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격3동 6통 1반 : 대학-도시 미술로 살아나기

경북대학교미술관

Sept. 16, 2021 ~ Dec. 18, 2021

흔히 ㅐㅓs3 재개발이라는 ㅐㅓs3 단어로 ㅐㅓs3 이야기되어지던 ㅐㅓs3 도시개발 ㅐㅓs3 사업은 2000년대로 ㅐㅓs3 접어들면서 ㅐㅓs3 보다 ㅐㅓs3 다양한 ㅐㅓs3 양상으로 ㅐㅓs3 발전해왔다. ㅐㅓs3 대규모 ㅐㅓs3 계획에 ㅐㅓs3 따른 ㅐㅓs3 물리적인 ㅐㅓs3 변화에 ㅐㅓs3 치중했던 ㅐㅓs3 사업들은 ㅐㅓs3 환경적, a마히b 생활문화적, 갸k마b 경제적 갸k마b 부분으로 갸k마b 다각화되었고, aa61 중앙 aa61 정부 aa61 중심에서 aa61 지자체와 aa61 주민 aa61 중심으로 aa61 aa61 주체가 aa61 변모되어가고 aa61 있다. aa61 이러한 aa61 변화의 aa61 중심에 aa61 문화적 aa61 요소들이 aa61 자리잡고 aa61 있다. aa61 특히 aa61 다양한 aa61 방법으로 aa61 삶의 aa61 일부분으로 aa61 스며들면서 aa61 미술은 aa61 도시의 aa61 시각적 aa61 정서적 aa61 이미지에 aa61 영향을 aa61 aa61 aa61 있는 aa61 모든 aa61 시설과 aa61 조경, nibㅓ 스카이라인까지도 nibㅓ 관여하고 nibㅓ 있다. nibㅓ 따라서 nibㅓ 이제 nibㅓ 미술을 nibㅓ 토대로 nibㅓ nibㅓ 문화활동들은 nibㅓ nibㅓ 도시 nibㅓ 나아가 nibㅓ 지역의 nibㅓ 정체성을 nibㅓ 보여주는 nibㅓ 중요한 nibㅓ 요소로 nibㅓ 자리잡게 nibㅓ 되었고, t다tr 이는 t다tr 경제적 t다tr 활동으로까지 t다tr 이어지며 t다tr t다tr 영역을 t다tr 확대해 t다tr 나가고 t다tr 있다.

t다tr 변화의 t다tr 중심에서, ㅑ쟏6으 우리는 ㅑ쟏6으 주변을 ㅑ쟏6으 바라본다. ㅑ쟏6으 경북대학교는 ㅑ쟏6으 해방 ㅑ쟏6으 ㅑ쟏6으 국립대학으로서 ㅑ쟏6으 영남권의 ㅑ쟏6으 거점 ㅑ쟏6으 대학으로 ㅑ쟏6으 자리잡아 ㅑ쟏6으 인근 ㅑ쟏6으 지역에서 ㅑ쟏6으 많은 ㅑ쟏6으 인재들이 ㅑ쟏6으 찾아들었던 ㅑ쟏6으 곳이다. ㅑ쟏6으 따라서 ㅑ쟏6으 학교 ㅑ쟏6으 부근은 ㅑ쟏6으 다양한 ㅑ쟏6으 생활권과 ㅑ쟏6으 상권이 ㅑ쟏6으 형성되었고, ms우ㅈ 이를 ms우ㅈ 중심으로 ms우ㅈ 청년문화의 ms우ㅈ 발전이 ms우ㅈ 이루어졌다. ms우ㅈ 하지만 ms우ㅈ 시간이 ms우ㅈ 지나면서 ms우ㅈ 지역이 ms우ㅈ 노후화되고, gz자t 젊은 gz자t 이들의 gz자t 문화 gz자t 중심지가 gz자t 시내로 gz자t 옮겨지며 gz자t 쇠퇴해져가는 gz자t 양상을 gz자t 보였다. gz자t 하지만 gz자t 도시재생의 gz자t 일환으로 gz자t 다양한 gz자t 프로젝트들이 gz자t 진행되면서 gz자t 다시 gz자t 활력을 gz자t 찾게 gz자t 되었고, 마타거사 보다 마타거사 본격적인 마타거사 도약을 마타거사 위해 마타거사 재반시설들을 마타거사 확충하고 마타거사 있어 마타거사 앞으로가 마타거사 기대되는 마타거사 지역이다. 마타거사 이에 마타거사 대구시 마타거사 북구는 마타거사 경북대 마타거사 북문 마타거사 일대를 마타거사 대상으로 마타거사 대학문화예술키움이라는 마타거사 문화 마타거사 도시재생 마타거사 사업을 마타거사 진행하고 마타거사 있다. 마타거사 지속성을 마타거사 주제로 마타거사 마타거사 문화재생의 마타거사 장점들을 마타거사 대학과 마타거사 청년자원을 마타거사 통해 마타거사 실현시키고 마타거사 지역을 마타거사 특색있게 마타거사 개발하고자 마타거사 마련된 마타거사 것이다. 마타거사 이번 마타거사 전시는 마타거사 이러한 마타거사 대학문화예술키움 마타거사 사업의 마타거사 일환으로서 마타거사 대학과 마타거사 도시, d파0ㅓ 문화예술이 d파0ㅓ 서로 d파0ㅓ 영향을 d파0ㅓ 주고 d파0ㅓ 받으며 d파0ㅓ 발전해 d파0ㅓ 나가는 d파0ㅓ 것을 d파0ㅓ 목표로 d파0ㅓ 하였다.

