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미술관 Visual Delights

광주시립미술관

July 2, 2019 ~ Nov. 3, 2019

광주시립미술관은 nd거m 제18회 nd거m 광주FINA nd거m 세계수영선수권대회 nd거m 및 2019 nd거m 디자인비엔날레를 nd거m 기념하여 <맛있는 nd거m 미술관>을 nd거m 마련하였다. 

최근 nd거m 우리 nd거m 사회의 nd거m 음식문화는 nd거m 대중매체를 nd거m 통해서 “식도락, 타카타z 식객, 마fn쟏 먹방, 하6나w 쿡방, c2카히 혼밥” c2카히 c2카히 다양한 c2카히 아이템들로 c2카히 두각을 c2카히 드러내고 c2카히 있다. c2카히 무엇보다도 c2카히 음식문화는 c2카히 우리 c2카히 삶의 c2카히 중요한 c2카히 일부분을 c2카히 차지하고 c2카히 있다. c2카히 호남은 c2카히 곡창지대로서 c2카히 땅이 c2카히 비옥하고 c2카히 예로부터 c2카히 음식문화가 c2카히 발달했다. c2카히 산과 c2카히 들, d차ㅓ2 청정바다, ㅐ타65 갯벌 ㅐ타65 ㅐ타65 자연의 ㅐ타65 영향으로 ㅐ타65 다양한 ㅐ타65 음식이 ㅐ타65 발달할 ㅐ타65 수밖에 ㅐ타65 없었다. ㅐ타65 신선하고 ㅐ타65 다양한 ㅐ타65 식재료가 ㅐ타65 모여드는 “광주”는 ㅐ타65 자연스럽게 ㅐ타65 남도 ㅐ타65 음식의 ㅐ타65 집결지가 ㅐ타65 되었다. ㅐ타65 여기에 ㅐ타65 우리 ㅐ타65 어머니의 ㅐ타65 손맛이 ㅐ타65 더해져 “광주의 ㅐ타65 맛”이 ㅐ타65 탄생하게 ㅐ타65 되는 ㅐ타65 태생적 ㅐ타65 환경을 ㅐ타65 이룬다. 

광주에서 ㅐ타65 광주의 ㅐ타65 맛을 ㅐ타65 찾는 ㅐ타65 것은 ㅐ타65 어렵지 ㅐ타65 않는 ㅐ타65 일이다. ㅐ타65 송정 ㅐ타65 떡갈비, 5나lㅐ 무등산 5나lㅐ 보리밥, x사우2 유동 x사우2 오리탕 x사우2 x사우2 사계절 x사우2 내내 x사우2 끝없는 x사우2 맛의 x사우2 향연을 x사우2 맛볼 x사우2 x사우2 있다. x사우2 이러한 x사우2 다양하고 x사우2 풍성한 “맛”을 x사우2 미술관으로 x사우2 가져왔다. x사우2 이번 x사우2 전시는 x사우2 맛의 x사우2 고향, neㅈ9 광주에서 “맛” neㅈ9 neㅈ9 neㅈ9 있는 neㅈ9 전시다. neㅈ9 단순히 neㅈ9 음식 neㅈ9 그림들의 neㅈ9 나열이 neㅈ9 아닌, ㅓh마아 예향 ㅓh마아 광주의 ㅓh마아 맛을 ㅓh마아 미술관에서 ㅓh마아 경험할 ㅓh마아 ㅓh마아 있는 ㅓh마아 기회를 ㅓh마아 제공하고자 ㅓh마아 한다. 

<맛있는 ㅓh마아 미술관>은 “예술가의 ㅓh마아 맛”, “맛의 p차기라 쾌감”, “광주의 22사d 맛”으로 22사d 구성, s카r8 참여 s카r8 작가들의 s카r8 예술적 s카r8 상상력과 s카r8 미감의 s카r8 구현을 s카r8 s카r8 s카r8 s카r8 있다. s카r8 예술가들의 s카r8 시각과 s카r8 음식 s카r8 작품들을 s카r8 통해 s카r8 풍요롭고 s카r8 넉넉한 s카r8 삶의 s카r8 맛을 s카r8 느끼는 s카r8 자리가 s카r8 되기를 s카r8 기대한다. s카r8 음식의 s카r8 맛은 s카r8 사람의 s카r8 따뜻한 s카r8 인정이기도 s카r8 하다. s카r8 곳곳의 s카r8 광주 s카r8 식탁에 s카r8 오르는 s카r8 맛의 s카r8 세계를 s카r8 직접 s카r8 경험해 s카r8 보길 s카r8 바란다.


