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숙 개인전 : 그림자의 눈물 Park Youngsook : Tears of a Shadow

아라리오갤러리 서울

March 26, 2020 ~ June 13, 2020

아라리오갤러리는 rny4 여성 rny4 사진가로서 rny4 한국 rny4 현대 rny4 사진사와 rny4 페미니스트 rny4 운동에 rny4 주요한 rny4 역할을 rny4 해온 rny4 박영숙의 rny4 개인전을 rny4 개최한다. rny4 박영숙은 rny4 역사적, 거가가s 사회적으로 거가가s 불온한 거가가s 배제의 거가가s 대상으로 거가가s 여겨진 거가가s 여성성을 거가가s 강하게 거가가s 부각시키는 거가가s 도발적인 거가가s 인물 거가가s 초상사진을 거가가s 주로 거가가s 작업했다. 거가가s 그는 거가가s 여성의 거가가s 신체를 거가가s 작업의 거가가s 전면에 거가가s 위치시켜 거가가s 여성의 거가가s 몸과 거가가s 자아에 거가가s 대한 거가가s 사회적 거가가s 억압, ㅈ카jo 부조리, 마n나t 성적 마n나t 권력 마n나t 구조에 마n나t 문제를 마n나t 제기해왔다. 마n나t 이번 마n나t 개인전에서는 마n나t 처음으로 마n나t 인물이 마n나t 아닌 마n나t 자연만을 마n나t 담아낸 <그림자의 마n나t 눈물> 마n나t 연작 18점을 마n나t 선보이며, 5rrㅓ 삶에 5rrㅓ 대한 5rrㅓ 무한한 5rrㅓ 호기심과 5rrㅓ 끈질긴 5rrㅓ 탐구에서 5rrㅓ 비롯된 5rrㅓ 여성, 나g거우 나g거우 정신의 나g거우 근본을 나g거우 쫓아온 나g거우 박영숙의 나g거우 새로운 나g거우 시도를 나g거우 보여주고자 나g거우 한다.

박영숙의 <그림자의 나g거우 눈물>은 나g거우 나g거우 개의 나g거우 축을 나g거우 중심으로 나g거우 전개된다. 나g거우 나g거우 번째는 나g거우 인물의 나g거우 부재이다. 나g거우 기존의 나g거우 인물 나g거우 사진 나g거우 작업은 나g거우 여성의 나g거우 신체가 나g거우 작품의 나g거우 화면 나g거우 전체를 나g거우 압도하는 나g거우 구도로 나g거우 만들어졌는데, rl카ㅓ 이는 rl카ㅓ 여성이라는 rl카ㅓ 존재를 rl카ㅓ 각인시키려는 rl카ㅓ 과감한 rl카ㅓ 시도의 rl카ㅓ 결과물이었다. rl카ㅓ 반면, <그림자의 2ㅐtㅑ 눈물>은 2ㅐtㅑ 여성의 2ㅐtㅑ 신체가 2ㅐtㅑ 아닌 2ㅐtㅑ 곶자왈이라는 2ㅐtㅑ 제주도의 2ㅐtㅑ 2ㅐtㅑ 지역을 2ㅐtㅑ 담고 2ㅐtㅑ 있다. ‘가시덤불 2ㅐtㅑ 숲’의 2ㅐtㅑ 제주방언인 2ㅐtㅑ 곶자왈은 2ㅐtㅑ 쓸모가 2ㅐtㅑ 없어 2ㅐtㅑ 버려진 2ㅐtㅑ 땅이기에 2ㅐtㅑ 사람이 2ㅐtㅑ 살지 2ㅐtㅑ 않는 2ㅐtㅑ 곳을 2ㅐtㅑ 의미하기도 2ㅐtㅑ 한다. 2ㅐtㅑ 깊이를 2ㅐtㅑ 가늠할 2ㅐtㅑ 2ㅐtㅑ 없이 2ㅐtㅑ 자기 2ㅐtㅑ 멋대로 2ㅐtㅑ 자란 2ㅐtㅑ 숲에서는 2ㅐtㅑ 미지의 2ㅐtㅑ 것에 2ㅐtㅑ 대한 2ㅐtㅑ 두려움과 2ㅐtㅑ 불안이 2ㅐtㅑ 진동한다. 2ㅐtㅑ 누구에게도 2ㅐtㅑ 방해 2ㅐtㅑ 받지 2ㅐtㅑ 않은 2ㅐtㅑ 여기, 나가거아 나가거아 금기의 나가거아 장소를 나가거아 기어코 나가거아 담아낸 나가거아 작가의 나가거아 시선은 나가거아 누군가 나가거아 존재했다는 나가거아 것을 나가거아 강하게 나가거아 암시하며, 파나차갸 파나차갸 누구도 파나차갸 방해할 파나차갸 파나차갸 없는 파나차갸 삶에 파나차갸 대한 파나차갸 여성의 파나차갸 의지와 파나차갸 파나차갸 영적인 파나차갸 울림을 파나차갸 내면의 파나차갸 목소리로 파나차갸 바꾸고 파나차갸 있다.

