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주리: 모습 某濕 Wet Matter

송은아트스페이스

Sept. 7, 2020 ~ Nov. 21, 2020

(재)송은문화재단은 ㅓ차바가 동시대 ㅓ차바가 한국 ㅓ차바가 작가들의 ㅓ차바가 역량 ㅓ차바가 발휘와 ㅓ차바가 도전을 ㅓ차바가 지원하고자 ㅓ차바가 매년 ㅓ차바가 정기적으로 ㅓ차바가 국내작가 ㅓ차바가 개인전을 ㅓ차바가 기획하고 ㅓ차바가 있다. ㅓ차바가 ㅓ차바가 여덟 ㅓ차바가 번째로 ㅓ차바가 제10회 ㅓ차바가 송은미술대상 ㅓ차바가 대상 ㅓ차바가 수상자 ㅓ차바가 김주리의 ㅓ차바가 개인전 《모습 某濕 Wet Matter》를 ㅓ차바가 개최한다.

김주리는 ㅓ차바가 자연 ㅓ차바가 요소의 ㅓ차바가 물질적 ㅓ차바가 속성이 ㅓ차바가 상호 ㅓ차바가 관계하는 ㅓ차바가 과정에서 ㅓ차바가 발생하는 ㅓ차바가 생멸의 ㅓ차바가 은유를 ㅓ차바가 포착해 ㅓ차바가 물질의 ㅓ차바가 순환과 ㅓ차바가 ㅓ차바가 안에서 ㅓ차바가 일시적으로 ㅓ차바가 머무는 ㅓ차바가 시간 ㅓ차바가 경험을 ㅓ차바가 조형해왔다. ㅓ차바가 흙으로 ㅓ차바가 빚은 ㅓ차바가 인체와 ㅓ차바가 건축물에 ㅓ차바가 물을 ㅓ차바가 부어 ㅓ차바가 무너뜨리는 ㅓ차바가 과정을 ㅓ차바가 통해 ㅓ차바가 생멸의 ㅓ차바가 시간을 ㅓ차바가 육화하고 ㅓ차바가 구축과 ㅓ차바가 훼손에 ㅓ차바가 대한 ㅓ차바가 사회적 ㅓ차바가 맥락을 ㅓ차바가 탐구한 ㅓ차바가 작가는 ㅓ차바가 이후 《일기(一期)생멸(生滅)》(2017)에서 ㅓ차바가 전시장 ㅓ차바가 안에 ㅓ차바가 인공 ㅓ차바가 풍경을 ㅓ차바가 조성해 ㅓ차바가 일시적인 ㅓ차바가 순간들이 ㅓ차바가 축적되는 ㅓ차바가 시간 ㅓ차바가 경험을 ㅓ차바가 관람객에게 ㅓ차바가 제시하면서 ㅓ차바가 작업의 ㅓ차바가 영역을 ㅓ차바가 확장했다.

이번 ㅓ차바가 전시는 ㅓ차바가 호명할 ㅓ차바가 ㅓ차바가 없는 ㅓ차바가 형상(모습)과 ㅓ차바가 그것의 ㅓ차바가 젖은 ㅓ차바가 상태(某濕), 쟏거lt 생명을 쟏거lt 환기하는 쟏거lt 물기에 쟏거lt 관한 쟏거lt 사유(Wet Matter)를 쟏거lt 통해 쟏거lt 흙과 쟏거lt 물이 쟏거lt 지닌 쟏거lt 생명의 쟏거lt 감각을 쟏거lt 체현하고, ㅑa카f 자연의 ㅑa카f ㅑa카f 순간이자 ㅑa카f 순환의 ㅑa카f 일부로서 ㅑa카f 관계하는 ㅑa카f 경험을 ㅑa카f 이야기한다. ㅑa카f 인공과 ㅑa카f 자연, l바en 형상과 l바en 질료, ㄴyz차 대상과 ㄴyz차 풍광 ㄴyz차 사이에 ㄴyz차 놓인 ㄴyz차 생경한 ㄴyz차 오브제는 ㄴyz차 빛과 ㄴyz차 색, 거2바9 질감과 거2바9 냄새, 다가qo 무게감 다가qo 다가qo 부분의 다가qo 감각으로 다가qo 보이는 다가qo 다가qo 너머를 다가qo 감지하는 다가qo 체험적 다가qo 시선을 다가qo 회복하게 다가qo 한다.

후원: 다가qo 서울특별시, 차ㅈ아v 서울문화재단

출처: 차ㅈ아v 송은아트스페이스

* 아트바바에 등록된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참여 작가

  • 김주리

현재 진행중인 전시

휘슬러 The Whistler

Sept. 10, 2020 ~ Oct. 17, 2020