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경계 No Boundaries

닻미술관

July 15, 2023 ~ March 31, 2024

모든 것은 경계 없이 흐른다. 만물은 본질적으로 하나의 전체성을 가진다. 그러나 유한한 인간의 경계 속에서 전체는 파편이 된다. 지식과 정보는 분류하고 규정함으로 시간을 소비하지만, 예술과 종교는 언제나 근원의 생명과 영원성을 갈망하고 있다.

닻미술관의 기획전 《무경계》에서, 오랜 시간 바닷속 풍경을 담아온 두 작가, 웨인 레빈과 브라이언 오스틴의 세계가 만난다. 전시장에서 우리는 해저로부터 솟아오른 산맥과 이를 감싸는 하늘의 구름, 물속을 유영하는 실물 크기의 고래 사진을 볼 수 있다. 브라이언 오스틴은 고래의 존재를 마주하는 강렬한 경험을 전달하기 위해 실제 크기 사진으로 대상을 재현했다. 작가가 마주했던 거대하고 따뜻한 존재의 눈을 바라보며 우리는 또 다른 우주를 상상할 수 있다. 고요한 바닷속에서 고래를 만나며 작가는 외부 세계와 연결된 내면세계에 귀 기울이는 법을 배웠고, 그에게 사진은 그러한 바라봄을 통해 찰나의 시간 너머 영원의 문을 여는 성찰의 도구가 되어주었다.

사진가 웨인 레빈은 지난 50여 년간 프리 다이빙으로 바닷속 풍경과 생물들을 찍어왔다. 이 전시에서 보여주는 하와이섬의 산맥과 구름을 담은 사진은, 대지 위에 물과 공기가 흐르는 또 하나의 수중 풍경이다. 깊은 내공으로 전체를 담아내는 노장의 흑백 사진은 마치 동양의 수묵화를 연상케 한다. 물은 동서양 문화 어디에서나 탄생의 신화를 담고 있다. 그에게 물은 생명과 자연의 신비를 품고 있는 모태이다. 하늘과 땅의 경계에서 유동하고 변화무쌍한 형질로 보이지 않는 정신세계를 은유한다. 물로 경계 지워지는 모든 대륙은 분리된 존재가 아니라 관계성을 가진 하나의 몸이라는 것을 그는 누구보다 잘 알고 있다. 그의 사진은 물과 공기의 경계, 땅과 하늘의 경계, 동서양 문화의 경계에서 보이지 않는 에너지와 물질, 생명과 자연의 순환에 대해 끝없이 던지는 질문들이다.

자연계에는 육지와 바다를 가르는 수많은 경계선이 존재한다. 그 선들은 단순히 나누고 구분하는 동시에 결합하고 연결한다. 예술은 항상 보이지 않는 모든 경계로부터 자유로움을 꿈꾼다. 경계를 지워내고 순수하게 바라본다는 것은 현존의 경험이며 시각예술이 가진 힘이다. 현실을 비우고 머물러 바라보자. 하나의 유기적 통일체, 서로 다른 두 가지의 균형, 음과 양의 조화로운 흐름 속에서 모든 존재가 하나의 생명으로 연결되는 신비한 순간을 만나게 될 것이다. 회복은 어디에서 시작될까. 전체에서 떨어져 고립된 개별 존재는 서서히 빛을 잃어간다. 모든 경계에 피는 아름다운 꽃을 바라보자. 그 생의 기운이 우리를 다시 살게 할 것이다. 모든 생명은 연결되어 있다. 사진은 우리에게 머물러 바라보는 법을 가르쳐 주는 친절한 예술이다.

기획 주상연

참여작가: 브라이언 오스틴 Bryant Austin, 웨인 레빈 Wayne Levin

출처: 닻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THOMAS RUFF: d.o.pe.

Feb. 21, 2024 ~ April 13, 2024

올해의 작가상 2023

Oct. 20, 2023 ~ March 31, 2024

CASE STUDY #1: INSIDE THE HOUSE

Feb. 20, 2024 ~ March 10, 2024

앙리 마티스와 라울 뒤피: 색채의 여행자들

Dec. 12, 2023 ~ April 7, 20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