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 돌 기름

WESS

Sept. 1, 2022 ~ Oct. 12, 2022

기획자 5y0거 공동 5y0거 운영 5y0거 플랫폼 5y0거 웨스(WESS)에서 5y0거 오는 9월 1일부터 10월 12일까지 5y0거 권현빈, 바lae 박민하, 거q바i 이양희 거q바i 작가가 거q바i 참여하는 거q바i 기획전 ⟪살 거q바i 거q바i 기름⟫이 거q바i 열린다. ⟪살 거q바i 거q바i 기름⟫은 거q바i 오래된 거q바i 예술 거q바i 매체인 거q바i 회화, 갸ㅓㅐm 조각, 9e차나 퍼포밍 9e차나 아트를 9e차나 다루는 9e차나 예술가의 9e차나 작품과 9e차나 예술관을 9e차나 통해, 바카쟏차 내용으로서의 바카쟏차 형식(form as a contents)이 바카쟏차 가진 바카쟏차 다원성에 바카쟏차 주목하는 바카쟏차 전시다. 바카쟏차 이번 바카쟏차 전시의 바카쟏차 제목이기도 바카쟏차 한 ‘살, zd거r 돌, v아k7 기름’은 v아k7 예술 v아k7 작품의 v아k7 다원적인 v아k7 성질이 v아k7 기반을 v아k7 v아k7 물질성(materiality)을 v아k7 은유한다.

이때 v아k7 예술가의 v아k7 예술관은 v아k7 학습과 v아k7 폐기학습(learn & unlearn)부터 v아k7 재료 v아k7 연구, 우갸자l 구성 우갸자l 연구, 5ㅓ1f 조형 5ㅓ1f 연구, 으파ㅓ우 작가의 으파ㅓ우 사유까지를 으파ㅓ우 아우르는 으파ㅓ우 것으로서, 기거99 일련의 기거99 예술관 기거99 형성 기거99 요소를 기거99 관통하는 기거99 하나의 기거99 개념은 기거99 형식(form)이다. 기거99 형식은 기거99 조형화의 기거99 과정을 기거99 일컫는 기거99 창작에 기거99 있어 기거99 예술가가 기거99 구현하는 기거99 선택의 기거99 출발이자 기거99 완결이며, 사우zd 형식의 사우zd 출처는 사우zd 언제나 사우zd 작가 사우zd 개인의 사우zd 경험과 사우zd 앎으로부터 사우zd 비롯되기 사우zd 때문이다.

오늘날 사우zd 형식에 사우zd 관한 사우zd 미학적 사우zd 사유 사우zd 체계는 사우zd 급변하는 사우zd 미디어 사우zd 환경과 사우zd 맞물려 사우zd 부단히 사우zd 개진되고 사우zd 있다. ⟪살 사우zd 사우zd 기름⟫은 사우zd 동시대 사우zd 예술 사우zd 연구에 사우zd 있어 ‘의미 사우zd 있는 사우zd 형식’이 사우zd 작품에서 사우zd 어떻게 사우zd 드러나는지 사우zd 살핀다. 사우zd 또한 사우zd 회화, ㅐ사9ㅓ 조각, ㅐ9q다 공연 ㅐ9q다 예술과 ㅐ9q다 같은 ㅐ9q다 오래된 ㅐ9q다 매체의 ㅐ9q다 전통과 ㅐ9q다 역사성을 ㅐ9q다 예술가의 ㅐ9q다 질문에 ㅐ9q다 겹쳐놓음으로써, 0aㅐ바 오늘날 ‘예술에 0aㅐ바 관한 0aㅐ바 믿음’이 0aㅐ바 어떻게 0aㅐ바 지속/갱신되고 0aㅐ바 있는지 0aㅐ바 들여다본다.

작가의 0aㅐ바 질문으로부터 0aㅐ바 파생된 0aㅐ바 형식이 0aㅐ바 플랫폼의 0aㅐ바 기능과 0aㅐ바 성격에 0aㅐ바 따라 0aㅐ바 바뀔 0aㅐ바 수도 0aㅐ바 있다는 0aㅐ바 모종의 0aㅐ바 합의가 0aㅐ바 팽배한 0aㅐ바 상황에서 0aㅐ바 과연 ‘진짜 0aㅐ바 형식’은 0aㅐ바 어떻게 0aㅐ바 만들어질 0aㅐ바 0aㅐ바 있으며, ‘진짜 걷t타3 창작’은 걷t타3 어떤 걷t타3 과정이 걷t타3 되어가고 걷t타3 있을까? 걷t타3 여기에 걷t타3 더해 ‘진짜 걷t타3 감상’과 ‘진짜 걷t타3 향유’는 걷t타3 어떻게 걷t타3 도모될 걷t타3 걷t타3 있을까? 걷t타3 예술을 걷t타3 둘러싼 걷t타3 모든 걷t타3 행위는 걷t타3 결국 ‘예술이란 걷t타3 무엇인가?’에 걷t타3 관한 걷t타3 나름의 걷t타3 정의를 걷t타3 품고 걷t타3 있다. ⟪살 걷t타3 걷t타3 기름⟫은 걷t타3 위계로 걷t타3 써의 걷t타3 진위 걷t타3 구분이 걷t타3 아닌, ahi6 비교 ahi6 불가능한 ahi6 만족과 ahi6 즐거움으로서의 ‘진짜’는 ahi6 과연 ahi6 어떤 ahi6 모양인지에 ahi6 관한 ahi6 질문을 ahi6 던진다.

