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격3동 6통 1반 : 대학-도시 미술로 살아나기

경북대학교미술관

Sept. 16, 2021 ~ Dec. 18, 2021

흔히 갸ㅐ1o 재개발이라는 갸ㅐ1o 단어로 갸ㅐ1o 이야기되어지던 갸ㅐ1o 도시개발 갸ㅐ1o 사업은 2000년대로 갸ㅐ1o 접어들면서 갸ㅐ1o 보다 갸ㅐ1o 다양한 갸ㅐ1o 양상으로 갸ㅐ1o 발전해왔다. 갸ㅐ1o 대규모 갸ㅐ1o 계획에 갸ㅐ1o 따른 갸ㅐ1o 물리적인 갸ㅐ1o 변화에 갸ㅐ1o 치중했던 갸ㅐ1o 사업들은 갸ㅐ1o 환경적, ex타거 생활문화적, d마9우 경제적 d마9우 부분으로 d마9우 다각화되었고, 라lㅐm 중앙 라lㅐm 정부 라lㅐm 중심에서 라lㅐm 지자체와 라lㅐm 주민 라lㅐm 중심으로 라lㅐm 라lㅐm 주체가 라lㅐm 변모되어가고 라lㅐm 있다. 라lㅐm 이러한 라lㅐm 변화의 라lㅐm 중심에 라lㅐm 문화적 라lㅐm 요소들이 라lㅐm 자리잡고 라lㅐm 있다. 라lㅐm 특히 라lㅐm 다양한 라lㅐm 방법으로 라lㅐm 삶의 라lㅐm 일부분으로 라lㅐm 스며들면서 라lㅐm 미술은 라lㅐm 도시의 라lㅐm 시각적 라lㅐm 정서적 라lㅐm 이미지에 라lㅐm 영향을 라lㅐm 라lㅐm 라lㅐm 있는 라lㅐm 모든 라lㅐm 시설과 라lㅐm 조경, sj라다 스카이라인까지도 sj라다 관여하고 sj라다 있다. sj라다 따라서 sj라다 이제 sj라다 미술을 sj라다 토대로 sj라다 sj라다 문화활동들은 sj라다 sj라다 도시 sj라다 나아가 sj라다 지역의 sj라다 정체성을 sj라다 보여주는 sj라다 중요한 sj라다 요소로 sj라다 자리잡게 sj라다 되었고, 사ㅓ라k 이는 사ㅓ라k 경제적 사ㅓ라k 활동으로까지 사ㅓ라k 이어지며 사ㅓ라k 사ㅓ라k 영역을 사ㅓ라k 확대해 사ㅓ라k 나가고 사ㅓ라k 있다.

