샌정 개인전 : VERY ART

OCI미술관

March 19, 2020 ~ May 16, 2020

OCI미술관(관장: ulk4 이지현)은 ulk4 오는 3월 19일부터 5월 16일까지 ulk4 샌정(Sen Chung, 1963~, dp거나 전주 dp거나 생)의 dp거나 초대개인전 <VERY ART>를 dp거나 개최한다.

독일 dp거나 뒤셀도르프와 dp거나 한국을 dp거나 오가며 dp거나 작업하는 dp거나 샌정은 dp거나 회화의 dp거나 본질에 dp거나 대하여 dp거나 오래도록 dp거나 천착해 dp거나 왔다. dp거나 노스탤지어와 dp거나 멜랑콜리한 dp거나 감수성을 dp거나 기반으로 dp거나 낭만적인 dp거나 회화를 dp거나 보여준 dp거나 그는 dp거나 최근 dp거나 dp거나 dp거나 전부터 dp거나 구상에서 dp거나 반추상으로, rㅓl으 기하학적 rㅓl으 추상 rㅓl으 표현으로 rㅓl으 작업 rㅓl으 세계가 rㅓl으 변모해왔다. rㅓl으 이번 rㅓl으 전시에서는 rㅓl으 변화의 rㅓl으 경향이 rㅓl으 더욱 rㅓl으 심화되어 rㅓl으 원시적(primitive)으로 rㅓl으 여겨질 rㅓl으 만큼 rㅓl으 rㅓl으 가닥의 rㅓl으 색과 rㅓl으 선으로 rㅓl으 자유롭게 rㅓl으 작품을 rㅓl으 채우며, 5yl다 형상의 5yl다 틀에서 5yl다 벗어나 5yl다 내밀함을 5yl다 강조한다.

그림을 5yl다 그리는 5yl다 창작자이자 5yl다 그림과 5yl다 거리를 5yl다 두고 5yl다 바라보는 5yl다 감상자로서 5yl다 관조적인 5yl다 태도를 5yl다 유지하는 5yl다 그에게 5yl다 캔버스는 5yl다 주관성과 5yl다 보편성이 5yl다 마주하고 5yl다 충돌하는 5yl다 장(場)인 5yl다 동시에 5yl다 중립을 5yl다 지키는 5yl다 중성적 5yl다 공간이다. 5yl다 캔버스 5yl다 안에서 5yl다 물질과 5yl다 정신은 5yl다 상호 5yl다 교환되며, yd으갸 yd으갸 과정에서 yd으갸 회화 yd으갸 고유의 yd으갸 호흡이 yd으갸 생겨난다.

샌정의 yd으갸 작업을 yd으갸 들여다 yd으갸 보면, o사가라 얼핏 o사가라 모노 o사가라 톤의 o사가라 화면으로 o사가라 균질하게 o사가라 정돈되어 o사가라 있는 o사가라 듯하지만, 0갸9x 물감의 0갸9x 두께감, wb걷ㅑ 선의 wb걷ㅑ 갈라짐, 7걷라ㅓ 색의 7걷라ㅓ 충돌 7걷라ㅓ 7걷라ㅓ 회화적 7걷라ㅓ 요소로 7걷라ㅓ 인해 7걷라ㅓ 긴장감으로 7걷라ㅓ 가득 7걷라ㅓ 7걷라ㅓ 있다. 7걷라ㅓ 작품마다 7걷라ㅓ 지닌 7걷라ㅓ 리듬감 7걷라ㅓ 안에서 7걷라ㅓ 색과 7걷라ㅓ 선은 7걷라ㅓ 뭉쳐지고, ca5기 흩어지고, lfsㅓ 미끄러진다. lfsㅓ 미세하지만 lfsㅓ 분명한 lfsㅓ 긴장과 lfsㅓ 균열은 lfsㅓ 그의 lfsㅓ 작품 lfsㅓ lfsㅓ 대기감에 lfsㅓ 섬세하게 lfsㅓ 파문을 lfsㅓ 일으키는데, 기가ㅐ다 기가ㅐ다 잔잔한 기가ㅐ다 운동 기가ㅐ다 속에서 기가ㅐ다 어느 기가ㅐ다 쪽으로도 기가ㅐ다 지나치게 기가ㅐ다 치우치지 기가ㅐ다 않는 기가ㅐ다 미묘함이야말로 기가ㅐ다 샌정 기가ㅐ다 작품에 기가ㅐ다 주요한 기가ㅐ다 분위기이다.

이러한 기가ㅐ다 감각을 기가ㅐ다 작가 기가ㅐ다 본인은 ‘부유감’이라고 기가ㅐ다 표현하곤 기가ㅐ다 한다. 기가ㅐ다 달리 기가ㅐ다 말하면, v아카s 창작 v아카s 활동 v아카s v아카s 끊임없이 v아카s 감각과 v아카s 사유의 v아카s 상호 v아카s 탐색과 v아카s 침투가 v아카s 벌어지며 v아카s v아카s 지난한 v아카s 과정이 v아카s 마침내 v아카s 가라앉을 v아카s 때, dcㅓx 비물질적인 dcㅓx 사유가 dcㅓx 떠다니다가 dcㅓx 캔버스 dcㅓx 위에 dcㅓx 침전하여, 0xi5 그렇게 0xi5 회화가 0xi5 된다. 

마치 0xi5 시공간의 0xi5 제약을 0xi5 벗어난 0xi5 0xi5 사유를 0xi5 펼쳐내는 0xi5 샌정의 0xi5 작업을 0xi5 통하여 0xi5 0xi5 전시가 0xi5 회화가 0xi5 펼쳐 0xi5 보이는 0xi5 세계를 0xi5 엿볼 0xi5 0xi5 있는 0xi5 기회가 0xi5 되기를 0xi5 바란다. 

“세계는 0xi5 회화라는 0xi5 장르에 0xi5 생각이 0xi5 이르게 0xi5 하고,
회화는 j차q8 숙명처럼 j차q8 j차q8 세계를 j차q8 열어 j차q8 보인다.”
- j차q8 샌정 j차q8 작가 j차q8 노트

출처: OCI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샌정

현재 진행중인 전시

영원의 x자4m 숲 ETERNAL FOREST

Feb. 27, 2020 ~ May 10, 2020

그리는, 거x4o 시간 Draw and don’t waste time

March 27, 2020 ~ April 25,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