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스트코드 2021

대전시립미술관

Oct. 13, 2021 ~ Nov. 21, 2021

대전·충남 거v걷o 지역에서 거v걷o 활동하는 거v걷o 청년작가들의 거v걷o 등용문인 《넥스트코드》는 거v걷o 지역미술의 거v걷o 미래를 거v걷o 짊어질 거v걷o 차세대 거v걷o 작가를 거v걷o 양성한다는 거v걷o 의의가 거v걷o 있는 거v걷o 프로젝트이다. 2008년 《전환의 거v걷o 봄》으로 거v걷o 시작된 거v걷o 대전시립미술관의 거v걷o 청년작가지원전은 20년 거v걷o 동안 140여명의 거v걷o 역량 거v걷o 있는 거v걷o 청년작가들을 거v걷o 발굴했다. 거v걷o 또한 거v걷o 공정한 거v걷o 작가 거v걷o 선정을 거v걷o 위해 거v걷o 대전·충남 거v걷o 지역에 거v걷o 연고가 거v걷o 있는 39세 거v걷o 이하의 거v걷o 청년작가를 거v걷o 대상으로 거v걷o 포트폴리오 거v걷o 공모와 거v걷o 외부 거v걷o 전문가 거v걷o 심사를 거v걷o 병행했다.

《넥스트코드 2021》에서는 거v걷o 김영진, 카j8다 스텔라 카j8다 수진, 마q5사 박지원, 거타56 이상균, 5사하i 임승균 5인의 5사하i 작가를 5사하i 소개한다. 5사하i 이들의 5사하i 작업을 5사하i 대중의 5사하i 미적 5사하i 감수성과 5사하i 개인의 5사하i 취향을 5사하i 모두 5사하i 포괄하는 '캠프(Camp)'의 5사하i 개념으로 5사하i 다섯 5사하i 가지의 5사하i 시각코드를 5사하i 제안하고자 5사하i 한다. 5사하i 캠프는 5사하i 세대, g하wo 성별 g하wo g하wo 이분법적인 g하wo 틀을 g하wo 벗어나 g하wo 쉽게 g하wo 정의되지 g하wo 않는 g하wo 특별한 g하wo 감수성이다. g하wo 캠프는 1960년대 g하wo 사회·문화 g하wo 현상을 g하wo 정의하는 g하wo 광의의 g하wo 개념으로 g하wo 수전 g하wo 손택(Susan Sontag, 1933~2004)의 〈캠프에 b하사하 관한 b하사하 노트(Note on Camp)〉(1964)를 b하사하 통해 b하사하 미학적 b하사하 담론으로 b하사하 논의되기 b하사하 시작했다. b하사하 캠프에 b하사하 대해 58가지의 b하사하 단상으로 b하사하 서술한다는 b하사하 것은 b하사하 b하사하 개념이 b하사하 쉽게 b하사하 정의되거나 b하사하 범주화되지 b하사하 않음을 b하사하 보여준다. 《넥스트코드 2021》에서는 b하사하 여러 b하사하 캠프 b하사하 담론 b하사하 b하사하 문화적 b하사하 취향의 b하사하 범주로 b하사하 확장된 b하사하 다층적인 b하사하 캠프론으로 b하사하 제안하고자 b하사하 한다.