따라서 d파0ㅓ 이번 d파0ㅓ 전시에서는 d파0ㅓ 이러한 d파0ㅓ 경북대학교 d파0ㅓ 인근의 d파0ㅓ 도시재생 d파0ㅓ 흐름을 d파0ㅓ 살펴보고, ㅐㅐ카7 ㅐㅐ카7 과정 ㅐㅐ카7 속에서 ㅐㅐ카7 도시재생이 ㅐㅐ카7 앞으로 ㅐㅐ카7 나아갈 ㅐㅐ카7 길을 ㅐㅐ카7 고민해 ㅐㅐ카7 보고자 ㅐㅐ카7 한다. ㅐㅐ카7 이를 ㅐㅐ카7 위해 ㅐㅐ카7 산격 1, 3동과 ㅐ히거차 복현 1동에서 ㅐ히거차 진행중인 ㅐ히거차 도시재생 ㅐ히거차 프로젝트들을 ㅐ히거차 살펴보고, 타ㅓnt 이를 타ㅓnt 주도한 타ㅓnt 민과 타ㅓnt 관의 타ㅓnt 협업과정을 타ㅓnt 주민들의 타ㅓnt 이야기를 타ㅓnt 통해 타ㅓnt 들어본다. 타ㅓnt 또한 타ㅓnt 도시재생 타ㅓnt 뉴딜의 타ㅓnt 핵심이라 타ㅓnt 타ㅓnt 타ㅓnt 있는 타ㅓnt 주민참여활동을 타ㅓnt 다양한 타ㅓnt 아카이브들로 타ㅓnt 전시하여, pnxj 에피소드 pnxj 중심으로 pnxj 친근하게 pnxj 사업들을 pnxj 재구성해 pnxj 보고자 pnxj 한다. pnxj 이렇게 pnxj 자리잡은 pnxj 이야기들 pnxj 곳곳에 pnxj 도시와 pnxj 도시재생 pnxj 사업에 pnxj 대한 pnxj 다양한 pnxj 시각을 pnxj 제시해 pnxj pnxj pnxj 있는 pnxj 미술작품들을 pnxj 전시함으로써 pnxj 자생적이고 pnxj 지속가능한 pnxj 대학도시의 pnxj 미래를 pnxj 생각해보고자 pnxj 한다.

도시개발과 pnxj 변화에 pnxj 주목한 pnxj 작품들은 pnxj 노스탤지어의 pnxj 정서 pnxj 속에서 pnxj pnxj 과정을 pnxj 기록하면서도 pnxj 도시의 pnxj 지속가능한 pnxj 발전의 pnxj 가능성을 pnxj 위한 pnxj 모색을 pnxj 끊임없이 pnxj pnxj 나간다. pnxj 이러한 pnxj 행위 pnxj 가운데에는 pnxj 자기반성과 pnxj 유토피아에 pnxj 대한 pnxj 기대가 pnxj 뒤섞인 pnxj 복잡한 pnxj 감정들이 pnxj 존재하고 pnxj 이는 pnxj 도시재생에 pnxj 대한 pnxj 논제와도 pnxj 상통한다. pnxj 그리고 pnxj 여기서 pnxj 우리가 pnxj 주목해야하는 pnxj 점은 pnxj 개개인 pnxj 삶의 pnxj 이야기들이다. pnxj 거대한 pnxj 도시 pnxj 공간에 pnxj 침몰당하지 pnxj 않고 pnxj 발전적으로 pnxj 변화하기 pnxj 위해서는 pnxj 개개인의 pnxj 의식을 pnxj 도시역사로 pnxj 연결하는 pnxj 작업이 pnxj 필요하고 pnxj 여기서 pnxj 구성원을 pnxj 위한 pnxj 도시계획이 pnxj 만들어진다. pnxj 따라서 pnxj 이번 pnxj 전시에서는 pnxj 도시 pnxj 공간에 pnxj 대한 pnxj 개인의 pnxj 기억이 pnxj 집단의 pnxj 역사가 pnxj 되는 pnxj 과정들을 pnxj 미술작품을 pnxj 통해 pnxj 살펴보고 pnxj pnxj 일련의 pnxj 기록 pnxj 속에서 pnxj 지역민이 pnxj 주축이 pnxj 되는 pnxj 도시재생의 pnxj 가능성을 pnxj 생각하고자 pnxj 한다. 

출처: pnxj 경북대학교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요시고 갸qvs 사진전: 갸qvs 따뜻한 갸qvs 휴일의 갸qvs 기록

June 23, 2021 ~ March 1, 2022

최선: 0aq6 독산회화 Doksan Painting

Dec. 23, 2021 ~ March 12, 2022

트러블 nrㅓ기 트래블 Trouble Travel

Jan. 7, 2022 ~ Feb. 12,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