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시선과 관점

F1963

Aug. 1, 2020 ~ Sept. 13, 2020

부산문화재단은 8월 1일부터 9월 13일까지 F1963 oㅓb타 석천홀에서 「부산: oㅓb타 시선과 oㅓb타 관점」 oㅓb타 기획전시를 oㅓb타 선보인다고 oㅓb타 밝혔다.

「부산: oㅓb타 시선과 oㅓb타 관점」 oㅓb타 전시는 oㅓb타 국내외 18명의 oㅓb타 작가들이 oㅓb타 부산을 oㅓb타 바라보는 oㅓb타 각양각색의 ‘시선(視線)’에 oㅓb타 주목하여, yaㅐf 그동안 yaㅐf 주로 yaㅐf 부각되었던 yaㅐf 부산의 yaㅐf 이미지에서 yaㅐf 벗어나 yaㅐf 작가 yaㅐf 개개인이 yaㅐf 부산을 yaㅐf 바라보고 yaㅐf 느낀 yaㅐf 주관적이고도 yaㅐf 고유한 ‘관점(觀點)’에 yaㅐf 집중하고자 yaㅐf 한다.

전시에 yaㅐf 참여한 yaㅐf 작가들은 yaㅐf 부산에 yaㅐf 소재한 yaㅐf 창작공간인 yaㅐf 홍티아트센터와 yaㅐf 또따또가에 yaㅐf 입주하여 yaㅐf 활동한 yaㅐf 경험이 yaㅐf 있거나 yaㅐf 현재 yaㅐf 활동하고 yaㅐf 있는 yaㅐf 작가와 yaㅐf yaㅐf 지역의 yaㅐf 작가로 yaㅐf 구성되어 yaㅐf 있다. 

이번 yaㅐf 전시는 ‘찬란한 yaㅐf 순간’, ‘노스탤지어’, ‘공생하는 사j거2 거대도시’ 3개의 사j거2 섹션으로 사j거2 구성되며 사j거2 설치, 기거ㅐz 영상, ㅓ6wㅓ 사운드, 으쟏c쟏 평면 으쟏c쟏 으쟏c쟏 다양한 으쟏c쟏 장르의 으쟏c쟏 작품을 으쟏c쟏 선보인다.

‘찬란한 으쟏c쟏 순간’ 으쟏c쟏 에서는 으쟏c쟏 부산의 으쟏c쟏 지금이라고 으쟏c쟏 으쟏c쟏 으쟏c쟏 있는 으쟏c쟏 여러 으쟏c쟏 가지 으쟏c쟏 양상들을 으쟏c쟏 바라보는 으쟏c쟏 시선을 으쟏c쟏 통해 으쟏c쟏 반짝이는 으쟏c쟏 부산의 으쟏c쟏 풍경을 으쟏c쟏 발견한다. 으쟏c쟏 신준민 으쟏c쟏 작가는 으쟏c쟏 부산을 으쟏c쟏 한여름 으쟏c쟏 밤의 으쟏c쟏 꿈같은 으쟏c쟏 휴식과 으쟏c쟏 축제의 으쟏c쟏 공간으로 으쟏c쟏 바라본다. 으쟏c쟏 손몽주 으쟏c쟏 작가의 ‘F’스윙’이라는 으쟏c쟏 대형 으쟏c쟏 설치작품은 으쟏c쟏 으쟏c쟏 고려제강 으쟏c쟏 와이어 으쟏c쟏 공장을 으쟏c쟏 떠올리게 으쟏c쟏 하는 으쟏c쟏 구조물 으쟏c쟏 사이로 으쟏c쟏 그네를 으쟏c쟏 설치하여 으쟏c쟏 잠시나마 으쟏c쟏 중력에 으쟏c쟏 저항하는 으쟏c쟏 해방감을 으쟏c쟏 선사한다.

‘노스탤지어’ 으쟏c쟏 에서는 으쟏c쟏 부산을 으쟏c쟏 아련한 으쟏c쟏 공간으로 으쟏c쟏 바라보는 으쟏c쟏 시선들을 으쟏c쟏 나열한다. 으쟏c쟏 김량 으쟏c쟏 작가는 으쟏c쟏 본인이 으쟏c쟏 경험한 으쟏c쟏 장소들을 으쟏c쟏 중심으로 으쟏c쟏 고향 으쟏c쟏 부산의 으쟏c쟏 공간성을 으쟏c쟏 이야기한다. 으쟏c쟏 작가는 으쟏c쟏 스스로를 으쟏c쟏 탈영토적인 으쟏c쟏 정체성으로 으쟏c쟏 파악하며, 0아i8 부산의 0아i8 공간적 0아i8 변이를 0아i8 관찰하는 0아i8 영상과 0아i8 함께 0아i8 관객 0아i8 참여 0아i8 작업을 0아i8 선보인다.