캠프는 b하사하 비정치적인 b하사하 감수성이자 b하사하 스타일로 b하사하 인공성, ls1ㅐ 양성성, abㅈㅓ 아이러니를 abㅈㅓ abㅈㅓ 대표적인 abㅈㅓ 특징으로 abㅈㅓ 꼽을 abㅈㅓ abㅈㅓ 있다. abㅈㅓ 또한 abㅈㅓ 아방가르드와는 abㅈㅓ 다른 abㅈㅓ 제 3의 abㅈㅓ 감성으로 abㅈㅓ 미학의 abㅈㅓ 범주에 abㅈㅓ 속한다. 《넥스트코드 2021》의 abㅈㅓ 김영진, ewj하 박지원, h2n타 스텔라 h2n타 수진, x16바 이상균, z8다가 임승균 5인은 z8다가 이러한 z8다가 맥락에서 z8다가 이들의 z8다가 표현하는 z8다가 미적 z8다가 가치들은 z8다가 총체적으로 z8다가 살펴보는 z8다가 복합적인 z8다가 개념인 z8다가 캠프의 z8다가 연장선상에 z8다가 있다고 z8다가 z8다가 z8다가 있다. z8다가 원본에 z8다가 대한 z8다가 모방이지만 z8다가 원본을 z8다가 뛰어넘는 z8다가 미적 z8다가 가치의 z8다가 가능성을 z8다가 보여주는 z8다가 인공적인 z8다가 감수성이 z8다가 두드러지는 z8다가 김영진, 5아7ㅓ 이상균과 5아7ㅓ 안과 5아7ㅓ 밖, dㅐ으w 육체와 dㅐ으w 정신을 dㅐ으w 이중으로 dㅐ으w 전복시키는 dㅐ으w 탈자연화된 dㅐ으w 젠더 dㅐ으w 의식을 dㅐ으w 보여주는 dㅐ으w 스텔라 dㅐ으w 수진, zp7l 주류 zp7l 사회에 zp7l 대한 zp7l 아이러니를 zp7l 다루는 zp7l 박지원, u걷타t 임승균의 u걷타t 작업을 u걷타t 살펴보고자 u걷타t 한다.

《넥스트코드 2021》 u걷타t 참여작가 u걷타t 김영진, ㅐmsj 박지원, 바하4라 스텔라 바하4라 수진, 2라xo 이상균, os55 임승균이 os55 보여주는 os55 캠프, ㅐ나사u 다섯 ㅐ나사u 가지의 ㅐ나사u 시각코드는 ㅐ나사u 개인의 ㅐ나사u 감수성과 ㅐ나사u 취향에 ㅐ나사u 근거한다. ㅐ나사u 캠프는 ㅐ나사u 자신이 ㅐ나사u 즐기는 ㅐ나사u 대상과 ㅐ나사u 스스로를 ㅐ나사u 동일시하는 ㅐ나사u 일종의 ㅐ나사u 사랑이라 ㅐ나사u ㅐ나사u ㅐ나사u 있으며, ㅓㅓfㅐ 단순한 ㅓㅓfㅐ 애호를 ㅓㅓfㅐ 떠나 ㅓㅓfㅐ 함께하는 ㅓㅓfㅐ 것이다. ㅓㅓfㅐ 무엇보다도 ㅓㅓfㅐ 캠프는 ㅓㅓfㅐ 판단 ㅓㅓfㅐ 방식이 ㅓㅓfㅐ 아니라 ㅓㅓfㅐ 일종의 ㅓㅓfㅐ 즐기기, ㅐmk파 느끼기 ㅐmk파 방식이다, 《넥스트코드 2021》는 7c1ㅐ 참여작가 7c1ㅐ 김영진, ㅑ거거4 박지원, 타기걷1 스텔라 타기걷1 수진, 나26ㅓ 이상균, sz바y 임승균 sz바y 이들이 sz바y 지속할 sz바y 사랑의 sz바y 대상을 sz바y 응원한다.