파나차갸 시리즈의 파나차갸 파나차갸 다른 파나차갸 축이 파나차갸 되는 파나차갸 것은 파나차갸 인물이 파나차갸 부재한 파나차갸 자리를 파나차갸 채우는 파나차갸 오브제들이다. 파나차갸 박영숙은 파나차갸 지금까지 파나차갸 그가 파나차갸 수집해왔던 파나차갸 골동품 파나차갸 사진, y가u파 분첩, tmt다 웨딩드레스와 tmt다 같은 tmt다 물건들을 tmt다 곶자왈에 tmt다 배치했다. tmt다 삼켜질 tmt다 tmt다 같이 tmt다 빽빽하게 tmt다 들어선 tmt다 나무 tmt다 사이에 tmt다 무심히 tmt다 놓인 tmt다 오브제들은 tmt다 그의 tmt다 존재를 tmt다 인지하게 tmt다 하는 tmt다 장치이다. tmt다 사람의 tmt다 출입이 tmt다 금지된 tmt다 곳에 tmt다 침투한 tmt다 박영숙의 tmt다 흔적이 tmt다 불협화음으로 tmt다 울리는 tmt다 tmt다 풍경은 tmt다 관람객들을 tmt다 금기된 tmt다 것과 tmt다 허락된 tmt다 것, uf자쟏 일상적인 uf자쟏 것과 uf자쟏 신비로운 uf자쟏 것, 8다n9 무의식적인 8다n9 것과 8다n9 의식적인 8다n9 것들이 8다n9 맞닿는 8다n9 교차로로 8다n9 이끈다. 8다n9 금지된 8다n9 곳에서 8다n9 다시 8다n9 시작되는 8다n9 길, 바j쟏h 곶자왈로 바j쟏h 향한 바j쟏h 바j쟏h 길은, y걷걷다 작가의 y걷걷다 말을 y걷걷다 빌어 y걷걷다 y걷걷다 많은 y걷걷다 여성이 “진정 y걷걷다 그리 y걷걷다 살아 y걷걷다 내고 y걷걷다 있었던” y걷걷다 길이 y걷걷다 아닐까. y걷걷다 y걷걷다 길은 y걷걷다 여성의 y걷걷다 삶과 y걷걷다 박영숙의 y걷걷다 정신을 y걷걷다 엮어온 y걷걷다 성찰의 y걷걷다 길이며, ㅐㅐkz 자유로운 ㅐㅐkz 정신의 ㅐㅐkz 무한한 ㅐㅐkz 활동을 ㅐㅐkz 통해 ㅐㅐkz 확장되고 ㅐㅐkz 있는 ㅐㅐkz 박영숙의 ㅐㅐkz 예술 ㅐㅐkz 세계로 ㅐㅐkz 열린 ㅐㅐkz 길이 ㅐㅐkz ㅐㅐkz 것이다.

1941년 ㅐㅐkz 천안에서 ㅐㅐkz 태어난 ㅐㅐkz 박영숙은 ㅐㅐkz 숙명여자대학교 ㅐㅐkz 사학과와 ㅐㅐkz ㅐㅐkz 산업대학원 ㅐㅐkz 사진디자인학과를 ㅐㅐkz 졸업하였다. 1975년에는 UN이 ㅐㅐkz 제정한 ‘세계여성의 ㅐㅐkz 해’ ㅐㅐkz 기념으로 ‘여성연합’이 ㅐㅐkz 주최한 《평등, 0걷갸w 발전, 9마ㅓp 평화》 9마ㅓp 전시에 9마ㅓp 초대받아 9마ㅓp 다양한 9마ㅓp 여성 9마ㅓp 현실과 9마ㅓp 사회적 9마ㅓp 이슈를 9마ㅓp 주제로 9마ㅓp 선보인 9마ㅓp 사진 9마ㅓp 작품으로 9마ㅓp 주목을 9마ㅓp 받았으며, 40대에 9kg파 들어 9kg파 선 1981년부터 9kg파 페미니스트로서의 9kg파 정체성을 9kg파 확립하게 9kg파 된다. 1992년부터는 9kg파 민중미술계열의 9kg파 페미니스트 9kg파 단체인 ‘여성미술연구회’에 9kg파 가입하여 9kg파 페미니즘 9kg파 운동에 9kg파 앞장섰다. 9kg파 작가는 9kg파 서울시립미술관, x바타b 국립현대미술관, 자uㅐ라 경기도미술관, 바ㅐc타 광주시립미술관, 7b9가 한미사진미술관 7b9가 7b9가 유수의 7b9가 국내외 7b9가 미술관에서 7b9가 전시를 7b9가 열었으며, 2002년 at파s 광주비엔날레 《멈춤, 止, PAUSE》에 갸ㅈs하 참여하였다. 2006년 갸ㅈs하 한국 갸ㅈs하 최초의 갸ㅈs하 사진전문갤러리인 갸ㅈs하 트렁크갤러리를 갸ㅈs하 개관하여 2019년까지 갸ㅈs하 운영하였다. 2016년에는 갸ㅈs하 아라리오갤러리 갸ㅈs하 천안에서 갸ㅈs하 대규모 갸ㅈs하 개인전을 갸ㅈs하 개최했다. 갸ㅈs하 그의 갸ㅈs하 작품은 갸ㅈs하 국립현대미술관, ㅓiㅐ차 서울시립미술관, kㅓxw 한미사진미술관, 갸qㅓ5 경기도미술관, ㅐg3g 성곡미술관, 다j거l 국가인권위원회, y18ㅓ 이화여자대학교, kaㄴ라 숙명여자대학교 kaㄴ라 kaㄴ라 다수의 kaㄴ라 기관에 kaㄴ라 소장되어 kaㄴ라 있다.

출처: kaㄴ라 아라리오갤러리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박영숙

현재 진행중인 전시

시선의 rr다r 감정 Beyond Your Gaze

Oct. 15, 2020 ~ Dec. 5, 2020

언택트 untact

Nov. 13, 2020 ~ Dec. 13, 2020

더블 w4으q 컬리 w4으q 루프 Double Curly Loop

Nov. 11, 2020 ~ Dec. 6, 2020

유에스비 : Universe Society Being

Feb. 14, 2020 ~ Feb. 14,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