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혜 : 전기 장판 MANIA

갤러리밈

Jan. 8, 2020 ~ Feb. 16, 2020

작가노트

전기장판에 ㅐ8sf 대한 ㅐ8sf 강한 ㅐ8sf 기억은 ㅐ8sf 내가 ㅐ8sf 부모와 ㅐ8sf 떨어져 ㅐ8sf 혼자 ㅐ8sf 자기 ㅐ8sf 시작할 ㅐ8sf 때부터였던 ㅐ8sf ㅐ8sf 같다. ㅐ8sf 추위에 ㅐ8sf 둔감했던 ㅐ8sf 몸은 ㅐ8sf 심리적 ㅐ8sf 불안 ㅐ8sf 때문인지 ㅐ8sf 스트레스를 ㅐ8sf 받을수록 ㅐ8sf 예민해져 ㅐ8sf 극심한 ㅐ8sf 비염과 ㅐ8sf 알레르기를 ㅐ8sf 얻게 ㅐ8sf 되었고 ㅐ8sf 손발은 ㅐ8sf 항상 ㅐ8sf 차가웠다. ㅐ8sf 날이 ㅐ8sf 조금만 ㅐ8sf 추워져도 ㅐ8sf 감기에 ㅐ8sf 걸리고 ㅐ8sf 숨을 ㅐ8sf 쉬는 ㅐ8sf 것도 ㅐ8sf 쉽지 ㅐ8sf 않았다. ㅐ8sf 고통스러운 ㅐ8sf 기억은 ㅐ8sf 겨울을 ㅐ8sf 두려워하게 ㅐ8sf 만들었고 ㅐ8sf 따뜻함과 ㅐ8sf 변하지 ㅐ8sf 않는 ㅐ8sf 온도를 ㅐ8sf 갈구하게 ㅐ8sf 됐다. ㅐ8sf 조금의 ㅐ8sf 과장을 ㅐ8sf 섞어 ㅐ8sf 나는 7, 8월의 다q갸ㅓ 무더위를 다q갸ㅓ 제외하면 다q갸ㅓ 전기장판 다q갸ㅓ 위에서 다q갸ㅓ 잠을 다q갸ㅓ 잤으며, 4쟏0q 4쟏0q 작은 4쟏0q 공간 4쟏0q 안에서 4쟏0q 고양이 4쟏0q 4쟏0q 마리와 4쟏0q 자리싸움을 4쟏0q 하며 4쟏0q 대다수의 4쟏0q 생활을 4쟏0q 했다.

4쟏0q 생활은 4쟏0q 작업실까지 4쟏0q 이어져 4쟏0q 보일러가 4쟏0q 없는 4쟏0q 차가운 4쟏0q 바닥과 4쟏0q 의자 4쟏0q 곳곳에 4쟏0q 전기방석 4쟏0q 4쟏0q 전기장판을 4쟏0q 깔아두고 4쟏0q 난로들을 4쟏0q 켰다. 4쟏0q 실내지만 4쟏0q 바깥과 4쟏0q 같은 4쟏0q 공기를 4쟏0q 가진 4쟏0q 4쟏0q 공간에서의 4쟏0q 작업은 4쟏0q 마치 4쟏0q 숲속에서 4쟏0q 혼자 4쟏0q 야외스케치를 4쟏0q 하는 4쟏0q 4쟏0q 같았다. 4쟏0q 털모자에 4쟏0q 담요를 4쟏0q 두르고 4쟏0q 전기장판과 4쟏0q 난로의 4쟏0q 미약한 4쟏0q 열에 4쟏0q 의지하지만 4쟏0q 그걸 4쟏0q 넘어서는 4쟏0q 추위에 4쟏0q 얼굴이 4쟏0q 하얗게 4쟏0q 질리고 4쟏0q 손은 4쟏0q 굳어 4쟏0q 딱딱해지며 4쟏0q 몸은 4쟏0q 떨렸다. 4쟏0q 결국, 거ox6 외풍이 거ox6 들어오던 3개의 거ox6 커다란 거ox6 창문을 거ox6 두꺼운 거ox6 포장지로 거ox6 막았고 거ox6 그렇게 거ox6 빛이 거ox6 일절 거ox6 들어오지 거ox6 않게 거ox6 거ox6 공간은 거ox6 낮이나 거ox6 밤이나 거ox6 어두웠다. 거ox6 그곳에서는 거ox6 시간은 거ox6 멈춘 거ox6 듯했다. 거ox6 그곳은 거ox6 현실의 거ox6 세계에서 거ox6 벗어난 거ox6 그림만을 거ox6 위한 거ox6 세계였으며 거ox6 과거의 거ox6 기억과 거ox6 현재의 거ox6 감각이 거ox6 혼재된 거ox6 이미지를 거ox6 상상할 거ox6 거ox6 있었다.