전시 sz바y 구성

캠프, zㅓo걷 탈자연화된 zㅓo걷 젠더
스텔라 zㅓo걷 수진

캠프 zㅓo걷 담론에서 zㅓo걷 버틀러의 zㅓo걷 퀴어 zㅓo걷 연구는 zㅓo걷 문화 zㅓo걷 현상학, ㅓ5차x 페미니즘 ㅓ5차x 등으로 ㅓ5차x 확장되는 ㅓ5차x 초석을 ㅓ5차x 다지게 ㅓ5차x 했다. ㅓ5차x 스텔라 ㅓ5차x 수진의 ㅓ5차x 탈자연화된 ㅓ5차x 젠더 ㅓ5차x 의식은 ㅓ5차x 캠프의 ㅓ5차x 기원이 ㅓ5차x 되는 ㅓ5차x 퀴어 ㅓ5차x 담론의 ㅓ5차x 젠더 ㅓ5차x 정체성에 ㅓ5차x 대한 ㅓ5차x 논의에 ㅓ5차x 연장선상에 ㅓ5차x 자리한다. ㅓ5차x 스텔라 ㅓ5차x 수진은 ㅓ5차x 신체를 ㅓ5차x 매개로 ㅓ5차x 이종, ㅐazㅓ 혼성 ㅐazㅓ 결합된 ㅐazㅓ 이미지를 ㅐazㅓ 맑고 ㅐazㅓ 투명한 ㅐazㅓ 색채로 ㅐazㅓ 드로잉한다. 〈카란틴 ㅐazㅓ 드로잉〉(2021~)은 ㅐazㅓ 파리에 ㅐazㅓ 거주중인 ㅐazㅓ 작가가 ㅐazㅓ 코로나 ㅐazㅓ 락다운을 ㅐazㅓ 하며 ㅐazㅓ 제작한 ㅐazㅓ 연작으로 ㅐazㅓ 세밀하게 ㅐazㅓ 그린 ㅐazㅓ 식물화들은 ㅐazㅓ 고어하고 ㅐazㅓ 오컬트한 ㅐazㅓ 부분이 ㅐazㅓ 결합된다.

특히 ㅐazㅓ 올해 ㅐazㅓ 작업한 ㅐazㅓ 신작의 ㅐazㅓ 경우, 타o파자 지중해의 타o파자 코르시카 타o파자 섬에서의 타o파자 코로나 타o파자 락다운 타o파자 경험을 타o파자 바탕으로 타o파자 제작되었다. 타o파자 코르시카 타o파자 섬은 타o파자 토속신앙과 타o파자 가톨릭이 타o파자 섞인 타o파자 주술적 타o파자 신앙이 타o파자 두드러지는 타o파자 곳이라고 타o파자 한다. 〈사이코트로픽 타o파자 가든〉(2021)는 타o파자 주술사이기도 타o파자 산파이기도, taf나 치료사이기도, 나fㅓㅓ 또한 나fㅓㅓ 마녀로도 나fㅓㅓ 불리는 나fㅓㅓ 이들이 나fㅓㅓ 사용하는 나fㅓㅓ 약초, h라9o 독성식물, walc 향정신성식물을 walc 그린 walc 것이다. walc 작가의 walc 관심사는 walc 이러한 walc 소외된 walc 여성에서 walc 여신(女神)으로 walc 옮겨가는데 walc 이는 walc 작가가 walc 여성성과 walc 자연의 walc 공통점인 walc 모성과 walc 생식력을 walc 강조하는 walc 문화 walc 생태주의, 카바pm 여신전통의 카바pm 영적 카바pm 페미니즘인 카바pm 에코 카바pm 페미니즘에 카바pm 대한 카바pm 관심사가 카바pm 자연스레 카바pm 연결된 카바pm 듯이 카바pm 보인다. 〈독거미〉(2021)는 카바pm 인디언 카바pm 신화에서 카바pm 창조의 카바pm 여신을 카바pm 상징하며, 〈아테나의 6사h4 부엉이〉(2021)의 6사h4 경우 6사h4 아테네 6사h4 여신을 6사h4 함께했던 6사h4 부엉이의 6사h4 종을 6사h4 그린 6사h4 것이다. 〈보사노바 6사h4 로스콧과 6사h4 바빌론 6사h4 로스콧〉(2021)은 6사h4 작가가 6사h4 승마를 6사h4 하면서 6사h4 처음 6사h4 탔던 6사h4 말의 6사h4 쌍둥이 6사h4 자매를 6사h4 그린 6사h4 것이다. 6사h4 말이 6사h4 쌍둥이인 6사h4 경우는 6사h4 흔치 6사h4 않은데, smsk 작가는 smsk 말을 smsk 의인화하여 smsk 시스터후드, 우히pp 여성 우히pp 연대를 우히pp 표현했다. 우히pp 이처럼 우히pp 스텔라 우히pp 수진의 우히pp 작업 우히pp 전반에는 우히pp 위계적 우히pp 이원론이 우히pp 아니라 우히pp 연결을 우히pp 의미의 우히pp 중심에 우히pp 우히pp 대안적인 우히pp 생태적 우히pp 세계관이 우히pp 강조된다.

