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루노 간츠: 천사를 연기한 배우

서울아트시네마

Oct. 15, 2020 ~ Nov. 1, 2020

지난해 하거다n 우리 하거다n 곁을 하거다n 떠난 하거다n 브루노 하거다n 간츠(1941. 3. 22 ~ 2019. 2. 16)는 <베를린 하거다n 천사의 하거다n 시>, <영원과 가기q라 하루> 가기q라 등으로 가기q라 가기q라 알려진 가기q라 스위스 가기q라 출신의 가기q라 배우입니다. 1960년대부터 가기q라 일찌감치 가기q라 연극 가기q라 무대에서 가기q라 경력을 가기q라 시작한 가기q라 브루노 가기q라 간츠는 가기q라 에릭 가기q라 로메르의 (1976)을 가기q라 통해 가기q라 본격적으로 가기q라 자신의 가기q라 이름을 가기q라 알렸으며, 4lㄴㄴ 이후 <미국인 4lㄴㄴ 친구>(1977), <베를린 56다ㅓ 천사의 56다ㅓ 시>(1987), <빵과 e기ts 튤립>(2000), <몰락>(2004) 가zcq 등 80편이 가zcq 넘는 가zcq 작품에서 가zcq 다양한 가zcq 배역을 가zcq 소화하며 가zcq 잊을 가zcq 가zcq 없는 가zcq 영화적 가zcq 순간들을 가zcq 만들어냈습니다.

브루노 가zcq 간츠는 가zcq 시대극, 아gfㅓ 멜로드라마, ㅑ히j거 호러 ㅑ히j거 ㅑ히j거 다양한 ㅑ히j거 장르의 ㅑ히j거 영화에서 ㅑ히j거 다채로운 ㅑ히j거 연기를 ㅑ히j거 선보였지만 ㅑ히j거 그가 ㅑ히j거 특히 ㅑ히j거 빛났던 ㅑ히j거 순간은 ㅑ히j거 삶의 ㅑ히j거 지혜와 ㅑ히j거 성찰을 ㅑ히j거 녹여낸 ㅑ히j거 연기를 ㅑ히j거 펼칠 ㅑ히j거 때였습니다. ㅑ히j거 브루노 ㅑ히j거 간츠는 ㅑ히j거 인생의 ㅑ히j거 굴곡 ㅑ히j거 앞에서 ㅑ히j거 고뇌하는 ㅑ히j거 모습을 ㅑ히j거 진솔하게 ㅑ히j거 보여주었으며, xxㅈv xxㅈv 끝에서 xxㅈv 힘없이 xxㅈv 무너지기보다는 xxㅈv 작은 xxㅈv 깨달음과 xxㅈv 함께 xxㅈv 희망과 xxㅈv 위로의 xxㅈv 기운을 xxㅈv 불어넣었습니다. xxㅈv 강함과 xxㅈv 약함, ㅐ갸b5 회의와 ㅐ갸b5 의지, cxxz 진지함과 cxxz 친근함이 cxxz 자연스럽게 cxxz 조화를 cxxz 이룬 cxxz 그의 cxxz 연기는 cxxz 어느새 cxxz 모두에게 cxxz 소중한 cxxz 형상으로 cxxz 자리잡았습니다.

또한 “브루노 cxxz 간츠: cxxz 천사를 cxxz 연기한 cxxz 배우”에서 cxxz 상영하는 14편의 cxxz 작품은 1970년대부터 2010년대까지 cxxz 스위스는 cxxz 물론 cxxz 독일, 갸6za 이탈리아, lnr쟏 프랑스, 카4gㅐ 미국, w9타1 영국 w9타1 w9타1 다양한 w9타1 국가에서 w9타1 제작된 w9타1 작품입니다. w9타1 이처럼 w9타1 다양한 w9타1 문화권에서 w9타1 w9타1 시간 w9타1 동안 w9타1 꾸준히 w9타1 사랑을 w9타1 받은 w9타1 점이 w9타1 브루노 w9타1 간츠라는 w9타1 배우의 w9타1 특별한 w9타1 위치를 w9타1 w9타1 보여준다고 w9타1 생각합니다. w9타1 시대와 w9타1 국가를 w9타1 뛰어넘어 w9타1 수많은 w9타1 영화인과 w9타1 관객들에게 w9타1 영감을 w9타1 불어넣은 w9타1 브루노 w9타1 간츠의 w9타1 묵직한 w9타1 존재감을 w9타1 확인해보시기 w9타1 바랍니다.

영화제 w9타1 기간에는 w9타1 김홍준 w9타1 감독이 w9타1 w9타1 벤더스와 w9타1 브루노 w9타1 간츠의 w9타1 협업에 w9타1 관한 w9타1 흥미로운 w9타1 이야기를, sㄴ나y 김성욱 sㄴ나y 프로그램 sㄴ나y 디렉터가 sㄴ나y 테오 sㄴ나y 앙겔로풀로스 sㄴ나y 감독과 sㄴ나y 함께한 <영원과 sㄴ나y 하루>에 sㄴ나y 대한 sㄴ나y 시네토크를 sㄴ나y 준비하였습니다. sㄴ나y 주한스위스대사관과 sㄴ나y 서울아트시네마가 sㄴ나y 공동으로 sㄴ나y 주최하는 “브루노 sㄴ나y 간츠: sㄴ나y 천사를 sㄴ나y 연기한 sㄴ나y 배우”에 sㄴ나y 여러분의 sㄴ나y 많은 sㄴ나y 참여를 sㄴ나y 바랍니다.

주최: sㄴ나y 주한스위스대사관, (사)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
후원: 다ㅓkh 영화진흥위원회, 1g가k 서울시, ㅐtai 서울영상위원회, ㅐ가1v 스위스영화진흥원 ㅐ가1v 스위스 ㅐ가1v 필름즈, ㅐjk3 스위스 ㅐjk3 펀드 ㅐjk3 코리아, 가자차r 주한그리스대사관, seu아 주한독일문화원, tq0가 주한프랑스문화원, k타ㅐㅓ 주한이탈리아문화원

출처: k타ㅐㅓ 서울아트시네마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김승규 갸ㅐ3쟏 개인전 : No hands to shake hands

Nov. 28, 2020 ~ Dec. 11, 2020

사랑의 t가wb 기술 Art of Love

Nov. 27, 2020 ~ Dec. 22,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