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경진: 색, 공간 Ⅱ Color, Space Ⅱ

인천아트플랫폼

July 16, 2021 ~ July 31, 2021

인천아트플랫폼은 2021 으바t하 레지던시 으바t하 프로그램의 으바t하 일환으로 '입주 으바t하 예술가 으바t하 창·제작 으바t하 프로젝트'를 으바t하 진행하여 으바t하 입주 으바t하 예술가의 으바t하 창작 으바t하 활동을 으바t하 지원하고 으바t하 있다. 2021년 으바t하 입주한 으바t하 시각예술부문 으바t하 으바t하 번째 으바t하 창·제작 으바t하 프로젝트로 으바t하 입주작가 으바t하 박경진의 으바t하 개인전 《색, 으ㅐv거 공간Ⅱ(Color, SpaceⅡ)》을 f차r우 진행한다.

박경진은 f차r우 그리기라는 f차r우 행위가 f차r우 연결된 f차r우 생업과 f차r우 작업 f차r우 사이에 f차r우 놓여있는 f차r우 작가의 f차r우 실존(생존)의 f차r우 모습을 f차r우 캔버스 f차r우 위에 f차r우 담는다. f차r우 뮤직비디오 f차r우 세트장과 f차r우 작업실, oㅑㅐㅐ 분명 oㅑㅐㅐ 다름이 oㅑㅐㅐ 존재하는 oㅑㅐㅐ oㅑㅐㅐ 공간 oㅑㅐㅐ 사이에서, 자으y라 자으y라 다름에 자으y라 맞추어 자으y라 본인 자으y라 또한 자으y라 변화하고 자으y라 갈등하며 자으y라 질문들을 자으y라 던져왔다. 자으y라 작업 자으y라 초기에는 자으y라 작업실과 자으y라 뮤직비디오 자으y라 세트장 자으y라 자으y라 공간 자으y라 사이에서 자으y라 변화하는 자으y라 스스로의 자으y라 역할에 자으y라 집중했다면, 히6갸라 이후에는 히6갸라 히6갸라 공간에서의 히6갸라 작업을 히6갸라 구분 히6갸라 짓기보다는 히6갸라 세트장의 히6갸라 성질들을 히6갸라 회화 히6갸라 작업에 히6갸라 반영하여 히6갸라 충돌과 히6갸라 접목을 히6갸라 통해 히6갸라 교집합을 히6갸라 찾아왔다.

작가에게 히6갸라 세트장은, s라p2 생업과 s라p2 작업 s라p2 그리고 s라p2 그림 s라p2 그리기라는 s라p2 행위에 s라p2 대해 s라p2 끊임없는 s라p2 질문과 s라p2 고민을 s라p2 이어가도록 s라p2 만드는 s라p2 곳이다. s라p2 시대를 s라p2 상징하는 s라p2 구조물이나 s라p2 오브제가 s라p2 인과 s라p2 없이 s라p2 감각적으로만 s라p2 혼합된 s라p2 모습, 거ss마 곳곳에 거ss마 남아있는 거ss마 색들의 거ss마 추상적인 거ss마 중첩으로 거ss마 구현되는 거ss마 세트장의 거ss마 비현실적인 거ss마 풍경 거ss마 안에서 거ss마 작가는 거ss마 압도감과 거ss마 감탄, 5f5ㅓ 고독감과 5f5ㅓ 같은 5f5ㅓ 감정을 5f5ㅓ 느꼈고, r차ㅐ거 r차ㅐ거 감각을 r차ㅐ거 전시장으로 r차ㅐ거 가져와 r차ㅐ거 전유하는 r차ㅐ거 회화 r차ㅐ거 실험을 r차ㅐ거 시도하기 r차ㅐ거 시작했다. r차ㅐ거 세트장에서의 r차ㅐ거 미적 r차ㅐ거 경험이 ‘감각의 r차ㅐ거 상상력’을 r차ㅐ거 키우기 r차ㅐ거 위한 r차ㅐ거 회화 r차ㅐ거 실험으로 r차ㅐ거 이어진 r차ㅐ거 것이다. r차ㅐ거 대상의 r차ㅐ거 묘사를 r차ㅐ거 지양하고, 63ㅐv 회화의 63ㅐv 조형 63ㅐv 실험 63ㅐv 63ㅐv 확장성에 63ㅐv 63ㅐv 집중하게 63ㅐv 되면서, 6걷바으 형태에서 6걷바으 벗어난 6걷바으 이미지에 6걷바으 대한 6걷바으 감각과 6걷바으 경험에서 6걷바으 비롯한 6걷바으 감정들이 6걷바으 캔버스 6걷바으 표면 6걷바으 위로 6걷바으 두드러져 6걷바으 나타난 6걷바으 작업들을 6걷바으 선보이고 6걷바으 있다.

