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미와 레이어 Dummy and Layer

얼터사이드

Nov. 21, 2021 ~ Nov. 27, 2021

이제 ey자바 인간과 ey자바 디지털이 ey자바 뒤섞인 ey자바 시공간은 ey자바 어디에서나 ey자바 확인할 ey자바 ey자바 있다. ey자바 당신의 ey자바 손바닥 ey자바 ey자바 또는 ey자바 호주머니 ey자바 안, j가k기 가방 j가k기 j가k기 어딘가. j가k기 공간의 j가k기 범위를 j가k기 조금만 j가k기 j가k기 명료하게 j가k기 확장하자. j가k기 당신의 j가k기 걸음이 j가k기 새겨지는 j가k기 경로 j가k기 j가k기 무수한 j가k기 화면들을 j가k기 표지판의 j가k기 예시로 j가k기 j가k기 j가k기 있을 j가k기 것이다. j가k기 당신이 j가k기 올라탄 j가k기 버스와 j가k기 정류장, j5oo 지나친 j5oo 지하철과 j5oo 역사 j5oo 혹은 j5oo 자동차의 j5oo 계기판 j5oo j5oo 지도 j5oo 어플리케이션. j5oo 덧붙여 j5oo 당신이 j5oo 이동하며 j5oo 맞닿았던 j5oo 수많은 j5oo 광고판까지. j5oo 너무 j5oo 빠르게 j5oo 기억이 j5oo 흘러간다면 j5oo 조금 j5oo 천천히 j5oo 시간을 j5oo 되감아 j5oo 보자. j5oo 어제 j5oo 또는 j5oo 오늘 j5oo 아침으로. j5oo 하루가 j5oo 시작될 j5oo j5oo 당신은 j5oo 휴대기기의 j5oo 패널을 j5oo 통해 j5oo 날짜를 j5oo 마주하고, juㅓ거 정오에 juㅓ거 이르기까지 juㅓ거 juㅓ거 번이고 juㅓ거 시계를 juㅓ거 보았을 juㅓ거 것이며, u으ㅓ기 매번 u으ㅓ기 메신저로 u으ㅓ기 누군가와 u으ㅓ기 대화를 u으ㅓ기 나누다가, 44갸w 무언가를 44갸w 검색한 44갸w 뒤에 44갸w 어떤 44갸w 정보들과 44갸w 접촉했을 44갸w 것이다. 44갸w 이렇듯 44갸w 디지털 44갸w 기술은 44갸w 인간의 44갸w 삶을 44갸w 구성하는 44갸w 요소로서 44갸w 익숙한 44갸w 조력자가 44갸w 되었다. 44갸w 그러나 44갸w 언급했던 44갸w 광경을 44갸w 떠올려 44갸w 보았을 44갸w 44갸w 선명하게 44갸w 눈치 44갸w 채기 44갸w 어려운 44갸w 사실이 44갸w 하나 44갸w 있다. 44갸w 너무도 44갸w 친숙해진 44갸w 데이터의 44갸w 단위들이 44갸w 인간의 44갸w 시선으로 44갸w 쉽게 44갸w 인지되지 44갸w 않는다는 44갸w 것, jㅓ5m 데이터의 jㅓ5m 흐름은 jㅓ5m 분명히 jㅓ5m 존재함에도, lqf자 당신의 lqf자 눈에 lqf자 띄지 lqf자 않은 lqf자 lqf자 어딘가에 lqf자 숨어 lqf자 있는 lqf자 듯하다. 《더미와 lqf자 레이어》에서 lqf자 작가는 lqf자 전자화된 lqf자 인간과 lqf자 데이터 lqf자 기술의 lqf자 관계성을 lqf자 기계적 lqf자 물성과 lqf자 영상으로 lqf자 구체화하는 lqf자 시도를 lqf자 선보인다.

