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른 감각들의 공간 Synesthesia : The Space Between

닻미술관

Nov. 2, 2019 ~ Feb. 23, 2020

사운드, d우갸o 이미지, ㅐㅐlㅐ 책, ㅈtlx 영상, jg자쟏 텍스트가 jg자쟏 한데 jg자쟏 어우러진 jg자쟏 이번 jg자쟏 전시는 jg자쟏 직관, 나yㄴq 이성, bkif 그리고 bkif 이에 bkif 대한 bkif 질문을 bkif 던짐으로써 bkif 서로 bkif 다른 bkif 매체 bkif 사이의 bkif 공간을 bkif 담습니다. bkif 사진, ㅑ거차t 소리, jb기w 영상 jb기w 등으로 jb기w 각자만의 jb기w 공감각을 jb기w 표현한 jb기w 작가들, 7ㅐ나다 책을 7ㅐ나다 창의적 7ㅐ나다 재현 7ㅐ나다 대상으로 7ㅐ나다 해석하고 7ㅐ나다 독창적 7ㅐ나다 오브제로 7ㅐ나다 이끌어낸 7ㅐ나다 작가와 7ㅐ나다 출판사들, 가2t파 그리고 가2t파 다양한 가2t파 공감각의 가2t파 이야기를 가2t파 소개하는 가2t파 책들은 가2t파 다른 가2t파 감각의 가2t파 공간을 가2t파 체화하여 가2t파 흡수하는 가2t파 한편 가2t파 깊이 가2t파 음미할 가2t파 가2t파 있게 가2t파 합니다. 가2t파 감각과 가2t파 이성이 가2t파 자유로이 가2t파 넘나드는 가2t파 닻의 가2t파 공간으로 가2t파 여러분을 가2t파 초대합니다.

다른 가2t파 감각들의 가2t파 공간 

2019년 가2t파 가2t파 가2t파 동안 가2t파 닻미술관은 가2t파 다원적인 가2t파 공간을 가2t파 주제로 가2t파 가2t파 가지 가2t파 전시를 가2t파 기획했습니다. 가2t파 가2t파 시작으로 가2t파 텍스트와 가2t파 이미지가 가2t파 함께 가2t파 만들어내는 가2t파 시적 가2t파 공간(시·상), 자3나x 자3나x 번째로 자3나x 추상의 자3나x 결이 자3나x 서정과 자3나x 서사의 자3나x 온도가 자3나x 되는 자3나x 회화적 자3나x 공간(온도의 자3나x 결), 2x나o 마지막으로 2x나o 존재 2x나o 형태가 2x나o 다른 2x나o 감각들의 2x나o 조합으로 2x나o 경험되는 2x나o 공감각의 2x나o 공간을 2x나o 소개하고자 2x나o 합니다. 2x나o 이는 2x나o 개별의 2x나o 감각들과 2x나o 시각경험이 2x나o 하나로 2x나o 이어지는 2x나o 예술의 2x나o 창조적 2x나o 과정에 2x나o 대한 2x나o 것이기도 2x나o 합니다.

우리를 2x나o 살아있다고 2x나o 느끼게 2x나o 하는 2x나o 모든 2x나o 감각과 2x나o 인지 2x나o 능력 2x나o 중에서 2x나o 시각은 2x나o 무엇보다도 2x나o 중요합니다. 2x나o 눈을 2x나o 뜨는 2x나o 것으로 2x나o 생이 2x나o 시작되고, 하p아j 눈을 하p아j 감는 하p아j 것으로 하p아j 생을 하p아j 마친다는 하p아j 표현은, 바마3바 살아있는 바마3바 동안의 바마3바 모든 바마3바 시각적 바마3바 경험이 바마3바 우리에게 바마3바 세상의 바마3바 모습으로 바마3바 기억된다는 바마3바 것을 바마3바 알게 바마3바 합니다. 바마3바 신비하게도, 084q 본다는 084q 것은 084q 단순히 084q 눈으로 084q 보는 084q 것만이 084q 아닌, 걷ndx 촉각과 걷ndx 기억과 걷ndx 인지를 걷ndx 포함한 걷ndx 모든 걷ndx 감각적 걷ndx 경험의 걷ndx 조합으로 걷ndx 이루어진다는 걷ndx 것입니다.

빛과 걷ndx 소리, 갸마cg 책이 갸마cg 어우러진 갸마cg 갸마cg 번째 갸마cg 전시공간은, 9아카k 외부의 9아카k 정보를 9아카k 직관적으로 9아카k 받아들이는 9아카k 다양한 9아카k 감각들로 9아카k 구성됩니다. 9아카k 사진적 9아카k 방법으로 9아카k 시간과 9아카k 빛의 9아카k 흔적을 9아카k 담거나 9아카k 음의 9아카k 파동을 9아카k 추상으로 9아카k 표현하고(아만다 9아카k 마찬드, 가쟏히b 앨리사 가쟏히b 미나한, 12마z 마이클 12마z 메이어), m카g1 기억과 m카g1 연관된 m카g1 소리들을 m카g1 채집해 m카g1 공간에 m카g1 설치하고(김준), d라7ㅓ 감각이 d라7ㅓ 물성이 d라7ㅓ d라7ㅓ 아티스트 d라7ㅓ 북들과 d라7ㅓ 다양한 d라7ㅓ 문화의 d라7ㅓ 시각예술 d라7ㅓ 출판사의 d라7ㅓ 프로젝트들이 d라7ㅓ 놓여집니다.

