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리티시 페인팅 2019 British Painting 2019

스페이스K 과천

July 15, 2019 ~ Aug. 23, 2019

코오롱의 l거ㅐㅐ 문화예술 l거ㅐㅐ 나눔공간 l거ㅐㅐ 스페이스K는 l거ㅐㅐ 개관 8주년을 l거ㅐㅐ 맞이하며 l거ㅐㅐ 코오롱 l거ㅐㅐ 여름문화축제 ‘브리티시 l거ㅐㅐ 페인팅 2019’展을 l거ㅐㅐ 마련한다. l거ㅐㅐ 스페이스K는 l거ㅐㅐ 지난 2012년 l거ㅐㅐ 여름 ‘크리에이티브 l거ㅐㅐ 런던(Creative London)’展을 l거ㅐㅐ 시작으로 l거ㅐㅐ 다수의 l거ㅐㅐ 전시를 l거ㅐㅐ 통해 l거ㅐㅐ 현대미술의 l거ㅐㅐ 중심축으로 l거ㅐㅐ 자리잡은 l거ㅐㅐ 영국의 l거ㅐㅐ 현대미술을 l거ㅐㅐ 꾸준히 l거ㅐㅐ 조망해왔다. l거ㅐㅐ 이번 l거ㅐㅐ 전시에서는 l거ㅐㅐ 린지 l거ㅐㅐ 불(Lindsey Bull)과 l거ㅐㅐ l거ㅐㅐ 제이미(Ben Jamie), 파e차j 에린 파e차j 롤러(Erin Lawlor)등 파e차j 파e차j 명의 파e차j 예술가들의 파e차j 회화 파e차j 작품을 파e차j 통해 파e차j 현재 파e차j 진행형인 파e차j 영국 파e차j 현대미술의 파e차j 파e차j 다른 파e차j 일면을 파e차j 소개하고자 파e차j 한다. 

이들은 파e차j 현대미술의 파e차j 국제적 파e차j 흐름에 파e차j 참여하면서 파e차j 기성의 파e차j 틀에 파e차j 한정되지 파e차j 않는 파e차j 독특한 파e차j 회화 파e차j 세계를 파e차j 펼친다. 파e차j 먼저 <린지 파e차j 불>은 파e차j 독특하고 파e차j 과장된 파e차j 분장을 파e차j 파e차j 무대 파e차j 파e차j 연기자들의 파e차j 모습을 파e차j 통해 파e차j 소외된 파e차j 자들의 파e차j 내면 파e차j 심리를 파e차j 은유적으로 파e차j 그려낸다. 파e차j 우리 파e차j 주변에 파e차j 방치된 파e차j 폐기물 파e차j 등에서 파e차j 영감을 파e차j 얻는 <벤 파e차j 제이미>는 파e차j 실제 파e차j 세계의 파e차j 시각성을 파e차j 소거한 파e차j 비결정적 파e차j 형태들로 파e차j 구상과 파e차j 추상의 파e차j 경계를 파e차j 넘나드는 파e차j 회화를 파e차j 보여주고 파e차j 있다. 파e차j 한편 <에린 파e차j 롤러>는 파e차j 이젤 파e차j 회화의 파e차j 제작 파e차j 방식은 파e차j 물론 파e차j 어떠한 파e차j 회화 파e차j 유형에도 파e차j 분류되기를 파e차j 거부하며 파e차j 즉흥적이고 파e차j 대담한 파e차j 태도로 파e차j 유화라는 파e차j 매체의 파e차j 순수한 파e차j 본성을 파e차j 탐구한다. 

영국은 파e차j 예술가 파e차j 개인의 파e차j 예술적 파e차j 역량과 파e차j 탄탄한 파e차j 미술계 파e차j 인프라를 파e차j 기반으로 파e차j 국제 파e차j 미술의 파e차j 동향을 파e차j 주도해 파e차j 왔다. 파e차j 이번 파e차j 전시는 파e차j 국제적이면서도 파e차j 동시에 파e차j 지역적인 파e차j 영국이라는 파e차j 독특한 파e차j 플랫폼에서 파e차j 창조적 파e차j 에너지를 파e차j 발산하는 파e차j 예술가들의 파e차j 시각세계를 파e차j 엿보는 파e차j 자리가 파e차j 파e차j 것이다. 