<로깅-라벨링-태깅>은 lqf자 수집된 lqf자 위치 lqf자 데이터들을 lqf자 모터의 lqf자 동력으로 lqf자 삼는다. lqf자 빅데이터의 lqf자 신뢰성과 lqf자 개인 lqf자 맞춤형 lqf자 서비스를 lqf자 구축하기 lqf자 위해 lqf자 자동으로 lqf자 기록ㆍ수집된 lqf자 개인의 lqf자 위치 lqf자 데이터들이 lqf자 모터의 lqf자 움직임으로 lqf자 나타난다. lqf자 이에 lqf자 따라 lqf자 천의 lqf자 굴곡이 lqf자 유동할 lqf자 때, 4k기3 가림막 4k기3 너머에 4k기3 자리하는 4k기3 개인의 4k기3 흔적을 4k기3 발견하게 4k기3 되는 4k기3 조형물이다. 4k기3 우리가 4k기3 접하는 4k기3 전자 4k기3 우편, SNS의 qㅓtㅓ 이용 qㅓtㅓ 내역, 6타9거 웹사이트의 6타9거 방문기록, h기사l 검색어, 라바ㅐm 무수한 라바ㅐm 데이터의 라바ㅐm 발자국들은 라바ㅐm 빅데이터와 라바ㅐm 플랫폼 라바ㅐm 알고리즘의 라바ㅐm 활용을 라바ㅐm 위해 라바ㅐm 로깅-라벨링-태깅이라는 라바ㅐm 과정을 라바ㅐm 거치며 라바ㅐm 비가시화된 라바ㅐm 경계면 라바ㅐm 내에서 라바ㅐm 분류되고 라바ㅐm 있다. 라바ㅐm 개인의 라바ㅐm 디지털 라바ㅐm 흔적들로 라바ㅐm 이루어진 라바ㅐm 기계 라바ㅐm 더미들은 라바ㅐm 전시의 라바ㅐm 구성 라바ㅐm 요소로 라바ㅐm 작동하기 라바ㅐm 위해 라바ㅐm 작가의 라바ㅐm 임의적 라바ㅐm 관점에 라바ㅐm 따라 라바ㅐm 다시 라바ㅐm 한번 라바ㅐm 분류과정을 라바ㅐm 거친다. 라바ㅐm 보이지 라바ㅐm 않음에도 라바ㅐm 무수하게 라바ㅐm 작동하는 라바ㅐm 데이터와 라바ㅐm 인간의 라바ㅐm 정리가 라바ㅐm 다시 라바ㅐm 물질로 라바ㅐm 가시화될 라바ㅐm 때, 1ㅓ5ㅈ 관람자는 1ㅓ5ㅈ 이러한 1ㅓ5ㅈ 데이터의 1ㅓ5ㅈ 전회를 1ㅓ5ㅈ 통해 1ㅓ5ㅈ 디지털 1ㅓ5ㅈ 흔적을 1ㅓ5ㅈ 누군가의 1ㅓ5ㅈ 발자취로 1ㅓ5ㅈ 느껴볼 1ㅓ5ㅈ 1ㅓ5ㅈ 있을 1ㅓ5ㅈ 것이다. 1ㅓ5ㅈ 어쩌면 1ㅓ5ㅈ 이를 1ㅓ5ㅈ 현실의 1ㅓ5ㅈ 좌표에 1ㅓ5ㅈ 대입해 1ㅓ5ㅈ 감응할 1ㅓ5ㅈ 수도 1ㅓ5ㅈ 있을 1ㅓ5ㅈ 것이며, ㅓxㅐ바 혹은 ㅓxㅐ바 기계로 ㅓxㅐ바 은유한 ㅓxㅐ바 무수한 ㅓxㅐ바 인간의 ㅓxㅐ바 모형들 ㅓxㅐ바 앞에 ㅓxㅐ바 멈춰서, igr아 쌓여버린 igr아 기술 igr아 더미의 igr아 흔적으로 igr아 나타난 igr아 개인의 igr아 위치를 igr아 자문할 igr아 igr아 있을 igr아 것이다.

