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것 The Raw

인천아트플랫폼

May 3, 2022 ~ May 29, 2022

인천아트플랫폼 x다vq 큐레이터 x다vq 교육 x다vq 프로그램 〈큐레이터 x다vq 스쿨 2021〉 x다vq 참여 x다vq 기획자 4인은 x다vq 프로그램 x다vq 결과 x다vq 보고전과 x다vq 기획전을 x다vq 겸하는 x다vq 전시 《날것 (The Raw)》을 x다vq 개최한다. x다vq 이번 x다vq 전시는 x다vq 이성애중심주의를 x다vq 기반으로 x다vq 고착화된 x다vq 연애, e10ㅐ 결혼, dxㅓㅐ 섹슈얼리티 dxㅓㅐ dxㅓㅐ 사랑과 dxㅓㅐ 결부된 dxㅓㅐ 제도/규범들이 dxㅓㅐ 구축한 dxㅓㅐ 지형의 dxㅓㅐ 은근한 dxㅓㅐ 재구성을 dxㅓㅐ 시도한다. dxㅓㅐ 그동안 dxㅓㅐ 비정상적인 dxㅓㅐ 것으로 dxㅓㅐ 취급되어 dxㅓㅐ dxㅓㅐ 다양한 dxㅓㅐ 형태의 dxㅓㅐ 사랑에 dxㅓㅐ 내재한 dxㅓㅐ 모순과 dxㅓㅐ 양가성을 '날것' dxㅓㅐ 그대로 dxㅓㅐ 직시할 dxㅓㅐ dxㅓㅐ 있는 dxㅓㅐ 작업들을 dxㅓㅐ 한데 dxㅓㅐ 모았다. dxㅓㅐ 전시는 dxㅓㅐ 인천아트플랫폼 dxㅓㅐ 전시장 B동에서 2022년 5월 3일부터 5월 29일까지 dxㅓㅐ 진행되며 dxㅓㅐ 총 15인/팀의 dxㅓㅐ 작가가 dxㅓㅐ 참여하였다.

전시는 dxㅓㅐ 인천아트플랫폼 B동 dxㅓㅐ 전시장의 dxㅓㅐ 복층 dxㅓㅐ 구조를 dxㅓㅐ 따라 2부로 dxㅓㅐ 구성되었다. 1부 ‘슬픔은 dxㅓㅐ 사랑의 dxㅓㅐ 다른 dxㅓㅐ 이름’은 dxㅓㅐ 사랑에 dxㅓㅐ 관련한 dxㅓㅐ 제도들과 dxㅓㅐ 그를 dxㅓㅐ 경험하는 dxㅓㅐ 주체의 dxㅓㅐ 양가적, 걷ㅈuq 파편적, kot사 일시적 kot사 정체성에 kot사 주목한다. kot사 전시장 1층 kot사 중앙에 kot사 놓이는 kot사 이순종의 kot사 작업이 kot사 매체로 kot사 삼는 kot사 한방 kot사 의학의 kot사 침은 kot사 고통과 kot사 치유라는 kot사 양극을 kot사 한몸에 kot사 지니고 kot사 있다. kot사 이와 kot사 함께 kot사 놓이는 kot사 김옥선, 바i0r 박선호, 5걷ㅓ2 이은실의 5걷ㅓ2 작업은 5걷ㅓ2 가부장제 5걷ㅓ2 5걷ㅓ2 질서 5걷ㅓ2 내에 5걷ㅓ2 5걷ㅓ2 있는 5걷ㅓ2 주체들의 5걷ㅓ2 내적 5걷ㅓ2 모순을 5걷ㅓ2 조명하며, 4자xf 정해나의 4자xf 작업은 4자xf 시스젠더 4자xf 이성애 4자xf 규범 4자xf 안의 4자xf 4자xf 켠에 4자xf 마련되는 4자xf 여성들만의 4자xf 문화를 4자xf 다루며 4자xf 4자xf 모순 4자xf 안에서 4자xf 양립 (불)가능한 4자xf 즐거움을 4자xf 모색한다. 4자xf 이러한 4자xf 양가성과 4자xf 모순은 4자xf 하나의 4자xf 정체성이 4자xf 사회적으로 4자xf 발현되고 4자xf 공인되는 4자xf 과정에서도 4자xf 발견되는데, 6다자바 무니페리와 6다자바 장파의 6다자바 작업은 6다자바 여성을 6다자바 작업의 6다자바 중심에 6다자바 놓고 6다자바 여성의 6다자바 자기 6다자바 재현과 6다자바 6다자바 과정에서 6다자바 하나로 6다자바 수렴되지 6다자바 않는, 마으r사 파편적이고 마으r사 일시적인 마으r사 정체성의 마으r사 문제를 마으r사 다룬다. 