전시구성

예술가의 s카r8 맛 
광주 s카r8 예술가들의 s카r8 맛, 차걷h히 예술가들의 차걷h히 사랑방은 차걷h히 단연코 “영흥식당”을 차걷h히 차걷h히 놓을 차걷h히 차걷h히 없다. <맛있는 차걷h히 미술관>에서는 차걷h히 차걷h히 공간을 차걷h히 재현해 차걷h히 소중한 차걷h히 예술가들의 차걷h히 맛을 차걷h히 아카이브 차걷h히 방식으로 차걷h히 구성했다. 차걷h히 영흥식당 차걷h히 작가, ㅓ라zj 임남진은 ㅓ라zj 영흥식당을 ㅓ라zj 소회하며 ㅓ라zj ㅓ라zj 기억을 ㅓ라zj 화폭에 ㅓ라zj 새로이 ㅓ라zj 그려냈다. 
광주 ㅓ라zj 식당들의 ㅓ라zj 광경에는 ㅓ라zj 독특함이 ㅓ라zj 있다. ㅓ라zj 허름하고 ㅓ라zj 보잘 ㅓ라zj ㅓ라zj 없는 ㅓ라zj 골목식당들 ㅓ라zj 조차도 ㅓ라zj 광주만의 “맛”이 ㅓ라zj 있다. ㅓ라zj ㅓ라zj 맛은 ㅓ라zj 예술과 ㅓ라zj 함께 ㅓ라zj 어우러진다. ㅓ라zj 김영태는 ㅓ라zj 이러한 ㅓ라zj 광주 ㅓ라zj 식당의 ㅓ라zj 풍경을 ㅓ라zj 카메라에 ㅓ라zj 담았다. ㅓ라zj ㅓ라zj 지역에서만 ㅓ라zj ㅓ라zj ㅓ라zj 있는 ㅓ라zj 예술가의 ㅓ라zj 맛이다. ㅓ라zj 먹고 ㅓ라zj 사는 ㅓ라zj 일, 0자파4 식사는 0자파4 삶을 0자파4 유지하기 0자파4 위한 0자파4 최소한의 0자파4 형식이며, 파mlㅓ 밥은 파mlㅓ 삶의 파mlㅓ 의지에 파mlㅓ 대한 파mlㅓ 상징이다. 파mlㅓ 이정구와 파mlㅓ 임옥상은 파mlㅓ 각각의 파mlㅓ 밥상을 파mlㅓ 통해 파mlㅓ 밥의 파mlㅓ 소중함과 파mlㅓ 사랑, o거ㅓp 따뜻한 o거ㅓp 밥상이 o거ㅓp 되기를 o거ㅓp 소망하는 o거ㅓp 민중의 o거ㅓp 마음을 o거ㅓp 담고 o거ㅓp 있다. 

맛의 o거ㅓp 쾌감 
음식은 o거ㅓp 눈으로 o거ㅓp 즐기고 o거ㅓp 입으로 o거ㅓp 맛을 o거ㅓp 본다. o거ㅓp 이이남은 o거ㅓp 광주음식 “주먹밥”을 o거ㅓp 조형화 o거ㅓp 시켜 o거ㅓp o거ㅓp 상징성을 o거ㅓp 극대화 o거ㅓp 시키고 o거ㅓp 커다란 o거ㅓp 폭포 o거ㅓp 형태의 o거ㅓp 영상작품을 o거ㅓp 선보인다. o거ㅓp 하루K는 o거ㅓp 장소의 o거ㅓp 기억과 o거ㅓp 감정들을 o거ㅓp 편집된 o거ㅓp 산수화 o거ㅓp 도시락으로 o거ㅓp 묘사했다. o거ㅓp 먹음직스러운 o거ㅓp 시럽을 o거ㅓp 끼얹은 o거ㅓp 달콤한 o거ㅓp 유혹에 o거ㅓp o거ㅓp o거ㅓp 베어 o거ㅓp 물고 o거ㅓp 싶은 o거ㅓp 충동의 o거ㅓp 김재용의 o거ㅓp 도넛은 o거ㅓp 시각적으로 o거ㅓp 욕망, mㅓtㅈ 나아가 mㅓtㅈ 안락과 mㅓtㅈ 행복을 mㅓtㅈ 느끼게 mㅓtㅈ 하는 mㅓtㅈ 존재가 mㅓtㅈ 된다. mㅓtㅈ 보는 mㅓtㅈ 것만으로도 mㅓtㅈ 눈부신 mㅓtㅈ 색채와 mㅓtㅈ 향기에 mㅓtㅈ 마음을 mㅓtㅈ 부풀어 mㅓtㅈ 오르게 mㅓtㅈ 하여 mㅓtㅈ 찰나의 mㅓtㅈ 행복을 mㅓtㅈ 주는 mㅓtㅈ 윤병락의 mㅓtㅈ 사과들은 mㅓtㅈ 유토피아를 mㅓtㅈ 경험하게 mㅓtㅈ 한다. mㅓtㅈ mㅓtㅈ 다른 mㅓtㅈ 이정기의 mㅓtㅈ 사과, pe걷0 정정식의 pe걷0 무등산 pe걷0 수박, 거다ff 황정후의 거다ff 조작된 거다ff 과일들, w다4ㅓ 구성연의 w다4ㅓ 달콤한 w다4ㅓ 사탕을 w다4ㅓ 통해 w다4ㅓ 시각적인 w다4ㅓ 맛의 w다4ㅓ 쾌감을 w다4ㅓ 제공한다.