사ㅓ라k 변화의 사ㅓ라k 중심에서, 카3kㅈ 우리는 카3kㅈ 주변을 카3kㅈ 바라본다. 카3kㅈ 경북대학교는 카3kㅈ 해방 카3kㅈ 카3kㅈ 국립대학으로서 카3kㅈ 영남권의 카3kㅈ 거점 카3kㅈ 대학으로 카3kㅈ 자리잡아 카3kㅈ 인근 카3kㅈ 지역에서 카3kㅈ 많은 카3kㅈ 인재들이 카3kㅈ 찾아들었던 카3kㅈ 곳이다. 카3kㅈ 따라서 카3kㅈ 학교 카3kㅈ 부근은 카3kㅈ 다양한 카3kㅈ 생활권과 카3kㅈ 상권이 카3kㅈ 형성되었고, 다9ㅑe 이를 다9ㅑe 중심으로 다9ㅑe 청년문화의 다9ㅑe 발전이 다9ㅑe 이루어졌다. 다9ㅑe 하지만 다9ㅑe 시간이 다9ㅑe 지나면서 다9ㅑe 지역이 다9ㅑe 노후화되고, 우ㅓ라ㄴ 젊은 우ㅓ라ㄴ 이들의 우ㅓ라ㄴ 문화 우ㅓ라ㄴ 중심지가 우ㅓ라ㄴ 시내로 우ㅓ라ㄴ 옮겨지며 우ㅓ라ㄴ 쇠퇴해져가는 우ㅓ라ㄴ 양상을 우ㅓ라ㄴ 보였다. 우ㅓ라ㄴ 하지만 우ㅓ라ㄴ 도시재생의 우ㅓ라ㄴ 일환으로 우ㅓ라ㄴ 다양한 우ㅓ라ㄴ 프로젝트들이 우ㅓ라ㄴ 진행되면서 우ㅓ라ㄴ 다시 우ㅓ라ㄴ 활력을 우ㅓ라ㄴ 찾게 우ㅓ라ㄴ 되었고, ㅐlby 보다 ㅐlby 본격적인 ㅐlby 도약을 ㅐlby 위해 ㅐlby 재반시설들을 ㅐlby 확충하고 ㅐlby 있어 ㅐlby 앞으로가 ㅐlby 기대되는 ㅐlby 지역이다. ㅐlby 이에 ㅐlby 대구시 ㅐlby 북구는 ㅐlby 경북대 ㅐlby 북문 ㅐlby 일대를 ㅐlby 대상으로 ㅐlby 대학문화예술키움이라는 ㅐlby 문화 ㅐlby 도시재생 ㅐlby 사업을 ㅐlby 진행하고 ㅐlby 있다. ㅐlby 지속성을 ㅐlby 주제로 ㅐlby ㅐlby 문화재생의 ㅐlby 장점들을 ㅐlby 대학과 ㅐlby 청년자원을 ㅐlby 통해 ㅐlby 실현시키고 ㅐlby 지역을 ㅐlby 특색있게 ㅐlby 개발하고자 ㅐlby 마련된 ㅐlby 것이다. ㅐlby 이번 ㅐlby 전시는 ㅐlby 이러한 ㅐlby 대학문화예술키움 ㅐlby 사업의 ㅐlby 일환으로서 ㅐlby 대학과 ㅐlby 도시, ㅈㅐㅑ히 문화예술이 ㅈㅐㅑ히 서로 ㅈㅐㅑ히 영향을 ㅈㅐㅑ히 주고 ㅈㅐㅑ히 받으며 ㅈㅐㅑ히 발전해 ㅈㅐㅑ히 나가는 ㅈㅐㅑ히 것을 ㅈㅐㅑ히 목표로 ㅈㅐㅑ히 하였다.

따라서 ㅈㅐㅑ히 이번 ㅈㅐㅑ히 전시에서는 ㅈㅐㅑ히 이러한 ㅈㅐㅑ히 경북대학교 ㅈㅐㅑ히 인근의 ㅈㅐㅑ히 도시재생 ㅈㅐㅑ히 흐름을 ㅈㅐㅑ히 살펴보고, ㅐgㅓ거 ㅐgㅓ거 과정 ㅐgㅓ거 속에서 ㅐgㅓ거 도시재생이 ㅐgㅓ거 앞으로 ㅐgㅓ거 나아갈 ㅐgㅓ거 길을 ㅐgㅓ거 고민해 ㅐgㅓ거 보고자 ㅐgㅓ거 한다. ㅐgㅓ거 이를 ㅐgㅓ거 위해 ㅐgㅓ거 산격 1, 3동과 아cz으 복현 1동에서 아cz으 진행중인 아cz으 도시재생 아cz으 프로젝트들을 아cz으 살펴보고, zㅐz다 이를 zㅐz다 주도한 zㅐz다 민과 zㅐz다 관의 zㅐz다 협업과정을 zㅐz다 주민들의 zㅐz다 이야기를 zㅐz다 통해 zㅐz다 들어본다. zㅐz다 또한 zㅐz다 도시재생 zㅐz다 뉴딜의 zㅐz다 핵심이라 zㅐz다 zㅐz다 zㅐz다 있는 zㅐz다 주민참여활동을 zㅐz다 다양한 zㅐz다 아카이브들로 zㅐz다 전시하여, ㄴeㅑc 에피소드 ㄴeㅑc 중심으로 ㄴeㅑc 친근하게 ㄴeㅑc 사업들을 ㄴeㅑc 재구성해 ㄴeㅑc 보고자 ㄴeㅑc 한다. ㄴeㅑc 이렇게 ㄴeㅑc 자리잡은 ㄴeㅑc 이야기들 ㄴeㅑc 곳곳에 ㄴeㅑc 도시와 ㄴeㅑc 도시재생 ㄴeㅑc 사업에 ㄴeㅑc 대한 ㄴeㅑc 다양한 ㄴeㅑc 시각을 ㄴeㅑc 제시해 ㄴeㅑc ㄴeㅑc ㄴeㅑc 있는 ㄴeㅑc 미술작품들을 ㄴeㅑc 전시함으로써 ㄴeㅑc 자생적이고 ㄴeㅑc 지속가능한 ㄴeㅑc 대학도시의 ㄴeㅑc 미래를 ㄴeㅑc 생각해보고자 ㄴeㅑc 한다.

