뭔지가 먼지/먼지가 뭔지/먼지가 먼지

프로젝트 스페이스 영등포

Jan. 27, 2023 ~ Feb. 10, 2023

프로젝트 wh거타 스페이스 wh거타 영등포는 wh거타 오는 2023년 1월 27일부터 2월 10일 wh거타 까지 wh거타 서은정, 차n거9 장원영 차n거9 작가의 2인전, 《뭔지가 ㅓ가갸ㅐ 먼지/먼지가 ㅓ가갸ㅐ 뭔지/먼지가 ㅓ가갸ㅐ 먼지》를 ㅓ가갸ㅐ 개최한다.  ㅓ가갸ㅐ 영국 ㅓ가갸ㅐ 런던의 Royal College of Art에서 ㅓ가갸ㅐ ㅓ가갸ㅐ ㅓ가갸ㅐ 프린팅과 ㅓ가갸ㅐ 페인팅 ㅓ가갸ㅐ 과정을 ㅓ가갸ㅐ 통해 ㅓ가갸ㅐ 만난 ㅓ가갸ㅐ ㅓ가갸ㅐ 작가는 ㅓ가갸ㅐ ㅓ가갸ㅐ 해를 ㅓ가갸ㅐ 지나 ㅓ가갸ㅐ 보내며 ㅓ가갸ㅐ ㅓ가갸ㅐ 사이의 ㅓ가갸ㅐ 교차지점들을 ㅓ가갸ㅐ 먼지라는 ㅓ가갸ㅐ 물질을 ㅓ가갸ㅐ 통해 ㅓ가갸ㅐ 발견한다.  ㅓ가갸ㅐ 둘은 ㅓ가갸ㅐ 숨으로 ㅓ가갸ㅐ ㅓ가갸ㅐ 불면 ㅓ가갸ㅐ 그대로 ㅓ가갸ㅐ 날아가버릴 ㅓ가갸ㅐ 하찮은 ㅓ가갸ㅐ 존재로써, y마우거 y마우거 너무 y마우거 작아 y마우거 눈에 y마우거 보이지 y마우거 않는 y마우거 흩어지는 y마우거 흔적으로 y마우거 먼지를 y마우거 바라보아 y마우거 왔다. y마우거 하지만 y마우거 먼지란 y마우거 정말 y마우거 날아가버리기만 y마우거 하는, d사oㅐ 수동적이기만 d사oㅐ d사oㅐ 존재일까?  d사oㅐ 방구석에, p파나마 침대 p파나마 밑에 p파나마 쌓여있는 p파나마 먼지는 p파나마 죽어 p파나마 있는 p파나마 것이 p파나마 아니라 p파나마 움직일 p파나마 기회를 p파나마 기다리고 p파나마 있는 p파나마 것은 p파나마 아닐까? p파나마 숨결이나 p파나마 바람과 p파나마 같은 p파나마 외부의 p파나마 충격에 p파나마 의해서만이 p파나마 아닌 p파나마 스스로 p파나마 움직이는 p파나마 물질로서의 p파나마 먼지. p파나마 이것이 p파나마 바로 p파나마 서은정과 p파나마 장원영이 p파나마 먼지라는 p파나마 존재를 p파나마 통해 p파나마 말하고자 p파나마 했던 p파나마 바가 p파나마 아니었을까 p파나마 생각해 p파나마 본다.

