa아1 마치 sa아1 한국전쟁기 sa아1 서울의 sa아1 한복판에 sa아1 있는 sa아1 듯한 sa아1 체험을 sa아1 sa아1 sa아1 있다.


전후 sa아1 재건·복구된 sa아1 서울의 sa아1 모습과 sa아1 삶의 sa아1 명암

환도 sa아1 sa아1 서울시는 sa아1 전쟁으로 sa아1 파괴된 sa아1 서울의 sa아1 복구와 sa아1 재건을 sa아1 서둘렀다. sa아1 서울로 sa아1 몰려든 sa아1 인구의 sa아1 증가로 sa아1 정부는 sa아1 다양한 sa아1 공영주택을 sa아1 건설하였고 sa아1 sa아1 주택의 sa아1 모습을 sa아1 묘사한 sa아1 김광식의 「213호 sa아1 주택」을 sa아1 통해 sa아1 sa아1 풍경을 sa아1 살펴본다. sa아1 한편, ㅈo00 전후의 ㅈo00 사회는 ㅈo00 피폐와 ㅈo00 곤궁함 ㅈo00 속에서도 ㅈo00 사치와 ㅈo00 부패가 ㅈo00 만연한 ㅈo00 이중적인 ㅈo00 모습이 ㅈo00 공존하였는데 ㅈo00 이를 ㅈo00 이범선의 「오발탄」과 ㅈo00 정비석의 『자유부인』을 ㅈo00 통해 ㅈo00 상반된 1950년대 ㅈo00 서울 ㅈo00 사람들의 ㅈo00 삶을 ㅈo00 들여다볼 ㅈo00 ㅈo00 있다. ㅈo00 한편, 6·25전쟁 다ㄴuh 이후 다ㄴuh 반공정책은 다ㄴuh 더욱 다ㄴuh 강화되었고 다ㄴuh 반공의 다ㄴuh 명분으로 다ㄴuh 내세웠던 ‘자유’ 다ㄴuh 와 ‘민주주의’는 다ㄴuh 절대적인 다ㄴuh 가치가 다ㄴuh 되어 다ㄴuh 독재정권에 다ㄴuh 대한 다ㄴuh 비판의 다ㄴuh 칼날로 다ㄴuh 돌아오게 다ㄴuh 된다. 1960년 3월 15일 다ㄴuh 제4·5대 다ㄴuh 정·부통령 다ㄴuh 선거를 다ㄴuh 앞둔 다ㄴuh 이승만 다ㄴuh 정권 다ㄴuh 말기의 다ㄴuh 분위기와 다ㄴuh 부정선거 다ㄴuh 모습이 다ㄴuh 다ㄴuh 묘사된 다ㄴuh 강신재의 『오늘과 다ㄴuh 내일』을 다ㄴuh 통해 다ㄴuh 혁명 다ㄴuh 직전의 다ㄴuh 서울을 다ㄴuh 만날 다ㄴuh 다ㄴuh 있다.


소설, uㅐ기ㅈ 영상으로 uㅐ기ㅈ 만나는 4·19혁명 uㅐ기ㅈ 전후 uㅐ기ㅈ 군중의 uㅐ기ㅈ 함성으로 uㅐ기ㅈ 가득 uㅐ기ㅈ uㅐ기ㅈ 서울

3·15부정선거 uㅐ기ㅈ 규탄 uㅐ기ㅈ 시위에 uㅐ기ㅈ 참가했다가 uㅐ기ㅈ 사망한 uㅐ기ㅈ 김주열의 uㅐ기ㅈ 시신이 uㅐ기ㅈ 발견되고 uㅐ기ㅈ 제2차 uㅐ기ㅈ 마산항쟁이 uㅐ기ㅈ 일어난다. uㅐ기ㅈ 오상원의 「무명기」는 uㅐ기ㅈ 그로 uㅐ기ㅈ 인해 uㅐ기ㅈ 촉발된 1960년 4월 18일 uㅐ기ㅈ 고려대 uㅐ기ㅈ 학생 uㅐ기ㅈ 시위 uㅐ기ㅈ 당시, 다q마y 시위대가 다q마y 을지로4가 다q마y 천일백화점 다q마y 앞에서 다q마y 정치깡패들에게 다q마y 피습되었던 다q마y 사건을 다q마y 기자가 다q마y 밀착 다q마y 취재하는 다q마y 형태로 다q마y 생생하게 다q마y 그려낸 다q마y 작품이다. 다q마y 이를 다q마y 통해 4·19혁명 다q마y 전야의 다q마y 서울 다q마y 속으로 다q마y 들어가 다q마y 다q마y 다q마y 있으며, mㅐ29 김수영, 4바나다 신동엽, 타t1ㅐ 송욱, jjp히 김춘수, x820 박두진, 파9ㅓg 황금찬등의 파9ㅓg 시인들의 파9ㅓg 작품을 파9ㅓg 통해 파9ㅓg 혁명의 파9ㅓg 함성을 파9ㅓg 들어볼 파9ㅓg 파9ㅓg 있다. 파9ㅓg 그리고 파9ㅓg 혁명의 파9ㅓg 격렬함이 파9ㅓg 절정을 파9ㅓg 이루었던 4월 25일 파9ㅓg 밤, 가kg6 평화극장의 가kg6 파괴현장을 가kg6 극적으로 가kg6 묘사한 가kg6 박태순의 「무너진 가kg6 극장」과 가kg6 혁명이 가kg6 남긴 가kg6 것에 가kg6 주목한 「환상에 가kg6 대해서」를 가kg6 통해 가kg6 대한민국 가kg6 현대사에서 4·19혁명의 가kg6 위상을 가kg6 다시금 가kg6 느껴볼 가kg6 가kg6 있다. 한국전쟁과 4·19혁명을 가kg6 가kg6 보여주는 가kg6 미술작품도 가kg6 전시되어 가kg6 있다.  가kg6 이응노의 〈한강도강〉, fㅈyk 한묵의 〈꽃과 fㅈyk 두개골〉과 〈십자가〉, 갸거자d 임인식, 1쟏mh 김한용 1쟏mh 작가의 1쟏mh 한국전쟁기의 1쟏mh 사진들도 1쟏mh 함께 1쟏mh 전시되어 1쟏mh 있다.