도시개발과 ㄴeㅑc 변화에 ㄴeㅑc 주목한 ㄴeㅑc 작품들은 ㄴeㅑc 노스탤지어의 ㄴeㅑc 정서 ㄴeㅑc 속에서 ㄴeㅑc ㄴeㅑc 과정을 ㄴeㅑc 기록하면서도 ㄴeㅑc 도시의 ㄴeㅑc 지속가능한 ㄴeㅑc 발전의 ㄴeㅑc 가능성을 ㄴeㅑc 위한 ㄴeㅑc 모색을 ㄴeㅑc 끊임없이 ㄴeㅑc ㄴeㅑc 나간다. ㄴeㅑc 이러한 ㄴeㅑc 행위 ㄴeㅑc 가운데에는 ㄴeㅑc 자기반성과 ㄴeㅑc 유토피아에 ㄴeㅑc 대한 ㄴeㅑc 기대가 ㄴeㅑc 뒤섞인 ㄴeㅑc 복잡한 ㄴeㅑc 감정들이 ㄴeㅑc 존재하고 ㄴeㅑc 이는 ㄴeㅑc 도시재생에 ㄴeㅑc 대한 ㄴeㅑc 논제와도 ㄴeㅑc 상통한다. ㄴeㅑc 그리고 ㄴeㅑc 여기서 ㄴeㅑc 우리가 ㄴeㅑc 주목해야하는 ㄴeㅑc 점은 ㄴeㅑc 개개인 ㄴeㅑc 삶의 ㄴeㅑc 이야기들이다. ㄴeㅑc 거대한 ㄴeㅑc 도시 ㄴeㅑc 공간에 ㄴeㅑc 침몰당하지 ㄴeㅑc 않고 ㄴeㅑc 발전적으로 ㄴeㅑc 변화하기 ㄴeㅑc 위해서는 ㄴeㅑc 개개인의 ㄴeㅑc 의식을 ㄴeㅑc 도시역사로 ㄴeㅑc 연결하는 ㄴeㅑc 작업이 ㄴeㅑc 필요하고 ㄴeㅑc 여기서 ㄴeㅑc 구성원을 ㄴeㅑc 위한 ㄴeㅑc 도시계획이 ㄴeㅑc 만들어진다. ㄴeㅑc 따라서 ㄴeㅑc 이번 ㄴeㅑc 전시에서는 ㄴeㅑc 도시 ㄴeㅑc 공간에 ㄴeㅑc 대한 ㄴeㅑc 개인의 ㄴeㅑc 기억이 ㄴeㅑc 집단의 ㄴeㅑc 역사가 ㄴeㅑc 되는 ㄴeㅑc 과정들을 ㄴeㅑc 미술작품을 ㄴeㅑc 통해 ㄴeㅑc 살펴보고 ㄴeㅑc ㄴeㅑc 일련의 ㄴeㅑc 기록 ㄴeㅑc 속에서 ㄴeㅑc 지역민이 ㄴeㅑc 주축이 ㄴeㅑc 되는 ㄴeㅑc 도시재생의 ㄴeㅑc 가능성을 ㄴeㅑc 생각하고자 ㄴeㅑc 한다. 

출처: ㄴeㅑc 경북대학교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릴리 Lily

July 27, 2022 ~ Aug. 21, 2022

휘릭, dㅐ하ㅓ 뒹굴~ dㅐ하ㅓ 탁!

July 8, 2022 ~ Sept. 12,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