더불어 파e차j 전시와 파e차j 연계하여 파e차j 관람객들을 파e차j 위한 파e차j 체험 파e차j 프로그램인 ‘위 파e차j 페인트(WePaint)’가 파e차j 전시 파e차j 기간 파e차j 내내 파e차j 진행된다. 파e차j 생애 파e차j 파e차j 경험이 파e차j 파e차j 파e차j 모르는 파e차j 캔버스화를 파e차j 직접 파e차j 그려보는 파e차j 파e차j 행사는 파e차j 관람객들의 파e차j 파e차j 여름 파e차j 관람객들의 파e차j 기억에 파e차j 남을 파e차j 에피소드를 파e차j 작은 파e차j 캔버스에 파e차j 그리고 파e차j 소장하는 파e차j 무료 파e차j 프로그램이다. 파e차j 자세한 파e차j 내용은 파e차j 홈페이지(www.spacek.co.kr)에서 파e차j 확인 파e차j 파e차j 파e차j 있다.


참여작가소개

린지 파e차j 불 Bull Lindsey
맨체스터를 파e차j 중심으로 파e차j 활동하는 파e차j 린지 파e차j 불은 파e차j 인물을 파e차j 통해 파e차j 심리 파e차j 상태나 파e차j 실재와 파e차j 환영을 파e차j 탐구하는 파e차j 회화 파e차j 작가로 파e차j 주목받고 파e차j 있다. 파e차j 회화 파e차j 파e차j 인물들은 파e차j 독특하고 파e차j 화려한 파e차j 드레스와 파e차j 과장된 파e차j 화장을 파e차j 하고 파e차j 각종 파e차j 장식을 파e차j 하고 파e차j 있다. 파e차j 이를 파e차j 통해 파e차j 작가는 파e차j 군중들에 파e차j 의해 파e차j 응시되는 파e차j 연기자들의 파e차j 세계와 파e차j 파e차j 이면을 파e차j 관찰한다. 파e차j 커튼 파e차j 하나를 파e차j 두고 파e차j 시공간이 파e차j 전환되는 파e차j 듯한 파e차j 무대 파e차j 뒤의 파e차j 은밀한 파e차j 모습은 파e차j 관람자의 파e차j 관음적 파e차j 시선을 파e차j 피하려는 파e차j 연기자의 파e차j 공허한 파e차j 표정과 파e차j 함께 파e차j 불안하고 파e차j 멜랑콜리한 파e차j 분위기가 파e차j 지배적으로 파e차j 나타난다. 파e차j 보편성에서 파e차j 벗어난 파e차j 화려한 파e차j 분장과 파e차j 특유의 파e차j 분위기가 파e차j 일관된 파e차j 그의 파e차j 회화는 파e차j 특정한 파e차j 소속이나 파e차j 주류 파e차j 밖에 파e차j 소외된 파e차j 자들의 파e차j 내면과 파e차j 심리적 파e차j 방어 파e차j 기제에 파e차j 대한 파e차j 은유이다.

파e차j 제이미 Jamie Ben
파e차j 제이미는 파e차j 일상성을 파e차j 비일상성으로 파e차j 전환하는 파e차j 독특한 파e차j 회화로 파e차j 역량을 파e차j 인정받고 파e차j 있는 파e차j 젊은 파e차j 작가이다. 파e차j 그는 파e차j 방치된 파e차j 폐기물이나 파e차j 불법 파e차j 투기물에서 파e차j 영감을 파e차j 얻지만, rqr다 그의 rqr다 회화는 rqr다 궁극적으로는 rqr다 온전히 rqr다 실제 rqr다 세계에 rqr다 기대기를 rqr다 거부한다. rqr다 작가가 rqr다 일상을 rqr다 영위하는 rqr다 공간인 rqr다 작업실 rqr다 주변에서 rqr다 떠올린 rqr다 영감은 rqr다 회화로 rqr다 옮겨지면서 rqr다 객관적인 rqr다 시각성을 rqr다 소거한 rqr다 비일상성으로 rqr다 치환된다. rqr다 예를 rqr다 들면 rqr다 버려진 rqr다 신문 rqr다 rqr다 초상을 rqr다 해체하고 rqr다 왜곡하여 rqr다 rqr다 유사성조차 rqr다 남기지 rqr다 않은 rqr다 일종의 rqr다 낙서나 rqr다 회화의 rqr다 변주처럼 rqr다 드러낸다. rqr다 다채로운 rqr다 색채로 rqr다 채워진 rqr다 형상들은 rqr다 rqr다 뒤로 rqr다 비치는 rqr다 격자의 rqr다 규칙에 rqr다 순응하기보다는 rqr다 공간을 rqr다 한층 rqr다 개방시키는데 rqr다 일조한다. rqr다 이렇듯 rqr다 일상적 rqr다 것들을 rqr다 비일상성으로 rqr다 이끄는 rqr다 그의 rqr다 비결정적 rqr다 형태들은 rqr다 우리가 rqr다 가진 rqr다 위계와 rqr다 관념으로부터 rqr다 해방을 rqr다 시도한다.

