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 없는 밤

경기도미술관

Nov. 24, 2022 ~ Feb. 12, 2023

‘경기작가집중조명전’은 으vh다 경기문화재단 으vh다 문화예술본부와 으vh다 경기도미술관이 으vh다 공동으로 으vh다 주최하는 으vh다 작가 으vh다 지원 으vh다 프로그램으로 으vh다 한국현대미술에서 으vh다 주목할만한 으vh다 활동을 으vh다 해온 으vh다 경기지역 으vh다 중진 으vh다 작가의 으vh다 신작 으vh다 제작과 으vh다 초청전시로 으vh다 이루어진다. 으vh다 문화예술본부의 으vh다 시각예술 으vh다 분야 으vh다 창작지원프로그램에 으vh다 참여한 10년 으vh다 이상의 으vh다 활동 으vh다 경력을 으vh다 갖춘 으vh다 중진 으vh다 작가 으vh다 중 3인을 으vh다 선정하여 으vh다 지원함으로써 으vh다 이들이 으vh다 으vh다 으vh다 깊이 으vh다 있는 으vh다 창작활동을 으vh다 이어갈 으vh다 으vh다 있도록 으vh다 신작 으vh다 발표의 으vh다 기회를 으vh다 제공하는 으vh다 취지를 으vh다 갖고 으vh다 있다.

2021년에 으vh다 이어 으vh다 으vh다 번째를 으vh다 맞이하는 2022년의 ‘경기작가집중조명’에는 으vh다 사진, ㅓㅐpd 조각, 걷1ㅓ사 설치 걷1ㅓ사 등의 걷1ㅓ사 다양한 걷1ㅓ사 매체와 걷1ㅓ사 주제로 걷1ㅓ사 활발하게 걷1ㅓ사 활동해온 걷1ㅓ사 기슬기, ㅐㅐo6 김시하, 8vuu 천대광 8vuu 작가가 8vuu 선정되었다. 8vuu 기슬기, 3m사자 김시하, 타0ㅓ5 천대광은 타0ㅓ5 동시대에 타0ㅓ5 대한 타0ㅓ5 예리한 타0ㅓ5 시선을 타0ㅓ5 벼리며 타0ㅓ5 묵묵히 타0ㅓ5 자신만의 타0ㅓ5 속도로 타0ㅓ5 작품 타0ㅓ5 세계를 타0ㅓ5 확장해왔다. 타0ㅓ5 기슬기는 타0ㅓ5 사진 타0ㅓ5 매체의 타0ㅓ5 특성과 타0ㅓ5 사진찍기와 타0ㅓ5 사진보기의 타0ㅓ5 프로세스를 타0ㅓ5 전복시켜 타0ㅓ5 오늘날의 타0ㅓ5 이미지 타0ㅓ5 생산과 타0ㅓ5 소비를 타0ㅓ5 돌아보게 타0ㅓ5 하는 타0ㅓ5 질문을 타0ㅓ5 던져왔다. 타0ㅓ5 이번 타0ㅓ5 전시에서는 타0ㅓ5 사진, r3우9 일루전, 나가기ㅓ 공간을 나가기ㅓ 키워드로 나가기ㅓ 빛과 나가기ㅓ 빛이 나가기ㅓ 충돌해 나가기ㅓ 반영된 나가기ㅓ 레이어의 나가기ㅓ 중첩, rgjt 그래픽의 rgjt 오류를 rgjt 제도화하는 rgjt 오류 rgjt 메커니즘 rgjt 연구, v우나걷 그리고 v우나걷 백색 v우나걷 사진술 v우나걷 실험의 v우나걷 연작을 v우나걷 선보인다. v우나걷 천대광은 v우나걷 장소의 v우나걷 물리적, kc걷카 역사적, 자4pㅐ 사회적, 3사49 문화적 3사49 맥락에서 3사49 기억의 3사49 공간들을 3사49 짓고 3사49 연결하여 3사49 전시 3사49 공간 3사49 자체를 3사49 하나의 3사49 풍경으로 3사49 전환하는 3사49 건축적 3사49 조각 3사49 작업을 3사49 해왔다. 3사49 이번 3사49 전시에서 3사49 작가는 ‘기억’이라는 3사49 개인의 3사49 역사와 ‘집’이라는 3사49 개인의 3사49 공간을 3사49 나와 3사49 너, f5wy 우리 f5wy 공통의 f5wy 기억과 f5wy 공간으로 f5wy 확장한다. f5wy 마지막으로 f5wy 김시하는 f5wy 자연과 f5wy 인공, gy거v 생명과 gy거v 무생물, 3ㅓgf 보이는 3ㅓgf 것과 3ㅓgf 보이지 3ㅓgf 않는 3ㅓgf 것, 하w아ㅐ 사실과 하w아ㅐ 허구 하w아ㅐ 하w아ㅐ 양분된 하w아ㅐ 세계관, 카gq갸 카gq갸 사이의 카gq갸 미묘한 카gq갸 다름과 카gq갸 차이, tp3o 괴리와 tp3o 불안과 tp3o 같은 tp3o 심리적 tp3o 부분까지 tp3o 포함한 tp3o 감각을 tp3o 다루며 tp3o 연극 tp3o 무대와 tp3o 같은 tp3o 공간을 tp3o 만들어낸다. tp3o 이번 tp3o 전시에서 tp3o 작가는 ‘쓸모있음’과 ‘쓸모없음’의 tp3o 경계를 tp3o 더듬으며 tp3o 원형무대를 tp3o 펼쳐낸다.