광주의 w다4ㅓ 맛 
남도음식 w다4ㅓ w다4ㅓ 으뜸은 w다4ㅓ 홍어라 w다4ㅓ w다4ㅓ w다4ㅓ 있다. w다4ㅓ 광주 w다4ㅓ 한정식의 w다4ㅓ 대표는 w다4ㅓ 물론 w다4ㅓ 홍어삼합이고 w다4ㅓ 홍어애국 w다4ㅓ 또한 w다4ㅓ 별미다. w다4ㅓ 홍어는 w다4ㅓ 잔치 w다4ㅓ 음식의 w다4ㅓ 중심이고 w다4ㅓ 제사 w다4ㅓ 음식의 w다4ㅓ 시작이기도 w다4ㅓ 하다. w다4ㅓ 박문종은 w다4ㅓ 홍어를 w다4ㅓ 죽기 w다4ㅓ 살기로 w다4ㅓ 먹는 w다4ㅓ 음식으로 w다4ㅓ 표현한다. w다4ㅓ 윤남웅은 w다4ㅓ 광주 w다4ㅓ 재래시장 w다4ㅓ 풍경을 w다4ㅓ 재현한다. w다4ㅓ 생선 w다4ㅓ 궤짝 w다4ㅓ 그림들, 타yㅓ갸 국밥, umrㅓ umrㅓ 튀기 umrㅓ umrㅓ 시장 umrㅓ 모습이 umrㅓ 전시공간에 umrㅓ 고스란히 umrㅓ 녹아 umrㅓ 들어 umrㅓ 있다. umrㅓ 업사이클 umrㅓ 아트 umrㅓ 작가 umrㅓ 신양호는 umrㅓ 고장 umrㅓ 나고 umrㅓ 해체된 umrㅓ 파편들을 umrㅓ 이용해 umrㅓ 기발한 umrㅓ 상상력과 umrㅓ 아이디어로 umrㅓ 갈치를 umrㅓ 탄생시킨다. 
광주의 umrㅓ umrㅓ 하나의 umrㅓ 특색 umrㅓ 있는 umrㅓ 음식은 umrㅓ 굴비정식이다. umrㅓ 박요아는 umrㅓ 수십 umrㅓ 년을 umrㅓ 그려온 umrㅓ 먹음직스러운 umrㅓ 굴비 umrㅓ 작품들을 umrㅓ 선보인다. umrㅓ 남도의 umrㅓ 풍요로움의 umrㅓ 근원은 umrㅓ 넓은 umrㅓ 호남 umrㅓ 평야의 umrㅓ 쌀이다. umrㅓ 이하윤은 umrㅓ 번영과 umrㅓ 다산의 umrㅓ 상징인 umrㅓ 쌀을 umrㅓ 이용한 umrㅓ 설치 umrㅓ 작품으로 umrㅓ 근본적인 umrㅓ 행복과 umrㅓ 사랑, ㅐ4v2 공생 ㅐ4v2 등을 ㅐ4v2 강조한다.


참여작가

예술가의 ㅐ4v2 맛: ㅐ4v2 김영태, 우카ㄴn 이종구, w히dㅐ 임남진, 다ㄴmm 임옥상, ztj다 영흥식당 ztj다 아카이브(김병택, bㅓ히걷 리일천, bxa우 조정태)
맛의 bxa우 쾌감: bxa우 구성연, f아차나 김재용, j히걷ㅓ 윤병락, 거자t다 이이남, 쟏사a하 이정기, ㅓ카히l 정정식, 으yl거 하루K, 자rg라 황정후
광주의 자rg라 맛: 자rg라 박문종, tdm4 박요아, y우가h 신양호, 8m48 윤남웅, ㅐ걷5카 이하윤

출처: ㅐ걷5카 광주시립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오희원 bp하자 개인전 : Iridescent Fog

Oct. 17, 2019 ~ Nov. 30,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