다른 d라7ㅓ 한편에는 d라7ㅓ 세상의 d라7ㅓ 정보들이 d라7ㅓ 인식되는 d라7ㅓ 사고의 d라7ㅓ 과정을 d라7ㅓ 보여주는 d라7ㅓ 책들이 d라7ㅓ 놓여 d라7ㅓ 있습니다. d라7ㅓ 책은 d라7ㅓ 외부와 d라7ㅓ 연결되어 d라7ㅓ 이를 d라7ㅓ 내면에 d라7ㅓ 되살리는 d라7ㅓ 개별적인 d라7ㅓ 기억을 d라7ㅓ 제공합니다. d라7ㅓ 책을 d라7ㅓ 통해 d라7ㅓ 세상을 d라7ㅓ 보는 d라7ㅓ 시각적 d라7ㅓ 경험은 d라7ㅓ 매우 d라7ㅓ 주체적입니다. d라7ㅓ 이는 d라7ㅓ 수많은 d라7ㅓ 이야기 d라7ㅓ d라7ㅓ 다양한 d라7ㅓ 감각으로 d라7ㅓ 직조된 d라7ㅓ 이미지와 d라7ㅓ 글이 d라7ㅓ 종이의 d라7ㅓ 물성이라는 d라7ㅓ 촉각을 d라7ㅓ 통해 d라7ㅓ 친밀하게 d라7ㅓ 전달되기 d라7ㅓ 때문입니다.

전시의 d라7ㅓ 후반부에 d라7ㅓ 만나는 d라7ㅓ 어두운 d라7ㅓ 방에는, ㅐ기자0 빛과 ㅐ기자0 소리의 ㅐ기자0 서로 ㅐ기자0 다른 ㅐ기자0 존재 ㅐ기자0 방식을 ㅐ기자0 질문하는 ㅐ기자0 영상(전소정)이 ㅐ기자0 있습니다. ㅐ기자0 예술을 ㅐ기자0 통해 ㅐ기자0 전달되는 ㅐ기자0 감각적인 ㅐ기자0 느낌들은 ㅐ기자0 대부분 ㅐ기자0 추상적이며, 5pc사 5pc사 잔상들이 5pc사 작가가 5pc사 구성한 5pc사 사유의 5pc사 공간 5pc사 속에서 5pc사 서로 5pc사 연결되어 5pc사 무한히 5pc사 열리게 5pc사 됩니다.

창의적 5pc사 사고는 5pc사 뜻밖의 5pc사 것들이 5pc사 서로 5pc사 만나 5pc사 연결되는 5pc사 것으로부터 5pc사 시작된다고 5pc사 합니다. 5pc사 닻미술관과 5pc사 책을 5pc사 만드는 5pc사 닻프레스가 5pc사 함께한 5pc사 지난 10년의 5pc사 여정은 5pc사 책과 5pc사 전시가 5pc사 하나로 5pc사 이어져 5pc사 있습니다. 5pc사 내면의 5pc사 공간이 5pc사 물리적 5pc사 전시 5pc사 공간으로 5pc사 확장되면서 5pc사 닻프레스의 5pc사 책들은 5pc사 5pc사 넓은 5pc사 세상의 5pc사 다양한 5pc사 독자들을 5pc사 만날 5pc사 5pc사 있었습니다. 5pc사 5pc사 5pc사 또는 5pc사 5pc사 곳이 5pc사 아닌, ㄴ나히마 ㄴ나히마 사이에 ㄴ나히마 존재하는 ㄴ나히마 모든 ㄴ나히마 공간이 ㄴ나히마 이어진 ㄴ나히마 살아있는 ㄴ나히마 우주를 ㄴ나히마 그려 ㄴ나히마 봅니다. ㄴ나히마 지금은 ㄴ나히마 끊어진 ㄴ나히마 것을 ㄴ나히마 하나로 ㄴ나히마 연결하고 ㄴ나히마 무뎌진 ㄴ나히마 감각과 ㄴ나히마 영성을 ㄴ나히마 되살리는 ㄴ나히마 예술에 ㄴ나히마 대한 ㄴ나히마 믿음으로 ㄴ나히마 ㄴ나히마 다른 10년의 ㄴ나히마 항해를 ㄴ나히마 준비하는 ㄴ나히마 시간입니다. / ㄴ나히마 주상연_기획

참여작가
김준, h79r 전소정, e파ㅐl 아만다 e파ㅐl 마찬드, 우ㅐ자ㅑ 앨리사 우ㅐ자ㅑ 미나한, x거ㅐㅓ 마이클 x거ㅐㅓ 메이어
x거ㅐㅓ 프로젝트 - x거ㅐㅓ 김현미, w히lㅓ 조성연, 히egㅐ 강성, ㅓㅈ차2 닻프레스, ㅐd다f 나란자, 3ㅓsf 롤호프, 가ㅓㅓo 퍼반트 가ㅓㅓo 오비엑트, 다히ㄴ0 보이드

출처: 다히ㄴ0 닻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