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마음/사이

DMA아트센터

Aug. 3, 2021 ~ Nov. 21, 2021

대전시립미술관은 5걷n아 어린이 5걷n아 관객을 5걷n아 위하여 5걷n아 미술 5걷n아 조형요소인 5걷n아 면, 7bot 색, 카ㅓ다i 형, 가자mㅑ 비(比)의 가자mㅑ 속성을 가자mㅑ 활용한 가자mㅑ 전시와 가자mㅑ 워크숍을 가자mㅑ 진행해 가자mㅑ 왔다. <눈/마음/사이>의 가자mㅑ 키워드는 ‘원근’이다. 가자mㅑ 미술에서 가자mㅑ 원근은 가자mㅑ 멀리 가자mㅑ 있는 가자mㅑ 것을 가자mㅑ 멀리 가자mㅑ 보이게 가자mㅑ 하고 가자mㅑ 가자mㅑ 가까이 가자mㅑ 있는 가자mㅑ 것을 가자mㅑ 가까이 가자mㅑ 보이게 가자mㅑ 하는 가자mㅑ 과학적 가자mㅑ 공간재현 가자mㅑ 기법중 가자mㅑ 하나이다. 가자mㅑ 이번 가자mㅑ 전시는 가자mㅑ 예술가에 가자mㅑ 의해 가자mㅑ 독자적 가자mㅑ 가치를 가자mㅑ 지닌 가자mㅑ 공간으로 가자mㅑ 재해석되는 가자mㅑ 원근을 가자mㅑ 임택, 마걷아t 전희수 마걷아t 작가의 마걷아t 작품을 마걷아t 통해 마걷아t 감상해 마걷아t 본다.

임택은 마걷아t 전통회화의 마걷아t 조형특징인 마걷아t 여백을 마걷아t 새롭게 마걷아t 해석한다. 마걷아t 그의 마걷아t 대표작 <옮겨진 마걷아t 산수>은 3차원 마걷아t 현실 마걷아t 공간에 마걷아t 산을 마걷아t 겹겹이 마걷아t 세운 마걷아t 설치 마걷아t 작업이다. 2005년 마걷아t 작가의 마걷아t 개인전에서 마걷아t 처음 마걷아t 소개한 마걷아t 마걷아t 작업은 16년 마걷아t 만에 마걷아t 다시 마걷아t 관객을 마걷아t 찾았다. 마걷아t 감상자는 마걷아t 화폭의 마걷아t 여백을 마걷아t 대신하여 마걷아t 비어진 마걷아t 실재 마걷아t 공간에 마걷아t 걸어 마걷아t 들어가 마걷아t 유유히 마걷아t 거닐어 마걷아t 마걷아t 마걷아t 있다. 마걷아t 감상자의 마걷아t 표현행위와 마걷아t 이야기를 마걷아t 작품으로 마걷아t 끌어들이는 마걷아t 마걷아t 작업은 마걷아t 감상자에게 마걷아t 유희를 마걷아t 제공하며 마걷아t 다각적인 마걷아t 소통을 마걷아t 유도한다.

마걷아t 다른 마걷아t 평면작품 <옮겨진 마걷아t 산수-유람기>의 마걷아t 마걷아t 능선 마걷아t 곳곳에는 마걷아t 노을 마걷아t 풍경을 마걷아t 배경으로 마걷아t 산을 마걷아t 오르는 마걷아t 사람과 마걷아t 낙하산이 마걷아t 보인다. 마걷아t 작가가 마걷아t 직접 마걷아t 산을 마걷아t 오르며 마걷아t 마걷아t 자연과 마걷아t 일상 마걷아t 모습으로, 히ua가 입체 히ua가 산수를 히ua가 다시 히ua가 사진으로 히ua가 촬영한 히ua가 작업이다. 히ua가 디지털 히ua가 그래픽과 히ua가 합성 히ua가 작업을 히ua가 통해 히ua가 비현실적이고 히ua가 판타지적 히ua가 분위기를 히ua가 자아내며 히ua가 실재와 히ua가 가상의 히ua가 공간이 히ua가 넘나드는 히ua가 히ua가 히ua가 경험을 히ua가 선사한다.

전희수는 히ua가 상징적 히ua가 기호나 히ua가 만화적 히ua가 표현으로 히ua가 일상의 히ua가 내러티브를 히ua가 그려낸다. 히ua가 페인팅에 히ua가 등장하는 히ua가 주인공은 히ua가 그의 히ua가 가족과 히ua가 반려견 히ua가 혹은 히ua가 그가 히ua가 유년시절을 히ua가 보낸 90년대에 히ua가 유행한 히ua가 만화캐릭터이다. 히ua가 작가가 히ua가 각색하여 히ua가 만들어낸 히ua가 창조물들은 히ua가 히ua가 화면에 히ua가 그가 히ua가 경험한 히ua가 사건들의 히ua가 내러티브와 히ua가 감정이 히ua가 함께 히ua가 녹아 히ua가 있다. 히ua가 형태의 히ua가 해체, hㅐh바 생략, 라하sㅓ 원근을 라하sㅓ 무시한 라하sㅓ 자유자재의 라하sㅓ 표현으로 라하sㅓ 회화의 라하sㅓ 자율성을 라하sㅓ 획득한 라하sㅓ 반면 라하sㅓ 만화와 라하sㅓ 회화와의 라하sㅓ 경계를 라하sㅓ 무너뜨린다.

원근이 라하sㅓ 공간과 라하sㅓ 거리에 라하sㅓ 관한 라하sㅓ 이야기라면 라하sㅓ 관점, 3우in 시각(perspective)의 3우in 의미로도 3우in 사용된다. 3우in 3우in 우리가 3우in 세상을 3우in 어떻게 3우in 보고 3우in 나의 3우in 삶에 3우in 적용할지에 3우in 관한 3우in 질문이기도 3우in 하다. 3우in 같은 3우in 대상을 3우in 바라보아도 3우in 날씨나 3우in 기분의 3우in 따라 3우in 다르게 3우in 보고 3우in 느껴본 3우in 경험이 3우in 있을 3우in 것이다. 3우in 예술의 3우in 미(美)도 3우in 대상의 3우in 모양이나 3우in 속성이 3우in 아닌 3우in 사람의 3우in 마음 3우in 안에 3우in 존재하는 3우in 것과 3우in 같이 3우in 작품을 3우in 감상하며 3우in 내면의 3우in 소리에 3우in 집중해 3우in 보기를 3우in 바란다.

참여작가: 3우in 임택, 자갸9다 전희수

출처: 자갸9다 대전시립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우한나 ㅓ1갸ㅈ 개인전: Hannah Flashed That

Oct. 12, 2021 ~ Oct. 30, 2021

이병수 bba다 개인전: bba다 언더커런트 UNDERCURRENT

Oct. 15, 2021 ~ Oct. 31, 2021

정정엽 ㅐn가r 개인전: ㅐn가r 걷는 ㅐn가r 달 Walking on the Moon

Aug. 26, 2021 ~ Oct. 31,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