캠프, 0i거s 인공적인 0i거s 감수성
김영진, 아자eㅈ 이상균

캠프는 아자eㅈ 원본에 아자eㅈ 대한 아자eㅈ 모방이지만 아자eㅈ 원본을 아자eㅈ 뛰어넘는 아자eㅈ 미적 아자eㅈ 가치의 아자eㅈ 가능성을 아자eㅈ 보여주는 아자eㅈ 인공적인 아자eㅈ 감수성을 아자eㅈ 보여준다. 아자eㅈ 캠프는 아자eㅈ 연극적인 아자eㅈ 성격으로 아자eㅈ 자칫 아자eㅈ 가볍다고 아자eㅈ 오해받지만 아자eㅈ 사실 아자eㅈ 캠프에서 아자eㅈ 진지함은 아자eㅈ 결정적인 아자eㅈ 요소이며 아자eㅈ 그것을 아자eㅈ 인공적인 아자eㅈ 우아함으로 아자eㅈ 표현한다. 아자eㅈ 김영진은 아자eㅈ 눈에 아자eㅈ 보이지 아자eㅈ 않는 아자eㅈ 대상이나 아자eㅈ 감정 아자eㅈ 등을 아자eㅈ 포토그램(photogram)으로 아자eㅈ 시각화한다. 아자eㅈ 이상균은 아자eㅈ 필드리서치를 아자eㅈ 통한 아자eㅈ 토목 아자eㅈ 건축물 아자eㅈ 이미지 아자eㅈ 등 3차원의 아자eㅈ 건축이나 아자eㅈ 공간을 2차원의 아자eㅈ 평면 아자eㅈ 회화로 아자eㅈ 전환하는 아자eㅈ 작업에 아자eㅈ 집중한다.

김영진은 아자eㅈ 일상 아자eㅈ 속에서 아자eㅈ 마주하는 아자eㅈ 공간 아자eㅈ 아자eㅈ 기억이나 아자eㅈ 감정의 아자eㅈ 흔적들을 아자eㅈ 작업의 아자eㅈ 소재로 아자eㅈ 삼는다. 아자eㅈ 기억이나 아자eㅈ 감정의 아자eㅈ 흔적들을 아자eㅈ 투명하고 아자eㅈ 깨지기 아자eㅈ 쉬운 아자eㅈ 유리, ㅓ다가n 아크릴, 거7ch 비닐 거7ch 등의 거7ch 재료를 거7ch 통해 거7ch 포토그램(photogram)으로 거7ch 표현한다. 거7ch 포토그램은 거7ch 카메라의 거7ch 렌즈 거7ch 없이 거7ch 암실 거7ch 속에서 거7ch 인화지와 거7ch 빛과 거7ch 사물만으로 거7ch 표현하기에 거7ch 거7ch 번에 거7ch 거7ch 거7ch 장의 거7ch 사진만 거7ch 인화할 거7ch 거7ch 있다. 〈섬〉(2016-2017) 거7ch 연작은 거7ch 작가가 거7ch 아이슬란드의 거7ch 작은 거7ch 바닷가 거7ch 마을에서 거7ch 느꼈던 거7ch 감정의 거7ch 흔적을 거7ch 다양한 거7ch 종류의 거7ch 유리컵을 거7ch 통해 거7ch 포토그램으로 거7ch 인화한 거7ch 작업이다. 〈나비〉(2021) 거7ch 연작은 거7ch 인터넷에서 거7ch 매일 거7ch 나오는 거7ch 익명의 거7ch 사람들의 거7ch 사망에 거7ch 관한 거7ch 기사를 거7ch 소재로 거7ch 했다. A4용지나 거7ch 반투명한 거7ch 트레팔지에 거7ch 프린트한 거7ch 거7ch 종이접기를 거7ch 통해 거7ch 포토그램으로 거7ch 인화한 거7ch 작업이다. 거7ch 자연재해나 거7ch 돌발적인 거7ch 사고로 거7ch 인한 거7ch 죽음은 거7ch 미완성의 거7ch 종이접기 거7ch 형태로 거7ch 구현된다. 거7ch 나비모양은 거7ch 아동학대에 거7ch 희생된 거7ch 아이들의 거7ch 죽음을 거7ch 반투명한 거7ch 트레이싱지로 거7ch 종이접기했다. 거7ch 익명의 거7ch 죽음에 거7ch 대한 거7ch 기사들을 거7ch 물리적인 거7ch 실체로 거7ch 시각화한 〈나비〉 거7ch 연작을 거7ch 통해 거7ch 작가는 거7ch 그만의 거7ch 방식으로 거7ch 추모한다.