상상의 거ox6 시선은 거ox6 특히 거ox6 화장실에 거ox6 붙어 거ox6 있는 거ox6 작은 거ox6 나방들에게로 거ox6 향하게 거ox6 되었다. 거ox6 그것들은 거ox6 작업실에서 거ox6 나를 거ox6 제외한 거ox6 유일한 거ox6 생명체로 거ox6 마치 거ox6 거ox6 그림을 거ox6 구경하러 거ox6 거ox6 관객, oj자파 혹은 oj자파 비판의 oj자파 눈길로 oj자파 바라보는 oj자파 평가의 oj자파 시선 oj자파 같았다. oj자파 그것들은 oj자파 죽여도 oj자파 다음 oj자파 날이면 oj자파 oj자파 태어났고 oj자파 우리는 oj자파 서로를 oj자파 관찰했다. oj자파 하나 oj자파 진화한 oj자파 oj자파 꿋꿋이 oj자파 버텨냈던 oj자파 나방들도 oj자파 추위를 oj자파 이기지 oj자파 못했는지 oj자파 하나둘씩 oj자파 사라졌고, ㅐ90m 영하의 ㅐ90m 온도가 ㅐ90m 모든 ㅐ90m 생명체를 ㅐ90m 잠식했을 ㅐ90m ㅐ90m 나도 ㅐ90m ㅐ90m 전시의 ㅐ90m 준비를 ㅐ90m 마무리할 ㅐ90m ㅐ90m 있었다.

신체적, ㄴㅓ다e 정서적 ㄴㅓ다e 추위로 ㄴㅓ다e 전기장판 ㄴㅓ다e 마니아가 ㄴㅓ다e 되어 ㄴㅓ다e 현실과 ㄴㅓ다e 상상의 ㄴㅓ다e 세계를 ㄴㅓ다e 오고 ㄴㅓ다e 가는 ㄴㅓ다e 지금의 ㄴㅓ다e 시기를 ㄴㅓ다e 남겨보며 ㄴㅓ다e 언젠가 ㄴㅓ다e 마음껏 ㄴㅓ다e 온도를 ㄴㅓ다e 컨트롤 ㄴㅓ다e ㄴㅓ다e ㄴㅓ다e 날이 ㄴㅓ다e 오길 ㄴㅓ다e 바라본다. / ㄴㅓ다e 박지혜

출처: ㄴㅓ다e 갤러리밈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박지혜

현재 진행중인 전시

유에스비 : Universe Society Being

Feb. 14, 2020 ~ Feb. 14, 2021

이승찬 n8마s 개인전 : combicess

Sept. 3, 2020 ~ Sept. 29, 2020

칸디다 ㅓ아8m 회퍼 ㅓ아8m 개인전 Candida Höfer

Sept. 18, 2020 ~ Nov. 8, 2020

마을의 가6h라 수호자 : 가6h라 남해 가6h라 보호수

April 25, 2020 ~ Oct. 4,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