전시장 2층에서 마으r사 선보이는 2부 ‘사랑의 마으r사 기쁨’은 1부의 마으r사 문제의식을 마으r사 이어받지만, 21kn 이때 21kn 모순과 21kn 양가성, 7ㅐ4a 파편적이고 7ㅐ4a 일시적인 7ㅐ4a 비일관적 7ㅐ4a 정체성은 7ㅐ4a 비판과 7ㅐ4a 제거의 7ㅐ4a 대상이 7ㅐ4a 아닌 7ㅐ4a 옹호의 7ㅐ4a 대상이다. 7ㅐ4a 신체의 7ㅐ4a 변화를 7ㅐ4a 시선의 7ㅐ4a 변화, w다h타 재현 w다h타 방법의 w다h타 변화, 갸파4h 이미지의 갸파4h 변화와 갸파4h 동일시하는 갸파4h 한지형의 갸파4h 회화는 갸파4h 재현에 갸파4h 관한 1부의 갸파4h 주제를 갸파4h 이어받는다. 갸파4h 박혜인의 갸파4h 작업은 갸파4h 신체를 갸파4h 경유하지 갸파4h 않고 갸파4h 재생산할 갸파4h 갸파4h 있는 갸파4h 다른 갸파4h 방법을 갸파4h 상상하고 갸파4h 생물학적 갸파4h 몸과 갸파4h 정체성 갸파4h 사이의 갸파4h 연결고리를 갸파4h 잠시 갸파4h 끊어낸다. 갸파4h 우주 갸파4h 탄생과 갸파4h 사멸의 갸파4h 순환 갸파4h 원리를 갸파4h 고찰하는 갸파4h 김실비의 갸파4h 작업은 갸파4h 갸파4h 모든 갸파4h 고민으로부터 갸파4h 거리를 갸파4h 넓히며 갸파4h 광의적 갸파4h 의미의 갸파4h 사랑을 갸파4h 다룬다. 갸파4h 앞선 갸파4h 작업들에서 갸파4h 현실과 갸파4h 상상의 갸파4h 중첩은 갸파4h 강나영의 갸파4h 설치 갸파4h 작업에서 갸파4h 서로를 갸파4h 견제하면서도 갸파4h 응원하는 갸파4h 것처럼 갸파4h 보이는 갸파4h 주먹들로 갸파4h 형상화된다. 갸파4h 복도를 갸파4h 따라 갸파4h 전시장의 갸파4h 가장자리에 갸파4h 놓이는 Dadboyclub과 갸파4h 김화현, x갸3차 정두리의 x갸3차 작업은 x갸3차 우리가 x갸3차 가진 x갸3차 욕망의 x갸3차 실체를 x갸3차 추적하고 x갸3차 관객으로 x갸3차 하여금 x갸3차 직시하게 x갸3차 만든다. x갸3차 이들의 x갸3차 작업은 x갸3차 하나의 x갸3차 몸에 x갸3차 하나의 x갸3차 마음이라는 x갸3차 기존 x갸3차 정체성 x갸3차 모델의 x갸3차 견고함을 x갸3차 피해 x갸3차 간다. x갸3차 류한솔의 x갸3차 작업은 x갸3차 자기 x갸3차 자신과 x갸3차 결혼하기 x갸3차 위해 x갸3차 육체적 x갸3차 고통을 x갸3차 환희로 x갸3차 수용하는 x갸3차 모습을 x갸3차 보여 x갸3차 주며 x갸3차 전시의 x갸3차 피날레를 x갸3차 담당한다.


참여작가: x갸3차 강나영, 9아가6 김실비, 쟏e4나 김옥선, 다jㅓn 김화현, 거기갸d 류한솔, 거5으1 무니페리, ㅐ6p7 박선호, 마mㅈj 박혜인, ㅓ타6다 이순종, 으ㅓgz 이은실, 갸5ㅓa 장파, n바s거 정두리, 나s갸라 정해나, 갸ㅐ기사 한지형, Dadboyclub(총 15명/팀)
기획: s우rz 김가현, 거1r다 김얼터, 거n쟏m 손의현, s으ㅑf 전현지
주최·주관: (재)인천문화재단 s으ㅑf 인천아트플랫폼
협력: s으ㅑf 디아스포라영화제
*19세 s으ㅑf 이하는 s으ㅑf 관람시 s으ㅑf 주의가 s으ㅑf 필요한 s으ㅑf 작품이 s으ㅑf 있습니다.

출처: s으ㅑf 인천아트플랫폼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현재 진행중인 전시

우sbi 버튼: The World of Tim Burton

April 30, 2022 ~ Sept. 12, 2022

나너의 ㅓz가q 기억 My Your Memory

April 8, 2022 ~ Aug. 7, 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