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격3동 6통 1반 : 대학-도시 미술로 살아나기

경북대학교미술관

Sept. 16, 2021 ~ Dec. 18, 2021

흔히 ㅑ9차ㅐ 재개발이라는 ㅑ9차ㅐ 단어로 ㅑ9차ㅐ 이야기되어지던 ㅑ9차ㅐ 도시개발 ㅑ9차ㅐ 사업은 2000년대로 ㅑ9차ㅐ 접어들면서 ㅑ9차ㅐ 보다 ㅑ9차ㅐ 다양한 ㅑ9차ㅐ 양상으로 ㅑ9차ㅐ 발전해왔다. ㅑ9차ㅐ 대규모 ㅑ9차ㅐ 계획에 ㅑ9차ㅐ 따른 ㅑ9차ㅐ 물리적인 ㅑ9차ㅐ 변화에 ㅑ9차ㅐ 치중했던 ㅑ9차ㅐ 사업들은 ㅑ9차ㅐ 환경적, t마j거 생활문화적, 2ㅐ가카 경제적 2ㅐ가카 부분으로 2ㅐ가카 다각화되었고, 쟏a0라 중앙 쟏a0라 정부 쟏a0라 중심에서 쟏a0라 지자체와 쟏a0라 주민 쟏a0라 중심으로 쟏a0라 쟏a0라 주체가 쟏a0라 변모되어가고 쟏a0라 있다. 쟏a0라 이러한 쟏a0라 변화의 쟏a0라 중심에 쟏a0라 문화적 쟏a0라 요소들이 쟏a0라 자리잡고 쟏a0라 있다. 쟏a0라 특히 쟏a0라 다양한 쟏a0라 방법으로 쟏a0라 삶의 쟏a0라 일부분으로 쟏a0라 스며들면서 쟏a0라 미술은 쟏a0라 도시의 쟏a0라 시각적 쟏a0라 정서적 쟏a0라 이미지에 쟏a0라 영향을 쟏a0라 쟏a0라 쟏a0라 있는 쟏a0라 모든 쟏a0라 시설과 쟏a0라 조경, 다우0카 스카이라인까지도 다우0카 관여하고 다우0카 있다. 다우0카 따라서 다우0카 이제 다우0카 미술을 다우0카 토대로 다우0카 다우0카 문화활동들은 다우0카 다우0카 도시 다우0카 나아가 다우0카 지역의 다우0카 정체성을 다우0카 보여주는 다우0카 중요한 다우0카 요소로 다우0카 자리잡게 다우0카 되었고, ㄴ히gr 이는 ㄴ히gr 경제적 ㄴ히gr 활동으로까지 ㄴ히gr 이어지며 ㄴ히gr ㄴ히gr 영역을 ㄴ히gr 확대해 ㄴ히gr 나가고 ㄴ히gr 있다.

ㄴ히gr 변화의 ㄴ히gr 중심에서, b2dk 우리는 b2dk 주변을 b2dk 바라본다. b2dk 경북대학교는 b2dk 해방 b2dk b2dk 국립대학으로서 b2dk 영남권의 b2dk 거점 b2dk 대학으로 b2dk 자리잡아 b2dk 인근 b2dk 지역에서 b2dk 많은 b2dk 인재들이 b2dk 찾아들었던 b2dk 곳이다. b2dk 따라서 b2dk 학교 b2dk 부근은 b2dk 다양한 b2dk 생활권과 b2dk 상권이 b2dk 형성되었고, ㅐsㅓ차 이를 ㅐsㅓ차 중심으로 ㅐsㅓ차 청년문화의 ㅐsㅓ차 발전이 ㅐsㅓ차 이루어졌다. ㅐsㅓ차 하지만 ㅐsㅓ차 시간이 ㅐsㅓ차 지나면서 ㅐsㅓ차 지역이 ㅐsㅓ차 노후화되고, 5j거0 젊은 5j거0 이들의 5j거0 문화 5j거0 중심지가 5j거0 시내로 5j거0 옮겨지며 5j거0 쇠퇴해져가는 5j거0 양상을 5j거0 보였다. 5j거0 하지만 5j거0 도시재생의 5j거0 일환으로 5j거0 다양한 5j거0 프로젝트들이 5j거0 진행되면서 5j거0 다시 5j거0 활력을 5j거0 찾게 5j거0 되었고, 으wㅐ다 보다 으wㅐ다 본격적인 으wㅐ다 도약을 으wㅐ다 위해 으wㅐ다 재반시설들을 으wㅐ다 확충하고 으wㅐ다 있어 으wㅐ다 앞으로가 으wㅐ다 기대되는 으wㅐ다 지역이다. 으wㅐ다 이에 으wㅐ다 대구시 으wㅐ다 북구는 으wㅐ다 경북대 으wㅐ다 북문 으wㅐ다 일대를 으wㅐ다 대상으로 으wㅐ다 대학문화예술키움이라는 으wㅐ다 문화 으wㅐ다 도시재생 으wㅐ다 사업을 으wㅐ다 진행하고 으wㅐ다 있다. 으wㅐ다 지속성을 으wㅐ다 주제로 으wㅐ다 으wㅐ다 문화재생의 으wㅐ다 장점들을 으wㅐ다 대학과 으wㅐ다 청년자원을 으wㅐ다 통해 으wㅐ다 실현시키고 으wㅐ다 지역을 으wㅐ다 특색있게 으wㅐ다 개발하고자 으wㅐ다 마련된 으wㅐ다 것이다. 으wㅐ다 이번 으wㅐ다 전시는 으wㅐ다 이러한 으wㅐ다 대학문화예술키움 으wㅐ다 사업의 으wㅐ다 일환으로서 으wㅐ다 대학과 으wㅐ다 도시, w거5v 문화예술이 w거5v 서로 w거5v 영향을 w거5v 주고 w거5v 받으며 w거5v 발전해 w거5v 나가는 w거5v 것을 w거5v 목표로 w거5v 하였다.

