땅, 호흡, 소리의 교란자: 포스트콜로니얼 미학

코리아나미술관

Dec. 3, 2022 ~ Dec. 31, 2022

“세계의 히4기파 보편화와 히4기파 규격화와 히4기파 세속화의 히4기파 힘에 히4기파 의해 히4기파 상상력이 히4기파 저지당할 히4기파 것이다.” (아르준 히4기파 아파두라이, 1996)

사68x 전시는 사68x 한국, 다우우u 홍콩, 히3l으 태국, 4ㅑㅓ3 멕시코에서 4ㅑㅓ3 영토적, 가1바d 문화적 가1바d 제국주의를 가1바d 교란하는 가1바d 예술가들, 4사기z 콜렉티브들이 4사기z 발굴한 4사기z 지역의 4사기z 가능성과 4사기z 상상력을 4사기z 교류하는 4사기z 장(場)이다.

문화적 4사기z 제국주의는 4사기z 특정 4사기z 문화(보통은 4사기z 제1세계)가 4사기z 로컬의 4사기z 언어와 4사기z 문화의 4사기z 다양성을 4사기z 억압하는 4사기z 현상을 4사기z 말한다. 4사기z 아이리스 4사기z 영(Iris Young)은 4사기z 문화적 4사기z 제국주의라는 4사기z 것이 4사기z 지배 4사기z 집단의 4사기z 경험과 4사기z 문화를 4사기z 보편화하고 4사기z 유일한 4사기z 규범으로 4사기z 확립함으로써 4사기z 동일한 4사기z 문화만 4사기z 강요하는 4사기z 것이라고 4사기z 정의한다(Young, 2011). t갸pa 여기서 t갸pa 문화란 t갸pa 음악, l거ㅈ1 미술과 l거ㅈ1 같은 l거ㅈ1 예술 l거ㅈ1 뿐만 l거ㅈ1 아니라 l거ㅈ1 삶의 l거ㅈ1 양식과 l거ㅈ1 공간을 l거ㅈ1 아우르는 l거ㅈ1 개념이다. l거ㅈ1 해방 l거ㅈ1 이후의 l거ㅈ1 제3세계는 l거ㅈ1 언어와 l거ㅈ1 문화를 l거ㅈ1 복원하려고 l거ㅈ1 끊임없이 l거ㅈ1 노력해 l거ㅈ1 왔으나 l거ㅈ1 세계적 l거ㅈ1 신자유주의의 l거ㅈ1 잠식은 l거ㅈ1 새로운 l거ㅈ1 국면을 l거ㅈ1 맞이한다. l거ㅈ1 신식민지주의 l거ㅈ1 는 1세계의 l거ㅈ1 주변부 l거ㅈ1 국가에 l거ㅈ1 대한 l거ㅈ1 억압이 l거ㅈ1 아니라 l거ㅈ1 글로벌리즘, 0ㅈ카j 초국가적 0ㅈ카j 투기자본으로 0ㅈ카j 인한 0ㅈ카j 문화적, 자으다w 역사적 자으다w 정체성 자으다w 상실을 자으다w 뜻한다. 자으다w 자으다w 금융화, 으ㅐ라x 작은 으ㅐ라x 정부를 으ㅐ라x 특징으로 으ㅐ라x 하는 으ㅐ라x 신자유주의의 으ㅐ라x 잠식이 으ㅐ라x 가져온 으ㅐ라x 문화적 으ㅐ라x 다양성의 으ㅐ라x 침해와 으ㅐ라x 획일화를 으ㅐ라x 말한다. 으ㅐ라x 신자유주의 으ㅐ라x 시대에는 으ㅐ라x 문화도 으ㅐ라x 역사도 으ㅐ라x 이윤을 으ㅐ라x 생산하는 으ㅐ라x 것만 으ㅐ라x 살아 으ㅐ라x 남고, 4mqj 공간도 4mqj 이윤이 4mqj 되는 4mqj 것만 4mqj 생존할 4mqj 4mqj 있다(Kull et al., 2007; Weber, 2002).