서울역사박물관(관장 1쟏mh 송인호)은 5월 6일(수)부터 1쟏mh 온라인 1쟏mh 사전 1쟏mh 예약제로 1쟏mh 재개관한다. 1쟏mh 하루 1쟏mh 최대 120명이 1층의 1쟏mh 기획전시실만 1쟏mh 관람 1쟏mh 가능하다. 1쟏mh 사전예약제 1쟏mh 관람은 5월 31일까지 1쟏mh 우선적으로 1쟏mh 진행하고, rfa우 추후 rfa우 코로나19 rfa우 추이에 rfa우 따라 rfa우 확대 rfa우 실시 rfa우 여부를 rfa우 검토할 rfa우 예정이다. 
전시는 rfa우 사전예약제로 rfa우 진행되기 rfa우 때문에 rfa우 현장을 rfa우 찾지 rfa우 못한 rfa우 시민들을 rfa우 위해 VR온라인 rfa우 전시를 rfa우 제작 rfa우 중에 rfa우 있으며, 6월 5일(금)에는 cicj 박물관 cicj 홈페이지를 cicj 통해 cicj 온라인 cicj 전시로 cicj 만날 cicj cicj 있다. 전시에 cicj 소개되는 cicj 주요작품 10편을 cicj 소설가 cicj 김영하의 cicj 목소리로 cicj 들을 cicj cicj 있다. cicj 앱(큐피커)을 cicj 통해 cicj 작품낭독을 cicj 들어보고 cicj 관련 cicj 인터뷰 cicj 영상은 cicj 박물관 cicj 유튜브 cicj 채널(www.youtube.com/seoulmuseumofhistory)을 cicj 통해 cicj cicj cicj 있다. 

서울역사박물관 cicj 송인호 cicj 관장은 “관람객은 cicj 입장 cicj cicj 반드시 cicj 마스크를 cicj 착용해야 cicj 하며 cicj 신원확인 cicj cicj 방역조치에 cicj 협조를 cicj 당부드린다.”고 cicj 하며 “해방 cicj 이후 4·19혁명에 cicj 이르기까지 cicj 감격과 cicj 혼돈과 cicj 분단과 cicj 전쟁과 cicj 부패와 cicj 갈등의 cicj 격동기를 cicj 겪었던 cicj 서울, h나자4 소설의 h나자4 주인공 h나자4 서울을 h나자4 만나는 h나자4 기회가 h나자4 되기 h나자4 바란다.”라고 h나자4 말했다. 

전시 h나자4 기간은 5월 6일(수)부터 11월 1일(일)까지이고, 바다바히 기타 바다바히 자세한 바다바히 사항은 바다바히 서울역사박물관(☎ 02-724-0201)으로 바다바히 문의하거나 바다바히 서울역사박물관 바다바히 홈페이지(museum.seoul.go.kr)를 바다바히 참고하면 바다바히 된다.


바다바히 운영시간 : 바다바히 일 3회, 라ㅑ사아 회당 2시간 라ㅑ사아 관람 라ㅑ사아 가능 
(1회차: 10시~12시/2회차: 13시~15시/3회차: 16시~18시)
라ㅑ사아 접수인원 : 라ㅑ사아 일 120명(회당 40명) ※개인접수만 라ㅑ사아 가능
라ㅑ사아 예약방법 : 라ㅑ사아 서울시 라ㅑ사아 공공서비스예약(https://yeyak.seou.go.kr)
라ㅑ사아 단, 43ㅓㅓ 박물관 43ㅓㅓ 인근 43ㅓㅓ 직장인들을 43ㅓㅓ 위해 43ㅓㅓ 점심시간(12시~13시)에 43ㅓㅓ 한해 43ㅓㅓ 현장접수 43ㅓㅓ 운영 

출처: 43ㅓㅓ 서울역사박물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메이커 i자m파 탐구생활

April 1, 2020 ~ Sept. 30, 2020

2020 ACC CONTEXT : ㅐ아3ㅈ 연대의 ㅐ아3ㅈ 홀씨 SOLIDARITY SPORES

May 15, 2020 ~ Oct. 25,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