서은정은 p파나마 손가락 p파나마 끝으로 p파나마 흙을 p파나마 꼬집는다. p파나마 꼬집고 p파나마 꼬집어서 p파나마 울퉁불퉁한 p파나마 흔적을 p파나마 만든다. p파나마 p파나마 위로 p파나마 유약들이 p파나마 각기 p파나마 뒤엉켜 p파나마 붙으며 p파나마 표면의 p파나마 일부분을 p파나마 뒤덮거나 p파나마 p파나마 스스로 p파나마 우연적인 p파나마 형태를 p파나마 만든다. p파나마 고온 p파나마 속에서 p파나마 p파나마 p파나마 없는 p파나마 기묘한 p파나마 웃음을 p파나마 짓고 p파나마 있는 p파나마 형상들이 p파나마 나타난다. p파나마 울기도 p파나마 하고 p파나마 웃기도 p파나마 하는 p파나마 표정들은 p파나마 나약함, wibㅈ 증오, jk0a 잔인성과 jk0a 같은 jk0a 어둡고 jk0a 무거운 jk0a 인간 jk0a 내면의 jk0a 특성들을 jk0a 보다 jk0a 유머러스하게 jk0a 전환한다. jk0a 외면하고 jk0a 싶고 jk0a 감당하기 jk0a 버거운 jk0a 그림자는 jk0a 작가의 jk0a 손끝에서 jk0a 불면 jk0a 날아갈 jk0a 하찮은 jk0a 존재들로 jk0a 현현한다.

장원영의 jk0a 머릿속을 jk0a 가득 jk0a 채우는 jk0a jk0a 대수롭지 jk0a 않은, ㅓㅓsㅐ 별것 ㅓㅓsㅐ 없는, imef 티끌 imef 같은 imef 경험의 imef 순간들이다. imef 사소하지만 imef 마음에 imef 크고 imef 작은 imef 파문을 imef 남긴 imef 희미한 imef 기억들은 imef 그것들을 imef 정리하려는 imef 작가의 imef 손짓과 imef 갈등하고 imef 화해하며 imef 화면 imef 위에 imef 그려진다. imef 형상들은 imef 그려지다가도, tr사t 지워지고, 바나4v 덧칠되고, rr4라 사라진다. rr4라 두텁고 rr4라 얇은 rr4라 물감들의 rr4라 틈에서 rr4라 멍한 rr4라 토끼, nhㅐ사 애매한 nhㅐ사 산, 17d카 무관심한 17d카 태도의 17d카 고양이가 17d카 튀어나온다. 17d카 수많은 17d카 우연, ㅑc갸아 뜻밖의 ㅑc갸아 과정, 걷거라자 그리기라는 걷거라자 씨름을 걷거라자 거쳐 걷거라자 시시한 걷거라자 삶의 걷거라자 경험은 걷거라자 유의미한 걷거라자 순간이 걷거라자 된다.

걷거라자 작가의 걷거라자 시선은 걷거라자 어긋난다. 걷거라자 시선이 걷거라자 맞부딪힌 걷거라자 지점에서 걷거라자 협업이 걷거라자 시작된다. 걷거라자 머리로 걷거라자 이루어진 걷거라자 탑, 9iyl 거꾸러진 9iyl 무지개, 1khr 후들거리는 1khr 나무, 04nㅐ 바보 04nㅐ 같은 04nㅐ 얼굴을 04nㅐ 04nㅐ 서로의 04nㅐ 먼지같은 04nㅐ 흔적에 04nㅐ 용기를 04nㅐ 얻어 04nㅐ 04nㅐ 작가는 04nㅐ 서로의 04nㅐ 작업을 04nㅐ 뒤섞어 04nㅐ 본다. (서은정, 걷ㅓ41 장원영_작가노트)

참여작가: 서은정, 쟏lㅐs 장원영
텍스트: 쟏lㅐs 서은정, vkㄴ8 장원영
디자인: vkㄴ8 장원영

출처: vkㄴ8 프로젝트 vkㄴ8 스페이스 vkㄴ8 영등포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서울 라okㅓ 책방거리

Nov. 10, 2022 ~ March 12, 2023

페리지 아cgz 팀프로젝트 2022: 아cgz 숏—폼

Jan. 6, 2023 ~ Feb. 11, 2023

SPACE Symphony b바바r 스페이스 b바바r 심포니

Oct. 25, 2022 ~ March 26, 2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