따라서 w거5v 이번 w거5v 전시에서는 w거5v 이러한 w거5v 경북대학교 w거5v 인근의 w거5v 도시재생 w거5v 흐름을 w거5v 살펴보고, 파h아4 파h아4 과정 파h아4 속에서 파h아4 도시재생이 파h아4 앞으로 파h아4 나아갈 파h아4 길을 파h아4 고민해 파h아4 보고자 파h아4 한다. 파h아4 이를 파h아4 위해 파h아4 산격 1, 3동과 우x나j 복현 1동에서 우x나j 진행중인 우x나j 도시재생 우x나j 프로젝트들을 우x나j 살펴보고, 갸다d히 이를 갸다d히 주도한 갸다d히 민과 갸다d히 관의 갸다d히 협업과정을 갸다d히 주민들의 갸다d히 이야기를 갸다d히 통해 갸다d히 들어본다. 갸다d히 또한 갸다d히 도시재생 갸다d히 뉴딜의 갸다d히 핵심이라 갸다d히 갸다d히 갸다d히 있는 갸다d히 주민참여활동을 갸다d히 다양한 갸다d히 아카이브들로 갸다d히 전시하여, ㅐ마v3 에피소드 ㅐ마v3 중심으로 ㅐ마v3 친근하게 ㅐ마v3 사업들을 ㅐ마v3 재구성해 ㅐ마v3 보고자 ㅐ마v3 한다. ㅐ마v3 이렇게 ㅐ마v3 자리잡은 ㅐ마v3 이야기들 ㅐ마v3 곳곳에 ㅐ마v3 도시와 ㅐ마v3 도시재생 ㅐ마v3 사업에 ㅐ마v3 대한 ㅐ마v3 다양한 ㅐ마v3 시각을 ㅐ마v3 제시해 ㅐ마v3 ㅐ마v3 ㅐ마v3 있는 ㅐ마v3 미술작품들을 ㅐ마v3 전시함으로써 ㅐ마v3 자생적이고 ㅐ마v3 지속가능한 ㅐ마v3 대학도시의 ㅐ마v3 미래를 ㅐ마v3 생각해보고자 ㅐ마v3 한다.

도시개발과 ㅐ마v3 변화에 ㅐ마v3 주목한 ㅐ마v3 작품들은 ㅐ마v3 노스탤지어의 ㅐ마v3 정서 ㅐ마v3 속에서 ㅐ마v3 ㅐ마v3 과정을 ㅐ마v3 기록하면서도 ㅐ마v3 도시의 ㅐ마v3 지속가능한 ㅐ마v3 발전의 ㅐ마v3 가능성을 ㅐ마v3 위한 ㅐ마v3 모색을 ㅐ마v3 끊임없이 ㅐ마v3 ㅐ마v3 나간다. ㅐ마v3 이러한 ㅐ마v3 행위 ㅐ마v3 가운데에는 ㅐ마v3 자기반성과 ㅐ마v3 유토피아에 ㅐ마v3 대한 ㅐ마v3 기대가 ㅐ마v3 뒤섞인 ㅐ마v3 복잡한 ㅐ마v3 감정들이 ㅐ마v3 존재하고 ㅐ마v3 이는 ㅐ마v3 도시재생에 ㅐ마v3 대한 ㅐ마v3 논제와도 ㅐ마v3 상통한다. ㅐ마v3 그리고 ㅐ마v3 여기서 ㅐ마v3 우리가 ㅐ마v3 주목해야하는 ㅐ마v3 점은 ㅐ마v3 개개인 ㅐ마v3 삶의 ㅐ마v3 이야기들이다. ㅐ마v3 거대한 ㅐ마v3 도시 ㅐ마v3 공간에 ㅐ마v3 침몰당하지 ㅐ마v3 않고 ㅐ마v3 발전적으로 ㅐ마v3 변화하기 ㅐ마v3 위해서는 ㅐ마v3 개개인의 ㅐ마v3 의식을 ㅐ마v3 도시역사로 ㅐ마v3 연결하는 ㅐ마v3 작업이 ㅐ마v3 필요하고 ㅐ마v3 여기서 ㅐ마v3 구성원을 ㅐ마v3 위한 ㅐ마v3 도시계획이 ㅐ마v3 만들어진다. ㅐ마v3 따라서 ㅐ마v3 이번 ㅐ마v3 전시에서는 ㅐ마v3 도시 ㅐ마v3 공간에 ㅐ마v3 대한 ㅐ마v3 개인의 ㅐ마v3 기억이 ㅐ마v3 집단의 ㅐ마v3 역사가 ㅐ마v3 되는 ㅐ마v3 과정들을 ㅐ마v3 미술작품을 ㅐ마v3 통해 ㅐ마v3 살펴보고 ㅐ마v3 ㅐ마v3 일련의 ㅐ마v3 기록 ㅐ마v3 속에서 ㅐ마v3 지역민이 ㅐ마v3 주축이 ㅐ마v3 되는 ㅐ마v3 도시재생의 ㅐ마v3 가능성을 ㅐ마v3 생각하고자 ㅐ마v3 한다. 

출처: ㅐ마v3 경북대학교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모래섬, 히ㅓb걷 비행장, l바v자 빌딩숲 l바v자 여의도

May 21, 2021 ~ Sept. 26, 2021

오노프 ONOOOFF

Sept. 15, 2021 ~ Feb. 20, 2022

BMA 2마as 소장품보고 COLLECTION REPORT

Sept. 15, 2021 ~ Feb. 20,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