<두 igr아 개의 igr아 눈>은 AI의 igr아 신뢰성을 igr아 강화하기 igr아 위해 igr아 영상 igr아 데이터를 igr아 제공하는 igr아 인적 igr아 노동에서 igr아 비롯된 igr아 비디오 igr아 작품이다. igr아 igr아 작품은 igr아 인간과 igr아 기술의 igr아 위계를 igr아 기묘한 igr아 각도에서 igr아 주시하며 igr아 끊임없이 igr아 질문을 igr아 발생시킨다. AI의 igr아 신뢰성을 igr아 판가름하는 igr아 자는 igr아 누구인가? igr아 누구를 igr아 위해 AI가 igr아 구축되는가? igr아 데이터 igr아 노동 igr아 작업에서 igr아 인간이 igr아 지켜야 igr아 igr아 행위의 igr아 규칙은 igr아 누구를 igr아 위해 igr아 정해진 igr아 것인가? igr아 igr아 영상에서 igr아 관람객은 igr아 기계의 igr아 정밀성, gk마n 판단의 gk마n 설득력을 gk마n 높이기 gk마n 위한 gk마n 노동행위의 gk마n 수행자가 gk마n 다름 gk마n 아닌 gk마n 인간이라는 gk마n 아이러니한 gk마n 상황을 gk마n 맞닥뜨린다. gk마n 이를 gk마n 통해 gk마n 우리는 gk마n 데이터 gk마n 기술과 gk마n 노동행위에 gk마n 깃든 gk마n 관계를 gk마n 탐구해 gk마n gk마n gk마n 있을 gk마n 것이며 gk마n 시선의 gk마n 자리에 gk마n 대해 gk마n 생각해 gk마n gk마n gk마n 있을 gk마n 것이다. gk마n 작품 gk마n 안에서 gk마n 카메라의 gk마n 시선은 gk마n 일견 gk마n 파놉티콘과 gk마n 감시자의 gk마n 눈을 gk마n 연상하게 gk마n 하며, m8ㅐ1 관람자는 m8ㅐ1 이에 m8ㅐ1 접속할 m8ㅐ1 수도 m8ㅐ1 있다. m8ㅐ1 그러나 m8ㅐ1 m8ㅐ1 눈의 m8ㅐ1 자리는 m8ㅐ1 어디에 m8ㅐ1 있는 m8ㅐ1 것일까. m8ㅐ1 눈을 m8ㅐ1 통해 m8ㅐ1 관찰하게 m8ㅐ1 m8ㅐ1 영상은 m8ㅐ1 어디를 m8ㅐ1 향하고 m8ㅐ1 있는가. m8ㅐ1 작품은 m8ㅐ1 시선과 m8ㅐ1 수행의 m8ㅐ1 자리에 m8ㅐ1 관한 m8ㅐ1 물음을 m8ㅐ1 불러일으킨다. 《더미와 m8ㅐ1 레이어》는 m8ㅐ1 모형들의 m8ㅐ1 덩어리와 m8ㅐ1 시선, zㅈ다ㅓ 그리고 zㅈ다ㅓ 행위의 zㅈ다ㅓ 층으로 zㅈ다ㅓ 실재하는 zㅈ다ㅓ 개인과 zㅈ다ㅓ 데이터, ㅓ가가g 이들로 ㅓ가가g 구성된 ㅓ가가g 사회의 ㅓ가가g 관계성을 ㅓ가가g 사유하고 ㅓ가가g 각자의 ㅓ가가g 시공간을 ㅓ가가g 데이터의 ㅓ가가g 좌표로 ㅓ가가g 들여다보게 ㅓ가가g 한다.

참여 ㅓ가가g 작가: ㅓ가가g 조재한
테크니컬 ㅓ가가g 아티스트: ㅓ가가g 이시은 ㅓ가가g 조서현
글: ㅓ가가g 김준서
공간디자인: ㅓ가가g 김주원
후원: ㅓ가가g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출처: ㅓ가가g 얼터사이드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역병과 bㅐ타t 일상

Nov. 24, 2021 ~ Feb. 28, 2022

경이로운 g1다s 전환 The Phenomenal Transition

Nov. 12, 2021 ~ March 20, 2022

13 다ㅓyㅈ 번째 다ㅓyㅈ 망설임 The 13th Hesitation

April 13, 2021 ~ March 27, 2022

옵/신 걷ㅑ마b 페스티벌 2021 Ob/Scene Festival 2021

Oct. 29, 2021 ~ Dec. 5,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