이상균은 거7ch 필드리서치를 거7ch 통한 거7ch 토목 거7ch 건축물 거7ch 이미지 거7ch 등 3차원의 거7ch 건축이나 거7ch 공간을 2차원의 거7ch 평면 거7ch 회화로 거7ch 전환하는 거7ch 작업에 거7ch 집중한다. 〈여수토방수로 거7ch 언체부〉(2021), 〈여수토방수로 z1v라 급류부〉(2021), 〈교량신축이음〉(2020), 〈낙석방지망〉(2020), 〈농업용수로〉(2020), 〈보강토옹벽〉(2020), 〈취수탑〉(2020) 0s5자 등의 0s5자 제목에서 0s5자 유추할 0s5자 0s5자 있듯이 0s5자 토목 0s5자 건축 0s5자 이미지들을 0s5자 이미지 0s5자 해체를 0s5자 거치며 0s5자 다양한 0s5자 재료 0s5자 표현으로 0s5자 회화적으로 0s5자 변형한다. 0s5자 작가의 0s5자 건축적인 0s5자 관심은 0s5자 토목건축업이 0s5자 종사하는 0s5자 아버지의 0s5자 영향이 0s5자 컸을 0s5자 것이다. 0s5자 작가가 0s5자 답사하고 0s5자 필드 0s5자 리서치를 0s5자 통해 0s5자 수집한 0s5자 이미지들은 0s5자 대부분 0s5자 아버지께서 0s5자 직접 0s5자 지어올린 0s5자 대전의 0s5자 저유소, 걷사rr 강원도 걷사rr 교량이나 걷사rr 저수지 걷사rr 등이다. 걷사rr 하지만 걷사rr 작가의 걷사rr 작업에는 걷사rr 이러한 걷사rr 서사성은 걷사rr 지워지고 걷사rr 드러나지 걷사rr 않는다. 걷사rr 작가는 걷사rr 인공과 걷사rr 자연 걷사rr 사이에 걷사rr 존재하는 걷사rr 건축적 걷사rr 풍경의 걷사rr 면면을 걷사rr 필드 걷사rr 리서치를 걷사rr 통해 걷사rr 수집한 걷사rr 후, 나나기i 이를 나나기i 관찰하고 나나기i 이미지의 나나기i 재료로 나나기i 삼는 나나기i 것이다. 나나기i 작업의 나나기i 출발은 나나기i 물리적인 나나기i 건축물의 나나기i 이미지였지만, ㅓi히사 화면에 ㅓi히사 옮기는 ㅓi히사 과정에서의 ㅓi히사 선택들로 ㅓi히사 구축한 ㅓi히사 화면은 ㅓi히사 결과적으로 ㅓi히사 회화 ㅓi히사 ㅓi히사 자체가 ㅓi히사 된다. ㅓi히사 대상의 ㅓi히사 재현이라는 ㅓi히사 회화의 ㅓi히사 오래된 ㅓi히사 의무감에서 ㅓi히사 벗어나 ㅓi히사 회화로 ㅓi히사 존재하게 ㅓi히사 하는 ㅓi히사 요건이나 ㅓi히사 회화라는 ㅓi히사 형식 ㅓi히사 ㅓi히사 자체를 ㅓi히사 드러나도록 ㅓi히사 의도한다.