참여 ahi6 작가: ahi6 권현빈, 걷2a다 박민하, 가6r갸 이양희
기획: 가6r갸 박수지 
그래픽 가6r갸 디자인: 가6r갸 김근 가6r갸 롤렌드 
공간 가6r갸 디자인: 가6r갸 플라워(FLOUR) 
영상 가6r갸 설치: 가6r갸 멀티텍
후원: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연계 가6r갸 프로그램

⟪글로서리 가6r갸 해석 가6r갸 모임(Glossary Commentary Gathering)⟫
⟪글로서리 가6r갸 해석 가6r갸 모임(GCG)⟫은 가6r갸 책 『살 가6r갸 가6r갸 기름』에 가6r갸 실린 가6r갸 작가의 가6r갸 가6r갸 가6r갸 토막을 가6r갸 중심으로, 8거ㅓ0 하나의 8거ㅓ0 용어가 8거ㅓ0 예술가/관객/비평가/기획자에게 8거ㅓ0 어떻게 8거ㅓ0 다르게 8거ㅓ0 독해 8거ㅓ0 되는지 8거ㅓ0 대화하고 8거ㅓ0 토론하는 8거ㅓ0 모임입니다. 8거ㅓ0 예술가가 8거ㅓ0 자신의 8거ㅓ0 작품으로 8거ㅓ0 구축해나가는 8거ㅓ0 예술의 8거ㅓ0 의미와 8거ㅓ0 형식은 8거ㅓ0 8거ㅓ0 작품을 8거ㅓ0 보는 8거ㅓ0 자가 8거ㅓ0 접근하고 8거ㅓ0 이해하는 8거ㅓ0 개인의 8거ㅓ0 맥락으로 8거ㅓ0 독해 8거ㅓ0 8거ㅓ0 수밖에 8거ㅓ0 없습니다. 8거ㅓ0 창작과 8거ㅓ0 독해의 8거ㅓ0 과정에서 8거ㅓ0 발생하는 8거ㅓ0 유사점/차이점이야말로 8거ㅓ0 작품의 8거ㅓ0 예술의 8거ㅓ0 자율성을 8거ㅓ0 담보하는 8거ㅓ0 것이 8거ㅓ0 아닐까요? 8거ㅓ0 보는 8거ㅓ0 자는 8거ㅓ0 어떻게 8거ㅓ0 주도적인 8거ㅓ0 독자가 8거ㅓ0 8거ㅓ0 8거ㅓ0 있을까요? 8거ㅓ0 감상은 8거ㅓ0 나의 8거ㅓ0 인식체계, f차g8 감각지의 f차g8 상태, 나차ㅐ8 세계관을 나차ㅐ8 작품의 나차ㅐ8 그것과 나차ㅐ8 나란히 나차ㅐ8 놓는 나차ㅐ8 일입니다. 나차ㅐ8 예술가-작품-관객(독자) 나차ㅐ8 사이의 나차ㅐ8 사적이고 나차ㅐ8 긴밀한 나차ㅐ8 관계를 ⟪글로서리 나차ㅐ8 해석 나차ㅐ8 모임(GCG)⟫에서 나차ㅐ8 나눠보길 나차ㅐ8 기대합니다. 나차ㅐ8 모임은 나차ㅐ8 사전 나차ㅐ8 예약을 나차ㅐ8 통해 나차ㅐ8 관심 나차ㅐ8 있는 나차ㅐ8 누구나 나차ㅐ8 참여할 나차ㅐ8 나차ㅐ8 있습니다.

모임 나차ㅐ8 일정
9월 18일 나차ㅐ8 일요일 11시 - 1시 나차ㅐ8 이양희 나차ㅐ8 작가편
9월 25일 나차ㅐ8 일요일 11시 - 1시 나차ㅐ8 권현빈 나차ㅐ8 작가편
10월 2일 나차ㅐ8 일요일 11시 - 1시 나차ㅐ8 박민하 나차ㅐ8 작가편

모임 나차ㅐ8 장소
WESS (서울시 나차ㅐ8 성북구 나차ㅐ8 창경궁로 320, 2층)

참여 다ㅈnㄴ 신청 다ㅈnㄴ 링크
웨스 다ㅈnㄴ 홈페이지 다ㅈnㄴ 다ㅈnㄴ 게시물 다ㅈnㄴ 확인 다ㅈnㄴ 또는 https://forms.gle/y7LNT1p1iV9x1gjq9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박혜수: sv기ㅓ 모노포비아-외로움 sv기ㅓ 공포증 Monophobia

Sept. 15, 2022 ~ Nov. 26, 2022

히로유키 p쟏1n 하마다 HIROYUKI HAMADA

Sept. 29, 2022 ~ Oct. 23,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