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프 마노비치 개인전: Memory, Draw

아트센터나비

Dec. 20, 2023 ~ Feb. 16, 2024

우리는 인간의 창의력과 기술의 경계가 모호해지는 시대에 살고 있다. 아트센터 나비의 특별전으로 기획된 레프 마노비치(Lev Manovich)의 국내 첫 개인전 《Memory, Draw》는 이러한 변화의 최전선에서 생성형 인공지능이 예술의 영역에서 어떠한 역할을 하고 있는지 고찰하며, 인간과 기술의 공동 창작에 대한 무한한 가능성의 실마리를 탐구하고자 한다.

레프 마노비치의 전시는 현재 진행중인 생성형 인공지능의 혁신적인 발전 과정에서 다양한 질문을 제기하고 있다. 미디어 이론 연구자이자 저명한 학자인 레프 마노비치는 본인의 연구를 바탕으로 직접 생성형 인공지능을 이용한 작품을 만들어 이러한 질문에 답하고자 한다.

각 시리즈는 생성형 인공지능의 서로 다른 측면에 초점을 맞추며, 새로운 매체에 대한 질문이자 답을 내고자 한다. 관객들은 완성된 작품을 통해 질의응답을 과정을 거치고 생성형 인공지능을 활용한 작품에 대한 새로운 패러다임을 재고할 수 있게 된다.

《Memory, Draw》에서는 최근 선보이는 인공지능을 활용한 예술 작품뿐만 아니라 1978-1985년 마노비치가 제작한 종이 작업의 재해석도 함께 선보인다. 이를 통해 동시대 기술을 활용한 예술과 기존의 인간 창조성을 드러내는 예술 사이의 경계를 보여주고자 한다. 개발 과정에서 생성된 수백 가지 이미지들의 변형들, 이미지 프롬프팅, 시각적 자료, 인공지능 매개변수에 대한 체계적인 실험들을 통해 오랜 시간에 걸쳐 선택된 이미지들의 후속 편집까지 선보인다.

본 전시를 통해 인공지능을 활용한 예술 작품 속에서 인간적 감성과 기계적 정밀함이 어떠한 조화를 이루는지, 또한 이러한 상호작용이 현 시점의 아트 앤 테크놀로지 사회에 새로운 지평을 어떻게 열어가는지 경험할 수 있게 된다.

《Memory, Draw》를 통해 예술과 기술의 경계를 넘나들며, 미래의 예술에 대한 상상을 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

총괄: 노소영
작가: 레프 마노비치
큐레이터: 김보경
설치: 유별남, 그린 레벨, 최준호, 이승연, 조성현, 오수민
전시 서문: 김보경
작품 소개 글: 레프 마노비치
글 번역: 오수민
작품 출력: 신상윤 (포토스토리)
디자인: 양진영

출처: 아트센터 나비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인공 눈물 Artificial Tears

Feb. 15, 2024 ~ April 13, 2024

뉴미디어 소장품 기획전

Jan. 17, 2024 ~ April 15, 2024

이길범: 긴 여로에서

Feb. 27, 2024 ~ June 9, 20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