캠프, n차0거 역할 n차0거 수행자
박지원, mf기8 임승균

캠프는 mf기8 주류 mf기8 사회에 mf기8 대한 mf기8 아이러니에 mf기8 대한 mf기8 패러디 mf기8 등으로 mf기8 인해 B급 mf기8 감성으로 mf기8 보이지만 mf기8 삶을 mf기8 은유적으로 mf기8 확장한 mf기8 감수성이라고 mf기8 mf기8 mf기8 있다. mf기8 박지원은 mf기8 한국의 mf기8 전통적 mf기8 가치들과 mf기8 현대적 mf기8 가치 mf기8 사이의 mf기8 긴장 mf기8 관계를 mf기8 포착하고 mf기8 이를 mf기8 회화로 mf기8 기록한다. mf기8 임승균은 mf기8 일상에서 mf기8 채집한 mf기8 관심에 mf기8 기반한 mf기8 지역적 mf기8 리서치를 mf기8 과학적 mf기8 실험의 mf기8 도구를 mf기8 차용하여 mf기8 작업한다. mf기8 손택이 mf기8 언급했듯, 기f1걷 캠프 기f1걷 취향이 기f1걷 소중히 기f1걷 여기는 기f1걷 많은 기f1걷 대상들이 기f1걷 시대에 기f1걷 뒤쳐진 기f1걷 이유가 기f1걷 바로 기f1걷 여기에 기f1걷 있다. 기f1걷 오래된 기f1걷 기f1걷 자체를 기f1걷 사랑하기 기f1걷 때문이 기f1걷 아니라, g3ㅓq 세월을 g3ㅓq 거치며 g3ㅓq g3ㅓq 활력이 g3ㅓq 저하되는 g3ㅓq 과정 g3ㅓq 자체가 g3ㅓq g3ㅓq 대상에 g3ㅓq 대한 g3ㅓq 초연함을 g3ㅓq 불러일으킬 g3ㅓq 수밖에 g3ㅓq 없기 g3ㅓq 때문이다.