이번 6걷바으 전시에서 6걷바으 작가는 6걷바으 평면의 6걷바으 캔버스에서 6걷바으 확장된 3차원의 6걷바으 전시 6걷바으 공간에 6걷바으 조명, fㅈt으 목재, 6ㅓ9ㅓ 투명 6ㅓ9ㅓ 비닐 6ㅓ9ㅓ 6ㅓ9ㅓ 각종 6ㅓ9ㅓ 물질과 6ㅓ9ㅓ 오브제를 6ㅓ9ㅓ 설치하고, ㅐnㄴ사 에어 ㅐnㄴ사 스프레이로 ㅐnㄴ사 페인트를 ㅐnㄴ사 뿌려 ㅐnㄴ사 회화성이 ㅐnㄴ사 짙은 ㅐnㄴ사 공간 ㅐnㄴ사 회화 ㅐnㄴ사 실험을 ㅐnㄴ사 이어간다. ㅐnㄴ사 작가는 ㅐnㄴ사 목재와 PVC ㅐnㄴ사 파이프, 거기타2 합판 거기타2 비닐, bㅓ자z 페인트 bㅓ자z 등으로 bㅓ자z 건설자재 H빔, xi기ㅈ 철재 xi기ㅈ 파이프, 940가 철판, 히타2g 대리석 히타2g 기둥을 히타2g 만들어 히타2g 전시장에 히타2g 설치했다. 히타2g 철재들은 히타2g 짙은 히타2g 갈색으로 히타2g 칠해져 히타2g 녹이 히타2g 슬어있는 히타2g 듯하다. 히타2g 이처럼 히타2g 작가에 히타2g 의해 히타2g 만들어진 히타2g 오브제들은 히타2g 실제 히타2g 물질에 히타2g 대한 히타2g 충실한 히타2g 재현이 히타2g 아니라 히타2g 감각의 히타2g 표피만을 히타2g 불러낸다. 히타2g 전시장 히타2g 벽면에 히타2g 붙어있는 히타2g 공사장에서 히타2g 흔히 히타2g 쓰이는 히타2g 비닐은 히타2g 바람에 히타2g 의해 히타2g 히타2g 부피가 히타2g 늘어나고 히타2g 줄어든다. 히타2g 전시 히타2g 공간은 히타2g 성질과 히타2g 성격이 히타2g 온전히 히타2g 부여되지 히타2g 않은 히타2g 미완의 히타2g 공간으로 히타2g 변형되며, 4타ㅐh 공간의 4타ㅐh 장소성은 4타ㅐh 희미해진다. 4타ㅐh 작가는 4타ㅐh 변형된 4타ㅐh 공간 4타ㅐh 위에 4타ㅐh 회화성이 4타ㅐh 짙은 4타ㅐh 다양한 4타ㅐh 색감의 4타ㅐh 페인트를 4타ㅐh 스프레이로 4타ㅐh 뿌리고 4타ㅐh 붓으로 4타ㅐh 칠한다. 4타ㅐh 시각적인 4타ㅐh 색채를 4타ㅐh 덧씌워 4타ㅐh 4타ㅐh 4타ㅐh 4타ㅐh 변형된 4타ㅐh 입체의 4타ㅐh 공간은 4타ㅐh 일시적이고 4타ㅐh 표피적인 4타ㅐh 감각과 4타ㅐh 감정으로 4타ㅐh 가득하다. 4타ㅐh 전시는 4타ㅐh 평면 4타ㅐh 회화와 4타ㅐh 공간 4타ㅐh 회화를 4타ㅐh 연결하여 4타ㅐh 감각의 4타ㅐh 변화를 4타ㅐh 실험하면서, lㅑvr 회화적인 lㅑvr 감각들로 lㅑvr 가득한 lㅑvr 공간이 lㅑvr 관객에게 lㅑvr 어떤 lㅑvr 영향을 lㅑvr lㅑvr lㅑvr 있을지 lㅑvr 살핀다.

참여작가: lㅑvr 박경진

출처: lㅑvr 인천아트플랫폼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제3의 ㅓne다 과제전 2021

Sept. 1, 2021 ~ Sept. 30,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