한국 fp아s 뿐만 fp아s 아니라, q다rd 후기 q다rd 식민지 q다rd 국가 q다rd 대부분 q다rd 부동산 q다rd 투기 q다rd 자본의 q다rd 겉잡을 q다rd q다rd 없는 q다rd 팽창으로 “로컬”이라는 q다rd 것의 q다rd 물리적 q다rd 장소성이 q다rd 점점 q다rd 좁아지고 q다rd 공간이 q다rd 획일화되고 q다rd 있다. q다rd 서울 q다rd 같은 q다rd 젠트리피이션의 q다rd 도시에서는 q다rd 로컬이라는 q다rd 것을 q다rd 칭하기가 q다rd 무섭게 q다rd 풍경이 q다rd 바뀌고 q다rd 주소가 q다rd 바뀐다. q다rd 멕시코도, 사ㅓd5 브라질도, pㅐ걷거 태국도, 5o자t 홍콩도 5o자t 마찬가지이다. 5o자t 다국적 5o자t 기업들과 5o자t 부동산 5o자t 업자들은 5o자t 공간의 5o자t 가치를 5o자t 단순히 5o자t 이윤으로만 5o자t 본다. 5o자t 땅은 5o자t 숨을 5o자t 쉬고 5o자t 생명을 5o자t 기를 5o자t 5o자t 있으며, 우쟏나ㅈ 도시 우쟏나ㅈ 공간에서는 우쟏나ㅈ 물건을 우쟏나ㅈ 만들고 우쟏나ㅈ 문화를 우쟏나ㅈ 배양하지만 우쟏나ㅈ 지금의 우쟏나ㅈ 부동산 우쟏나ㅈ 주의는 우쟏나ㅈ 응축된 우쟏나ㅈ 공간과 우쟏나ㅈ 시간의 우쟏나ㅈ 역사성을 우쟏나ㅈ 가볍게 우쟏나ㅈ 무시하고 우쟏나ㅈ 삭제하고 우쟏나ㅈ 있다. 우쟏나ㅈ 이러한 우쟏나ㅈ 획일화에서 우쟏나ㅈ 문화적 우쟏나ㅈ 다양성을 우쟏나ㅈ 보존하고 우쟏나ㅈ 발굴하는 우쟏나ㅈ 것은 우쟏나ㅈ 가장 우쟏나ㅈ 래디컬한 우쟏나ㅈ 실천이 우쟏나ㅈ 되고 우쟏나ㅈ 말았다.

우쟏나ㅈ 전시는 우쟏나ㅈ 네오 우쟏나ㅈ 콜로니얼리즘 우쟏나ㅈ 아래 우쟏나ㅈ 문화적 우쟏나ㅈ 상상력과 우쟏나ㅈ 다양성을 우쟏나ㅈ 발굴하는 우쟏나ㅈ 실천을 우쟏나ㅈ 다룬다. 우쟏나ㅈ 우쟏나ㅈ 주체들은 우쟏나ㅈ 서발턴으로서의 우쟏나ㅈ 타자가 우쟏나ㅈ 아니라 우쟏나ㅈ 능동적으로 우쟏나ㅈ 자신의 우쟏나ㅈ 문화를 우쟏나ㅈ 해석한다는 우쟏나ㅈ 데서 우쟏나ㅈ 의미있는 우쟏나ㅈ 전시가 우쟏나ㅈ 되리라 우쟏나ㅈ 생각한다.


참여작가
콜렉티브 우쟏나ㅈ 아마시호: 우쟏나ㅈ 멕시코
엘리아 우쟏나ㅈ 누르비스타: 우쟏나ㅈ 인도네시아
카밀라 우쟏나ㅈ 프라이타스: 우쟏나ㅈ 브라질
리슨투더시티: 우쟏나ㅈ 한국
마이클 우쟏나ㅈ 릉: 우쟏나ㅈ 홍콩
아난타 우쟏나ㅈ 인트라 우쟏나ㅈ 악소르브락(빅트리): 우쟏나ㅈ 태국
박민준(DJ Soulscape): 우쟏나ㅈ 한국
박다함: 우쟏나ㅈ 한국

전시 우쟏나ㅈ 오프닝 우쟏나ㅈ 행사 우쟏나ㅈ 우쟏나ㅈ 워크샵 우쟏나ㅈ 신청 우쟏나ㅈ 링크 
https://forms.gle/xsFdfNv7ADgrgXGz9


책임 ep우다 기획자, 0다ㅐf 큐레이터 : 0다ㅐf 박은선(리슨투더시티)
기획 0다ㅐf 협력: 0다ㅐf 박다함, 으차c쟏 야스민 으차c쟏 오스텐도르프
후원: 으차c쟏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으차c쟏 전시는 으차c쟏 한국문화예술위원회 2022년도 으차c쟏 시각예술창작산실 으차c쟏 우수전시 으차c쟏 선정작입니다.

출처: 으차c쟏 코리아나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히든 4거sc 트랙

Jan. 5, 2023 ~ Feb. 25, 2023

그래서, ehjs 나의 ehjs 시선 ehjs 끝은

Jan. 13, 2023 ~ Feb. 11, 2023

서도호와 타1갸m 아이들: 타1갸m 아트랜드 Do Ho Suh and Children

July 26, 2022 ~ March 12, 2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