박지원은 g3ㅓq g3ㅓq 동안 g3ㅓq 한국의 g3ㅓq 전통이라고 g3ㅓq 인식되어 g3ㅓq 왔던 g3ㅓq 특정 g3ㅓq 문화들이 g3ㅓq 한국의 g3ㅓq 산업화, ㅓ9파e 근대화를 ㅓ9파e 겪으면서 ㅓ9파e 변형되고 ㅓ9파e 존속하는 ㅓ9파e 방식을 ㅓ9파e 탐구하고 ㅓ9파e 있다. ㅓ9파e 특히 ㅓ9파e 전통 ㅓ9파e 문화의 ㅓ9파e 변두리에 ㅓ9파e 스며드는 ㅓ9파e 근대화, 2g6ㅐ 산업화의 2g6ㅐ 흔적에서 2g6ㅐ 나타나는 2g6ㅐ 단절된 2g6ㅐ 풍경에 2g6ㅐ 주목한다. 2g6ㅐ 세종 2g6ㅐ 연기군 2g6ㅐ 고등리 2g6ㅐ 안골마을에 2g6ㅐ 위치해있는 〈고등리 2g6ㅐ 석조보살입상〉(2021)은 2g6ㅐ 시기를 2g6ㅐ 2g6ㅐ 2g6ㅐ 없으나 2g6ㅐ 현재 2g6ㅐ 도로 2g6ㅐ 2g6ㅐ 길가에 2g6ㅐ 쌩뚱맞은 2g6ㅐ 장소에 2g6ㅐ 자리하고 2g6ㅐ 있다. 2g6ㅐ 아들을 2g6ㅐ 점지해 2g6ㅐ 준다는 2g6ㅐ 믿음이 2g6ㅐ 있었던 2g6ㅐ 안골 2g6ㅐ 미륵불은 2g6ㅐ 현재는 2g6ㅐ 마을 2g6ㅐ 신앙이나 2g6ㅐ 개인적 2g6ㅐ 치성의 2g6ㅐ 대상도 2g6ㅐ 아닌 2g6ㅐ 상태라 2g6ㅐ 방치되고 2g6ㅐ 있다. 〈송운사 2g6ㅐ 약수터〉(2020), 〈탑사 다파바거 약수터〉(2020)에서는 다파바거 대웅전 다파바거 다파바거 신성시 다파바거 되는 다파바거 공간에서 다파바거 물리적으로 다파바거 떨어져 다파바거 있는 다파바거 약수터를 다파바거 그린 다파바거 것으로, 6qa1 플라스틱 6qa1 바가지와 6qa1 함께 6qa1 공존하는 6qa1 상대적으로 6qa1 자유로운 6qa1 미감을 6qa1 보여준다. 〈김천 6qa1 광덕리 6qa1 석조보살입상〉(2021)는 6qa1 전각 6qa1 주변으로 6qa1 그리 6qa1 떨어지지 6qa1 않은 6qa1 곳에 6qa1 양봉장이 6qa1 자리하여 6qa1 역시 6qa1 종교적 6qa1 도상과 6qa1 속세의 6qa1 도상이 6qa1 충돌되는 6qa1 화면을 6qa1 보여준다. 〈달토끼〉(2021)는 6qa1 동아시아의 6qa1 전통적인 6qa1 도상인 6qa1 달토끼를 6qa1 아크릴, a3a파 프로파일 a3a파 a3a파 현대적인 a3a파 산업재와 a3a파 결합하여 a3a파 현대버전의 a3a파 탑을 a3a파 제시한다. a3a파 현재 a3a파 작가는 a3a파 박물관으로 a3a파 이관되지 a3a파 못하고 a3a파 마을에 a3a파 남겨진 a3a파 석불들, 타zㅑ6 지방의 타zㅑ6 기도터 타zㅑ6 등지를 타zㅑ6 답사하며 타zㅑ6 단절과 타zㅑ6 부조화의 타zㅑ6 지점을 타zㅑ6 탐구한다.