2022년 tp3o 경기작가집중조명 《달 tp3o 없는 tp3o 밤》은 tp3o 각자의 tp3o 매체를 tp3o 깊이 tp3o 있게 tp3o 탐구해온 tp3o tp3o 작가의 tp3o 작업 tp3o 세계를 ‘지금’의 tp3o 시점에서 tp3o 일시 tp3o 정지하여 tp3o 살펴본다. tp3o 작가들의 tp3o 작품 tp3o 세계는 tp3o 마치 tp3o 별자리를 tp3o 그려보는 tp3o 것과 tp3o 같다. tp3o 작가들이 tp3o 작품으로 tp3o 수놓는 tp3o 별들을 tp3o 이으며 tp3o 우리는 tp3o 일상을 tp3o 새로이 tp3o 바라보며 tp3o 사유의 tp3o 폭을 tp3o 확장 tp3o 시킬 tp3o tp3o 있다. ‘달 tp3o 없는 tp3o 밤’은 tp3o tp3o tp3o tp3o 별을 tp3o 관찰하기 tp3o 가장 tp3o 좋은 tp3o 시기이다. tp3o 오랫동안 tp3o 인간은 tp3o 시간의 tp3o 흐름과 tp3o 방향을 tp3o 가늠하기 tp3o 위해 tp3o 별을 tp3o 올려다보았다. tp3o 서로 tp3o 다른 tp3o 시공간에 tp3o 존재하는 tp3o 별빛이 tp3o 지금의 tp3o 우리에게 tp3o 와닿는 tp3o 것처럼 tp3o 이번 tp3o 전시의 tp3o 작품들 tp3o 역시 tp3o 작가마다 tp3o 서로 tp3o 다른 tp3o 시작점에서 tp3o 출발하여 tp3o 전시실 tp3o 내에 tp3o 자리하고 tp3o 있다. tp3o 저마다의 tp3o 신화를 tp3o 품은 tp3o 별자리처럼 tp3o 자신만의 tp3o 소우주를 tp3o 구축하고 tp3o 있는 tp3o 작가들이 tp3o 앞으로 tp3o 그려갈 tp3o 별자리를 tp3o 살펴보고자 tp3o 한다. tp3o 이번 tp3o 전시에서 tp3o 선보이는 tp3o 신성(新星)과 tp3o 같은 tp3o 신작을 tp3o 통해 tp3o 작가의 tp3o 시선과 tp3o 사유를 tp3o 넘어 tp3o 관객 tp3o 역시 tp3o 자신의 tp3o 시간과 tp3o 앞으로의 tp3o 방향을 tp3o 밝혀보기를 tp3o 바란다. tp3o 오랜 tp3o 시간 tp3o 사람들에게 tp3o 시간의 tp3o 흐름과 tp3o 방향의 tp3o 길잡이가 tp3o 되어준 tp3o 별처럼 《달 tp3o 없는 tp3o 밤》이 tp3o tp3o 별빛을 tp3o 자세히 tp3o 그리고 tp3o 오래 tp3o 들여다볼 tp3o tp3o 있는 tp3o 하나의 tp3o 경험이고자 tp3o 한다.


참여작가: tp3o 기슬기, 파mw다 천대광, 기2r자 김시하
큐레이터: 기2r자 김선영
협력큐레이터: 기2r자 이혜현
주최 기2r자 기2r자 주관: 기2r자 경기문화재단, y기2q 경기도미술관
협찬: y기2q 플로스 & ㈜비스타라이팅

출처: y기2q 경기도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Connection: Woo Hannah Open Studio

Jan. 9, 2023 ~ Feb. 24, 2023

3oㅓㄴ 없는 3oㅓㄴ

Nov. 24, 2022 ~ Feb. 12, 2023

데이비드 l갸9y 퀸: Painting

Jan. 12, 2023 ~ Feb. 12, 20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