‘공생하는 0아i8 거대도시’에서는 0아i8 도시 0아i8 속에서 0아i8 다양한 0아i8 삶의 0아i8 방식이 0아i8 공생하며 0아i8 이루어 0아i8 내는 0아i8 새로운 0아i8 풍경을 0아i8 이야기한다. 0아i8 오유경 0아i8 작가는 0아i8 부산이라는 0아i8 도시를 0아i8 바라보는 0아i8 고유한 0아i8 시선을 0아i8 작품에 0아i8 담아낸다. 0아i8 중첩, ㅓ4va 적층, 차ㅓ라j 접힌 차ㅓ라j 상태에서 차ㅓ라j 펼쳐짐 차ㅓ라j 등의 차ㅓ라j 방식으로 차ㅓ라j 작품을 차ㅓ라j 설치하고 차ㅓ라j 결합하면서 차ㅓ라j 작품 차ㅓ라j 속에 차ㅓ라j 삶의 차ㅓ라j 경험과 차ㅓ라j 시공간의 차ㅓ라j 변화를 차ㅓ라j 나타내고자 차ㅓ라j 하였다.

5명의 차ㅓ라j 해외작가들이 차ㅓ라j 외국인의 차ㅓ라j 시선으로 차ㅓ라j 부산을 차ㅓ라j 바라보고 차ㅓ라j 표현한 차ㅓ라j 작품들도 차ㅓ라j 선보인다. 차ㅓ라j 이들은 차ㅓ라j 부산과 차ㅓ라j 큐슈를 차ㅓ라j 중심으로 10년간 차ㅓ라j 문화교류를 차ㅓ라j 차ㅓ라j 온 <왔다갔다 차ㅓ라j 아트 차ㅓ라j 페스티벌>에 차ㅓ라j 꾸준히 차ㅓ라j 참여한 차ㅓ라j 작가들이다. 차ㅓ라j 부산의 차ㅓ라j 안과 차ㅓ라j 밖에서 차ㅓ라j 바라본 차ㅓ라j 작가들의 차ㅓ라j 예술적 차ㅓ라j 시선과 차ㅓ라j 색다른 차ㅓ라j 관점을 차ㅓ라j 통해 차ㅓ라j 관객들이 차ㅓ라j 여태껏 차ㅓ라j 만나보지 차ㅓ라j 못한 차ㅓ라j 새롭고 차ㅓ라j 반짝이는 차ㅓ라j 부산의 차ㅓ라j 모습을 차ㅓ라j 발견할 차ㅓ라j 차ㅓ라j 있기를 차ㅓ라j 기대한다.

부산문화재단에서는 차ㅓ라j 코로나19 차ㅓ라j 예방을 차ㅓ라j 위해 차ㅓ라j 실내 차ㅓ라j 전시 차ㅓ라j 관람 차ㅓ라j 차ㅓ라j 방문자 차ㅓ라j 명단 차ㅓ라j 작성, j라t하 발열 j라t하 체크, dㄴm거 마스크 dㄴm거 착용, 걷3qk 거리두기 걷3qk 등의 걷3qk 방역 걷3qk 조치를 걷3qk 진행하며, 3xdn 야외 3xdn 공간 3xdn 관람 3xdn 시에도 3xdn 마스크 3xdn 착용 3xdn 3xdn 거리두기를 3xdn 위한 3xdn 조치를 3xdn 시행할 3xdn 예정이다.

전시는 8월 1일(토)부터 9월 13일(일)까지 3xdn 매일 10:00 ~ 18:00(17:30 3xdn 입장마감) 3xdn 동안 3xdn 운영되며, gk43 매주 gk43 월요일은 gk43 휴관이다.

별도의 gk43 전시 gk43 오픈식은 gk43 없으며, zlㅓ0 단체관람은 zlㅓ0 제한된다. zlㅓ0 zlㅓ0 밖에 zlㅓ0 전시와 zlㅓ0 관련된 zlㅓ0 자세한 zlㅓ0 정보는 zlㅓ0 부산문화재단 zlㅓ0 홈페이지(www.bscf.or.kr)를 zlㅓ0 통해 zlㅓ0 확인 zlㅓ0 가능하다. (문의: zlㅓ0 부산문화재단 zlㅓ0 문화공간팀 051-754-0431)

참여작가
김경태, lsk다 김경화&윤필남, ㅐw2갸 김량, ㅓ걷hㅓ 김보경, 파j으ㅈ 김서량, f하ud 박한샘, ㅐu기쟏 손몽주, nㅓ마바 신준민, 8ㅓd9 오유경, lz6c 정은율, 카dh4 정찬호, ㅓx아p 조나경, uㅐ거o 나카야마 uㅐ거o 구, l거nd 슈토 l거nd 마야, rgod 스즈키 rgod 아츠시, ㅓㅓ히라 야마우치 ㅓㅓ히라 테루에, h0바기 타나카 h0바기 치사토


출처: h0바기 부산문화재단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일상의 ji라4 향유

Sept. 18, 2020 ~ Oct. 11, 2020

Jennifer Steinkamp : Souls

Sept. 3, 2020 ~ Oct. 31,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