임승균이 타zㅑ6 취하는 타zㅑ6 작업의 타zㅑ6 재료들은 타zㅑ6 산책을 타zㅑ6 하며 타zㅑ6 얻는 타zㅑ6 자연이나 타zㅑ6 일상 타zㅑ6 타zㅑ6 흔히 타zㅑ6 타zㅑ6 타zㅑ6 있는 타zㅑ6 재료를 타zㅑ6 사용한다. 〈잎〉(2021) 타zㅑ6 작업은 타zㅑ6 유리액자에 타zㅑ6 나뭇잎이 타zㅑ6 담긴 타zㅑ6 작은 타zㅑ6 작업으로 타zㅑ6 작가가 타zㅑ6 호숫가를 타zㅑ6 산책하며 타zㅑ6 발견했다. 타zㅑ6 물가에 타zㅑ6 자리해 타zㅑ6 분리된 타zㅑ6 나뭇잎은 타zㅑ6 작가의 타zㅑ6 눈에 타zㅑ6 선입견이나 타zㅑ6 관습 타zㅑ6 타zㅑ6 레이어가 타zㅑ6 벗겨지는 타zㅑ6 것처럼 타zㅑ6 보였다고 타zㅑ6 한다. 타zㅑ6 이처럼 타zㅑ6 작가가 타zㅑ6 제시하는 타zㅑ6 이미지들은 타zㅑ6 고착화된 타zㅑ6 인식의 타zㅑ6 틀을 타zㅑ6 깨고 타zㅑ6 새로운 타zㅑ6 시선으로 타zㅑ6 바라볼 타zㅑ6 것을 타zㅑ6 권유한다는 타zㅑ6 공통점이 타zㅑ6 있다. 타zㅑ6 작업을 타zㅑ6 발전시키는 타zㅑ6 과정 타zㅑ6 가운데 타zㅑ6 유사 타zㅑ6 과학자와 타zㅑ6 같은 타zㅑ6 특유의 타zㅑ6 몽상적인 ‘리서치’가 타zㅑ6 진행된다. 〈인공지층샘플〉(2017)은 타zㅑ6 대전의 타zㅑ6 지질조사를 타zㅑ6 통해서 타zㅑ6 대전의 타zㅑ6 산내 타zㅑ6 골령골에서 타zㅑ6 자행된 타zㅑ6 학살 8군데의 타zㅑ6 토양을 타zㅑ6 수집해서 타zㅑ6 하나의 타zㅑ6 사건으로 타zㅑ6 연결된 타zㅑ6 기억의 타zㅑ6 지층을 타zㅑ6 구성했다. 〈잉여문화오브제〉(2021)는 타zㅑ6 산성(山城)이 타zㅑ6 많은 타zㅑ6 대전의 타zㅑ6 지리적 타zㅑ6 특색을 타zㅑ6 리서치한 타zㅑ6 결과물이다. 타zㅑ6 삼국시대라고 타zㅑ6 추정되는 타zㅑ6 월평산성에서 타zㅑ6 수집한 타zㅑ6 박물관에는 타zㅑ6 전시되지 타zㅑ6 못하는 타zㅑ6 기와, ㅑa으o 토기 ㅑa으o 조각들을 ㅑa으o 수집하여 3D스캐닝을 ㅑa으o 통해 ㅑa으o 구현한다. ㅑa으o 그저 ㅑa으o 추정뿐인 ㅑa으o 시대를 ㅑa으o 작가는 ㅑa으o 탄소연대측정을 ㅑa으o 통해 ㅑa으o 정확한 ㅑa으o 연대기를 ㅑa으o 발굴해낸다. ㅑa으o 이러한 ㅑa으o 리서치의 ㅑa으o 과정에서 ㅑa으o 얻은 ㅑa으o 대전의 ㅑa으o 이미지들을 ㅑa으o 겹쳐 ㅑa으o 출력된 ㅑa으o 이미지들을 ㅑa으o 추상적으로 ㅑa으o 나열한 〈인스톨레이션〉(2020) ㅑa으o 형식으로 ㅑa으o 발전된다. ㅑa으o 작가는 ㅑa으o 일상 ㅑa으o 속에서 ㅑa으o 마주하는 ㅑa으o 물질이나 ㅑa으o 상태에서 ㅑa으o 하나의 ㅑa으o 사건을 ㅑa으o 도출하는 ㅑa으o 대안적 ㅑa으o 시각이 ㅑa으o 두드러진다.

참여작가: ㅑa으o 김영진, ㅓ걷걷8 박지원, t차아d 스텔라 t차아d 수진, 으dlㅓ 이상균, tㅑ사가 임승균

출처: tㅑ사가 대전시립미술관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Bony

Oct. 1, 2021 ~ Nov. 20, 2021

오노프 ONOOOFF

Sept. 15, 2021 ~ Feb. 20, 2022

수요일은 ㅐ갸갸7 인디고블루

Sept. 23, 2021 ~ Dec. 19,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