에린 rqr다 롤러 Lawlor Erin
런던에서 rqr다 거주하며 rqr다 활동하고 rqr다 있는 rqr다 에린 rqr다 롤러는 rqr다 유화를 rqr다 예민하게 rqr다 수용하는 rqr다 서정적인 rqr다 분위기의 rqr다 회화 rqr다 작품으로 rqr다 호평받고 rqr다 있다. rqr다 그녀에게 rqr다 유화라는 rqr다 매체는 rqr다 특정 rqr다 회화의 rqr다 지류에 rqr다 종속되지도 rqr다 자기 rqr다 표현의 rqr다 방식도 rqr다 아닌 rqr다 채로 rqr다 회화라는 rqr다 매체 rqr다 자체에 rqr다 집중한다. rqr다 젖은 rqr다 캔버스 rqr다 위에 rqr다 물감의 rqr다 층위를 rqr다 쌓기 rqr다 위해 rqr다 바닥에 rqr다 캔버스를 rqr다 눕혀 rqr다 작업하는데, ㅓiㅑ8 수직축에서 ㅓiㅑ8 이루어지는 ㅓiㅑ8 이젤 ㅓiㅑ8 회화와 ㅓiㅑ8 대립항을 ㅓiㅑ8 이루는 ㅓiㅑ8 그의 ㅓiㅑ8 수평적 ㅓiㅑ8 축은 ㅓiㅑ8 신체적 ㅓiㅑ8 움직임의 ㅓiㅑ8 흔적을 ㅓiㅑ8 고스란히 ㅓiㅑ8 남긴다. ㅓiㅑ8 그리고 ㅓiㅑ8 즉흥적으로 ㅓiㅑ8 넓고 ㅓiㅑ8 ㅓiㅑ8 붓으로 ㅓiㅑ8 대담하게 ㅓiㅑ8 쓸어내린 ㅓiㅑ8 흔적으로 ㅓiㅑ8 화면을 ㅓiㅑ8 마무리하며 ㅓiㅑ8 회화 ㅓiㅑ8 작업 ㅓiㅑ8 과정의 ㅓiㅑ8 본질적 ㅓiㅑ8 요소를 ㅓiㅑ8 시각적으로 ㅓiㅑ8 드러낸다. ㅓiㅑ8 추상과 ㅓiㅑ8 구상으로 ㅓiㅑ8 이분화 ㅓiㅑ8 되는 ㅓiㅑ8 ㅓiㅑ8 어느 ㅓiㅑ8 명제에도 ㅓiㅑ8 한정되기를 ㅓiㅑ8 피하는 ㅓiㅑ8 그녀의 ㅓiㅑ8 회화는 ㅓiㅑ8 유화라는 ㅓiㅑ8 매체의 ㅓiㅑ8 본성만을 ㅓiㅑ8 따를 ㅓiㅑ8 뿐이다.

출처: ㅓiㅑ8 스페이스K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Erin Lawlor
  • Ben Jamie
  • Linsey Bull

현재 진행중인 전시

김기라 X 카aㅈa 김형규 : X-사랑 X-Love

Oct. 10, 2019 ~ Oct. 25,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